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8
  • 쓰기
  • 검색

안야 테일러-조이 버라이어티 인터뷰

MJ MJ
3789 6 8

1.webp.jpg

 

안야 테일러-조이: '매드맥스' 아이콘을 자신의 것으로 만든 '퓨리오사' 스타가 '듄 3'에 거는 희망

디스토피아 페미니스트 전사가 되고 싶다면 잠을 많이 자지 말아야 합니다. 조지 밀러 감독의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프리퀄 “퓨리오사” 세트장에서 안야 테일러-조이가 가장 먼저 배운 것 중 하나였습니다. 일조량이 부족한 호주의 겨울에 두꺼운 분장을 하고 촬영을 해야 했던 테일러-조이는 새벽까지만이라도 침대에 누워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대신 한밤중에 일어나 전투에 임할 준비를 했습니다.

“제 인생에서 가장 이른 새벽 1시 45분에 전화를 받았어요.”라고 28세 안야는 최근 로스앤젤레스 오후에 말했습니다. “저는 '방금 촬영을 마쳤어요! 무슨 말이야?! 이건 실수야!'라고 생각했죠.” 테일러-조이는 고통스러웠던 아침을 이제 영화를 좋아하던 어린 아이 시절의 활기찬 에너지로 회상합니다. 퓨리오사로 변신하는 과정을 기록으로 남기고 다양한 메이크업 테스트 사진을 찍었습니다. 휴대폰 사진을 넘기며 저에게 보여줬어요.

사진들은 놀라웠습니다-물론 2015년 영화 '퓨리 로드'에서 샤를리즈 테론이 연기했을 때 시청자들이 처음 만난 퓨리오사는 '로드 워리어'가 지배하는 종말 이후의 세계에서 생존을 위해 싸우는 험난한 삶을 살고 있습니다. 하지만 테일러-조이의 얼굴을 뒤덮은 흙먼지와 때를 보면 분장실에서 오랜 시간을 보냈음을 짐작할 수 있습니다. “카메라에 담기 위해 얼마나 지저분해져야 했는지 믿지 못할 거예요.” 사진을 꺼냅니다. “거울에 비친 제 모습을 처음 봤을 때 ‘우와!’ 싶었어요.” “마치 '블랙 라군'에 나오는 괴물 같았어요.” 얼굴은 갈색과 선혈이 낭자한 붉은색 덩어리로 뒤덮여 있었습니다. “일곱 겹이에요. 물론 피가 묻어 있죠. 저는 항상 ‘더 피를 분장해줘’ 라고 말한답니다.”

2.webp.jpg

모래언덕 황무지에서 촬영한 테일러-조이는 6개월 반 동안 대부분의 주말을 촬영에 임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테일러-조이는 눈을 뜨고 충격적인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두 달 동안 황무지 헤어와 메이크업을 하지 않은 사람을 본 적이 없었어요.”라고 테일러-조이는 말합니다. “정상적으로 보이는 사람을 본 적이 없었어요.”

단 한 명의 변함없는 동반자만 빼고요. 테일러-조이는 일에 몰두한 것에 대한 보상으로 '키츠네'라는 털복숭이 래그돌 고양이를 입양했습니다. “저는 ‘호주에 도착하면 고양이를 키우겠다’고 생각했어요.” (고양이는 분장한 퓨리오사를 무서워하지 않았습니다.) “키츠네는 매일 저와 함께 일하러 왔어요. 저는 제 사랑을 무언가에 쏟아부어야 했어요. 제 머릿속은 저에게 무언가를 키워야 한다고 말했어요.”

퓨리오사가 고양이를 키워? 기계팔 (샤를리즈) 테론의 악당과는 다르네요. '퓨리 로드'가 칸 영화제에서 개봉하기 전날 미국 박스오피스를 강타했을 때, 마치 폭탄이 터진 것 같았습니다. 1979년부터 1985년까지 '매드 맥스' 시리즈의 첫 세 편으로 경력을 시작한 호주 출신의 밀러 감독은 기괴한 코미디 '이스트윅의 마녀', 눈물겨운 '로렌조 오일', 사랑스러운 돼지와 펭귄에 관한 영화 '베이브'와 '해피 피트' 시리즈를 만들며 빛을 발했습니다. 하지만 자동차와 도로들은 (감독에게) 손짓했고, 박진감 넘치는 모성애를 그린 '퓨리 로드'가 복귀를 알렸습니다. 그리고 2015년은 CGI로 가득한 '스타워즈: 깨어난 포스', '쥬라기 월드', '어벤져스'가 박스오피스를 지배하던 해였습니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이 흥행에 성공한 그 해, 밀러는 아날로그 액션 중심의 ‘퓨리 로드’를 통해 힘차게 전진하는 생존 스릴러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습니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퓨리오사가 있었습니다. '미투 쓰나미'는 몇 년 후의 일이었지만, 테론의 퓨리오사는 여성들이 공개적으로 표현하는 것을 더 편하게 느끼기 시작한 끓어오르는 분노를 구현했습니다. 암울한 신세계의 질서에 맞서 퓨리오사는 사악한 독재자 임모탄 조로부터 다섯 명의 성노예를 구출합니다. 평론가들은 “퓨리 로드”를 역대 최고의 액션 영화 중 하나로 꼽았으며, 전 세계적으로 3억 8천만 달러의 수익을 올린 후 오스카상을 6개나 수상했습니다.

이 영화는 힘과 의지로 이루어졌습니다. 밀러는 까다롭기로 유명한 감독으로, 그 특성은 “퓨리오사”에도 고스란히 남아 있습니다. 테일러-조이는 한 가지 일관된 지시를 받았다고 회상합니다. “우리는 ‘입을 다물고 다시 해봐’라고 말하는 테이크를 하곤 했어요.”라고 말합니다. “제 입에 대해 신경을 많이 썼어요. 제가 입을 벌리고 있으면 너무 어려 보인다고 생각해요.” 그래서 테일러-조이는 턱을 꽉 다물고 또다시 숨막히는 장면에 뛰어들었습니다.

“여기는 황무지이고, 감정이 폭발하면 사형에 처해집니다.”라고 테일러-조이는 말합니다. “어떤 공감도, 어떤 친절도 죽음으로 처벌받습니다. 모든 것이 이해가 되더군요. 조지가 영화 내내 지속적으로 억압을 당하기 때문에 캐릭터에 대한 제한이 캐릭터에서 공감을 만들어냈다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억압은 관객들이 처음에 기대하거나 원하지 않았던 것일 수도 있습니다: '퓨리 로드' 이후 팬들은 해방 이후 퓨리오사에게 어떤 일이 일어났는지 보여줄 속편을 간절히 기다려왔습니다. 하지만 2020년에 밀러는 프리퀄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새 영화는 퓨리오사가 '녹색의 땅'라는 유토피아적 낙원에 사는 어린 소녀로 등장합니다. 어머니가 살해당하고 복수를 위해 박차를 가하는 퓨리오사의 모습과 사악한 디멘투스(크리스 헴스워스)에게 포로로 잡혀 10대 시절을 보내는 퓨리오사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영화는 퓨리오사가 어떻게 팔을 잃게 되는지도 공개합니다.

 

3.webp.jpg

 

우리가 만난 날, 테일러-조이는 아직 '퓨리오사'의 최종 극장판은 보지 못했지만 러프 컷은 여러 번 본 적이 있었습니다. “처음 3분 만에 울음을 터뜨렸어요.” “그 후에는 말을 할 수가 없었어요. 정말 충격이었어요.”

영화는 컬러로 촬영되었지만 밀러는 편집전 화면(dailies)을 흑백으로 보여주는 습관이 있었습니다. “퓨리 로드”가 큰 사랑을 받은 이유 중 하나는 특수 효과의 90%가 실제로 이루어졌지만 “퓨리오사”에는 CGI가 더 많이 사용되었다는 점입니다(제작에 있어 악몽과도 같았습니다). 밀러가 테일러 조이에게 보여준 버전에서는 아직 CGI가 추가되지 않았습니다. 테일러 조이의 연기만 볼 수 있었기 때문에 약간의 혼란스러움만 빼고요.

“퓨리오사는 말이 많지 않아요.”라고 테일러-조이는 말합니다. “꽤 조용한 캐릭터예요. 조지가 저를 선택한 이유 중 하나라고 생각해요. 퓨리오사를 연기하기 전까지는 제 커리어의 많은 부분이 그런 모습이었다는 사실을 깨닫지 못했거든요.”

그 눈빛이 처음 우리를 매료시킨 것은 거의 10년 전이었습니다. 테일러-조이는 13살의 사위르스 로난(테일러-조이보다 두 살 많은)이 주연한 영화 '어톤먼트'를 보고 배우가 되고 싶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저는 '잠깐만요, 아역으로 나올 수 있다고요?”라고 생각했죠.”

2015년, '퓨리 로드'가 극장에서 개봉하던 해에 테일러 조이는 악령의 유혹에 굴복하는 17세기 농장 소녀를 다룬 로버트 에거스의 공포 영화 '더 위치'에 출연하며 선댄스의 축배를 들었습니다. 18살의 어린 나이에 재능을 인정받아 신동이 되었습니다. “선댄스에 갔다가 집에 돌아오지 않았다는 농담이 있지만 농담이 아닙니다.”라고 테일러는 말합니다. “그냥 그렇게 된 거죠.”

2000년대 후반 M. 나이트 샤말란 감독의 스릴러 영화 “스플릿”과 “글래스”에서 놀라운 내면의 힘을 지닌 납치 피해자 역을 맡으며 스릴러 퀸의 행보를 이어갔습니다. 그리고 2020년 10월에는 넷플릭스의 “더 퀸스 갬빗”에서 체스와 복잡하고 답답한 천재에 대한 테일러-조이의 연기가 다층적이고 흥미진진하게 느껴지게 만들면서 전 세계를 사로잡았습니다. 이 시리즈는 공전의 히트를 기록했고, 지루하고 고정된 시청률은 체스판 판매의 급증으로 이어졌습니다.

그 이후 테일러-조이의 경력은 다재다능함의 연속이었습니다. “노스맨”(에거스와 재회)에서 마법사를 연기했고, 사회 풍자극 “메뉴”에서 원래 엠마 스톤이 맡아야 할 역할을 연기해 깜짝 히트를 기록했습니다. 그리고 최근의 가장 큰 성과는 '듄: 파트2'에서 태아 역으로 깜짝 카메오 출연한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퓨리오사'는 테일러 조이의 커리어에서 가장 큰 도박이자 지금까지 맡은 역할 중 가장 도전적인 작품입니다. 마블의 성장세가 둔화되는 가운데, “매드맥스” 시리즈의 최신작은 스튜디오 워너 브라더스의 대형 프랜차이즈 블록버스터의 힘을 시험하는 작품이며, 테일러-조이는 큰 사막의 부츠를 채워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습니다. 영화의 첫 예고편에서는 테일러 조이가 퓨리오사의 젊은 시절의 고난을 이야기하는 것처럼 들리는 음성 해설이 나오지만, 실제로는 테일러 조이가 직접 말하는 것이라고 해명합니다.

4.webp.jpg

 

“정말요?” 테일러-조이가 테론이 이 대사를 읽으러 온 줄 알았다고 말하자 테일러-조이가 말합니다. “좋아요!” 그러더니 제게 살짝 핀잔을 주더군요: “제가 잘해서 놀랐어요?” 콧방귀를 뀌었습니다. “연기 잘했죠.” “퓨리오사의 목소리로 연기를 했어요. (퓨리오사는) 말이 많지 않아요. 입을 열면 녹슬어 버리죠.”

워너 브라더스는 익숙한 거친 목소리가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5월 24일 극장에서 개봉하는 ‘퓨리오사’는 칸에서 먼저 화려한 시사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테일러 조이가 마지막으로 칸 영화제 크로이제트 거리를 밟은 것은 2017년, 공교롭게도 테론이 수여하는 트로피 쇼파드상(Trophée Chopard)을 수상하며 스타덤에 올랐을 때였습니다. 하지만 이번 칸 영화제가 발할라 흥행의 출발점이 된다면 테일러 조이는 '듄' 동료인 티모시 샬라메, 오스틴 버틀러, 젠다야와 함께 차세대 할리우드 A급 스타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몇 달 전 재회한 테론의 후계자임을 증명할 것입니다. 테일러-조이는 “이메일을 주고받다가 마침내 오스카 시상식에서 만났어요.”라고 말합니다. “(테론은) 상상할 수 있을 만큼 훌륭하고 멋지고 우아합니다.”

테론은 인터뷰에서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 중 하나로 돌아오지 못해 실망했다고 말했습니다. 원래 '분노의 도로' 이전에 '퓨리오사'의 각본을 쓴 밀러는 테런을 속편에 다시 등장시킬 계획이었어요. 전편을 만들기로 결정했을 때 디에이징 기술을 활용하는 방안까지 고려했습니다. 하지만 몇 편의 영화를 보고 CGI에는 한계가 있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밀러는 ‘’아이리시맨‘뿐만 아니라 윌 스미스가 출연한 앙 리의 ’제미니 맨'도 봤어요. 두 감독 모두 뛰어난 감독이었지만 설득력이 없었습니다. 사람들이 샤를리즈의 젊어 보이는 모습만 보고 그 효과만 알 것이라고 생각했죠. 시간이 흐르고 워너 브라더스와 소송을 벌이게 되면서 더 젊은 사람을 찾아야 했습니다.” (2017년 밀러는 '분노의 도로'로 인해 받아야 할 700만 달러의 보너스 때문에 스튜디오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어느 날 밀러의 친구인 에드가 라이트가 테일러 조이가 매혹적인 가수 오드리 헵번 역을 맡은 '라스트 나잇 인 소호'의 초기 컷에 초대했습니다. 밀러는 이 영화가 마음에 들었지만 영화가 끝날 때까지 기다릴 수 없어 라이트에게 테일러-조이와 함께 작업하는 것에 대해 물어보았습니다. “ 기본적으로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엄격하고 훈련된 사람’이라고 말했습니다.”라고 밀러는 말합니다. 라이트는 두 사람을 연결해 주었습니다.

그 후 긴 전화 통화가 이어졌고, 테일러-조이는 1976년 영화 '네트워크'에서 피터 핀치가 “난 미치도록 화가 났고 더는 참지 않을 거야!”라고 선언하는 유명한 독백을 재연하며 녹음에 응했습니다. 테일러-조이는 이 영화를 본 적이 없었지만, 분노의 상징적인 순간을 자신의 것으로 만들었습니다. 밀러는 쪽지와 함께 전화를 걸었고, 밀러를 잘 따르겠다는 의사를 밝히며 두 번째 테이프를 보냈습니다.

마침내 밀러는 테일러 조이에게 전화를 걸어 “그럼 호주에 오면...”이라는 취지의 말을 하며 일자리를 제안했습니다. 슬로우 모션으로 회상합니다. “제게 맡겨주겠다는 뜻인 것 같아요.” 이렇게 생각했다고 기억합니다. “쿨!”

테일러-조이는 2016년 공포 영화 '모건'을 제작하던 중 벨파스트의 한 영화관에서 '퓨리 로드'를 본 적이 있습니다. “팀 유대감 형성을 위한 경험으로 영화를 보러 갔어요.”라고 말합니다. “저는 극장에서 일어나서 영화가 끝날 때 박수를 쳤어요.” 몇 년 후, 차기 퓨리오사 역에 캐스팅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이번에는 벨파스트로 돌아와 “노스맨”을 촬영하고 있었습니다. “전 세계로 뉴스가 퍼지는 것을 봤어요.”라고 말합니다. “소리를 지르며 아파트를 뛰어다녔어요.”

발레 무용수로서 평생 혹독한 훈련을 받아왔습니다. 하지만 퓨리오사가 되기 위한 과정에는 추가적인 단계가 필요했습니다. “테일러-조이는 ‘스쿼트, 리프트, 로우 등 웨이트 트레이닝을 했는데 확실히 도움이 되었어요.’라고 말합니다. “웨이트는 특히 어깨에 안정감을 주는데, 발레 댄서의 팔은 매우 튼튼하지만 모두 부유하죠.” “제 자신을 지탱하고 이 무기를 들 수 있어야 했어요. 저는 체격이 약간 작고 무거운 총을 들고 있어요.”

5.webp.jpg

 

총 쏘는 법을 배우기 위해 로스앤젤레스의 사격장에 갔습니다. 하지만 '퓨리오사'를 제작하는 동안 제작진의 안전을 위해 밀러는 실제 총알이나 공포탄은 절대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테일러-조이는 “조지는 ‘총알은 아무것도 나오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라고 말합니다. 총을 직접 차는 연기를 해야 했죠. “그래서 각각 다른 총기를 쏘는 것이 어떤 것인지 경험한 다음 연기해야 했습니다.”

퓨리오사는 “퓨리 로드”에서 삭발한 머리로 유명합니다. 테일러 조이는 삭발을 하고 싶었지만 밀러는 두 가지 이유로 허락하지 않았습니다. 첫째, 영화가 순서대로 촬영될지 확신할 수 없었고 퓨리오사는 영화의 마지막 막에서 빡빡머리가 됩니다. 두 번째는 머리카락을 보존하기 위해서였습니다. “저는 ‘제발’이라고 말했죠.” 테일러-조이는 이렇게 회상합니다. “하지만 조지는 정말 부드러운 사람이에요. 제 머리카락을 보고 '아름답다'고 말했어요. 그러지 마세요.” 대신 테일러-조이는 자신의 두피에 맞게 제작된 인공 대머리 모자를 쓰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퓨리오사가 전사 모드로 변신해 머리를 모두 밀어버리는 장면은 “실제로 잘라낼 수 있는 머리카락이 있는 대머리 모자예요.”

또 다른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테일러-조이는 운전면허가 없는데 퓨리오사는 빠르게 운전해야 했습니다. “사고가 날 생각은 전혀 하지 않았던 것 같아요.” 오토바이와 다른 '매드맥스' 차량으로 대규모 추격 장면을 촬영하기 전날 밤에는 잠을 더 많이 자려고 노력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헴스워스는 무면허 운전자와 함께 이 장면을 촬영한 것에 대해 묻자 웃으며 말합니다. “그 당시에는 몰랐어요.”라고 말합니다. “기본적으로 자동으로 면허를 취득한 것 같아요, 그렇죠?” 테일러-조이가 운전면허시험장에 가서 “‘여기 제 운전면허증입니다’라고 말하며 ‘퓨리오사’에게 티켓을 건네는 장면을 상상합니다. 그러면 강사가 '아, 그래요. 알겠습니다. 넌 할 수 있어!”

'퓨리 로드'는 실제 추락 사고, 예산 제한, 날씨 변화('퓨리오사'와 달리 2005년 영화는 나미비아에서 촬영), 두 주연 배우인 테론과 톰 하디 사이의 적대감 등 악명 높은 어려운 촬영이었습니다. 하지만 밀러는 '퓨리오사'에는 그런 어려움이 없었다고 말합니다.

고대 로마의 지도자를 모델로 악당을 연기한 헴스워스는 '마에스트로'에서 브래들리 쿠퍼의 코를 닮은 보철 코를 착용했습니다. “분장 의자에 4시간 정도 앉아 있었어요.”라고 (헴스워스는) 한숨을 쉬며 말합니다. “끝날 무렵에는 당연히 짜증이 났죠. 억눌려 있던 분노가 표면 아래에서 끓어오르면서 연기에 큰 도움이 되었죠.”

테일러 조이 역시 하루에 5시간씩 준비에 매달렸습니다. 고독한 퓨리오사를 연기하다 보니 외로움에 시달리기 쉬웠습니다. 여러 겹의 분장을 하고 동료 배우들과 떨어져 있는 상황에서 오랜 시간을 머릿속에서 보내곤 했습니다. 테일러-조이는 “스트레스를 해소해야 할 때가 있었어요.”라고 말합니다. “악과 싸우는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에 정말 이상한 중독이 생겼어요.”

어떤 이야기요? “‘기묘한 이야기’ 시즌 4에서 진정한 위안을 찾았어요.”라고 말합니다. 촬영 중간중간 넷플릭스 시리즈의 장면을 보곤 했습니다. “제 휴대폰에 세상의 선함을 상기시켜주는 무언가가 있어야 했어요.”

유목민으로서의 삶을 잘 알기에 (혼자) 시간을 보내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었습니다. 아르헨티나에서 6남매의 막내로 자라다가 6살 때 런던으로 이주했습니다. 항상 자신을 야외에서 노는 것을 좋아하는 말괄량이로 여겼습니다. “아버지는 파워보트 레이서이고, 저희 가족은 포뮬러 원을 좋아합니다.”라고 말합니다. 운전면허증이 없는 유일한 이유는 집이라고 생각하는 장소가 없기 때문이라고 말합니다(촬영이 없을 때는 모자를 걸어두는 곳이 로스앤젤레스지만요). “면허를 취득할 만큼 한 곳에 오래 머물러본 적이 없어요.”라고 말합니다. “평행 주차하는 법도 배워야 할 것 같아요.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테일러-조이는 이미 다음 모험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오늘 밤 할리우드 보울에서 열리는 지미 버핏 헌정 콘서트에서 폴 매카트니의 공연 티켓을 예매했는데, 남편인 뮤지션 말콤 맥레이를 위해 깜짝 선물을 준비했습니다. “방금 올해 최고의 아내상을 받은 것 같아요.”라며 “너무 기쁩니다.”라고 말합니다.

테일러-조이가 2년 전 결혼했다는 소식은 지난달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편에 대한 정보를 공개하면서 세상을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2022년 만우절에 뉴올리언스에서 비밀리에 결혼했지만, 결혼반지를 끼거나 공개적으로 남편에 대해 이야기하지 않았습니다. “가장 친한 두 친구를 데려갔어요.”라고 말합니다. “마법 같았어요.” 두 사람은 얼마나 오래 사귀었나요? “오, 세상에,”라고 그녀는 말합니다. “사귄 지 얼마 안 됐어요.” 그 질문에 대한 답은 이렇게 대답합니다. 때가 되면 알게되요.”

두 사람의 부모님은 두 사람이 결혼식을 올릴 때 함께하지도 않았습니다. “말콤은 교회에서 가족들과 페이스타임을 했어요.”라고 말합니다. “저희는 ‘어머나!’ 했죠. 하지만 가족들은 우리가 약혼한 사실을 조금은 알고 있었죠." 테일러-조이는 시간을 말할 때 영화 제목으로 말합니다. “‘메뉴’를 촬영하는 동안 약혼했어요.” (2021년 가을, 조지아주 사바나에서 촬영되었습니다.) 가까운 가족들은 약혼 사실을 알고 있었지만, “신문에서 보도할 때까지 친구들에게 비밀로 했습니다.”라고 말합니다. 이후 두 사람은 2023년 10월 이탈리아 베니스에서 150명이 참석한 가운데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약혼식에 대해 이렇게 설명합니다: “저희를 위한 결혼식이었어요. 로맨틱했죠.”

또 다른 비밀은 무엇일까요? '듄'의 카메오 출연입니다. '듄: 파트 2'에 카메오로 출연한 것입니다.” 테일러-조이의 말에 따르면, “퓨리오사” 촬영을 위해 호주로 떠나기 전에 영화 속 다른 역할을 위해 드니 빌뇌브 감독과 만났다고 합니다. (“제가 가장 좋아하는 감독 중 한 명입니다.”라고 말합니다. “콘택트Arrival'은 힐링이 되는 영화입니다.”) 하지만 미팅에서 빌뇌브는 밀러의 촬영 스케줄 때문에 아라키스 행성으로 동시에 떠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제가 자리에 앉기도 전에 ‘당신이 ’듄‘에 출연했으면 좋겠는데 그럴 수 없다’고 말했어요.” 테일러-조이는 이렇게 회상합니다. “저는 '제발요? 슬픔을 뒤로 하고 바로 '할 수 있어요'라고 부탁했죠. 호주와 아부다비에 동시에 있을 수 있어요'라고 말했죠. 제가 우주의 일부가 되길 원했어요. 우리는 계속 연락을 주고받았죠. 아직 끝나지 않았다는 느낌이 들었죠.”

그래서 '퓨리오사'를 촬영하는 동안 에이전트에게 '듄'에 대해 계속 물어봤지만 에이전트는 제작이 시작되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던 중 호주에서 로스앤젤레스로 돌아오던 날, 빌뇌브는 어지러운 목소리로 전화를 걸어 황당한 제안을 했습니다. “'스튜디오와 거래를 했어요. 예산과 시간만 맞으면 이걸 할 수 있다고요.” 여기서 '이것'이란 영화 말미에 테일러-조이가 폴 아트레이드의 여동생 알리아로 등장하는 작은 배역을 말하는 것이었습니다. 가족의 미래를 투영하는 존재만으로도 이 프랜차이즈가 끝나지 않았다는 약속처럼 느껴집니다.

빌뇌브는 이메일에서 “안야를 만나자마자 알리아를 떠올렸습니다.”라고 말합니다. “사실 알리아라는 사실을 나중에야 깨달았죠. 안야는 마치 다른 차원에 속해 있는 것처럼 이 세상 밖, 꿈속으로 한 발짝 들어온 것처럼 느껴졌습니다.”

나미비아에서 소수의 스태프와 함께 촬영한 카메오 출연에 대해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았습니다. “남편과 부모님에게 말했어요.”라고 말하며 “엄마도 데려갔죠.”라고 덧붙입니다. 빌뇌브가 “스튜디오에서 아무도 몰랐을 정도로 비밀에 부쳤다”고 주장합니다. 영화의 초기 버전에서는 제 얼굴이 흐릿하게 처리되어 있었어요.”

올해 런던 시사회에서 테일러-조이는 카펫을 걸으며 자신의 역할을 공개해 영화 팬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출연진에게 미리 말해달라고 감독님께 부탁했어요.”라고 말합니다. “저는 '그냥 나타날 수는 없어요. 제발 그러지 말아주세요'라고 말했죠.”

앞으로 또 다른 '듄'이 나올 수 있을까요? “그러길 바랍니다.”라고 테일러-조이는 말합니다.

빌뇌브는 전적으로 찬성합니다. “아프리카에서 안야와 함께 촬영한 것은 마법과도 같았어요.”라고 말합니다. “관대함, 솔직함, 열정은 저를 진정으로 감동시켰습니다. 하루빨리 아라키스에서 다시 촬영하고 싶어요.”

'듄' 파트 3가 제작되면 테일러-조이의 스케줄은 지금보다 훨씬 더 빡빡해질 것입니다. 하지만 우주로 돌아가기 전에, 또는 밀러의 최신 미래 비전이 크게 성공한다면 퓨리오사로 돌아가기 전에 계획이 있습니다. 운전면허증이 있든 없든, 새로운 운전대를 잡을 것입니다. “저는 제가 어떤 차를 살지 정확히 알고 있습니다.”라고 말합니다. “페라리 디노, 노란색.”

카나리아 색상의 빈티지 페라리를 타고 지붕을 내리고 선셋가를 질주하는 테일러-조이는 분명 파파라치의 시선을 끌겠지만, 이에 굴하지 않습니다. “제 에이전트들과 친구들은 ‘이건 세상에서 가장 멍청한 짓’이라고 말하죠.”라고 말합니다. “저는 '이 차에 끌린다. 필요해요. 상관없어요.” 머지않아 로스앤젤레스 전역에서 이 갓 데뷔한 영화배우가 가속 페달을 밟고 달리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스타일링: 라이언 헤이스팅스; 메이크업: 조지 아이즈델/더 월 그룹, 헤어: 그레고리 러셀/더 월 그룹, 매니큐어: 디엠 쯔엉/스타 터치 에이전시/디올 르 보메; 쉘 드레스: 체니 챈; 깃털 톱: 디올

Anya-Taylor Joy Talks 'Furiosa' Prep, 'Dune 3' Hopes, Surprise Wedding (variety.com)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6

  • 카란
    카란

  • 즐거운인생

  • 이상건
  • NeoSun
    NeoSun

  • phantast
  • golgo
    golgo

댓글 8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드니 빌뇌브 감독인데 .. 데니스라고 된 부분이 보입니다.^^
그부분은 수정을...
되게 장문의 글인데 번역 감사드립니다. 요즘 할리우드에서 가장 핫한 여배우가 된 거 같아요.
17:12
24.05.24.
profile image
MJ 작성자
golgo
감독님'이라고 고쳤어요 ㅎㅎㅎㅎ 감사합니다
17:21
24.05.24.
2등
감사합니다. 마스크가 너무나 신비로운 배우지요.
22:10
24.05.24.
profile image
MJ 작성자
이상건
맞아요 사진만 봐도 힐링
12:40
24.05.25.
profile image
MJ 작성자
즐거운인생
다른 기사 읽다보면 원작보다 달라지는 캐릭터가 많을거라니 더 기대됩니다 위 기사에서 봐도 드뇌브 감독이 안야 캐스팅에 꽤나 공 들이더라구요
12:41
24.05.25.
profile image
안그래도 궁금했는데 번역해주셔서 감사해요!
넘 잘 읽었습니다😆
22:27
24.05.24.
profile image
MJ 작성자
카란
댓글 넘 감사합니다😆
12:42
24.05.2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하이재킹] 호불호 후기 모음 2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일 전14:03 4990
HOT 구로사와 기요시 <뱀의 길> 배우들의 평 6 카란 카란 2시간 전15:19 590
HOT 디멘투스 인형 업어왔어요~!!! 6 화기소림 화기소림 3시간 전14:35 785
HOT X 시리즈 3편 '맥신' 해외 SNS 반응 4 golgo golgo 2시간 전14:44 944
HOT <글래디에이터 2>의 액션은 ‘영화 사상 최대 규모’ 8 카란 카란 4시간 전12:40 1425
HOT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해외 극찬 반응 6 golgo golgo 3시간 전13:52 1771
HOT When evil lurks (2023) 아주 흥미로운 엑소시즘영화. 스포... 6 BillEvans 5시간 전12:15 500
HOT <디 워>를 보고 말았습니다 7 도삐 도삐 3시간 전14:24 701
HOT <콰이어트 플레이스-첫째날>은 특수관에서 볼 필요 없... 7 선우 선우 3시간 전14:17 791
HOT 역대 디즈니 작품들 베스트 20 - 스크린랜트 선정 4 NeoSun NeoSun 3시간 전14:09 511
HOT 스포O <라스트 레터> 6 영화커뮤 3시간 전14:01 203
HOT 영웅본색2 배우들의 충격적인 모습.살아있었다면 장국영은 ... 2 내일슈퍼 4시간 전13:35 799
HOT 에디 머피, <비버리 힐스 캅: 액셀 F> ‘올드 팬들 좋... 4 카란 카란 4시간 전12:54 410
HOT ‘인사이드 아웃 2’ 2024년 최초 흥행 10억달러 달성 예정 5 NeoSun NeoSun 7시간 전10:34 1274
HOT <진격의 거인> 작가로부터 일러스트 선물받은 빌리 아... 5 카란 카란 7시간 전10:29 1670
HOT 테일러 스위프트 공연 온 탐 크루즈 3 NeoSun NeoSun 7시간 전10:06 1816
HOT (DCU) 슈퍼맨(2025) 유출 클립 5 applejuice applejuice 8시간 전09:15 2106
HOT 토호, 미래 고질라 프로젝트들 규칙 밝혀 4 NeoSun NeoSun 8시간 전08:51 1357
HOT (약스포) 나쁜녀석들: 라이드 오어 다이를 보고 3 스콜세지 스콜세지 9시간 전08:14 461
HOT 고윤정 Discovery expedition 24 SUMMER 2 e260 e260 9시간 전07:53 813
1141760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13분 전17:24 66
1141759
image
NeoSun NeoSun 57분 전16:40 364
1141758
image
호러블맨 호러블맨 59분 전16:38 312
1141757
normal
숏폼세상 1시간 전16:33 299
1141756
normal
crazylove 1시간 전16:05 285
1141755
image
카란 카란 1시간 전16:02 226
1141754
normal
에이미와인홈 1시간 전15:58 198
1141753
normal
라인하르트012 1시간 전15:55 142
1141752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5:37 682
1141751
image
카란 카란 2시간 전15:33 567
1141750
image
카란 카란 2시간 전15:19 590
1141749
image
쾌남홍길동 2시간 전15:11 161
1141748
image
쾌남홍길동 2시간 전14:56 292
1141747
image
golgo golgo 2시간 전14:44 944
1141746
image
화기소림 화기소림 3시간 전14:35 785
1141745
image
선우 선우 3시간 전14:34 411
1141744
image
카란 카란 3시간 전14:29 309
1141743
image
도삐 도삐 3시간 전14:24 701
1141742
image
선우 선우 3시간 전14:17 791
1141741
normal
Sonatine Sonatine 3시간 전14:16 547
1141740
image
화기소림 화기소림 3시간 전14:15 279
1141739
normal
Sonatine Sonatine 3시간 전14:14 227
1141738
normal
Sonatine Sonatine 3시간 전14:12 274
1141737
image
NeoSun NeoSun 3시간 전14:09 511
1141736
image
NeoSun NeoSun 3시간 전14:07 422
1141735
normal
영화커뮤 3시간 전14:01 203
1141734
image
golgo golgo 3시간 전13:52 1771
1141733
image
내일슈퍼 4시간 전13:35 799
1141732
normal
hh9910167 4시간 전13:29 576
1141731
image
시작 시작 4시간 전13:21 332
1141730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13:21 491
1141729
image
시작 시작 4시간 전13:19 499
1141728
normal
Sonatine Sonatine 4시간 전13:01 430
1141727
image
카란 카란 4시간 전12:54 410
1141726
image
카란 카란 4시간 전12:40 14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