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2
  • 쓰기
  • 검색

[민스미트] 영화속 소설/영화 작품 관련 정보 (약스포)

Nashira Nashira
849 8 12

주요 사건 및 인물들의 팩트체크 1,2탄에 이은... 
영화 속에 등장한 소설 및 영화와 관련된 정보입니다.
비록 로맨스부분 때문에
애증의 혹평을 남겼지만, 2차대전 스파이물에 대한 덕심으로 작성해봅니다.

다른 글은 요기!

실화vs픽션 비교 1탄(스포)실화vs픽션 비교 2탄(스포)

[민스미트]스팸부대찌개에 리코타치즈를?! (애증+스포)

민스미트p0.jpg


[39계단(The 39 Steps)]

John Buchan 저서 (1915)
시작하자마자 몬태규(콜린 퍼스)가 아들내미 재우며 읽어주던 소설입니다. 
1915년에 출간된 존 버컨의 작품으로 히치콕 감독1935년 영화화했습니다.(영국 100대영화 4위!)
한 여성 첩보원을 만나자마자 그녀가 죽게되어 쥔공이 누명을 쓰는데, 
도망다니다가 자신을 신고하려던 여성과의 로맨스가 살짝 가미된 첩보 스릴러물이라네요. 

민스미트_실화92(39).jpg

히치콕 작품 가운데서도 스릴러의 원형이라 불리는 명작이라고... 
로맨틱 코미디의 성격을 지닌다는 점에서 몬태규와 잘어울리는 거 같기도 하군요. 
https://movie.daum.net/moviedb/main?movieId=10264

민스미트_실화93(39).jpg

 

[나치 스파이의 자백(Confessions of a Nazi Spy)]

Anatole Litvak 감독 (1939)
첨리가 영화관에서 진을 만나고 들이댔다가, 남친?(시신사진의 미군)이 와서 조용해진 장면에 나왔던 작품이지요. 
워너브라더스의 미국 정치스릴러 영화로 할리우드 메인 스튜디오에서 제작한 최초의 반나치영화라고 합니다. 
제목이 제대로 기억이 안나서 못찾을뻔 했다가, 
첨리가 친절하게 FBI 요원 Leon G. Turrou(스펠을 또박또박 읊어준ㅋ)의 실화를 배경으로 했다고 알랴줘서 찾았어요. ㅋㅋㅋ
참고로 제목에 직접적으로 나치가 들어갔던 첫 장편영화로, FBI 장교가 독일 스파이를 잡아들이는 영화라는군요. 
첨리가 몬태규를 감시한다는 점에서 약간 의미심장하기도...

민스미트_실화95(나치).jpg


[모자장수의 모자(The Milliner's Hat Mystery)]

Basil Thomson 저서 (1937)
초반에 20위원회 회의 끝나고 가면서 이안 플레밍이 이거 왜 모르냐고 자꾸 읊었던 그 소설입니다. 

어떤 시신이 같이 있던 수많은 위조 서류들로 인해서 거짓신분의 상태로 발견되는 내용이라는군요.  
참고로 작가 바질 톰슨경 또한 1차대전당시 메트로폴리탄 경찰의 범죄수사부(CID) 책임자로 
영국 정보기관의 스파이 잡는 변호사였다네요. 
(뭔놈의 요원들이 진짜 죄다 소설가야! ㅋㅋㅋㅋ) 
요걸 기반으로 송어메모 28번째 항목이 만들어지고 민스미트 작전에 영감을 주게 되었다는! 

민스미트_실화98(모자).jpg


[송어메모(Trout memo)]

John Godfrey 저서 (1939)
이안플레밍이 M이라고 부르는 영국 해군정보부의 책임자 고드프리 제독의 이름으로 발행된 책으로, 
적의 속임수플라잉낚시에 비유하여 적을 속이거나 유혹당하는 54가지 방법이 담긴 문서입니다.  
실제론 아마 그의 부관이었던 이안 플레밍이 28번째 메모를 포함해 대부분을 썼을거라고 하더군요. 

민스미트_실화99(송어).jpg

 
[옥스포드 비극(An Oxford Tragedy)]

Sir John Masterman 저서 (1933)
20위원회 수장인 존 마스터맨이 쓴 살인 미스터리 장르의 고전으로, 진이 얼핏 이야기했지요. 
내용은 옥스포드 대학 캠퍼스에서 일어난 살인사건의 이런저런 셋팅을 파헤쳐가며 범인을 찾는 이야기라고 합니다. 
진은 자신을 뮤즈로 해서 소설을 썼다고 했지만, 
시기상(1933년) 그땐 진이 너무 어려서(1943년에 19세) 그 얘긴 허구일 거 같습니다. ㅋㅋㅋㅋ
옥스포드 비극이 꽤나 흥행했으나 2차대전 터지곤 넘 바빠서인지 그다음 후속편은 1957년에야 나오거든요.  

민스미트_실화100(옥스포드).jpg


[아인스워드 대령의 책?!] 
손놀림이 예사롭지 않은 마성의 대령 데이비드 에인스워드는 제임스본드 느낌이 나는 가상의 캐릭터라, 
이안 플레밍이 넘 재밌어서 덮을 수가 없었다던 그의 책 <밤 찌르레기> 정보도 딱히 안나오네요.  
뭔가 제임스본드 소설 속 이스터에그일까요? ㅎㅎ

민스미트15.jpg


[해차드 서점(London Hatchards Bookstore)]
그나저나 이안 플레밍이 대령의 책을 해차드 서점에서 책 샀다고 말하더군요. 
(자막으론 생략됐던거 같은데 2차하니까 들린...)
여긴 영국에서 가장 오래된 서점으로 왕실 후원으로 since 1797년에 설립! 220년 전통의 서점입니다. 
오스카 와일드 등 당대 최고의 작가들을 회원으로 두었으며,

아직도 본점이 피카딜리 스트리트에서 운영중에 있어요. 

민스미트_실화77(해차드서점).jpg

민스미트_실화78(해차드서점).jpg

민스미트_실화79(해차드서점).jpg

 

[세인트 제임스 가(St. James's Street) 58번지]

20(더블X)위원회는 피카딜리가에서 제임스궁전을 잇는 가로에 있었나 보군요
여러 사교클럽도 있고 나름 유서깊은 젠틀맨의 동네라고 합니다. 
나중에는 킹스맨1의 새빌로우에 있던 양복점 본부가 2탄 골든서클에서 파괴된 뒤, 
st.제임스가 어딘가에 킹스맨 본부가 새롭게 차려지기도...(으응?) ㅋㅋㅋㅋㅋㅋ

민스미트4.jpg

민스미트13.jpg


[가고일 클럽(Gargoyle Club, Soho)]
런던 소호69 Dean Street(피카딜리에서 동북쪽)에 있던 클럽으로 현재는 없어진듯 합니다.  
1925년 글렌코너 남작의 아들이자 사교계 명사인 데이비드 테넌트에 의해 설립되었다는군요. 
집 자체는 1730년대에 지어졌으며 유명한 소설가, 시인, 화가 등이 모이던 고급 사교클럽으로, 
프란시스 베이컨과 루시안 프로이트가 여기 명사였다고....
사회주의자 성향의 문화계 인사들이 많이 애용했다고 하니,
왠지 이웬 몬태규의 단골집이 아니라 동생인 아이버의 단골집이었을 듯 합니다. ㅎㅎ

민스미트_실화116(가고일).jpg
화가 앙리 마티스가 클럽의 실내장식을 맡은데다가, 여길 그림으로도 그렸다는군요. 
영화 속에서도 빨강빨강한 벽지와 가득히 걸려있는 그림들이 인상적이었어요. ㅎㅎ
참고로 요 그림은 1941년까지 가고일의 바에 전시되어있다가 뉴욕 MoMA 컬렉션으로 넘어갔다고... 

당시엔 엄청난 핫플레이스였나 봅니다. 

민스미트_실화73(가고일클럽)',.jpg

민스미트_실화115(가고일).jpg

 

[레인보우 코너(Rainbow Corner)]

아마도 몬태규가 춤추는 진에게 반했을 거 같은 그 곳입니다. 

2차세계대전중 영국 내 미군을 위한 클럽으로 미국 적십자 클럽이라고도 알려져있습니다. 

레인보우 코너.jpeg

레인보우코너4.jpg

런던 피카딜리 서커스 근처 모퉁이(말그대로 코너!)에 있으며, 항상 엄청나게 붐비는 댄스파티가 이루어지는 곳이랍니다. 
1차때는 몰랐지만 2차하니까 암호해독 여성요원들이 뒤에서 킥킥거리다가... 
첨리한테 이를 때 둘이 레인보우 코너에서 춤추는 거 봤다고 언급하길래 함 찾아봤어요. ㅎㅎㅎ
민스미트_장소+(레인보우코너)1.jpg

레인보우코너1.jpg

 

[관련글]
[민스미트] 영화속 인물들의 실화vs픽션 비교-1탄(스포)
[민스미트] 영화속 인물들의 실화vs픽션 비교-2탄(스포)
[민스미트] 영화속 소설/영화 작품 관련 정보 (약스포)

[민스미트] 스팸부대찌개에 리코타치즈를 올리다닛!(스포)
[민스미트] 결국 이작전은 얘네 손에 달렸던건가...(강스포)

민스미트p4+',.jpg

Nashira Nashira
39 Lv. 293918/300000P

밀리터리, 아드레날린, 풍경, 저음사운드 덕후
용산&영등포&구로 CGV, 코엑스&이수 메박, 롯시 신림&설대입구를 주로 댕기지요! :)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8

  • 위니
    위니
  • 홀리저스
    홀리저스
  • 북회귀선
    북회귀선
  • sense
    sense
  • 어블
    어블
  • 궨궨
    궨궨
  • 당직사관
    당직사관
  • golgo
    golgo

댓글 12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Nashira님 글보면서 영화를 더 깊고 흥미롭게 볼 수 있게 되는 것 같아요.^^

댓글
Nashira글쓴이 추천
00:05
22.05.22.
profile image
Nashira 작성자
golgo
덕질을 풀 익무란 공간이 있어서 저도 행복합니다. ㅎㅎㅎㅎㅎ
댓글
00:08
22.05.22.
profile image 2등
항상 대단하십니다 ㅎㅎㅎㅎ
오늘도 좋은 글 감사드려요😎😎
댓글
Nashira글쓴이 추천
00:24
22.05.22.
profile image
Nashira 작성자
당직사관
영화 첨볼땐 약간 불호였지만, 자료 찾아보며 2차하다보니 그래도 미운정이 자꾸 쌓이긴 하더군요. ㅋㅋㅋㅋㅋ
댓글
00:34
22.05.22.
profile image 3등
이쯤되면 작가들이 소재 찾으려고 정보기관에서 일했던 거 아닌지 의심이 됩니다ㅋㅋㅋㅋㅋ 이제보니 첨리씨만 본업에 열심이었고만요!ㅋㅋㅋㅋㅋㅋ
댓글
Nashira글쓴이 추천
00:26
22.05.22.
profile image
Nashira 작성자
궨궨

그러게 말이에요. ㅋㅋㅋㅋㅋㅋ
영국에서 탐정, 첩보 장르의 소설/영화가 유명한 이유가 다 요원들 때문인거 같기도....^^;

댓글
00:35
22.05.22.
profile image
서점 참 고풍스럽네요
확실히 본토가 침략을 받은 적이 없고 역사적으로 계속 승자이며 가진 나라다 보니 역사적 건물들이나 기념장소들이 잘 보존된 점은 참 부럽습니다
영국은 심정적으론 좋아하는 나라가 아니라서 갈 일은 없을거 같긴 합니다만 ㅋㅋㅋㅋ
댓글
Nashira글쓴이 추천
01:57
22.05.22.
profile image
Nashira 작성자
북회귀선
저는 어쩌다보니 영국만 세번을 간데다,
주변에 영국에서 공부하다 온 사람들이 몇 있어선가...
(희안하게 때되면 자꾸 차마시자고 권함...ㅋㅋ)
가장 친숙한 외국이 되었네요.
추운거 싫어해서 여긴 이제 안갈듯 하지만요. ^^;;
댓글
02:02
22.05.22.
profile image
Nashira
가본적 없어도 영화든 다녀온 사람이야기 들어보면 영국 날씨는 유럽에서 최악 중 하나죠 ㅋㅋㅋ
댓글
Nashira글쓴이 추천
02:07
22.05.22.
profile image
Nashira 작성자
북회귀선

정말 거.지.같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습하고 칙칙한게 우울증 걸리기 딱좋은...ㅠㅠ
대신 맑은 날 되면 모든 사람들이 개떼같이 나오고,
기분좋아서 모르는 사람한테도 마구 인사합니다. ^^;;

댓글
02:09
22.05.22.
profile image
영화 속 작은 소재 하나 놓치지 않고! 열심히 찾은 걸 정리해주시다니..👏🏻👍🏻👍🏻
늘 Nashira님 후기는 기다려집니다. 오늘도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댓글
Nashira글쓴이 추천
15:30
22.05.22.
profile image
Nashira 작성자
위니
ㅎㅎㅎㅎ 재밌게 읽어주시는 분들 덕에 항상 뿌듯함을 느낍니다. :)
댓글
20:54
22.05.22.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나눔 게시판 레벨 조정... 254 다크맨 다크맨 20시간 전16:15 10645
HOT '큐어' 구로사와 기요시 감독 인터뷰 50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시간 전13:59 4390
HOT '범죄도시 2' 익무인 질문에 금천서 형사들이 답변 67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1일 전21:05 6787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IMAX 예매 FAQ) 221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689149
HOT 인디아나 존스5는 해리슨 포드의 마지막 영화일 것 6 무비광팬♡ 17분 전12:38 413
HOT 익무 인스타 올라왔습니다! 76 청와대국민청원 1시간 전11:54 2406
HOT (스포) <탑건: 매버릭> 피닉스 넘 매력적... 25 취영블 취영블 39분 전12:16 922
HOT 2022.05.05 <큐어> GV 정리 4 목마른철새 목마른철새 51분 전12:04 472
HOT 브로커 프로모션(이지은배우중점) 모아서 하나의 영상을 만들고있네요 6 혼영이제일 51분 전12:04 470
HOT 동네 일반관에서 탑건 10차!! 16 웅냥 웅냥 1시간 전11:39 949
HOT 토르 4에서 아바 노래 맞춰 토르 춤추는씬 삭제했다네요 18 kimyoung12 1시간 전11:44 2054
HOT 라비 트위터ㅋㅋㅋㅋㅋㅋ(feat 라이언 고슬링) 9 복싱아 복싱아 54분 전12:01 1228
HOT '한산: 용의 출현' 메인 예고편 22 라온제나 1시간 전11:52 1929
HOT 만약에 한국 군대에서 이러면 어떻게 되나요?... 25 누가5야? 누가5야? 1시간 전11:35 2381
HOT 디폰데, 마녀2 신시아 브랜드 모델 발탁 14 aimyon aimyon 1시간 전11:18 1400
HOT 톰 행크스 - '포레스트 검프' 초콜렛 상자씬은 내가 빼라고 ... 15 goforto23 1시간 전11:06 2230
HOT 영화보는 해군 전역자 특징 13 텐더로인 텐더로인 2시간 전10:46 1959
HOT (스포)만달로리안 보기 전과 본 후의 인식 차이 43 영화여우 영화여우 2시간 전10:41 1486
HOT 2022년 상반기 결산 영화 티어표를 만들었습니다. 21 호다루카 호다루카 2시간 전10:41 1397
HOT 톰크루즈가 젊음을 유지하는 남다른 자기관리법 39 Overmind Overmind 2시간 전10:36 3550
HOT '토르: 러브 앤 썬더' 화상 기자간담회 정리 26 golgo golgo 2시간 전10:36 1994
HOT [모비우스] 밈화된거 저만 지금 알았나요? ㅋㅋ 33 paul26 paul26 2시간 전10:34 2110
HOT '헤어질 결심' 관람 포인트 3가지 16 golgo golgo 2시간 전10:22 1315
HOT 레이먼드 리 (예일)가 말하는 톰 크루즈와 일한 소감/교훈 1 goforto23 2시간 전10:22 844
HOT 직장인 입장에서 목동 MX 주말 헤어질 결심 싹 빼버리는건 너무 아쉽네... 16 스마트 2시간 전10:18 1242
HOT 구교환, 연상호 감독 또 만난다…차차기작 '더 그레이' 주연 10 Leedong 2시간 전10:17 1494
HOT 입국 아이유 13 NeoSun NeoSun 2시간 전10:09 1801
HOT 어제 탑건: 매버릭 일산 CGV 4DX 관람하였습니다! 3 꼬막돌이 꼬막돌이 2시간 전10:04 673
HOT 할리 베일리가 '인어공주' 실사 첫 푸티지 본 소감 20 goforto23 2시간 전09:56 2476
HOT 신시아 배우 스토리 올라왔네요! 12 청와대국민청원 3시간 전09:55 1207
HOT 1편의 장점은 그대로, 감동은 조금 더 강하게 6 paul26 paul26 3시간 전09:34 1147
HOT 주요 특별관 스크린 쿼터 현황 정리 (~06.30) 14 카사블랑카 카사블랑카 3시간 전09:26 2084
HOT (다수 영화들 스포) 오비완 케노비 종영 기념, 정정훈 촬영감독의 베스... 14 batman2830 batman2830 3시간 전09:23 990
HOT '탑건 : 매버릭'도 개싸라기 흥행이네요. 58 golgo golgo 3시간 전09:18 5488
HOT 6월 28일 화 09시 실시간 예매율 18 잠실 잠실 3시간 전09:04 1700
HOT [마녀2] 비하인드 스틸 11 ipanema ipanema 4시간 전08:27 1011
HOT [한산: 용의 출현] 김한민 감독 친필 편지 11 ipanema ipanema 5시간 전07:54 1695
HOT 일본에서 지난 주말 대비 +6.7% 역주행을 한 탑건 매버릭 6 nekotoro nekotoro 5시간 전07:52 1349
HOT [비상선언] 임시완 스틸 25 ipanema ipanema 5시간 전07:47 2460
HOT 개봉 전부터 입소문 탄 대박 영화, 이것이 바로 '청춘'이다! 6 김뀨꺄 김뀨꺄 5시간 전07:41 2223
1210680
image
과장 과장 2분 전12:53 141
1210679
normal
영화러버 영화러버 3분 전12:52 70
1210678
image
복싱아 복싱아 4분 전12:51 136
1210677
normal
Glenngould Glenngould 4분 전12:51 176
1210676
image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5분 전12:50 167
1210675
normal
룡호충 룡호충 5분 전12:50 252
1210674
image
아침꼭챙겨먹어요 아침꼭챙겨먹어요 5분 전12:50 353
1210673
image
프리무비데이 6분 전12:49 122
1210672
image
내꼬답 내꼬답 6분 전12:49 257
1210671
image
서울숲중절모 서울숲중절모 7분 전12:48 316
1210670
image
NeoSun NeoSun 8분 전12:47 378
1210669
normal
무지개통통 무지개통통 9분 전12:46 164
1210668
image
타란티노덕후 타란티노덕후 10분 전12:45 430
1210667
image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11분 전12:44 396
1210666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1분 전12:44 187
1210665
normal
백마동건 백마동건 12분 전12:43 156
1210664
image
내꼬답 내꼬답 12분 전12:43 150
1210663
image
e260 e260 14분 전12:41 331
1210662
normal
까투리 까투리 14분 전12:41 972
1210661
normal
범죄도시2강력추천 범죄도시2강력추천 14분 전12:41 249
1210660
normal
유쌤 유쌤 15분 전12:40 278
1210659
image
디오라마 디오라마 15분 전12:40 111
1210658
image
파란약 파란약 15분 전12:40 459
1210657
normal
내꼬답 내꼬답 15분 전12:40 487
1210656
normal
sooyaaa_ 15분 전12:40 476
1210655
image
무비광팬♡ 17분 전12:38 413
1210654
image
skypco skypco 18분 전12:37 480
1210653
normal
꿀떡주 꿀떡주 18분 전12:37 704
1210652
normal
비단장수 20분 전12:35 611
1210651
normal
너구릐 20분 전12:35 598
1210650
normal
큰힘큰책 큰힘큰책 20분 전12:35 677
1210649
image
청와대국민청원 21분 전12:34 437
1210648
image
Skydance Skydance 22분 전12:33 189
1210647
normal
re 23분 전12:32 926
1210646
normal
달콤멘토 달콤멘토 25분 전12:30 1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