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97
  • 쓰기
  • 검색

[해적]… 상태가.. 이런데 흥행은 하겠…쬬..? -.,-

LINK LINK
8145 58 97

1. 아직 한달도 안 지나긴 했는데.. 갠적으로 지금까지 최악의 '한국영화'네요 으... (해외는 레지던트 이블이거나 도쿄 리벤져스이거나..)

 

2. 영화가 전체적으로 '조증'이 아주 심한데 거의 '왜 영화가 깝을 치고 있지?' 수준이라 너어무 정신 없고 시끄러워서 나중엔 짜증이 나는 수준이군요. (그렇다고 대사가 깔끔하게 들리기를 해) 니들만 꽥꽥거리고 좋아하지 말고 손님들을 즐겁게 해 줘 좀. (극장에서 웃는 사람은 딱 한분. 50대 정도로 보이는 왠 아재)

 

3. 한효주는 도대체 언제 연기력이 느나요? 누가 좀 알려주세요. 정말 첫대사부터 ?? 스럽길래 '저 한효주랑 좀 비슷한 첨 보는 배우는 누구길래 저리 연기를 못하지?' 하고 생각했지. 설마 이리 오래 영화판에 있던 한효주일 거라고는 생각을 못했을 정도 ㅋㅋ

 

4. 그렇다고 다른 메인 배우들 연기가 딱히 맘에 들지도 않았던... 어쩜 그렇게 꽥꽥 거리면서 자기 캐릭터를 어필하는데 다 보고 나도 딱히 인상적으로 기억에 남지 않는 건 '다 어디서 본 것 같은 뻔하디 뻔한 캐릭터성'들이 부여된 탓이겠죠? ㅎ 그나마 눈에 띄는 건 그냥 예능에서 튀어나온 듯한 이광수 쯤이겠지만 솔직히 '앞으로도 계속 이런 배역만 맡겠구먼...' 하는 생각도 동시에 들었던...

 

5. 음 뭐 그래도 프로덕션 디자인이나 CG는 나쁘진 않았는데, 솔직히 이것도 '시간이 흐른만큼 괜찮다'인 정도지.. 좀 세세히 보고 말하면 딱히.. (쪼개서 준 회사마다 차이가 너무 심한건지, 후반의 불지옥 뭐 이런덴 좋은데 초반엔 기본적인 블루스크린 합성인데도 어색어색.. 엄청난 갭이... 음)

 

6. 감상이랍시고 쓰다보니 왠지 화 나는 영화네요 ㅋㅋㅋㅋ

 

7. 킹메이커랑 몰아서 봤는데, 킹메이커도 뭐 '완전히 맘에 들진 않는 부분'들이 있었지만, 해적보단 훨 낫다는 갠적인 감상이지만...

 

왠지 '설에 정치적인 영화보고 싸우기라도 할 일 있니?' 등으로 인해 흥행은 해적이 더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8. 솔직히 주인공 이름 '무치'를 '후안무치'라던지 '대리수치'로 바꾸고 싶었던..

 

 

아아아.. 빵티였지만 시간과 에너지가 아까웠.... 

LINK LINK
69 Lv. 943294/970000P

어디로든지 갈 수 있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8

  • hera7067
    hera7067

  • joo2

  • AndyDavis

  • 구름문곰
    구름문곰
  • 솔방울
    솔방울
  • 유스틴
    유스틴
  • 플래티넘
    플래티넘

  • EYES
  • 러클
    러클

  • Trequartista
  • zin
    zin
  • 삼삼
    삼삼

  • 옳은말
  • 재키
    재키
  • 소보르
    소보르
  • 솔로
    솔로
  • 카르마
    카르마
  • 카사블랑카
    카사블랑카
  • 아루마루
    아루마루
  • 김라티
    김라티
  • 테리어
    테리어

  • 내알콩
  • 자비스
    자비스
  • 멜로디언
    멜로디언

  • 밖에비온다
  • 세상에서_고양이가_사라진다면
    세상에서_고양이가_사라진다면
  • 맹린이
    맹린이
  • 온새미로
    온새미로
  • 사슴눈망울
    사슴눈망울
  • BeingAlive
    BeingAlive
  • 영원
    영원
  • HoHoLAND
    HoHoLAND
  • Nashira
    Nashira
  • ipanema
    ipanema

  • 데드몽키

  • M00NEE
  • Augustpearl
    Augustpearl

  • 우콜릿

  • 수류
  • 냥바냥
    냥바냥
  • 꿈달이
    꿈달이
  • 타누키
    타누키
  • EPICA
    EPICA
  • 요한리베르트
    요한리베르트
  • AZURE
    AZURE
  • 강꼬
    강꼬
  • 무비런
    무비런
  • Abyss22
    Abyss22
  • 아스티아
    아스티아
  • Boba
    Boba
  • MovieIsTheBest
    MovieIsTheBest

  • 지붕고양이
  • IU
    IU
  • 아침먹고땡땡
    아침먹고땡땡
  • RoM
    RoM
  • 녹등이
    녹등이
  • Mango1
    Mango1

댓글 97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조선 시대에 갈레온선이 나온것부터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
20:04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녹등이
아니 뭐 왜려 그런 부분은 그러려니 했는데… 정말 첨에 한효주 첫대사 하자마자 바로 ‘아차’ 싶더군요
댓글
20:05
22.01.26.
profile image 2등
흥행은 하겠죠.. 설날 작품 중에서 가장 큰 작품이니까요
댓글
20:05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IU
보니까 빵티니 뭐니 장난 아니게 하는 거 같던데… 그것만으로도 엄청날 거 같은.. (근데 그 빵티로 봤는데도 시간 아깝고 ‘피곤’한 영화네요 ㅋ)
댓글
20:07
22.01.26.
profile image 3등

배우진 싹 바껴서 불안했는데,그 정돈가요? 대사 안 들린단것도 불안하고..

댓글
20:05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모베쌍
걍 전혀 상관없는 딴 영화고요. 이건 뭐랄까.. 영화보단 뭔가 ‘만화’에 더 가깝달까. 혹은 ‘일본의 만화 실사화’ 느낌이 팍팍 나네요 ㅋㅋ
댓글
20:08
22.01.26.

강약중간이 없이 귀가 아플 정도로 캐릭터들이 꽥꽥 소리를 지르더군요...

1편이 괜찮았다던 지인은 중간에 졸더군요.

댓글
20:06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지붕고양이
비슷한(?)예로 트랜스포머 : 최후의 기사... 영화 내내 꽝꽝 엄청 터뜨리고 시끄러운데, 저도 그 폭발의 한가운데에서 졸았던 기억이 나네요 ㅋㅋ (생각해보니 영화흐름 뚝뚝 끊기고 정신 없는 것도 왠지 비슷). 근데 그 당시 익무에 저 말고도 '이 시끄러운 영화를 보면서 졸다니!'하는 분들 은근 있으셨던 기억 ㅋㅋ
댓글
20:21
22.01.26.
profile image
전 저 바다가 일본 근처인지 중국근처인지 조선근처인지 남극근처인지도 모르겠는데 그냥 평행세계인듯요
댓글
20:06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Cgv채굴왕
^^;; 애초에 뭐.... 그런 고증(?)은 별로 신경도 안 쓰긴 했어요. 그런데도 -_-
댓글
20:21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아스티아
다 보고 머릿속에 (강제로) 각인된 것은 해적 패거리들이 꽥꽥거리는 소리만... 아 없어지질 않네요. 으
댓글
20:22
22.01.26.
저도 재미가 없네요. 캐러비안 해적을 너무 따라해서 그런지 음악도 비슷하고 복장도 그렇고 조선초에 갤리언선이 뭔지... 판타지를 섞어놨으니 그냥 보고 즐겨라는 의미 같기도 하고요. 펭귄 안고 있을 때 합성 티가 너무 나더군요.
댓글
20:08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아슈르™
저도 테마 쫙 깔리는 순간... '캐러비안의 해적?' 했네요 ㅋㅋ...
갤리언선..은.... 그걸 보고 '어선이쟎아?' 하는 발음도 별로인 짝퉁 일본장군의 대사를 듣고 '눈 상태가..?'하는 생각이 먼저 들었던 ㅋ
댓글
20:23
22.01.26.
profile image

뜬금없지만 해적1 배우진들이 준수하긴 했죠. 손예진 김남길 유해진 캬아 / 그래도 흥행은 해적2가 할 것 같습니다....

댓글
20:09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중경샐러드
해적1도 개봉전엔 다들 '이런 황당하고 유치한 영화. 망할꺼야' 했었는데, 정말 배우들이 다 살렸던 거 같네요 ㅋ
댓글
20:24
22.01.26.
profile image
LINK
전 해적1 그럭저럭 재미있게 봤는데요, 생각해보면 다 배우들 덕인거 같네요.
댓글
21:05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중경샐러드
저두 1편은 그럭저럭 재미있게 봤었던 기억 ^^
댓글
21:06
22.01.26.
profile image
연기는 다들 나쁘지 않았는데 한효주 배우는 본인이랑 안 어울리는 연기였던거 같아요. 인상 쓰고, 힘주고, 고함치고.
그래서 뭔가 어색해 보였던거 같네요 (이것도 감독의 역량 부족 같은)
대사 안들리는건 배우들 발성보단 믹싱이 별로인거 같아요. 한분 빼고 ㅋㅋㅋ 거기다 파도랑 바람이랑 이런 소리에 왕창 다 묻히는...
아직도 이런 영화로 흥행하려는거 보니 참 답답하더라고요.
댓글
20:11
22.01.26.
profile image
Dimebag
저도 대본 문제포함 정말 재미가 없었고 코믹부분에 어르신들이 웃는데 전 점점 얼굴이 굳었어요. 번개섬파트는 괜찮았는데 그럴려면 영화 2/3는 다 지나야 하는거죠.시간도 돈인데 시사회 와서 돈 버리는 느낌이였어요.
댓글
20:23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Dimebag
ㅎㅎ 저는 연기가 나쁘지 않았다는 것에 동의를 못....^^;;;;;; 정말 한효주 첫대사 치는 거 듣는 순간 얼굴이 굳어졌어요 -_-;;;; 누구지 저 연기 못하는 여배우는? 했던.
댓글
20:25
22.01.26.
profile image

전작보다도 별로였습니다. 아무리 특수 포맷이 잘 나왔다 한들 영화가 별론데 다시 보고 싶은 마음이 들 수가...

댓글
20:11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무비런
저도 전작은 개봉전 '개유치하겠지!'하는 여론이 훨씬 많았었는데, 하여간에 '즐겁게' 보고 나왔던 기억인데... 으..
댓글
20:26
22.01.26.
profile image
킹메이커보고 해적2 이어서 보려다가 왠지 본문의 내용처럼 못 만든 영화인거 같아서 취소했는데... 역시는 역시였네요.
댓글
20:13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강꼬
보면서 '조선명탐정 프렌차이즈'나 계속 이어졌으면 좋았을텐데. 하는 생각 들더라구요 ㅋ
댓글
20:27
22.01.26.
profile image
하나하나 공감가는 부분들 짚어주시네요... 시사회로 봤는데도 앉아있는 시간 아까웠고 그 시간에 좋아하는 다른 영화 보러가고 싶었습니다
댓글
20:14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AZURE
정말 시간 아깝고 다 보고 나니 매우 피곤한 영화였어요.
댓글
20:29
22.01.26.
profile image

해적 1편에 비하면 CG가 어머어마하게 좋아진 건데..^^;

저는 해적 1은 정말 거슬리는 CG 때문에 별로 좋게 보진 못했습니다.

아깐 어느분이 해적 2가 정글 크루즈보다 못하다고 비교했더라고요.

정글 크루즈 제작비가 2억 달러... 딱 해적 2의 10배였습니다. 그 10분의 1 수준 제작비로 저는 아주 잘했다고 생각해요.

댓글
20:15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golgo
눈으로 보이는 '기술적인 부분'으로 말하면 확실히 어마어마하게 좋아졌는데, 그걸 '적절히 재미있게, 아이디어 넘치게 잘 썼느냐?'하면 전 갸우뚱..이었어요.;;;;;; 기시감 투성이에, 뭔가 중국영화스러운 느낌에... 음;;;
댓글
20:30
22.01.26.
LINK

저도 cg가 볼거리가 있나? 센스있고 재밌게 들어갔나?를 생각하면 고개를 갸우뚱할 것같아요.

댓글
20:40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지붕고양이
1편은 기술적으로는 떨어져도 뭔가 재미 있게 느껴지는 아이디어들이 들어간 장면들이 꽤 있었던 거 같은데, 2편은 그냥 많이 본듯한 '레퍼런스 재현' 수준의 것들만 많이 느껴지더라구욤 (번개섬이라고 하자마자 악당 어찌 죽을지 바로 알겠던 ㅋㅋ)
댓글
20:42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타누키
전 좀 화가 나더라는 ㅋ
댓글
20:33
22.01.26.

아맥 예매했는데 매체 대부분

평이 안 좋네요

댓글
20:31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수류
아맥은 글쎄... 모르겠네요. 영화 자체가 라이드물? 비슷한 구석이 좀 많아서 (빼 버려도 1도 상관없을 듯한 마치 게임의 전개같은 '무슨 섬' '무슨 섬' 공략이라던지) 4D로는 그나마 낫지 않을까 싶었네요.
댓글
20:34
22.01.26.
profile image

기본적으로 스토리 연출 퀄리티가 높지 않은것도 있는데
배우의 발연기가 이 영화를 B급으로 만드는데
크게 한 몫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정말 보고 있기 힘들었습니다

그런데 명절기간 무거운 영화보다는

해적을 선택하는 관객이 더 많을거 같긴 합니다

댓글
20:32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아르코
자기네들만 재미있다고 신났더라구요... -_-
댓글
20:35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우콜릿
1편이랑은 그냥 딴 영화에요 ^^
댓글
20:39
22.01.26.
profile image
흠,,, 급 고민되네요ㅠ 4D 예매는 해뒀는데,,, 괜한돈날려서 부모님한테 욕먹는거아닌가 걱정이몰려오는,,
댓글
20:40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Augustpearl
영화가 어트렉션에 더 가까워서 4D면 좀 나을거 같기도..
댓글
20:49
22.01.26.
전편도 사실 엄청 재밌진 않았는데 전편보다도 훨씬 못한가 봐요.. 기대를 다 내려놓고 봐야겠네요🥲🥲
댓글
20:44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M00NEE
전편이 훠어어얼씬 나았다고 봐요 ㅎ. 전작은 일단 적어도 '큰 스토리'가 있었던 (?)
댓글
20:50
22.01.26.
profile image
저도 올해 본 영화 중 최악이었어요 ㅋㅋㅋ 재미도 없고.. 저는 CG도 생각보다 짜치더라구요.. 🤭
댓글
20:53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BeingAlive
CG는 참 좋은 부분도 있었지만, 뭔가 전체적으로 좋은데랑 나쁜데랑 갭이 너무 심해서 튀더라구요.
댓글
20:53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온새미로
한국영화 대사 잘 안들리는 거야 고질적이긴 한데, 이건 시끄럽기까지 해서 더 신경 쓰이더라구요 -_-
댓글
21:00
22.01.26.
저도 보기는 할 건데 ,, 한효주 배우님은 이런 역할은 참 안 어울리는 느낌 ,, 예고편에서만 봐도 이질적이더군요(?)
댓글
20:57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밖에비온다
아.. 저는 정말 어떤 정보도 없이 보러 갔는데, 예고편을 볼 껄 ㅠㅠ (그럼 그냥 안 봤을지도요 ㅋㅋ)
댓글
21:01
22.01.26.
profile image
진짜 설날에 가족끼리 가면 가자고 한 사람이 욕먹을 영화에요 ㅡㅡ

평타는 칠줄 알았는데, 이런 망작이 나올줄은 몰랐어요 ㅡㅡ

널리 알려서 가족관계(?)를 지켜야 합니다 ㅡㅡ
댓글
20:58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사슴눈망울

헠 ㅋㅋㅋㅋ

 

저도 '평타'는 하겠지하고 생각했는데...... 

댓글
21:01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김라티
캐릭터 보면 정말 저기서 따온 건 아닐까 싶기도 ㅎㅎ
댓글
21:06
22.01.26.
profile image
예고편에서부터 느낌이 쎄했습니다. 한효주가 대사 "지금부터 나를 따르는 자는 모두가 다 해적이다!"를 칠 때부터 진짜 어색하게 들렸습니다. 도도한 아가씨가 건달패들 앞에서 어설프게 가오 잡는 거 보는 기분이랄까요?
댓글
21:13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카르마
댓글 보고 찾아봤는데 예고편은 아니고 '캐릭터 코멘터리 영상'인가? 거기 나오네요 ㅎㅎ... 근데 딱 말씀하신 그 느낌.... 노숙하게만 연기하면 카리스마가 생긴다고 생각하는 건지;;
댓글
21:23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소보르
좀 딴 소리지만, 익무에서도 얘기 많이 나오는 '일본 만화 실사영화' 류의 한국영화들이 요새 야금야금 늘어나고 있는 느낌적인 느낌이 있어요 ㅋㅋ
댓글
21:24
22.01.26.
profile image

한국영화에서 보기 힘든 시도를 한 작품이라.. 나름 흥행은 하겠지요. 흐흐흐...

댓글
21:23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재키
'스펙타클' 쪽의 시도라면 갠적으론... 딱히 '새로운 시도'인지는 모르겠어요. 왜려 넷플릭스 한국작품에서 그런 걸 더 많이 느끼는.

하여간 흥행은 할 거 같긴 해요 ^^;;;
댓글
21:25
22.01.26.
profile image
이광수 배우는 돌연변이나 좋은 친구들, 노희경 작가 드라마들 보면 정극 연기도 충분히 잘하는 배우인데..ㅠ
좋은 작품 얼른 만났음 좋겠네요 :)
댓글
21:25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병팔이
이미 (예능 땜시?) 저런 캐릭터 쪽으로 스테레오 타입화 되서 저런 배역만 들어오는 걸까요. 돌연변이 보고 저도 괜츈하게 느꼈었는데, 요새 보이는 모습은 온통 다 저런 캐릭터 뿐이네요..
댓글
21:26
22.01.26.
profile image
저는 그래도 시사회 당첨됐으니 룰루랄라 갔었는데 보는 내내 같이 간 엄마 눈치가 보여서 혼났었네요...😂 어땠냐고 묻자마자 재미도 개연성도 없고 별로라고 하시길래 역시나... 생각할수록 약간의 아쉬움이 남는 영화인 것 같아요ㅠㅠ
댓글
21:45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삼삼
어머님 정신 없으셨겠어요 ㅎㅎ
댓글
00:30
22.01.27.
광수 나오면 1차걸러요..ㅋㅋㅋㅋ왜인지 광수가손대면 다좀그렇더라구요
댓글
21:50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스밀
그래도 광수(?)가 이 영화 분위기엔 제일 맞는 캐릭터이긴 했어요 ㅎㅎ
댓글
00:31
22.01.27.
LINK
영화가 전반적으로 시끄럽다고하던데ㅋㅋㅋ직전에 몇개 본 출연작생각이나서 흑흑
댓글
11:32
22.01.27.
믹싱이 잘못 되지 않앗을것 같은데 최근 사냥의시간이나 많은 작품 믹싱한 스튜디오던데 말이죠.. 롯데 상영관 볼륨값이 문제일것 같기도 하네요. 설에 우선 어머니 먼저 보여드리고 여쭤봐야겟네요
댓글
22:39
22.01.26.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쥐제
믹싱 때문에 안 들리는 경우도 있는데, 이 작품은... 음. 애초에 배우들 딕션 + 너무 다 떠들고 있어서 계속 오디오가 물림 뭐 이런 거 때문에 더 심했던 거 같기도..
댓글
00:32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오래구워

^^;;; 뭐 애초에 그런 리얼한 설정을 바라는 작품은 아니니 '어디서 떠 내려왔나부다' 했는데... 대장펭귄은 혼자 또 

istockphoto-954769204-612x612.jpg

요렇게 혼자서 눈썹달린 펭귄이었던 거 같은데.. 하여간 이거 보고 '... 음.... 대충이래도 좀 너무한데?' 싶긴 했어요 ㅎㅎ 

댓글
00:37
22.01.27.

저도 해적-킹메이커 몰아서 봤는데 해적 볼 때 핸드폰 만지고 싶어서 근질근질... 저렴하게 봐서 다행이었다 싶었습니다. 

광수 배우님은 원피스 우솝 외형 그 자체...

9B4C1FCF-3581-44F4-868F-F1B6A00E4A34.jpeg


광수는 평생 저런 역할만 맡겠다 싶은 것도 격하게 공감합니다. 싱크홀 광수가 변장만 다르게 했다는 비슷한 느낌을 받았고요. (시끄럽고 어벙한 캐릭터, 진지한 연기를 해도 이미지때문인지 웃참하게 되는? 광수님 특유의 연기포지션)
마동석 배우가 한국 영화에서 크고 무서워 보이는 외모에,  당연히 한 손으로 사람을 제압or반전으로 귀여운 성격 인 캐릭터를 벗어나지 못하는 것처럼요...
동물 cg는.. 동물 학대를 하지 않았다는 것으로 흐린 눈 하려구요.. 하..

댓글
00:14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걸리버
걍 이것저것 (캐리비안, 원피스 등등등...) 다 섞어 끓인 잡탕(이라 쓰고 결과물은 왠지 꿀꿀이 죽이라 읽는다) 같았어요 ㅋ
댓글
00:38
22.01.27.
profile image
제가 차마 하지못했던 말들은 적나라하게 해주시는군요ㅋㅋㅋㅋㅋㅋㅋcg 대사 연기 캐릭터... 다 공감하고 갑니다....
댓글
06:35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아이스베어3
CG는 그래도 좋았던 부분도 꽤 많았던 거 같긴 해요. 더 중요한 것들이 너무 별로라 그렇지 ㅋㅋ
댓글
19:10
22.01.27.
profile image

지금까지 최악이라.... 올해요? 아님 역사상인가요? 첫 줄부터 공감이 안가서

댓글
09:07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콩나물할매
아직 한달도 안 지났다고 썼으니 올해겠죠? 근데 저도 다시 읽어보니 헷갈릴 수도 있긴 하겠네요.
댓글
19:11
22.01.27.
해적1은 진짜 배우들이 잘 살렸다고 생각합니다 근데 해적2는 배우들도 못살리고 더 유치해져서... 그래도 cg는 한국영화 치고 나름 선방했다고 생각되네요
댓글
09:55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movmon
말씀 그대로 다 받고요 ㅎㅎ
댓글
19:12
22.01.27.
profile image
영화가 전체적으로 너무 산만하고 어수선했어요ㅜㅜ
개그코드 안 맞는거야 어쩔 수 없는 거라 쳐도 대사 안들리는 건 너무 심각한 수준이라ㅠ
저는 그래도 cg가 생각보다 준수했고 포디 효과가 괜찮아서 화는 안났어요..ㅋㅋㅋ
댓글
10:30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솔방울
너무 시끄럽고 정신 없어서, '이런 식으로 막 넘어가는 전략인가?' 하는 생각마저 들었던 ㅋㅋ
댓글
19:12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포행
규모나 스펙터클은 돈 많이 든 이쪽이 낫지만.. 스토리..라던지 각각의 캐릭터들이라던지는 싱크홀이..
댓글
19:13
22.01.27.
profile image
제가 하지 못한 말들이 적혀있어서ㅋㅋㅋ 시원하기도 하네요 중간중간 뭐라하는지 안들린건 진짜 음.. 커버못치겠어요
댓글
17:38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구름문곰
익무 원래 더 독한 평들도 많았던 사이트에요 ㅎㅎ
댓글
19:14
22.01.27.
profile image
해치지 않아, 혹은 오케이 마담, 혹은 미스터주, 혹은 간첩 보다도 심한 영화일까요?
제 기준에는 이 네 편이 정말 최최최악이었던지라...
아무틍간 그럴 것 같은 기운이 스멀스멀 밀려온다 했더니 역시나였나봐요. 실수로라도 해적 옆에도 가지 말아야겠네요 ㅎㅎ
댓글
18:14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링마벨
해치지 않아랑, 미스터주는 안봐서 모르겠고.... 오케이마담은 전 그럭저럭 재미나게 봤었고, 간첩은. 걍... 아무 생각 없이 봤던 거 같고 기억도 잘 나질 않네요?(그 정도의 영화였던 듯) ㅎㅎ 일단 갠적으로 오케이마담보다는 못한 거 같아요.
댓글
19:16
22.01.27.
profile image
와 정말 주변분들 후기나 많은 다른 분들 후기 보니까 다 비슷하게 생각하시네요.... 취소하길 잘했다는 생각이ㅜ
댓글
21:48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mickey

뭐. 설연휴에 가족끼리 극장나들이 하는 용도로는 나쁘지 않을 지도요 ^^;;

댓글
22:58
22.01.27.
profile image
그러면 안 되는데 이런 악평을 보니 보고 싶은 반골 심리가..
댓글
23:23
22.01.27.
profile image
LINK 작성자
Glenngould
ㅋㅋ 저도 그래서 본 영화들 많아요 ^^:;
댓글
23:46
22.01.27.
profile image
올해도 또 망작투성이 확정이네요 ㅠㅠ

다만 킹메이커만 빼고
댓글
15:53
22.02.02.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익무최초공개] '헌트' 이정재, 정우성 등 출연진 감사 인사 82 golgo golgo 10시간 전08:37 5461
공지 명예의 전당 게시판 열었습니다 148 다크맨 다크맨 1일 전15:45 7958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IMAX 예매 FAQ) 137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278420
HOT CGV 이용요금에 고3은 15 R.. R.. 20분 전19:04 823
HOT 드디어 먹어본 CGV 불닭컵치밥! 그리고 호치 포카락 겟! 19 HarrySon HarrySon 41분 전18:43 820
HOT 확실히 일본은 해리포터의 나라군요. 11 호다루카 호다루카 41분 전18:43 1150
HOT 팬들의 환호속에 법정 나서는 조니 뎁 11 gonebaby gonebaby 47분 전18:37 1716
HOT 에무시네마 "칸 영화제 주간상영작" 포스터 증정 이벤트 8 프로유저 프로유저 57분 전18:27 914
HOT 칸 영화제 경쟁작 '홀리 스파이더' 클립 영상 (자막) 4 이돌이 이돌이 47분 전18:37 302
HOT 카메라를 멈추면 안 돼! 블루레이 드디어 구입 (+어떤 분의 싸인?) 17 디하이 디하이 1시간 전18:24 673
HOT 이번주 이벤트 정리 (5월 18일 ~ 22일) 9 qga8060 qga8060 1시간 전18:12 1388
HOT 확실히 구분해줘야 할 제목들 13 텐더로인 텐더로인 1시간 전18:07 1285
HOT 후지와라 타츠야가 해리 포터를 맡은 연극 [해리 포터와 저주받은 아이]... 9 호다루카 호다루카 1시간 전17:59 871
HOT <카시오페아> 익무 시사회 티켓 수령, 많이 울게될 것이라는 암시... 19 leodip19 leodip19 1시간 전17:39 749
HOT 조니 뎁 vs 앰버 허드 재판 11 - 뎁의 친구가 본 기묘한 결혼 생활 4 golgo golgo 1시간 전17:29 1331
HOT [제안] 메가박스 빵티? 써본 적 없는 입장이지만.... 55 클랜시 클랜시 2시간 전17:17 2862
HOT 오우삼 감독 스릴러 신작 '사일런트 나이트' 첫 스틸 8 goforto23 2시간 전17:13 1301
HOT 이러니까 한국에서 기자들 인식이 안 좋나봅니다.. 43 Kimteelee Kimteelee 2시간 전17:12 4140
HOT 범죄도시2 실시간 예매율 23만장 15 범죄도시2강력추천 2시간 전17:07 1267
HOT 아이돌 재질의 초절정 미남배우 18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2시간 전17:01 2705
HOT 설경구, 박소담, 이하늬 [유령] 시놉시스 6 ipanema ipanema 2시간 전16:45 1355
HOT (내용 수정) 최동훈 신작 [외계+인 1부] 시놉시스 36 ipanema ipanema 2시간 전16:32 4229
HOT [더 버블...아차차...그냥 "버블"] 스포일러 간략리뷰 4 당직사관 당직사관 2시간 전16:32 459
HOT 해외직구한 [언차티드] 4K 블루레이 도착했어요💚(언박싱, 상세... 9 룩하 룩하 2시간 전16:28 716
HOT 버블은 넷플릭스 선행이라는 선택이 악수 중 하나였나보네요 18 wandava wandava 3시간 전16:20 2006
HOT [유령] 첫 스틸 6 ipanema ipanema 3시간 전16:13 2386
HOT [공조2] 첫 스틸 31 ipanema ipanema 3시간 전16:13 7179
HOT 기분전환 겸 방에 걸려있는 포스터를 바꿔봤습니다 20 거노거노 거노거노 3시간 전15:59 965
HOT 불리 맥과이어:대혼돈의 멀티버스 11 Leedong 3시간 전15:51 1038
HOT 유머) 앰버 허드 진술 방해하는 조니 뎁 19 Supbro Supbro 3시간 전15:40 3608
HOT 러셀 크로 감독, 주연 '포커 페이스' 첫 스틸 2 goforto23 4시간 전15:22 957
HOT 범죄도시2 제작발표회 마동석배우님 인터뷰중 좋았던 Q&A mp4 5 달콤멘토 달콤멘토 4시간 전15:20 821
1147994
image
세상에서_고양이가_사라진다면 세상에서_고양이가... 방금19:24 2
1147993
image
forpreview forpreview 2분 전19:22 29
1147992
image
wandava wandava 3분 전19:21 61
1147991
image
Hu 3분 전19:21 150
1147990
image
HarrySon HarrySon 5분 전19:19 164
1147989
image
망밍 망밍 6분 전19:18 316
1147988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6분 전19:18 26
1147987
image
참나무방패소린 참나무방패소린 6분 전19:18 60
1147986
normal
목마른철새 목마른철새 8분 전19:16 140
1147985
image
로보캅 로보캅 10분 전19:14 98
1147984
normal
떼꿜룩 떼꿜룩 11분 전19:13 572
1147983
image
goforto23 12분 전19:12 109
1147982
image
leodip19 leodip19 12분 전19:12 895
1147981
image
푸른정원 푸른정원 13분 전19:11 56
1147980
image
볕뉘 13분 전19:11 69
1147979
normal
zan 13분 전19:11 122
1147978
image
이름은미츠하 15분 전19:09 129
1147977
normal
뷰홈므 뷰홈므 16분 전19:08 94
1147976
image
이오호라 이오호라 16분 전19:08 80
1147975
image
다솜97 다솜97 16분 전19:08 73
1147974
image
하카펠 하카펠 17분 전19:07 100
1147973
normal
호다루카 호다루카 18분 전19:06 54
1147972
image
로붕 로붕 18분 전19:06 589
1147971
image
무그 무그 18분 전19:06 37
1147970
image
파닥몬 파닥몬 18분 전19:06 72
1147969
image
타누키 타누키 20분 전19:04 77
1147968
image
NeoSun NeoSun 20분 전19:04 481
1147967
image
goforto23 20분 전19:04 96
1147966
image
R.. R.. 20분 전19:04 823
1147965
image
레미제라드 22분 전19:02 66
1147964
normal
실바 실바 22분 전19:02 147
1147963
image
KimMin KimMin 23분 전19:01 65
1147962
normal
제주도삼다수 25분 전18:59 211
1147961
image
goforto23 26분 전18:58 314
1147960
image
songforu songforu 26분 전18:58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