•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9
  • 쓰기
  • 검색

조니 뎁 vs 앰버 허드 재판 15 - 조니 뎁에게 불리한 증언을 한 사람들

golgo golgo
4930 21 9

LA에 있는 일본 기자의 조니 뎁 vs 앰버 허드의 명예훼손 재판 시리즈 15탄입니다. 

1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6435636

2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6465988

3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6482705

4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6854200

5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6906414

6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6938908

7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6989332

8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7132018

9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7310139

10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7367112

11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7390019

12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7431471

13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7482542

14탄 - https://extmovie.com/movietalk/77599768

 

첨예하게 대립 중인 재판에 대한 민감한 내용의 기사이니, 이 글의 외부 펌질은 금하고, 타 게시판에는 링크 등으로 해주시면 좋겠습니다.

 

조니 뎁 재판: 뎁에게 버림받은 사람들의 원한

 

출처: https://news.yahoo.co.jp/byline/saruwatariyuki/20220522-00297126

 

title-1653173697415.jpeg


조니 뎁에게 버림받은 사람들이 절호의 찬스에 앙심을 표출했다. 앰버 허드를 상대로 한 명예훼손 재판에서 허드 측의 증인으로 불려 나가서, 조니 뎁에 대한 안 좋은 기억을 이야기했다.


그중 한 명이 배우 엘렌 바킨. <라스베가스의 공포와 혐오>(1998)에서 같이 연기하기 전부터 친구 사이였던 바킨과 뎁은, 바킨이 뉴욕에서 뎁이 사는 LA로 이사 온 것을 계기로 육체관계를 맺게 됐다. 바킨에 따르면 그 관계가 이어진 건 3~6개월 정도. 그 사이 일주일에 3일 정도 둘 중 한 사람의 집에서 만났다. 뎁이 술이나 마약을 이용했냐, 라는 질문에, 바킨은 그는 늘 술을 마시고 코카인, 마리화나 등을 이용했다고 답했다. 하지만 “약에 취했을 때도 태도가 변하지는 않았다.”라고 진술했다.


영국의 타블로이드지를 상대로 뎁이 진행한 2020년도 명예훼손 재판에서도 증언했던 내용인데, 이번 재판에서도 바킨은 <라스베가스의 공포와 혐오> 촬영으로 LA에 숙박했을 때, 뎁이 친구 혹은 어시스턴트에게 화가 나서 와인 병을 방 너머로 집어 던진 것을 목격했다고 말했다. 바킨과 다른 사람들이 있던 쪽으로 던지기는 했지만, 누군가를 향해 던진 건 아니어서 아무도 맞지는 않았다고 한다. 그 병이 빈 것이었는지, 아니면 안에 와인이 들어있었던 것인지 묻자 “기억나지 않는다.”라고 답했다.


바킨은 뎁이 질투심 많은 남자였다고 말했다. 바킨의 등에 긁힌 상처를 본 뎁은 바킨이 다른 남자와 잔 것으로 의심했다고 한다. 바킨에 따르면 둘의 관계는 바킨이 뎁보다 먼저 라스베가스를 떠나 집으로 돌아가면서 끝이 났다. “그 뒤로 그의 연락은 일절 없었습니다.”라고 바킨은 진술했다.

 

image-1653173794354.jpg


뎁이 질투심 많고 늘 자신의 바람기를 의심했다고 주장해온 허드는, 화상을 통한 바킨의 증언을 들으면서 만족스러운 미소를 지었다. 한편 뎁은 과거에 바킨이 (자신과의) 진지한 교제를 원했지만, 자신은 그럴 생각이 없었던 것에 원한을 품은 것이라고 말했다.


뎁에게 해고된 에이전트가 말한 지각 습관


또 한 사람은 2016년 10월, 뎁에게 해고될 때까지 30년 동안 그의 에이전트로 일해온 트레이시 제이콥스다. 뎁이 톱스타가 되는 데 도움을 준 그녀는, 뎁을 담당했던 마지막 10년 동안에 업계 사람들이 뎁을 캐스팅하는 걸 주저하게 됐다고 증언했다. 이유는 뎁이 늘 지각하기 때문이었다.


“스태프들은 그를 좋아했지만 몇 시간이나 기다리는 게 싫어진 거죠.”라고 말한 제이콥스. 그녀는 뎁이 그처럼 만성적으로 지각하게 된 것은 술과 마약과 관련이 있다고 여기고, 그에 대해 여러 차례 뎁에게 주의를 시켰다. <캐리비안의 해적: 죽은 자는 말이 없다>(2017)를 촬영할 때는 그 일로 인해 직접 촬영지인 호주까지 갔다고 그녀는 말했다. 그녀는 또한 <캐리비안의 해적> 시리즈 6번째 영화에 뎁이 출연할지에 관한 이야기는 전혀 없었다고 진술했다.


이는 허드 측 입장에서는 반가운 증언이다. 뎁은 허드가 가정폭력 피해자로서 2018년 12월에 ‘워싱턴포스트’지에 기고한 의견 기사 때문에 <캐리비안의 해적> 6번째 작품에서 강판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뎁의 현재 매니저도 <캐리비안의 해적> 6번째 작품으로 뎁이 2,250만 달러의 출연료를 받을 예정이었다고 증언했다. 반면 허드 측은 뎁이 그 역할을 잃은 건 오랜 기간에 걸친 행실이 원인이고, 의견 기사와는 무관하다며 반박하고 있다.


어쨌든 이들의 증언이 얼마나 힘이 될지는 알 수 없다. 제이콥스는 뎁의 태만함으로 <캐리비안의 해적> 역할을 잃은 것이라고 진술했지만, 제이콥스 이후에 뎁의 에이전트를 맡은 크리스천 카리노는 한발 앞서 뎁의 증인으로 출석해, 뎁이 역할을 잃은 건 허드가 제기한 가정폭력 의혹 때문이라고 증언했다. 뎁이 야무지지 못한 사람이라는 건 다들 아는 사실이고, 그런 그와 맞춰나가는 것에 다들 익숙해져 있다고 카리노는 말했다.


또 제이콥스는 술과 마약 문제를 거론했는데, 그것은 1990년대에 뎁과 사귀었던 바킨도 거론한 사실이다. 카리노가 말했듯이 당장에 생긴 일이 아니라 뎁과 같이 일한 사람은 훨씬 전부터 알고 있었던 사실이다. 무엇보다도 뎁 본인이 술, 마약을 이용해온 것에 대해서 이번 재판에서 정직하게 증언했다. 한때는 진통제용 처방약에도 의존했고, 거기서 벗어나는 것이 정말 힘들었다고 말했다. 이제 와서 다른 사람이 지적해봤자 같은 이야기의 되풀이일 뿐이다.


이 사람들은 뎁이 폭력을 행사하는 모습을 본 적 없다.


무엇보다 중요한 건 허드를 위해 증언한 사람들이, 뎁이 허드나 (다른) 여성에게 폭력을 행사하는 걸 본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 “없다.”라고 대답한 점이다. 제이콥스도 그렇고 허드의 에이전트 역시 마찬가지다. (결혼) 당시 허드의 친구이자 뎁이 소유한 집에서 연인과 함께 공짜로 살았던 라켈 ‘록키’ 패닝턴과, 마찬가지로 허드의 측근 중 한 사람이었던 아이오 틸렛 라이트 역시 뎁이 허드에게 폭력을 행사하는 걸 목격한 적은 한 번도 없었다고 진술했다. 다만 패닝턴은 멍이 든 허드의 얼굴을 촬영한 사람이어서, 그런 허드의 얼굴을 본 사실을 부정하지는 않았다. 그런데도 현재 허드와 사이가 멀어진 패닝턴은 문제의 사진을 제시하며 “이걸 찍은 게 당신인가요?”라는 질문에 우울한 표정으로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라고 답했다.

 

0.jpg


다음 주 재판에선 허드 측이 뎁을 증인으로 소환할 계획이라고 한다. 배심원들과 세계인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뎁을 철저하게 박살 낼 계획일지도 모르는데, 그것은 뎁이 진실을 증명할 새로운 기회가 될 수도 있다. 또한 허드의 여동생 휘트니 엔리케스의 친구가, 뎁을 위해 증언할 예정이라고 한다. 헨리케스는 언니가 말하는 시나리오대로 증언했지만, 헨리케스가 “자매 같은 존재”라고 말한 그 친구는 어떤 이야기를 할 것인지. 일주일 남은 재판의 향방이 더욱 주목된다.

 

 

16탄 - 앰버 허드의 딸 아버지는 일론 머스크인가

https://extmovie.com/movietalk/77788233

 


 

golgo golgo
89 Lv. 3748840/40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영화, 영상물 번역 / 블루레이, DVD 제작
영화 관련 보도자료 환영합니다 email: cbtblue@naver.com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1

  • 박쥐와거미
    박쥐와거미

  • 62091
  • 당직사관
    당직사관
  • 소설가
    소설가
  • 웨더비
    웨더비
  • 어블
    어블
  • HoHoLAND
    HoHoLAND
  • 민초마카롱
    민초마카롱
  • 둘셋넷
    둘셋넷
  • 몰티산티
    몰티산티
  • 맹린이
    맹린이
  • 까투리
    까투리

  • 엄마손
  • MyLayla
    MyLayla
  • 나비랑
    나비랑
  •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 참나무방패소린
    참나무방패소린
  • 겨우살이
    겨우살이
  • 닭한마리
    닭한마리
  • 프로유저
    프로유저

댓글 9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2등

이 증인들은 앰버 허드 측에게 별 도움이 안되네요. 

핵심은 폭력을 행사했느냐인데 그 누구도 조니 뎁이 폭력적인 사람이라는 증언을 못하는 군요.

댓글
01:05
22.05.23.
profile image

이번주에 반박 증인으로 Jennifer Howell이라는 사람이 나온다고 오피셜이 어제떴는데 그럼 앰버허드와 앰버허드의 동생의 증언을 무용지물로 만들것 같습니다. 그리고 앰버허드측 증인들은 대부분 그녀의 실제 친구들이며 조니뎁에게 빌붙어 살던 사람들입니다. 조니뎁 소유의 아파트들에서 공짜로 살게 해주며 마약과 술도 공짜로 얻어 먹던 사람들입니다. 기생충들이죠 한마디로. 전혀 신뢰가 되지 않습니다.

댓글
golgo글쓴이 추천
02:41
22.05.23.
몰티산티
이거 진짜인가요? 그럼 괜히 증인 데려와서 무덤 파는 꼴이네요 ㅋㅋㅋ;;
댓글
12:03
22.05.23.
profile image
마다빡
네 조니뎁이 무섭고 이상하다면서 그럼에도 조니뎁 소유의 아파트들에서는 아무일 없던듯이 살고 있다가 조니뎁이 쫒아내고 연끊으려니까 갑자기 돌변합니다
댓글
golgo글쓴이 추천
12:17
22.05.23.
profile image

뎁이 자기 파괴적인 반면, 타인에게는 좀 물렁한 편이 아닌가, 쭉 글을 읽어오는 내내 느끼게 되네요. 어린 시절 학대나, 기타 트라우마가 그와 같은 인성을 형성하게 만들었지 않나 싶어요.

 

어쨌든 승자가 있는 재판이 될지.

댓글
10:11
22.05.23.
점점 엠버측 증언은 신뢰가 안가네요.. 번역 감사합니다 잘봤습니다
댓글
11:47
22.05.23.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마녀2... 박훈정 감독 인터뷰 질문 받습니다 49 다크맨 다크맨 9시간 전13:41 2600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IMAX 예매 FAQ) 233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771749
HOT 미니언즈2 로튼 근황 26 kt08 kt08 15분 전22:48 727
HOT 탑건 입소문 정말 무서워요,, 12 문화예술오타쿠 문화예술오타쿠 48분 전22:15 2190
HOT 탑건 스마트워치로 보기 vs 탑건 스엑관에서 메인스크린은 안보이고 양... 29 쿠엘엘엘 쿠엘엘엘 34분 전22:29 707
HOT 보라오티북 업어왔어요💜🎫 오티북정리샷 JPG 19 달콤멘토 달콤멘토 27분 전22:36 708
HOT 베이비 드라이버때부터 느꼈지만...존햄... 32 복싱아 복싱아 15분 전22:48 908
HOT [탑건: 매버릭]의 입소문을 경험할 수 있는 방법 8 하늘하늘나비 22분 전22:41 746
HOT 현재 CGV 관객수 13 kt08 kt08 30분 전22:33 1212
HOT <헤어질 결심> - 희대의 싸이코패스 살인마의 탄생 35 카시모프 카시모프 37분 전22:26 1635
HOT 짤줍하다가 찾은 Talk to me,, 울컥 짤(탑건 약스포?) 42 망밍 망밍 47분 전22:16 1063
HOT 모니카 벨루치 Harper’s Bazaar Vietnam 화보 (6 pics) 2 멋진인생 멋진인생 50분 전22:13 578
HOT 이름이 같은 할리우드 배우들 모음 (스압 주의)❗️ 28 빈센트프리먼 빈센트프리먼 53분 전22:10 779
HOT 《RRR》 4DX 하니까 떠오른 영화 7 raSpberRy raSpberRy 55분 전22:08 407
HOT 헤어질 결심 100만도 힘들어 보이네요 ㅠㅠ 58 영화가좋ㄷr... 영화가좋ㄷr... 58분 전22:05 3759
HOT 보는 거만으로도 동심 얻는 것뿐만 아니라 아이로 될 것만 같은 영화 12 뒷북치는비 뒷북치는비 1시간 전21:51 792
HOT (쌍화점 스포주의) 아니..쇼박스 유튜브 채널 미쳤어요? ㅋㅋㅋㅋ 12 로보캅 로보캅 1시간 전21:47 1922
HOT 톰크루즈만 가능한 농담 47 파란약 파란약 1시간 전21:38 3445
HOT 이 영화 진짜 지독하다라고 느낀 영화 있으세요? 55 Porzingis 1시간 전21:31 2397
HOT '듄 파트 2' 담주 이탈리아에서 촬영 시작 24 goforto23 1시간 전21:28 1261
HOT 탑건 입대 유머 6 멀티캠 멀티캠 1시간 전21:26 1390
HOT [탑건: 매버릭] (스포)20회차 넘기고 새로 써보는 상영관별 후기 85 파인애플 파인애플 1시간 전21:15 2683
HOT [로스트 도터] 간략후기 4 jimmani jimmani 1시간 전21:14 371
HOT 장안의 화제 《RRR》 보고 왔습니다 12 raSpberRy raSpberRy 1시간 전21:10 699
HOT 올해 하반기 가장 기대중인 일본 애니 영화는? 20 Skydance Skydance 1시간 전21:06 756
HOT 내일 신시아 배우님께 드릴 선물 미리보기..! 19 현임 현임 1시간 전21:04 1194
HOT 탑건-매버릭 부산 아시아드 4DX 후기 9 뚱이뚱 2시간 전20:58 809
HOT 탑건: 매버릭 너무 재밌네요🤩 다른 톰 크루즈님 영화도 추천해... 39 율 2시간 전20:56 1655
HOT 220702<헤어질결심>종영 무대인사(약스포?) 11 내꼬답 내꼬답 2시간 전20:54 875
HOT 니얼굴 상영회 다녀 온 후기입니다 :) 11 쪼운 쪼운 2시간 전20:54 404
HOT 탑건 남돌비 후기 43 히알루론산나트륨 히알루론산나트륨 2시간 전20:53 1152
HOT 헤어질 결심 무대인사 굿즈?! 48 193 2시간 전20:47 1811
HOT 내 아임다.jpg 20 레이저 2시간 전20:46 1354
HOT 페이즈 4에서 닥스 정도면 정말 잘 만든 영화가 맞습니다.ㅠ.ㅠ 48 ksi3213 2시간 전20:38 2004
HOT 정재광 배우님 잘생겼네요 ㄷㄷ ;; 45 성산동손흥민 성산동손흥민 2시간 전20:34 1863
HOT 탑건이 오늘도 CGV 관객수 20만 돌파 29 wandava wandava 2시간 전20:27 2270
HOT 남돌비에서 탑건을 보고 왔습니다. (2회차 관람) 9 시스로드 시스로드 2시간 전20:18 807
HOT 하체때문에 방송 금지 먹은 가수 17 파란약 파란약 2시간 전20:17 2228
HOT 토르:러브 앤 썬더 예매율 1위 달성 54 메가메가 메가메가 2시간 전20:15 2825
1218790
image
NeoSun NeoSun 1분 전23:02 39
1218789
normal
마스터a 마스터a 1분 전23:02 19
1218788
normal
kendalllove 2분 전23:01 223
1218787
image
데커드케이 데커드케이 2분 전23:01 87
1218786
image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3분 전23:00 185
1218785
normal
신입불한당원 신입불한당원 3분 전23:00 41
1218784
normal
체리블로섬 체리블로섬 3분 전23:00 36
1218783
image
9hwan 9hwan 3분 전23:00 39
1218782
normal
치위렛칼스 6분 전22:57 86
1218781
file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6분 전22:57 112
1218780
normal
sirscott sirscott 7분 전22:56 174
1218779
image
히들 히들 8분 전22:55 411
1218778
image
wnsah1112 9분 전22:54 202
1218777
image
SATOR 11분 전22:52 639
1218776
normal
쿠엘엘엘 쿠엘엘엘 12분 전22:51 119
1218775
image
하루새 하루새 13분 전22:50 460
1218774
normal
우디알린 우디알린 13분 전22:50 353
1218773
image
복싱아 복싱아 15분 전22:48 908
1218772
normal
범죄도시2강력추천 범죄도시2강력추천 15분 전22:48 427
1218771
image
kt08 kt08 15분 전22:48 727
1218770
normal
에반또 에반또 16분 전22:47 547
1218769
image
sonso1112 sonso1112 16분 전22:47 137
1218768
image
영화여우 영화여우 17분 전22:46 219
1218767
image
jooo 19분 전22:44 1213
1218766
normal
rnehwkagain 19분 전22:44 499
1218765
image
FutureX FutureX 19분 전22:44 705
1218764
normal
메가박스광 19분 전22:44 420
1218763
normal
특별관마니마니 특별관마니마니 21분 전22:42 426
1218762
image
타오르는뱃지의분노 타오르는뱃지의분노 21분 전22:42 438
1218761
normal
쿠엘엘엘 쿠엘엘엘 21분 전22:42 215
1218760
image
Zzn Zzn 21분 전22:42 290
1218759
image
네티 네티 21분 전22:42 516
1218758
image
블랙가이즈 블랙가이즈 22분 전22:41 118
1218757
image
하늘하늘나비 22분 전22:41 746
1218756
normal
멜시잉 멜시잉 23분 전22:40 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