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6
  • 쓰기
  • 검색

'한산' 박지환 "나의 히어로, 세상 떠난 어머니" 

회장님 회장님
2795 36 26

 

박지환이 '한산: 용의 출현'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박지환은 겸손함이 말과 행동에 묻어나는 사람이다. 영화 '한산: 용의 출현' '범죄도시2',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 등 최근 큰 사랑을 받은 여러 작품들에 출연하며 뜨거운 인기를 누리고 있지만 우쭐해하는 모습은 없다.

지금의 열기는 박지환에게 '자신의 소유가 아닌 금'이다. 잊지 말아야 할 감사함을 기억하려고 하지만 즐기지는 않는단다. 그는 "집에 없던 금이 갑자기 생기면 도둑질당할까 무서워지지 않으냐"며 너스레를 떨었다.

 

5일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로 박지환을 만났다. 그는 취재진에게 살갑게 인사를 건넸고 기자들이 서둘러 오느라 끼니를 제대로 해결하지 못했을까 걱정했다. 박지환이 수많은 작품에서 연기했던 악역들과 완벽하게 다른 모습이었다. 스크린 복귀작 '한산: 용의 출현'에 대해 이야기할 때는 한없이 진지했다.
 

'봉오동 전투' 시사회에서 생긴 일

박지환이 '한산: 용의 출현' 캐스팅 비화를 들려줬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박지환은 이순신 장군의 이야기를 담은 '한산: 용의 출현'에서 조선의 운명이 달린 거북선을 설계한 장수 나대용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그가 출연을 제안받은 건 '봉오동 전투'의 시사회 날이었다. 당시를 회상하던 박지환은 "'봉오동 전투'에서 일본군 역할을 연기했다. 김한민 감독님께서 시사회 날 오시더니 잠시 얘기 좀 하자고 말씀하셨다"고 했다. "'한산: 용의 출현'이라는 영화를 한다고 하시길래 일본군으로 캐스팅해 주시는 줄 알았죠. 그런데 나대용 장군이라고 하시더라고요. '왜 저예요?'라고 물었더니 '영화를 보며 그래도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하셨어요."

대작의 주요한 역할을 맡았다고 한다면 마냥 기분이 좋았을 거라는 생각을 하기 쉽다. 그러나 박지환은 두려움을 느꼈다. 그는 "너무 인물이 커서 무서웠다"고 했다. '어떻게 해석하고 분석하고 접근하지'라고 걱정하며 캐릭터 연구를 시작했지만 자신의 생각이 너무 보잘것없이 느껴졌단다. 박지환은 나대용 장군을 섬세하게 그려내기 위해 끝없는 노력을 기울였다.
 

나대용 장군 발자취 따라 떠난 여정

박지환이 연기를 향한 열정을 드러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고민을 거듭하던 박지환은 나대용 장군의 발자취를 찾기 위한 여정을 결심했다. 박지환은 과학의 날 나대용 장군의 후손들이 제사를 지낸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후손들을 기다리면서 나대용 장군에게 예를 갖췄고 부탁의 말을 건넸다. "'부족하지만 제가 장군님 역할을 맡았는데 힘들어 죽겠어요. 장군님의 크기가 담기지도 않고 생각이 잘 나지도 않아요. 여행 중에 저한테 보여주시든 꿈에 나타나시든 영감을 주시든 해주세요'라고 했죠. 제가 그분에 대해 다 표현하고 알리는 건 어렵지만 '최선을 다하고 싶다'는 말씀을 드렸어요."

어느 날 바닷가를 걷던 그는 상상 속 전쟁 현장이 눈앞에서 펼쳐지는 걸 느꼈다. 박지환은 "너무 끔찍했다. 무섭더라"고 했다. 바다를 보며 '여기가 다 핏물이었겠지'라는 생각을 했고 소름이 돋는 걸 느꼈단다. 여정을 하며 박지환은 어떤 마음가짐으로 작품에 임해야 할지 조금씩 느끼게 됐다. 그는 그렇게 조금씩 나대용 장군에게 가까워졌다.
 

김한민 감독의 눈물

박지환이 '한산: 용의 출현'에서 호흡을 맞춘 박해일 변요한에 대해 이야기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박지환은 아침에 눈을 떴는데 몸이 벌벌 떨려왔던 날이 있었다고 했다. 거북선 출정이 어려워지고 도면마저 일본군에 의해 도난당한 장면을 찍는 날이었다. 박지환은 이날을 '디데이' 혹은 '전쟁 같은 날'이라고 생각했단다. 촬영장에서 평소와 다른 그의 모습을 본 박해일은 박지환 먼저 촬영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박지환에게 "감정을 흐트러뜨리지 말고 지금 네가 모았던 마음으로 연기해"라고 이야기했다. 김 감독은 박지환의 연기를 보고 눈물을 흘렸다. 박지환은 "감독님께 왜 우셨는지 물었다. '나라를 위한 장군의 마음이 어땠을지 조금이라도 느껴본 듯하다'고 말씀하시더라"고 전했다.

박지환은 박해일을 보며 '태산같이 침착하라'라는 이순신 장군의 말이 떠올렸다고 했다. "촬영하다 선배님 눈을 봤는데 미치겠더라. 격하게 서로 대화를 하지 않았지만 느껴졌다. 뭔가 계속 끓고 있었다"는 게 박지환의 설명이다. 박해일이 맡은 역할인 이순신 장군과 대립하는 인물은 변요한이 연기한 와키자카다. 박지환은 "변요한이라는 배우가 무시무시하게 보였다"고 말했다.
 

박지환의 히어로, 어머니

박지환이 세상을 떠난 어머니를 향한 존경심을 내비쳤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박지환은 많은 배우들과의 호흡으로 만들어진 '한산: 용의 출현'을 통해 동료들의 칭찬을 받았다. '범죄도시2'에 함께 출연했던 손석구는 나대용 장군으로 분한 박지환을 보고 연락을 줬던 이들 중 한 명이다. 박지환은 "손석구 배우가 '한산: 용의 출현'을 봤다고 말했다. '설명할 수 없는 에너지와 기운이 담겨 있어서 미치겠어요'라고 하더라. 흥분이 가시지 않는다고 했다"고 밝혔다. "모든 배우들을 존경한다. 칭찬해 주고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다"는 손석구의 말을 듣고 고마움을 느꼈다는 이야기도 들려줬다. '범죄도시2'에서의 호흡과 관련해서도 좋은 마음을 품고 있다. 박지환은 손석구를 비롯해 '범죄도시2' 마동석, '한산: 용의 출현' 박해일 변요한, '우리들의 블루스' 제작진과 이병헌 이정은 차승원을 언급하며 "이 작품, 이분들이 없었다면 지금의 나도 없다"고 했다.

'한산: 용의 출현'의 영웅 중 한 명인 박지환의 히어로는 누구일까. 그는 세상을 떠난 어머니라고 답했다. "어머니께서 제가 묻는 걸 다 대답해 주셨어요. 항상 좋은 얘기를 많이 해주셨죠. 가난하고 힘들어도 즐거울 수 있다고 하셨고요. 어머니께 '청춘이 사라지면 무슨 의미가 있냐'고 물었더니 '얼마나 즐거운지 모르지? 이제 삶이 만져져. 그려졌던 것들을 그릴 수 있고 생각했던 것들을 할 수 있어. 용기 잃지 말고 열심히 해'라고 말씀해 주셨죠. 어머니께 정말 감사해요."

박지환이 출연한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이다. 지난달 27일 개봉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101@hankookilbo.com)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469/0000690187

회장님 회장님
8 Lv. 6394/7290P

부당거래(2010)

"호의가 계속되면은, 그게 권리인 줄 알아요."

 

비열한 거리(2006)

"병두야, 세상에서 성공하려면 딱 두가지만 알면 돼. 나한테 필요한 사람이 누군지, 그 사람이 뭘 필요로 하는지 .."

 

살인의 추억(2003)

"밥은 먹고 다니냐?"

 

박하사탕(2000)

"나 다시 돌아갈래!!!"

 

친구(2001)

"내가 니 시다바리가?"

 

제리 맥과이어(1996)

"Show me the money~~!!!!"

 

죽은 시인의 사회(1989)

Now, I want you to find your own walk right now. Your own way of striding, pacing. Any direction. Anything you want. Whether it's proud, whether it's silly, anything. 

 

---Carpe diem---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6

  • BIGMAC_bro
    BIGMAC_bro

  • 여름하늘
  • 탑건매버릭
    탑건매버릭
  • 웅냥
    웅냥
  • 성산동손흥민
    성산동손흥민
  • minn.__.ju
    minn.__.ju
  • 비디오테이프
    비디오테이프
  • 어웨이
    어웨이
  • jeongju
    jeongju
  • 물개
    물개

  • 뚱이뚱
  • 현짱
    현짱
  • 안드레이루블료프
    안드레이루블료프

  • 탑친놈
  • 콘택트
    콘택트
  • leodip19
    leodip19
  • 달콤멘토
    달콤멘토
  • 호호아저씨
    호호아저씨
  • 취향존중
    취향존중
  • 희열
    희열
  • 재익이
    재익이
  • 오렌지붕
    오렌지붕
  • 백마동건
    백마동건

  • 리엘
  • bangtong36
    bangtong36
  • david12
    david12
  • aniamo
    aniamo

  • EUN01
  • 제시카를타고달려봐
    제시카를타고달려봐
  • sherlock
    sherlock
  • 화이트나이트
    화이트나이트
  • Landa
    Landa
  • 룩하
    룩하
  • 겨우살이
    겨우살이
  • 세상에서_고양이가_사라진다면
    세상에서_고양이가_사라진다면
  • 자몽에이드라멘
    자몽에이드라멘

댓글 26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박해일님이 선배군요 ㄷ ㄷ ㄷ

어머님이 나대용장군 연기를 보셨음 좋으셨을텐데...ㅠㅠ

댓글
09:41
22.08.06.
profile image 2등

'얼마나 즐거운지 모르지? 이제 삶이 만져져. 그려졌던 것들을 그릴 수 있고 생각했던 것들을 할 수 있어. 용기 잃지 말고 열심히 해'

명언이네요...ㅠ

댓글
09:49
22.08.06.
profile image 3등
정말 멋진 어머님이시네요. 한산 보셨으면 참 좋아하셨을 것 같습니다ㅜㅜ 그나저나 풀샷으로 보니 옷발이 굉장히 잘 받으시네요^^
댓글
09:49
22.08.06.
profile image
아.. 글을 차차 읽어 내려오는데 저도 모르게 눈물을 흘렸네요. 박지환님, 정말 멋진 사람임을 다시금 깨닫고 가요. 응원합니다!
댓글
09:50
22.08.06.
profile image
너무 좋아하는 배우이고
범죄도시에서 이분이 제일 재미있다고 생각했어요
그런데 진짜 이름은 이번에 한산 이후 이분 인기가 높아지며 알게됐네요
앞으로도 쭉 꽃길만 걸으시고 좋은 모습 많이 보여주세용ㅎㅎ
댓글
10:05
22.08.06.
profile image
기사 자체가 참 좋네요. 나대용장군역을 준비하는 과정도 정말 대단하시고요.
댓글
10:08
22.08.06.
profile image
마음을 울리는 인터뷰에요 어머님 말씀 너무 좋네요 ㅠㅠ
댓글
10:09
22.08.06.
삶이 만져진다니....명언이네요 ㅠㅠ
연기 너무 잘하시던데, 앞으로도 흥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댓글
10:17
22.08.06.
profile image
장이수도 좋지만 배우 박지환의 이름이 더 비상하길 기원합니다!
댓글
10:31
22.08.06.
profile image
인터뷰 내용이 정말 좋네요! 최근 예능 나오신 거보니 말씀도 조곤조곤 잘 하시더라고요!
영화에서 더 자주 뵙길👍🏻
댓글
11:13
22.08.06.
profile image
인터뷰가 정말 감동적이네요ㅠㅠ 앞으로도 꽃길만 걸으시길!!
댓글
12:12
22.08.06.
profile image

예전에 단역일때도 참 인상깊었던 배우였는데 (물론 악역쪽으로만 나오셔서 ㅋ)
정말 더 잘되시는 배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ㅎ 인터뷰에서 따뜻한 마음이 느껴지네요

댓글
13:35
22.08.06.
아... 어머님 울컥하네요
영화 드라마에서 자주 봤으면 좋겠어요
댓글
18:57
6일 전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운영자 다크맨입니다... 210 다크맨 다크맨 5시간 전04:01 18621
HOT '헌트' 이정재 감독, 정우성 배우 GV + 추가 인터뷰 44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12시간 전20:59 4269
HOT <풀타임> 에리크 그라벨 감독 인터뷰 20 songforu songforu 1일 전12:04 3589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 게시판 이용 안내) 358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1.40M
HOT (스포O) <놉> - 감독을 넘어 창조주가 된 조던 필! 5 자니가왔다 자니가왔다 31분 전08:39 151
HOT '헌트' 계단씬, 의상, 세트 등 제작 비하인드 11 golgo golgo 38분 전08:32 604
HOT 탑건 매버릭 재개봉 관람하고 포스터 인증하는 미국 관객들 15 kimyoung12 25분 전08:45 1578
HOT '탑건: 매버릭' 팬데믹 이후 외화 최고 흥행(보도자료) 15 golgo golgo 52분 전08:18 1342
HOT 일론 머스크가 추천한 명작 애니 8 gonebaby gonebaby 1시간 전07:51 745
HOT [헤어질 결심] 임호신 명함 공유합니다😎 18 모야_moe.Ya 모야_moe.Ya 6시간 전02:53 1406
HOT E.T 아이맥스 재개봉 단평 21 jeongju jeongju 1시간 전07:19 1676
HOT '프레이' 프레데터 배우가 올린 분장실 모습 7 goforto23 2시간 전06:50 762
HOT 극락이 따로 없을것 같은 영화 포맷 18 Skydance Skydance 2시간 전06:34 1151
HOT [녹턴][스포x] 가족.. 그게 뭐라고, 음악... 그게 뭐라고... [시사회후기] 4 조화와균형 조화와균형 1시간 전07:22 244
HOT 미국 헐리우드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홍보행사 사진 5 kimyoung12 3시간 전06:06 1131
HOT 탑건 매버릭 - 12주차에 북미 주말 흥행 2위 복귀 예정 18 goforto23 3시간 전06:00 13299
HOT 영국 왕자와 미 대통령 아들 로맨스 신작 ‘빨강, 파랑~’ 촬영 종료 7 goforto23 3시간 전05:55 789
HOT (약스포) <녹턴> 장애를 가진다는 것, 그리고 그 가족이라는 것, ... 2 푸르메 푸르메 3시간 전05:53 339
HOT AFI (미국 영화 연구소) 명예박사가 된 양자경 모습과 수상소감 3 goforto23 3시간 전05:46 429
HOT 탑건 매버릭 미국 재개봉 스페셜 포스터 실물 사진 24 kimyoung12 3시간 전05:28 13603
HOT [영화인 시리즈] 로저 디킨스 촬영감독 5 SirRogerA.Deakins SirRogerA.Deakins 4시간 전05:09 387
HOT (노스포) [놉] IMAX 시사회 후기 7 inflames inflames 5시간 전04:05 771
HOT 개인적으로 정말 좋아하는 만화원작 영화 10 맷머독 맷머독 5시간 전03:17 2306
HOT 제가 좋아하는 영화음악감독, 클린트 만셀 22 카시모프 카시모프 6시간 전02:35 565
HOT <놉> 익무 단독 아이맥스 시사회 리뷰 (스포X) 4 붑법이 6시간 전02:31 509
HOT 이때까지 모은 싸인들 1탄! (2019년) 5 film__archive__ film__archive__ 7시간 전01:37 386
HOT (짤스포) 헤어질 결심 속 꼭 소장하고 싶은 사진 자료들!!😭 8 모야_moe.Ya 모야_moe.Ya 7시간 전01:35 623
HOT [한밤의 미스터리 키친] 칵테일이 당기는 책, 늦은 인증샷 +_+ 6 쥬쥬짱 쥬쥬짱 8시간 전00:53 799
HOT 영화 놉 보고 난 후 생각 난 개인적인 경험 및 방문 장소 9 카메라맨 8시간 전00:44 884
HOT (약스포) 호러의 탈을 쓴 성장영화 [블랙폰] 익무 시사 간단 후기 (Feat... 9 5月이야기 5月이야기 8시간 전00:38 586
HOT 저스틴허위츠 공연 정말 정말 너무 최고였습니다.. 40 은형 8시간 전00:29 1970
HOT 극장의 가격 인상이 욕먹는 이유. 42 슈하님 슈하님 9시간 전00:03 5579
HOT 8월 13일 용산CGV 헌트 무인 청담부부 사진 올려봅니다! 8 CGV지박령 CGV지박령 9시간 전00:00 1238
HOT 8월 13일 박스오피스 (헌트 100만, 한산 550만) 32 paul26 paul26 9시간 전00:00 4580
HOT 노스포) A24 극강의 포스: '멘' 단평 19 양파썰다실명한 양파썰다실명한 9시간 전23:57 933
HOT [헌트] 이정재, 정우성, 정만식 무대인사 영상, 사진입니다:) 15 SuperShin SuperShin 9시간 전23:54 1311
HOT 여름 영화 빅4 개인적 소감 점수 순위 (스포 나올수 있음,댓글스포주의) 1 허시 허시 9시간 전23:50 892
HOT (ㅅㅍ) 헤친자분들 얼른 와서 이 짤 보세요! 39 해피햅삐루 9시간 전23:49 2654
HOT 오늘 ytn에 올라온 8월 극장가 뉴스.jpg 7 skypco skypco 9시간 전23:44 2468
HOT 개인적으로 원본 포스터보다 좋아하는 포스터 5장 17 AndIAlso영화좋아 AndIAlso영화좋아 9시간 전23:35 2070
1305695
image
백마동건 백마동건 방금09:10 3
1305694
normal
무비이즈프리 6분 전09:04 119
1305693
normal
홀리저스 홀리저스 8분 전09:02 304
1305692
normal
마스터a 마스터a 11분 전08:59 316
1305691
image
백마동건 백마동건 19분 전08:51 143
1305690
image
줄리아러브 줄리아러브 19분 전08:51 127
1305689
image
golgo golgo 20분 전08:50 337
1305688
image
해가뜬다용가리 해가뜬다용가리 23분 전08:47 82
1305687
normal
아르코 아르코 24분 전08:46 112
1305686
image
kimyoung12 25분 전08:45 1578
1305685
image
현임 현임 30분 전08:40 342
1305684
image
자니가왔다 자니가왔다 31분 전08:39 151
1305683
image
aimyon aimyon 38분 전08:32 988
1305682
image
golgo golgo 38분 전08:32 604
1305681
normal
ExpressByunso ExpressByunso 44분 전08:26 601
1305680
image
golgo golgo 52분 전08:18 1342
1305679
image
밤이보리 밤이보리 1시간 전08:08 491
1305678
normal
홀리저스 홀리저스 1시간 전08:07 133
1305677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8:06 494
1305676
normal
kmovielove kmovielove 1시간 전08:05 225
1305675
image
데헤아 데헤아 1시간 전08:04 454
1305674
image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1시간 전07:51 1598
1305673
image
gonebaby gonebaby 1시간 전07:51 745
1305672
normal
gonebaby gonebaby 1시간 전07:45 183
1305671
image
e260 e260 1시간 전07:37 187
1305670
image
e260 e260 1시간 전07:36 356
1305669
image
봉식 1시간 전07:36 458
1305668
normal
용아맥매니아 용아맥매니아 1시간 전07:30 3209
1305667
normal
우와다다 우와다다 1시간 전07:24 352
1305666
image
조화와균형 조화와균형 1시간 전07:22 244
1305665
image
jeongju jeongju 1시간 전07:19 1676
1305664
image
벙벙 1시간 전07:17 483
1305663
image
바이코딘 바이코딘 1시간 전07:13 2365
1305662
image
놀란이 놀란이 2시간 전07:10 800
1305661
normal
염전노예 2시간 전07:07 2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