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7
  • 쓰기
  • 검색

[범죄도시 4] 국내 언론 매체 리뷰 모음

시작 시작
6263 1 7

 

'범죄도시4', 알아도 자꾸 먹고싶은 '마동석의 불주먹 맛' [시네마 프리뷰]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21&aid=0007483155
4편에도 전작들의 묘미는 그대로 살아있다. 김무열은 특수부대 용병 출신이라는 캐릭터 설명에 맞게 강한 정신력으로 무장된 인정사정없는 '칼잡이' 백창기를 탁월하게 연기했다. 사실 김무열이 마동석의 영화에 출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 다소 식상한 그림을 예상했으나 이는 기우였다. 탁월한 연기력이 장기인 김무열은 역대 가장 강력한 악당 백창기를 설득력 있게 연기하며 영화에 긴장감을 부여하고 있다. 이동휘의 경우, 연기에서 보이는 새로움은 덜하지만 극 중 장동철 역을 백창기와는 다른 매력을 보여주며 두 축으로 나뉜 악당 측의 균형을 잘 맞추고 있다. 그 뿐 아니라 장동철과 자주 붙는 권사장을 연기한 현봉식도 의뭉스러운 표정으로 영화의 긴장감을 높인다. 현재 드라마 '눈물의 여왕'으로 주가를 올리고 있는 이주빈의 등장도 반갑다.


[Cine리뷰]'범죄도시4' 액션 장인이 만든 '아는 맛', 이 맛에 본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77&aid=0000484827
이전보다 플롯은 보다 심플해졌고, 배배 꼬거나 뻔히 아는 길을 돌아가는 법 없이 쭉 뚫고 나간다. 길목마다 시원시원하게 때려주는 맛이 큰 장점이다. 물론 시리즈를 쭉 봐왔던 만큼 범죄자만 바뀌는 스토리 라인에 기시감이 드는 것은 어쩔 수 없다. '무적' 마석도를 앞세운 덕에 '긴장감'이란 무기를 잃어버린 '범죄도시'가 앞으로의 시리즈에서 찾아나가야 할 길이다.


‘범죄도시4’ 초강력 액션과 유머…마동석 또 해냈다 [리뷰]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1119937
관객들이 가장 기대하는 극중 마석도의 액션은 더욱 강력해졌다. 마석도가 복싱을 기반으로 하는 액션을 주로 구사하는 만큼 내리꽂는 시원시원한 펀치에 악당들이 줄줄이 쓰러질 때마다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생생히 전달한다. 그러면서도 힘의 균형이 마석도에게 지나치게 기울어져 있던 전편과 달리, 마석도가 칼에 찔리거나 관통하는 심각한 부상을 입는 모습까지 사실적으로 담기면서 격투의 치열함이나 처절함을 더욱 높였다.

 

[리뷰: 포테이토 지수 85%] '범죄도시4', 아는 맛이 무섭다
https://www.maxmovie.com/news/437455
마석도의 '빅펀치'는 여전히 강했고, 곳곳에 포진돼 유머도 웃음을 안겼다. 온라인 도박 등 사이버범죄, '행동파'와 '두뇌파'로 나뉜 두 명의 악역을 배치시켜 전편들과 차별화를 두려는 시도도 돋보였다.
그렇지만 1편부터 3편까지 보여온 익숙한 상황에서 크게 벗어나지는 않았다. 마동석표 호쾌한 액션과 웃음으로 '흥행 맛집'에 등극한 '범죄도시' 시리즈가 다시 한번 '아는 맛'으로 관객들의 입맛을 공략한다.

 

재미없진 않은데...‘범죄도시4’[한현정의 직구리뷰]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9&aid=0005288592
모든 액션이 빛나는 반면, 이음새의 디테일은 실종됐다. 큼직한 뭉텅이들을 툭 툭 연결해 놓았는데 그 안에 담긴 이야기, 캐릭터의 정서, 유머 등의 요소들을 노련하게 아우르질 못한다.
강강강의 연속에도 중간 중간 몰입이 끊기고, 때때로 치고 들어오는 ‘드라마’(마동석의 고뇌 장면 등)는 (의도완 달리) 사족처럼 겉돈다. 분량의 문제가 아니라 밀도의 문제다. 업그레이드 된 요소들을 감당하기 버거워 보이는 그릇, ‘쌍천만’ 이름값에 어울리지 않는 만듦세다.


'범죄도시4', 형들 때려잡을 초대박 아우의 등장 [리뷰]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69&aid=0000796154
공개 전부터 기대를 모은 4편의 빌런 백창기(김무열)는 카리스마 넘치는 단검 액션을 선보인다. 몸을 사리지 않고 연기에 뛰어들기로 유명한 김무열은 절도 있는 동작과 스피드로 용병 출신 킬러를 확실히 소화했고, 뒤에서 지시하는 장동철(이동휘)의 유머러스하고 느슨한 모습과 대비되며 더 큰 긴장감을 선사한다. 이전의 빌런들이 악과 깡으로 뭉친 인물들이었다면 백창기는 보다 전문적인 전투로 고수의 모습을 보여준다.


김무열-마동석, 연기+액션 대결 승자는? 영화 '범죄도시4'[무비포커스]
https://www.topstar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15481241
허명행 감독의 말처럼 영화는 빌런인 백창기에게 서사가 부여되기보다는 특수요원다운 강렬한 액션신을 주로 보여준다. 신파적인 요소를 넣기 위해 악인에게도 서사를 부여하는 다른 영화들과는 새로운 차별점이다. 빌런인 백창기는 말을 아끼는 대신 더욱 화려하고 자연스러운 액션신으로 영화의 쾌감과 흥미를 이끌어간다.

 

‘범죄도시4’ 리뷰, 이번에는 ‘더블펀치 액션’으로 업그레이드 [심우진의 S.R.]
https://www.srtimes.kr/news/articleView.html?idxno=154729
아쉬운 부분도 있다. 온라인 범죄 대응을 위해 합류한 사이버수사대는 기술적 가이드 역할 외에는 특별한 인상을 남기지 못한다. 백창기와 비교해 천재 지능범 장동철의 쓰임새에는 많은 아쉬움이 따른다. 또한 템포가 느려지거나 몰입감이 특정 장면에서 떨어지는 지점이 존재해 긴박감 넘치는 서사 구축을 이뤄내지는 못했다. 하지만 ‘범죄도시’ 시리즈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스펙터클 액션과 코미디의 맛은 변함없이 유효하다. 특히 독보적인 마동석 배우의 존재감은 여전히 빛을 잃지 않고 있다.

 

트리플 천만 보인다..‘범죄도시4’, 빌런보다 빛난 형사 마동석의 진심(종합)[Oh!쎈 리뷰]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5058704
종합적으로 다소 무거웠던 ‘범죄도시’ 1편, 그리고 (1편과 비교적) 경쾌함과 유쾌함을 가져갔던 2편과 3편에 비해 4편은 2-3편에 비해 ‘톤다운', 1편에 비해 '톤업'된 느낌이다.
다만 ‘범죄도시4’의 특유의 통쾌함은 여전하다. 빌런의 악함을 강조해 최종 마석도와 백석기의 ‘파이널 대결’을 조마조마하게 지켜볼 수 있다. 또한 선량한 시민을 지키고자 하는 ‘형사’ 마석도의 본질적인 목적과 면모, 유독 피를 많이 흘리는 인간적인 마석도의 모습도 타 시리즈와는 다른 요소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

  • 왕정문
    왕정문

댓글 7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제가 보기에 이번에도 천만 가까이 갈 것 같습니다.^^

10:08
24.04.16.
profile image 2등
일단 흥행은 할거같은데 5편부터 악역은 좀 신선한 인물로 했으면 하는 바램이 ^^
10:10
24.04.16.
3등
3편 보고 두번 놀랐습니다. 영화가 너무 엉망이라 한번, 이게 천만 간다고? 두번..

넷플 황야 보고 나니 4편은 볼 생각이 없어요
10:21
24.04.16.
흐트러지다
저도 같은 생각이었어요 보고 3편은 천만 안되겠구나했는데 천만이 되더라고요
14:50
24.04.16.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일초 앞, 일초 뒤] 시사회에 초대합니다. 8 익무노예 익무노예 10시간 전10:18 582
HOT [퓨리오사: 매드맥스 사가] 호불호 후기 모음 8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1일 전09:58 6543
공지 제4회 서울락스퍼국제영화제 개막식 행사에 초대합니다. 8 익무노예 익무노예 24.05.16.13:34 2375
HOT 북미 빌리지시네마에 '퓨리오사' 버거, 치킨텐더,... 1 NeoSun NeoSun 2시간 전17:43 343
HOT <설계자> 캐릭터 관계도 공개 1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1시간 전18:54 288
HOT 퓨리오사 불호 후기(스포 포함) 6 알렉산더피어스 알렉산더피어스 2시간 전18:03 626
HOT Alucarda, la hija de las tinieblas (1977) 호러강국 멕시... 5 BillEvans 6시간 전14:26 490
HOT 청춘 18x2 너에게로 이어지는길 후기 스포 x 2 루니 2시간 전17:36 315
HOT <존 오브 인터레스트> 2차 예고편 공개 2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2시간 전17:32 420
HOT 도호, 애니 제작사 사이언스 사루를 자회사화 3 중복걸리려나 3시간 전16:43 418
HOT 퓨리오사 돌비시네마 후기(흐름 약스포) 3 MEKKA MEKKA 4시간 전16:12 792
HOT 아쉬운 <설계자> 8 마이네임 마이네임 4시간 전16:08 2412
HOT '설계자' 후기...아쉬운 리메이크 14 golgo golgo 4시간 전15:57 3289
HOT 야마다 나오코 [너의 색] 예고편+전단지 비주얼 2 중복걸리려나 5시간 전15:17 516
HOT (DCU) 그린 애로우& 블랙 카나리 제작 루머 3 applejuice applejuice 6시간 전14:00 819
HOT <서울의 봄> 일본판 포스터 4 카란 카란 7시간 전13:13 1406
HOT 티빙-웨이브 합병 임박…'넘버원 K OTT' 탄생 2 시작 시작 7시간 전13:10 1433
HOT 어제 드림 시나리오를 봤던 간단한 후기입니다. 6 갓두조 갓두조 7시간 전12:50 695
HOT 유명 감독들과 페르소나 배우들 1 NeoSun NeoSun 7시간 전12:41 812
HOT 오늘의 쿠폰소식은 3개 입니다 ^-^ 4 평점기계(eico) 평점기계(eico) 7시간 전12:40 958
HOT [퓨리오사: 매드맥스 사가] 사운드 좋은 곳에서 봐야 하네요. 5 뚠뚠는개미 8시간 전12:19 1224
HOT <크레이븐 더 헌터> 개봉 연기 이유는? 11 카란 카란 8시간 전11:58 2124
1137778
normal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5분 전20:21 57
1137777
image
스누P 12분 전20:14 72
1137776
image
Sonachine Sonachine 24분 전20:02 102
1137775
image
Wikikill Wikikill 37분 전19:49 176
1137774
image
중복걸리려나 41분 전19:45 213
1137773
image
Sonachine Sonachine 44분 전19:42 238
1137772
normal
소수관측 소수관측 50분 전19:36 181
1137771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1시간 전18:54 288
1137770
image
시작 시작 2시간 전18:19 650
1137769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8:07 264
1137768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8:04 365
1137767
normal
알렉산더피어스 알렉산더피어스 2시간 전18:03 626
1137766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8:01 318
1137765
image
카스미팬S 2시간 전17:54 177
1137764
image
이안커티스 이안커티스 2시간 전17:54 373
1137763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7:50 690
1137762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7:46 224
1137761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7:43 343
1137760
normal
루니 2시간 전17:42 323
1137759
normal
루니 2시간 전17:36 315
1137758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2시간 전17:35 239
1137757
normal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2시간 전17:32 420
1137756
image
호러블맨 호러블맨 3시간 전17:06 396
1137755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3시간 전17:04 263
1137754
image
NeoSun NeoSun 3시간 전16:59 566
1137753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3시간 전16:50 415
1137752
image
NeoSun NeoSun 3시간 전16:44 487
1137751
normal
중복걸리려나 3시간 전16:43 418
1137750
image
NeoSun NeoSun 3시간 전16:41 865
1137749
normal
MEKKA MEKKA 4시간 전16:12 792
1137748
image
마이네임 마이네임 4시간 전16:08 2412
1137747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16:05 530
1137746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15:59 518
1137745
image
golgo golgo 4시간 전15:57 3289
1137744
image
hh9910167 4시간 전15:48 9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