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6
  • 쓰기
  • 검색

자토이치의 자포자기 (1972) 충격적이다. 성인만 보시오. 스포일러 있음.

BillEvans
2602 6 6

132EB30B4CF20E5A2D.jpeg.jpg

lf.jpeg

MV5BNjc0MDgzOTE4Nl5BMl5BanBnXkFtZTgwNTAyODIyMTE@._V1_.jpg

Zatoichi_in_Desperation-384123075-mmed.jpg

 

자토이치 시리즈 중 특이한 영화다. 기타노 다케시 판 자토이치와는 달리, 가츠 신타로 판 자토이치는 눈물 많고 정 많고 열혈인 사람이다. 

"우리같은 야쿠자들은 정상적인 사람들이 먹다 남은 것을 주워먹고 사회의 음지에서 살아야 하지" 하고 늘 말한다. 떠돌이 야쿠자에다가 눈마저 먼 자토이치의 삶은 한 많은 삶이다. 하지만 낙천적인 그는 매일 매일 유쾌하게 산다. "서러워도 늘 웃는다"이다.  

zatoichi-24-30.png.jpg

자토이치는 어느 줄다리 위에서 샤미센을 켜는 노파를 만난다. 둘 모두 떠돌아다니는 노숙자이기는 마찬가지다. 

자토이치는 동질감 겸 동정에서 노파에게 돈을 주려고 한다. 하지만 돈을 받으러 줄다리 위를 오다가 노파는 벼랑에 떨어져 사망한다. 

자토이치는 줄다리에 매달려서 살려달라고 외치는 노파를 구해보려 하지만, 장님인 그는 어찌할 수 없었다.

자토이치는 큰 충격 겸 양심의 가책을 받고, 노파의 딸이 창녀로 팔려갔다는 어촌 마을로 찾아든다. 그 딸을 구해주려는 생각이다. 

사실 이 설정은 좀 어색하다. 아무리 자토이치가 선량한 사람이라고 해도, 자기 잘못 아닌 타인의 사망사고에 일부러 노파의 딸이 산다는 먼 어촌까지 찾아가 그녀를 구할 생각을 한다는 것이 말이다. 하지만 이 영화는 자토이치의 선행을 영웅적으로 그리는 것이 아니다. 이런 자토이치의 선행을 비웃고 그 모순을 풍자하는 것이다. 

0_IcmZq-oVj9JC2nsI.jpg

15d92efb60fb6a1c407d937dfa1e70cc.jpeg.jpg

 

자토이치는 진짜 샤미센 노파의 딸이 아니라, 돈 밝히고 비열한 창녀 니시키기를 샤미센 노파의 딸로 착각해서

구해준다. 거액의 돈을 주어 그녀를 창녀촌에서 빼내고 그 다음에도 계속해서 그녀를 돌봐준다. 

그렇다면  니시키기는 자토이치에게 고마와하는 것일까? 니시키기는 자토이치가 자기 양심 편하자고 저 혼자 하는 일인데 고마와할 것 없다고 생각한다. 그렇게 자기 합리화하며 자토이치를 등쳐 먹을 생각하다가 나중에는 자토이치 목에 걸린 현상금을 노리고 죽일 생각까지 한다. 그 와중에도, 진짜 샤미센 노파 딸은 누구에게도 도움을 받지 못하고 몸을 팔 위기에 처한다. 설상가상으로 그녀의 어린 동생은 야쿠자에게 맞아 죽는다. (여섯일곱살 정도 되는 남자아이를 야쿠자들이 달려들어 때려죽이는 장면을 일부러 자세하게 보여줄 필요가 있었을까? 하지만 이 영화는 이런 타부를 보여주는 것이 핵심이다.) 샤미센 노파 딸은 절망하여 동생 시체를 안고 바다에 투신자살한다. 이제나 저제나 자토이치가 진실을 깨닫고 진짜 노파 딸을 구해줄까 기다리던 관객들은 충격 받는다. 

MV5BZGVmNjZjYjItZTNhZi00OTM3LTg2OTEtMzA4MjNmNDI4N2Q4XkEyXkFqcGdeQXVyMTI3MDk3MzQ@._V1_.jpg

자토이치 자기 생각에는, 샤미센 노파 딸을 구해 그녀에게 진 양심의 부채를 갚고 그녀를 등치는 야쿠자를 죽여 영웅적인 활약을 하는 것이다. 하지만 현실은 이렇다. 

zatoichi-24-2.png.jpg

zatoichi-24-16.png.jpg

 

심지어 그 어촌마을은 야쿠자들의 손에 장악되어 갖은 억압과 폭정을 겪는다. 어촌사람들의 유일한 생활수단인 배를 야쿠자들은 불태운다. 하지만, 잠시 방문객인 장님 자토이치는 이를 모른다. 주변 사람들이 뭔가 떠들썩하기는 한데 이게 뭐하는 걸까? 대혼란과 폭정, 폭력의 한가운데에서도 자토이치는 자기 혼자만의 세계에 산다. 혼자만의 세계에서 비련의 착한 여자를 구한다는 착각을 하며 대활약(?)을 한다. 뭐 선량한 여자를 위해 싸우는 것도, 야쿠자의 폭정으로부터 마을을 구하기 위해 싸우는 것도 아니다. 그렇다면 왜 칼을 휘두르는 것일까?

 

1970년대 사이키델릭한 광란의 분위기가 마을을 채운다. 어촌마을도 실제라기보다 사이키델릭한 광란의 공간같은 느낌이 있다. 야비한 니시키기가 기둥서방과 손잡고 자토이치를 등쳐먹다가 죽이려고 음모를 꾸미는데, 이에 속은 자토이치가 니시키기를 위해서 손까지 뭉개지는 것을 보면 분통이 텨진다. 아마 서부영화 쟝고를 카피한 것인지, 손이 뭉개진 자토이치가 그를 죽이러오는 야쿠자들이 오기를 혼자 기다리는 장면은 어둡고 비관적이다. 니시키기도 살아는 남지만, 목숨만 간신히 건져 창녀촌으로 돌아가 예전 생활을 하게 되었으니 해피엔딩은 아니다.  

 

결국 이 영화에서는 악인 선인 할 것 없이 다 죽는다. 

 

동네 바보를 놀려주느라고 야쿠자들이 자위행위를 해주는데, 정액이 야쿠자얼굴을 향해 튀어오르는 것을 사실적으로 보여준다. 줄거리랑 하등 상관없이 삽입된 장면인데, 도대체 감독은 무슨 의도로 이런 장면을 집어넣은 것일까? 니시키기가 자토이치를 옭아매려고 억지로 섹X를 하려는데, 자토이치가 이를 한사코 거부하는 장면도 수상쩍다. 그냥 사양하는 것이 아니라 격렬하게 거부한다. 니시키기가 억지로 자토이치랑 섹X하는 장면도 자토이치가 강간 당하는 것처럼 그려진다. 

zatoichi-in-desperation-1.jpg

주인공 가츠 신타로가 감독까지 했다는데, 그는 이 영화 속에 서사적인 구조라기보다는, 악몽과 오해 그리고 폭력과 섹X를 집어넣은 지옥도를 그린다. 자토이치 시리즈가 길다 보니, 자토이치와 요짐보같은 걸작도 있고, 이 영화처럼 수작인 영화도 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6


  • miniRUA
  • 셜록
    셜록
  • mcu_dc
    mcu_dc

  • 엄마손
  • golgo
    golgo
  • 카란
    카란

댓글 6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가츠 신타로 자토이치 하면 미스미 켄지의 자토이치가 떠오르는데 가츠 신타로가 직접 감독한 것도 있었군요!
10:06
22.10.17.
BillEvans 작성자
카란
시리즈가 워낙 길어서 가츠 신타로가 감독한 영화도 몇 되나 보더라구요. 가츠 신타로는 영화 내 서사적인 요소를 약화시키는 것이 스타일이었나 봅니다.
15:32
22.10.17.
profile image 2등

원제가 <신 자토이치 이야기: 부러진 지팡이>
영어 제목보다 좀 더 은유적이네요.
아무리 강한 능력자라도 세상 만사를 뜻대로 할 수 없고 휘둘릴 수밖에 메시지인 것 같습니다.
흥미로운 소개 감사드립니다.

10:06
22.10.17.
BillEvans 작성자
golgo
쟝르물을 조롱하고 뒤집으려 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1970년대 특유의 야함과 비열한 화려함 그리고 혼란 등이 잘 느껴지구요. 가츠 신타로가 거장인지는 몰라도 굉장히 개성적인 작가라는 생각은 들었습니다.
15:34
22.10.17.
BillEvans 작성자
mcu_dc
요즘 만들어진 (자토)이치영화보다 낫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가츠 신타로는 진짜 검술의 명인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검술이 굉장히 현란합니다.
15:40
22.10.1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10월 이전 회원 가입자 폰인증 방법 안내 7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11.08.11:03 15079
HOT 어제 간만에 꺼내 감상한 '콰이어트 플레이스 2' & 1,2편... 1 NeoSun NeoSun 37분 전14:29 177
HOT [타임스퀘어] 블루카펫 엄청 좁네요... 8 각인Z 각인Z 38분 전14:28 525
HOT 넷플릭스> 이토 준지 [매니악] 키 비주얼&확정 에피소드 4 카란 카란 40분 전14:26 358
HOT <아바타: 물의 길> 천만 관객 희망 회로 짤 (CGV) 4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42분 전14:24 646
HOT 플레인이 공개한 '리틀 드러머 걸' 감독판 - 프리미엄 컬렉터... 2 NeoSun NeoSun 1시간 전13:42 346
HOT '올빼미', 16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손익분기점 넘는다 6 시작 시작 1시간 전13:40 584
HOT 씨네Q 스폐셜티켓 No.64 아바타 물의길 증정이벤트 2 샌드맨33 1시간 전13:33 655
HOT <영웅> 언론 시사 직찍 공개 1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2시간 전13:05 530
HOT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바타 블루카펫 현재상황입니다. 12 내일슈퍼 2시간 전13:04 1672
HOT 왓챠 12월 2주 이주의 신작 3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2시간 전13:03 497
HOT 아바타 물의길 천만 달성시점 예측이벤트 11 샌드맨33 2시간 전12:18 1624
HOT [아바타: 물의 길] 텍스트 없는 포스터 모음 1 카란 카란 2시간 전12:09 1018
HOT [슈퍼 마리오 브라더스] 첫 공식 클립 1 kimyoung12 2시간 전12:07 659
HOT [아일랜드] 다시 시작된 김남길X이다희X차은우X성준의 운명🗡 | ... 1 N 3시간 전12:01 678
HOT [아바타: 물의 길] 내한 기자회견 영상 3 시작 시작 3시간 전11:30 1559
HOT [아바타: 물의 길] 감독 "3시간 넘는 러닝타임, 가성비 좋아" 8 시작 시작 3시간 전11:27 1812
HOT 아베 사다오 주연 [샤일록의 아이들] 포스터&예고편 2 카란 카란 3시간 전11:23 371
HOT 게임 [데스 스트렌딩 2] 예고편/포스터 공개 > 노만 리더스 등장 1 kimyoung12 3시간 전11:11 645
1059325
image
kimyoung12 1분 전15:05 27
1059324
image
피프 피프 1분 전15:05 28
1059323
image
샌드맨33 3분 전15:03 56
1059322
image
샌드맨33 5분 전15:01 99
1059321
normal
리두강 17분 전14:49 99
1059320
normal
몽키디루히 18분 전14:48 77
1059319
image
영화랑극장이랑 18분 전14:48 124
1059318
image
NeoSun NeoSun 20분 전14:46 168
1059317
image
kimyoung12 21분 전14:45 332
1059316
image
RockFang RockFang 26분 전14:40 139
1059315
image
NeoSun NeoSun 30분 전14:36 166
1059314
image
뚠뚠는개미 31분 전14:35 161
1059313
image
NeoSun NeoSun 37분 전14:29 177
1059312
image
각인Z 각인Z 38분 전14:28 525
1059311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38분 전14:28 141
1059310
image
카란 카란 40분 전14:26 358
1059309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42분 전14:24 646
1059308
normal
소수관측 소수관측 46분 전14:20 318
1059307
normal
땀돌이 땀돌이 50분 전14:16 428
1059306
image
NeoSun NeoSun 51분 전14:15 194
1059305
normal
gamzagirl 58분 전14:08 167
1059304
image
카란 카란 1시간 전13:55 164
1059303
normal
무비티켓 1시간 전13:48 561
1059302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13:42 346
1059301
image
시작 시작 1시간 전13:40 584
1059300
normal
으니향 1시간 전13:40 181
1059299
image
샌드맨33 1시간 전13:33 655
1059298
image
카란 카란 1시간 전13:32 279
1059297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13:20 236
1059296
image
kimyoung12 1시간 전13:13 294
1059295
image
kimyoung12 2시간 전13:05 296
1059294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2시간 전13:05 530
1059293
image
내일슈퍼 2시간 전13:04 1672
1059292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2시간 전13:03 497
1059291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3:00 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