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5
  • 쓰기
  • 검색

더 에이트 쇼 전체 후기

미끄래곤 미끄래곤
16021 10 5

퇴근하고 8화까지 정주행했습니다. 방금 다 보고 짤막한 글 남겨 봅니다.

 

재밌습니다. 한정된 공간에서 특정한 규칙이 주어졌을 때 여덞 명이서 할 수 있는 가장 극단적인 경우들을 보여주는데, 하나같이 자극적이고 흥미로워서 지루하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어요. 다소 복잡할 수 있는 규칙을 적절하게 이해시키고 넘어간다거나, 금액 계산을 시각화해서 보여주는 연출도 좋았고요. 재미있는 건 늘어질만한 부분에서 배속을 하더라고요. 어떻게서든지 관객을 지루하게 만들지 않겠다는 집념?이 보인다고 할까요. 적어도 영상이 원작의 발목을 잡는 장면은 없었던 것 같습니다.

 

배우들 연기는 말할 필요도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류준열 배우의 연기를 볼때면 항상 약간 넘친다는 느낌을 받았는데, 이번 작품에서는 딱 맞는 옷을 입은 느낌이었어요. 박정민이나 이열음, 박해준, 배성우 배우 역시 제 몫을 다해주었고요. 오랜만에 본 문정희 배우도 참 반가웠네요. 그러나 제게 가장 놀라운 건 8층 역의 천우희 배우였어요. 윤리가 부재한 어른아이의 천진함과 천덕스러움을 찰떡같이 소화해내더군요. 캐릭터에 인격을 부여하지 않고, 특정한 이미지만으로 연기를 하는 것 같은데, 그 방식이 작품의 설정과 너무 잘 맞아떨어졌습니다. 결국 8층이라는 캐릭터는 권력과 자본의 무심함이라는 관념을 상징하고 있으니까요. 그런 점에서 천우희라는 배우가 단순히 연기만 잘하는 게 아닌, 캐릭터 해석 능력도 탁월한 영리한 배우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시놉시스와 설정만 본다면, 누구라도 오징어게임을 떠올릴 수 밖에 없을거에요. 실제로 몇몇 장면은 오징어게임을 의식한 것 같기도 하고요. 그러나 8화까지 다 보고 난 제 인상은 전혀 다르다입니다. 무엇보다 게임의 규칙에서 가장 큰 차이가 두드러집니다. 스포가 안 되는 선에서 말씀드린다면, 8쇼의 핵심적인 규칙은 모두가 상금을 나눠 가진다입니다. 반면 오징어게임은 마지막 한 사람이 상금을 독식하는 구조였죠. 두 작품에서 게임은 사실상 사회에 비유된다는 점을 미루어본다면 이 드라마가 사회를 어떻게 바라보는지 짐작할 수 있습니다. 오징어게임은 통제된 게임의 규칙 안에서 펼쳐지는 참가자들의 개인적인 생존 투쟁에 중점을 두었지만, 8쇼는 좀 더 거시적인 관점에서 정치체제의 모티브를 끌고 옵니다. 다시 말하면, 극 중 등장하는 여덞 명의 등장인물은 사실상 특정 계급이라던가 정치집단에 가깝습니다. (작품을 끝까지 보시면 무슨 말인지 이해하실 겁니다.) 사회를 8명으로 이루어진 작은 소집단으로 축소시켜놓고, 폭력, 배려, 희생, 정의 같은 가치를 인격화한 후, 그 인물들간의 역학관계를 다룬다는 점에서 더8쇼는 흡사 정교한 우화처럼 느껴지네요. (3층을 제외한 등장인물들의 서사를 거의 묘사하지 않는다는 점에서도 그렇습니다.)

 

우화적인 분위기가 강하면 주제의식을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반대로 캐릭터성이 흐려지곤 하죠. 제가 이 작품에서 가장 놀란 건 모든 캐릭터들의 매력이 살아있다는 겁니다. 특히 이런 이야기에는 민폐 캐릭터들이 하나씩 있기 마련인데, 그런 캐릭터조차 매력적입니다. 물론 악역을 관습적으로 다룬다거나, 후반부로 갈수록 주인공의 존재감이 흐려진다는 단점도 있어요. 그럼에도 제게는 장점이 더 많은 것처럼 보입니다. 메시지와 플롯이 긴밀하게 연결된 작품은 자칫 잘못하면 캐릭터들이 기능적으로만 존재하는 몹시 밋밋하고 평면적인 이야기가 되어버리기 쉬운데, 이 작품에서는 캐릭터들의 매력으로 극복을 한 것 같네요. (물론 이는 연출뿐 아니라 배우들의 공도 클 겁니다.)

 

결론을 말하자면, 재밌습니다. 오징어게임과는 분명 다른 의미로 재미있어요. 드라마를 자주 보는 편이 아니지만, 이정도 완성도의 드라마라면 언제라도 환영입니다. 무엇보다 한재림 감독이 생각보다 더 뛰어난 감독이고, 훌륭한 각본가라는 사실을 느꼈습니다. 차기작이 더 기대되네요.

미끄래곤 미끄래곤
0 Lv. 325/400P

-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0

  • 갓두조
    갓두조

  • 비기

  • Joopiter

  • 이상건

  • 중간보스

  • 또또비됴

  • 헷01
  • Sonatine
    Sonatine

  • 옥수동돌담길
  • golgo
    golgo

댓글 5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하루도 안 지나서 완주하셨네요. 어떨지 기대했는데...감사합니다.^^
00:08
24.05.18.
3등
와우! 이렇게 빨리 정주행 완료를 하시다니 ㅎㅎ
어쩔 수 없이 <오징어 게임>과 비교되는 작품이긴 한데, 글을 읽어보니 어떤 차별화 포인트가 있는지 궁금해지네요^^
07:39
24.05.1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presidentssc님 소설 [애인이랑 야구보기] 이벤트 당첨자입... 1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23:32 499
HOT 2024년 6월 16일 국내 박스오피스 1 golgo golgo 3시간 전00:01 810
HOT 개인적으로 분위기가 섹시했던 영화들 25편 4 Sonatine Sonatine 3시간 전23:42 704
HOT 약스포) 지난주,이번주해서 원더랜드,존오브인터레스트,인사... 3 갓두조 갓두조 3시간 전23:39 247
HOT (약스포) 마거리트의 정리를 보고 2 스콜세지 스콜세지 3시간 전23:36 163
HOT 원더랜드를 보고 2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3시간 전23:32 321
HOT 거칠고 강렬하며 폭발적인 영화 8편 4 Sonatine Sonatine 6시간 전21:06 1715
HOT (*스포 포함)<퓨리오사> 심층 해설 8 카란 카란 10시간 전16:16 1250
HOT [존 오브 인터레스트] 4 판자 4시간 전22:40 382
HOT 어메이징 디지털 서커스에 대하여 2 Sonatine Sonatine 4시간 전23:07 243
HOT 게임덕후의 개인적으로 최고의 게임 원작 영화 모음 13 스누P 7시간 전19:54 1115
HOT AI로 영화를 만든다니... 8 도삐 도삐 4시간 전22:30 954
HOT [나쁜 녀석들] 시리즈 전세계 10억 달러 흥행 돌파 2 시작 시작 4시간 전22:30 595
HOT [존 오브 인터레스트] 10만 관객 돌파 2 시작 시작 4시간 전22:28 375
HOT 성수동 파묘 팝업스토어 오픈소식입니다.이달23일까지 1 내일슈퍼 5시간 전21:25 584
HOT 영화 <킹덤> 5편 7월부터 촬영 시작 6 카란 카란 7시간 전20:00 1535
HOT 니캡(KNEECAP) 공식 예고편 공개 2 또또비됴 7시간 전19:57 420
HOT 박주현 드라이브 3 e260 e260 8시간 전18:53 706
HOT <마담 웹> 7월 13일 넷플릭스 공개 4 도삐 도삐 8시간 전18:27 940
HOT (DCU) 영화 어소리티 제작 시동 2 applejuice applejuice 9시간 전17:55 814
HOT ‘인사이드 아웃 2‘ 200만 돌파 6 crazylove 9시간 전17:53 1757
1140929
image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1시간 전02:03 118
1140928
normal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1시간 전01:51 126
1140927
image
2시간 전01:08 282
1140926
image
밀크초코 밀크초코 2시간 전00:50 277
1140925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00:42 229
1140924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00:31 170
1140923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00:26 174
1140922
normal
BillEvans 2시간 전00:21 162
1140921
normal
모더래스트 모더래스트 3시간 전00:03 352
1140920
image
golgo golgo 3시간 전00:01 810
1140919
image
Sonatine Sonatine 3시간 전23:48 366
1140918
image
Sonatine Sonatine 3시간 전23:42 704
1140917
image
갓두조 갓두조 3시간 전23:39 247
1140916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3시간 전23:36 163
1140915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3시간 전23:32 321
1140914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3시간 전23:22 264
1140913
image
카란 카란 3시간 전23:17 255
1140912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4시간 전23:15 228
1140911
normal
Sonatine Sonatine 4시간 전23:12 454
1140910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23:11 158
1140909
image
Sonatine Sonatine 4시간 전23:07 243
1140908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22:57 576
1140907
image
판자 4시간 전22:40 382
1140906
image
판자 4시간 전22:37 182
1140905
normal
도삐 도삐 4시간 전22:30 954
1140904
image
시작 시작 4시간 전22:30 595
1140903
image
시작 시작 4시간 전22:28 375
1140902
image
시작 시작 4시간 전22:27 273
1140901
normal
Sonatine Sonatine 4시간 전22:21 166
1140900
image
Sonatine Sonatine 5시간 전22:12 218
1140899
image
NeoSun NeoSun 5시간 전21:55 256
1140898
image
내일슈퍼 5시간 전21:25 584
1140897
image
Sonatine Sonatine 6시간 전21:06 1715
1140896
normal
Sbp 7시간 전20:05 212
1140895
image
카란 카란 7시간 전20:00 1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