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정보 한국과 비교한 일본의 영화, 드라마 제작의 문제점

  • golgo golgo
  • 7642
  • 32

일본의 '이코노미스트' 잡지에서, 한국과 비교한 일본의 영화, 드라마 제작 시스템의 문제점을 짚은 기사가 나왔습니다.

 

<사랑의 불시착> <이태원 클라쓰> 등 일본에서 히트친 드라마와 <기생충> 등을 언급하고 있어서... 간단히 요약해봤습니다. 원문은 아래입니다.

https://weekly-economist.mainichi.jp/articles/20200729/se1/00m/020/003000d

 

한때 한국을 위협했던 일본 드라마, 영화가 왜 예전만 못한지 알려주네요.

 

 

<기생충> <사랑의 불시착> <이태원 클라쓰>

히트작들을 잇달아 선보이는 ‘한류’에 일본의 컨텐츠가 아무리 발버둥쳐도 못 이기는 이유

 

sarangyi-bulsicag.jpg


배우들의 차이

 

<사랑의 불시착> - 만화적인 황당무계한 설정이 나오는데도 배우들의 매력과 연기력으로 납득이 된다.

 

주연배우 현빈은 중앙대 연극영화과, 손예진은 서울예술대학 영화과 출신으로 연기를 제대로 배운 연기자들임.

 

일본의 경우: 어느 날 갑자기 스카우트되어 연예계에 들어가고, 갑자기 드라마나 영화 주연을 맡는 경우가 흔하다.

 

 

제작비 차이

 

한국은 tvN 등 한국의 재벌 그룹 CJ가 소유한 케이블 TV 채널에서 큰 예산을 투자해 좋은 작품을 만들어낸다. <더 킹: 영원의 군주>의 경우 한 에피소드 당 제작비가 약 20억 원.

 

일본의 경우: 일본의 드라마 제작은 현재 사양 사업. 시청률 저하로 광고비 등이 줄어서 골든타임 시간대 드라마의 평균 제작비가 2억2천만 원~3억3천만 원 수준. 최고 수준의 제작비가 5억6천만 원 정도.

 

WE20032118_ori.jpg

 

제작 시스템의 차이

 

자금 뿐만 아니라 지상파 방송사 중심의 제작 시스템이 현장의 의욕을 꺾고 있음.

 

일본의 드라마는 주로 지상파 방송사가 제작. 드라마 프로듀서가 기획을 결정하고 제작회사에 의뢰하는데, 히트했을 때 대부분의 경우 방송사가 그 공을 차지하고, 하청업체는 각광을 받지 못함.

 

반면 한국은 드라마 편성 때 제작회사가 기획하는 경우가 많음. 파일럿판을 선보이고 그것을 통해 방송 편성 채용을 결정. 드라마가 히트하면 제작사측 사람들이 높은 평가를 받고 거금을 손에 쥘 수 있음.

 

CJ가 제작해서 아카데미 작품상을 수상한 영화 <기생충>의 경우

 

“일본의 영화인들이 입 밖으로 꺼내진 않지만, (아카데미상 수상은) ‘한국이 아시아 영화계 No.1’이라는 사실을 결정적으로 제시했다고 느꼈을 겁니다. 지금껏 우리들은 할리우드에도 영향을 끼친 오즈 야스지로, 구로사와 아키라라는 슈퍼 크리에이터의 계보를 잇고 있다는 자부심과 근거 없는 자신감을 가졌죠. 하지만 하이틴 로맨스물의 ‘*벽치기’ 등에 힘을 쏟고 있는 사이에 한국에 뒤쳐지고 말았습니다.” (영화평론가 마에다 유이치)

 

(*남자 주인공이 여자 주인공을 벽 쪽으로 거칠게 밀어붙이는 클리셰 시츄에이션)

 

101915.jpg

 

메이저 영화사와 독립영화계의 양극화

 

현재 일본의 영화계에서 획기적인 작품이 만들어지지 못하는 것은, 메이저 영화사와 독립영화계 사이의 큰 장벽이 있는 점도 꼽히고 있다.

 

“일본은 도호, 도에이, 쇼치쿠 등 메이저 영화사 작품과 독립영화라는 양극화 상태입니다. 흥행 수입 85%를 메이저사가 점하고, 남은 15%를 작은 영화들이 차지하기 위해 경쟁하고 있죠. 하지만 중간층이 탄탄하지 않으면 산업은 융성하지 못하고 제작진의 사기도 떨어지죠.”

 

3년 전 화제가 된 (독립영화) <카메라를 멈추면 안 돼!>는 300만 엔의 저예산으로 제작됐지만 그 영화의 경우는 “우연한 성공에 지나지 않는다”고.

 

“할리우드에선 재능이 돋보이는 저예산 작품으로 유명해지만, 그 다음에는 중간급 예산의 영화에 발탁되고, 나중에는 고예산 블록버스터 영화에도 기용됩니다. 롤스로이스도 탈 수 있는, 성공으로 가는 길이 있는 겁니다. 하지만 일본에는 그런 시스템이 없습니다.”

 

 

299641727.jpg

 

‘컨텐츠의 질보다 클라이언트의 뜻에 따르는 걸 중시’하는 일본의 제작위원회 방식

 

제작위원회란 영화사와 광고대행사, 방송국, 출판사, 음반회사, 연예인 소속사 등이 영화에 투자하는 기업 집합체로, 예산을 모우기 쉽고 위험 부담을 분산하기 좋은 장점이 있는 반면, 개선해야 할 점도 많다.

 

“제작위원회 방식은 다른 나라에서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본의 문제는, 예를 들어서 한 편의 영화에 투자하는 5개 회사들이 있으면 그 회사들 모두가 납득하는 감독, 각본, 캐스팅이어야만 한다는 점이죠. 때문에 자연스럽게 제작진은 투자사의 눈치(忖度)를 보게 됩니다. 베스트셀러 만화나 소설 같은 원작이 있는 것만 고르고, 주연도 인기 탤런트에 집중됩니다. 실력 있는 감독과 프로듀서, 배우는 필요가 없는 거죠.”

 

일본은 한국, 프랑스 등에 비해 영화인들에 대한 정부 보조금이 적다.

 

2017년 각 국가별 문화예산은 프랑스가 5조4500억 원, 한국이 3조1700억 원, 일본이 1조1718억 원. 국가예산 전체에서 문화예산이 차지하는 비율은 한국이 1.05%, 프랑스 0.88%, 일본은 0.11%에 그친다.

 

한국의 영화진흥위원회의 활동 가운데 하나로, 수업료를 무료로 하고 크리에이터들을 양성하는 한국영화아카데미의 창설이 있다. <기생충> 봉준호 감독도 그곳 출신이다.

 

코로나로 영화, 연극계가 힘겨운 상황인 가운데, 일본도 한국, 유럽처럼 대담한 지원 정책이 필요하다... 는 결론입니다.

 

추천인 36

  • 픽팍
    픽팍

  • 맹린이
  • 짧은치마
    짧은치마
  • 하루탕
    하루탕

  • zlzl12zl
  • 샤하랑
    샤하랑
  • 디논
    디논

  • nashira
  • 송씨네
    송씨네
  • 달콤한선우
    달콤한선우
  • 영사남
    영사남
  • 카르마
    카르마
  • 스타니~^^v
    스타니~^^v
  • 이안커티스
    이안커티스

  • 감자사람
  • 노토리아
    노토리아
  • 코쓱모쓰
    코쓱모쓰
  • 마스터D
    마스터D

  • 바람하늘
  • Legend_621
    Legend_621
  • 주황공주
    주황공주
  • 쥬쥬짱
    쥬쥬짱
  • 누리킹
    누리킹
  • Anydevil
    Anydevil
  • 옥자씽씽
    옥자씽씽

  • 카스카
  • DELIGHT
    DELIGHT
  • 소보르
    소보르
  • 곰즈
    곰즈
  • 온새미로
    온새미로
  • 솔로
    솔로
  • 해피페이스
    해피페이스
  • 짱돌사랑
    짱돌사랑
  • 이스케이프FZ
    이스케이프FZ

golgo golgo
87 Lv. 3388587/35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영화, 영상물 번역 / 블루레이, DVD 제작
영화 관련 보도자료 환영합니다 email: cbtblue@naver.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2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짱돌사랑 2020.08.04. 11:40

 어느 순간 일드를 안 보는 이유가 재미 없고 배우 연기도 너무 과장되고 어색해서 끊게 되었네요...

 그에 반면 한국 드라마나 영화는 소재가 다양해져서 골라 보는 맛이 생기게 되었죠

댓글
profile image
2등 24fps 2020.08.04. 11:48
그놈의 보조금으로 마무리 짓네요. 드라마 제작비도 예산이 제일 많이 들어간 더킹이랑 비교하고요. 제작 시스템 문제가 큰거죠. 주연급은 아이돌들만 하고 있고, 스토리는 맨날 똑같고.. 아직도 일본의 대표 감독을 오스 야스지로랑 구로자와 아키라로 꼽으면서도 그런 문제가 심각한거라고 생각못하고 있죠. 구로자와 아키라 마지막 작품이 몇년도에 나왔는지 생각하면 말이죠. 우리만해도 봉준호, 박찬욱 다음 계보가 없다고 벌써들 설레발인데 말이죠.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8.04. 11:49
24fps
보조금 타령은 맨날 나오는 소리더라고요. 정말..^^;
댓글
호구너 2020.08.05. 01:42
24fps
정부주도 보조금 소리 왜 안나오나 했네욬ㅋㅋㅋ 그것도 헛소리지만 쿨재팬으로 몇천억씩 쏟아붓고도 안되는 이유를 자기들만 몰라욬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24fps 2020.08.05. 01:47
호구너
돈없어서 안된다고 징징 거려도 쟤네도 넷플에서 작품만들고 있거든요. 세계적으로 릴리즈되는 작품이 없다는건 이미 질적으로 괜찮은 작품을 낼수 있는 시스템이 부재하고 있다는거죠.
댓글
3등 여자친구 2020.08.04. 11:57
후카다 교코 팬인데,

일드 안 본지 꽤 됐네요 ㅜ
댓글
profile image
BeamKnight 2020.08.04. 12:09
쿨 재팬이랍시고 한창 돈 날리고 할 때 뭘 하다가 이제 와서 정부 보조금 타령이라니....
댓글
profile image
BeamKnight 2020.08.04. 12:17
golgo
일본의 고질적인 제작환경을 보면 엉뚱한 데로 돈이 새는 게 당연해 보일 정도던데요.
어떤 계획이 시작되면 위원회가 구성되는데, 그 위원회가 지정된 부서나 업체로 하청을 주고,
거기서 또 여러 곳으로 하청을 준다는 겁니다.
그 위원회에서 하청을 주는 곳이 불확실한 곳이고 거래내역도 불분명하다는군요.
중간에 삥땅을 칠 기회가 엄청나게 많다고 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소보르 2020.08.04. 12:16
제작문제는 우리도 크게 다르지 않은 부분이 많은데......
댓글
profile image
DELIGHT 2020.08.04. 12:26
옛날에 우리나라 영화나 드라마가 발전하지 못하는 문제점이라며 주로 나왔던 것들이랑 같은 이유들 같아요. 새삼 우리나라 컨텐츠가 모든 면에서 많이 발전한게 느껴지네요.
댓글
카스카 2020.08.04. 12:31
일본 하이틴물 벽치기 장면은 많이 공감하네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Anydevil 2020.08.04. 12:45
일드 제작비가 저렇게 낮을 줄은 몰랐네요 ㄷㄷ
댓글
profile image
누리킹 2020.08.04. 12:50
오오 이런 분석글 좋아요~!!
늘 유익한 글 공들여 번역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주황공주 2020.08.04. 12:50
한때 일본드라마 방영 많이 해줬는데 어느 순간 안보이더라구요ㅠ
댓글
profile image
쥬쥬짱 2020.08.04. 12:52
한때 일드와 일본영화 애니메이션에 푹 빠져서 봤었던 시기가 있었는데, 요새는 느낌이 뭐랄까요. =_=
갑자기 거품이 확 사라진 기분이랄지. 서서히 가라앉은 분위기가 나요.
좀 안타깝네요. 일본 배우들도 재능있고 연기 잘하는 배우들도 많고, 감독들도 재능있는 다재다능하신 분들 많은데...
댓글
바람하늘 2020.08.04. 13:11
일드나 일본영화가 점점 쇠퇴해지는 모습이여서 안보게 되는거 같습니다. 그에 비해 한국 영화는 다양한 장르 다양한 쪽으로도 도전이라도 하니까요
댓글
Pogo 2020.08.04. 13:30
문제는 간단해보여도 원인은 총체적이지 않은지.
일본 영화 시장이 그렇게 형성된 이유는 그렇게 소비되니까 이고 한국 드라마에 제작비가 많이 투입될 수 있는 이유는 동남아 한류시장이 형성되 있어서고..
독립 영화계야 지원금이 아쉽겠지만 마냥 돈만 들어간다고 해결될 문제는 아닐 거 같아요
댓글
티라노 2020.08.04. 14:55
확실히 요즘 국내 영화, 드라마 수준이 일본보다 높다고 생각하지만
제작 환경이나 스탭 처우를 생각해보면 아직 갈 길이 멀다고 생각합니다.

밤샘 촬영이나 박봉 소득 등
말그대로 인력을 갈아서 만들어내고 있는 중이라서.
반대로 배우들 출연료는 점점 높아지고 있고 말이죠
댓글
goldenbug 2020.08.04. 15:31
적확한 글 같네요.

우선 우리나라도 공중파 편성 중심이었던 [미생] 이전에는 제작사가 일은 다 하고 돈은 방송국이 가져가는 시스템이었죠. 거기다가 맨날 사랑타령을 해서 소재 주제가 제한됐었고....

또 보조금 타령도 적확한 거 같아요. 처음 데뷔하려는 창작자는 정말 해보지 않고는 모르는 거라서, 어디에선가 시작하는 경험을 해봐야 더 수련할지, 포기하고 다른 일을 할지 결정할 수 있는데, 그 과정에서 드는 비용 전액을 개인이 대기에는 부담이 많이 되니까......

하지만 제작금액 문제는 잘못된 거 같네요. 편당 몇 억이면 이미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거기에서 질을 아주 약간 더 높이기 위해 제작비가 어마어마해지는 건데, 일본은 이미 기본을 제작할 수 있는 수준으로 지출하고 있죠. (이 말은 다른 뜻으로 새는 돈이 많은 것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이안커티스 2020.08.04. 16:02
한국영화아카데미 모두 무료가 아니고, 신입생들은 수강료 어느정도이상 내야하고, 현직 영화인들중에 분기별 수업파트별로 신청에 뽑힌 사람들만 무료수업 가능으로 알고 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8.04. 16:13
이안커티스
일본에 잘못 소문이 퍼졌군요.^^
댓글
profile image
스타니~^^v 2020.08.04. 16:39

조목조목 날카로운 일본 내부의 뼈'때리는' 지적이네요

2010년 언저리쯤부터 쭈욱 내려온 비판 목소리죠

암튼 지금은 곪아 빼내야 될 고름으로 고질화된 일본 '엔터테이먼트' 병증을 어디부터 손을 대야할 지...

 

보다 큰 문제는 꾸준히 이어 들린 이런 비판적 '목소리'를 실질 업계 종사자들이 '스킵'하다시피 하는,

그래서 거의 없다는, 안타까운 사실이죠

댓글
profile image
카르마 2020.08.04. 16:59
저의 좁은 생각으로는 제작위윈회와 스폰서가 만악의 근원인 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영사남 2020.08.04. 17:44
한국 드라마는 해외를 노리고 만드는데 일본 드라마는 내수에 그치고 마는거 같아요.
그러니까 한쪽은 발전을 거듭하는데 한쪽은 안일하게 멈춰있으니..
댓글
profile image
달콤한선우 2020.08.04. 17:54
저도 과거에는 일본 애니메이션이든 영화든 친구들 따라 찾아본 거 같은데, 이제는 몇몇 소수 작품들 외에는 잘 안 찾게 되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ReMemBerMe 2020.08.04. 18:33
한국에서도 아이돌출신 책읽는데도 낙하산 주연하는 경우가 수두룩 ㅎ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하루탕 2020.08.04. 20:52
일본 영화계쪽은 잘 모르지만 카베동은 진짜 많이 나오긴 하더라구요
그 외에도 실사화나 소재도 다 비슷비슷하고...발전이 없어보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Let'sgo 2020.08.04. 20:55
우리도 문제가 많죠...시청률도 안나오고...돈도 없는데 출연진들 몸값은 올라가고...소재고갈에...대박나는건 가뭄에 콩나듯...그러니 넷플로 몰리고...
댓글
profile image
Coming 2020.08.05. 01:02
제작비 차이가 생각보다 크게 나네요 ㄷㄷ
댓글
profile image
픽팍 2020.08.05. 08:24
제작비 차이가 일본 보다 우리나라가 훨씬 비싸네요..
댓글
bibio 2020.08.05. 13:53
그나라 문화 수준을 결정하는 가장 큰 요소는 그나라 국민들의 문화적 취향이라고 생각함.. 그게 우수해야 좋은 작품이 많이 나옴. 일본은 역량있는 좋은 예술가들은 많은데 국민들의 취향이 오타쿠스러워서 이상한 오타쿠 작품들에만 자본이 집중되고..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에놀라 홈즈 책 샀습니다 4 퓨리 50분 전12:14 416
best '센과 치히로 행방불명' 사이버펑크 팬아트 2 NeoSun 58분 전12:06 12912
best 젠다야, 역대 최연소 에미상 드라마 여주상 수상 9 goforto23 1시간 전11:57 1841
best '소리도 없이' 홍의정 감독이 대사 없는 유아인 배우에게 요... 9 ipanema 1시간 전11:51 935
best 셀카에 늘 한결같은 손예진... 4 온새미로 1시간 전11:49 1065
best 역대 영화/TV속 래치드 간호사 역할했던 배우 5명 4 goforto23 1시간 전11:06 639
best 완다비전 예고편에서 시선강탈한 장면 11 regnar 2시간 전10:54 2500
best 10-11월 용아맥에서 해줬으면 하는 올해 해외 아이맥스 재개봉작들 17 sirscott 2시간 전10:08 1912
best 디즈니+ '완다비전' 공식 예고편 20 DPS 2시간 전10:07 3237
best 신민아 마리끌레르 10월호 화보 2 라온제나 3시간 전10:03 807
best 젠다야 드레스룩 8 NeoSun 3시간 전09:33 1937
best 연기를 그만둔 최불암 선생님 13 푸루스 3시간 전09:31 3388
best 넷플릭스 '보건교사 안은영' 욕망 젤리의 세계 탄생기 3 라온제나 4시간 전09:01 1245
best 채드윅 보스만 '21 브릿지 : 테러 셧다운' 재개봉 13 PS4™ 4시간 전08:45 2096
best 공유 GQ 10월호 화보 7 e260 4시간 전08:33 1240
best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고아성 스틸 8 ipanema 4시간 전08:28 1149
best 강동원에게 밀린 정우성 14 NeoSun 5시간 전07:33 2734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87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0636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94 다크맨 18.06.19.15:52 388806
800194
image
알폰소쿠아론 방금13:04 9
800193
image
NeoSun 8분 전12:56 92
800192
image
goforto23 15분 전12:49 203
800191
image
나혼자본다 19분 전12:45 430
800190
image
그대가분다 23분 전12:41 195
800189
image
묘이미나 31분 전12:33 72
800188
image
내꼬답 34분 전12:30 617
800187
image
알래스카불곰 38분 전12:26 243
800186
image
스톰루이스 38분 전12:26 203
800185
image
leodip19 40분 전12:24 214
800184
image
ipanema 43분 전12:21 477
800183
image
이돌이 43분 전12:21 340
800182
image
퓨리 50분 전12:14 416
800181
image
golgo 54분 전12:10 392
800180
image
우유과자 55분 전12:09 351
800179
image
NeoSun 58분 전12:06 12912
800178
image
석돌 58분 전12:06 389
800177
image
숭사마 1시간 전12:01 622
800176
image
ipanema 1시간 전11:58 393
800175
image
goforto23 1시간 전11:57 1841
800174
image
ipanema 1시간 전11:51 935
800173
image
온새미로 1시간 전11:49 1065
800172
image
라온제나 1시간 전11:38 2364
800171
image
WinnieThePooh 1시간 전11:37 1004
800170
image
엠마돌 1시간 전11:35 989
800169
image
테일러더든 1시간 전11:30 609
800168
image
goforto23 1시간 전11:21 640
800167
image
댠댠 1시간 전11:20 1083
800166
image
NeoSun 1시간 전11:15 819
800165
image
LuckySpecialist 1시간 전11:10 604
800164
image
온새미로 1시간 전11:10 734
800163
image
PS4™ 1시간 전11:08 574
800162
image
만화경 1시간 전11:07 495
800161
image
goforto23 1시간 전11:06 639
800160
image
신류진 2시간 전11:04 3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