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8
  • 쓰기
  • 검색

폴아웃 (2024) 오랜만에 보는 걸작 SF. 스포일러 아주 약간.

BillEvans
7780 5 8

scenesearch.jpg

images.jpg

 

이 드라마는 딱 이런 느낌이다.

존 포드감독의 걸작인 "수색자"를 레퍼런스로 삼아 만든 영화가 아닐까 생각이 들 정도다.

황량한 사막을 헤메다니는 다크한 안티히어로. 잔인하고 비정하고 그러면서도

내면적으로 상처입고 황량한 영혼. 가망 없는 목적을 찾아 수십년을 헤메다니는 암울한 여정. 

 

이 드라마에서는 사막 대신, 핵전쟁 후 아무것도 남지 않은, 방사능으로 가득한 폐허가 주무대다. 하지만 그 폐허의 모습은 위 사진의 사막과 아주 흡사하다. 

 

이 폐허 위에 사람들이 모여든다. 그들은 가망 없는 방랑을 하는 사람들이다. 각자 간절한 이유들이 있다. 

그 목적 때문에 이백년 동안 이 폐허와 방사능 속을 헤메다니는 절망스런 남자가 주인공이다. 딱 "수색자"의 존 웨인 캐릭터다.

 

전성기 마블 영화를 보는 느낌이다. 

드라마 내내 긴장감을 팽팽하게 유지시켜나가는 것이 인상적이다. 가끔씩 느슨하거나 쉬어가는 부분이 

있을 법도 하건만 이 드라마는 그렇지 않다. 

 

아주 다른 배경의 인물들이 주인공 그룹을 이룬다. 이들은 방사능으로 가득한 황무지를 각기 다른 이유로 헤메다닌다. 

마카로니웨스턴영화 비슷한 느낌도 난다. 하지만 마카로니웨스턴영화 주인공은 총솜씨가 있고 

권선징악이라는 안심되는 결말도 있다. 이 영화에서는 그런것이 없다. 폭력과 잔인함이 일상생활의 방식이

되어있으며, 이 폭력은 끝없는 고통이 표출되는 한 방식이다. 악역조차도 혼자 안 보이는 데서는 자살하려고 입에 

총구를 쑤셔박는 세계다. 그렇다면 이 드라마에서 진정한 악역은 누구일까? 사실 이것이 이 드라마의 주제다. 

 

이 드라마는 아주 미국의 지금 현상황을 상징하고 있다.

부자들은 엘리트의식을 가지고 자기들만의 담을 높이 쌓은 다음 거기 숨어서 안락한 생활을 유지하고 있다. 

사람들은 방사능으로 가득한 황무지에서 방사능으로 가득한 물을 마시고 도마뱀을 먹고 사는데,

그들은 케익이며 커스터드며 심지어는 캐비어까지 먹는다. 언젠가 방사능이 사라지면 

다시 담으로부터 나와 엘리트가 되어 예전인류세계를 재건하는 데 앞장서리라는 계획은 가지고 말이다. 

서브프라임모기지위기를 낳은 것은 뭐다? 이윤을 추구하느라 모기지대출을 저소득층에게까지 

마구 빌려준 대기업들이다. 경제 내에 위험을 엄청나게 축적시켜 놓고 뻥하고 터지자 

국민들의 세금으로 천문학적인 돈을 착복한 대기업들이다. 돈을 대기업에게 다 빼앗기고 사람들은 가난해진다.

집을 잃은 사람들은 도시로 나가서 빈민층구역에 몰려들어 바글거리며 산다. 모든 물자가 부족하다. 

책임을 진 대기업은 없다.

사람들이 화가 나서 월스트리트로 몰려들어 시위하자 명품옷을 입고 빌딩에서 아래를 내려다보며 

비웃던 것이 대기업 사람들이다. 자기들만의 담을 세워놓고 마치 금융위기라는 것이 없었다는 듯 안락하게 산다.

이 우스꽉스러우면서도 비극적인 세계를 SF쟝르 안에 재현해놓는다. 

 

담장 안에서 태어나,

소박하지만 안락하고 행복하게 소규모공동체를 이루어 살아가던 세계 속의 주인공이 담장을 나오자 발견한

진실은 이것이다. 

아주 잘 쓰여진 각본이라서 여러가지 주제들을 심도있게 녹여넣으면서도 드라마가 번잡하지 않다. 깔끔하다. 단, 매카시광풍을 연상시키는 공산주의 색출장면은 좀 낡은 감이 있다. 너무 많이 나와서 클리셰화한 감이 있기 때문이다. 

 

상징을 생각하지 않고서라도 이 드라마는 아주 재미있다. 마카로니웨스턴을 SF물로 변환하였기에 모든것이 탄탄하다. 수많은 마카로니웨스턴영화들이 등장해서 확고하게 수립한 클리셰며 줄거리며 하는 것을 드라마 내에 가져왔기 때문이다. 드라마 내내 어디서 많이 본 듯한 장면들이 나온다. 그래도, SF물로 완벽하게 변환시킨 세계관 속에서 아주 개성적인 인물들이 나와서 개연성 있는 사건들을 벌이자, 이런 것들도 아주 생생하게 살아난다. 새롭게 보인다. 기존 영화의 기계적인 차용으로 느껴지지 않는다. 

 

캐릭터들을 잘 살리는 방법을 안다. 처음 몇십분 본 다음, 이 캐릭터는 이런 사람이다 하고 한 마디로 요약할 수 있을 정도로 분명하면서도 개성적인 캐릭터들이다. 그리고 선역은 없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악역도 아니다. 이 모순된 세계를 살아가다보니 그렇게 된 사람들이다. 그리고 다들 끝없이 고통 받는다.

 

그러고보니, 서로 괴롭히고 사람들을 죽여대고 했어도, 그들 중 자기욕심을 추구한 사람들은 없다. 순수하게 자기 가치관을 추구한 사람들이다. 위기에 처한 자기 가족을 찾겠다는데, 누가 뭐라 할 수 있겠는가? 하지만 이 지랄맞은 세계에서는, 그러기 위해 다른 사람들을 죽이고 모가지를 자르고 해야 한다. 주인공이 아무리 순수해도 말이다. 아주 불편한 진실이다. 이런 세계를 만드는 것이 돈벌이가 된다고 생각하는 대기업-권력자들은 또 무엇인가? 너무 음모론스러운 주제가 아닐까 생각했는데, 이 주제는 이제 시작이고, 시즌2에서 본격적으로 이것을 다룬다고 하니 그저 기대가 클 뿐이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

  • 다크맨
    다크맨

  • 이상건

  • 옥수동돌담길
  • golgo
    golgo
  • 해리엔젤
    해리엔젤

댓글 8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게임으로 재밌게 즐겼던 세계관인데.. 그 원작 게임 배제하고도 잘 만든 드라마인가 봅니다. 기대되네요.^^

18:06
24.04.18.
BillEvans 작성자
golgo
전성기 때 마블영화를 보는 느낌이었습니다.
22:02
24.04.18.
BillEvans 작성자
다크맨
상당히 영리하고 감칠 맛 있게 영화를 만드는 법을 아는 것 같았습니다.
15:39
24.04.19.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presidentssc님 소설 [애인이랑 야구보기] 이벤트 당첨자입... 1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23:32 488
HOT 2024년 6월 16일 국내 박스오피스 1 golgo golgo 34분 전00:01 394
HOT 개인적으로 분위기가 섹시했던 영화들 25편 3 Sonatine Sonatine 53분 전23:42 340
HOT 약스포) 지난주,이번주해서 원더랜드,존오브인터레스트,인사... 3 갓두조 갓두조 56분 전23:39 156
HOT (약스포) 마거리트의 정리를 보고 2 스콜세지 스콜세지 59분 전23:36 119
HOT 원더랜드를 보고 2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1시간 전23:32 201
HOT 거칠고 강렬하며 폭발적인 영화 8편 4 Sonatine Sonatine 3시간 전21:06 1310
HOT (*스포 포함)<퓨리오사> 심층 해설 8 카란 카란 8시간 전16:16 976
HOT [존 오브 인터레스트] 4 판자 1시간 전22:40 277
HOT 어메이징 디지털 서커스에 대하여 1 Sonatine Sonatine 1시간 전23:07 164
HOT 게임덕후의 개인적으로 최고의 게임 원작 영화 모음 12 스누P 4시간 전19:54 957
HOT AI로 영화를 만든다니... 6 도삐 도삐 2시간 전22:30 740
HOT [나쁜 녀석들] 시리즈 전세계 10억 달러 흥행 돌파 2 시작 시작 2시간 전22:30 482
HOT [존 오브 인터레스트] 10만 관객 돌파 2 시작 시작 2시간 전22:28 311
HOT 성수동 파묘 팝업스토어 오픈소식입니다.이달23일까지 1 내일슈퍼 3시간 전21:25 519
HOT 영화 <킹덤> 5편 7월부터 촬영 시작 6 카란 카란 4시간 전20:00 1294
HOT 니캡(KNEECAP) 공식 예고편 공개 2 또또비됴 4시간 전19:57 389
HOT 박주현 드라이브 3 e260 e260 5시간 전18:53 660
HOT <마담 웹> 7월 13일 넷플릭스 공개 4 도삐 도삐 6시간 전18:27 906
HOT (DCU) 영화 어소리티 제작 시동 2 applejuice applejuice 6시간 전17:55 687
HOT ‘인사이드 아웃 2‘ 200만 돌파 6 crazylove 6시간 전17:53 1620
1140922
image
NeoSun NeoSun 4분 전00:31 30
1140921
image
NeoSun NeoSun 9분 전00:26 51
1140920
normal
BillEvans 14분 전00:21 70
1140919
normal
모더래스트 모더래스트 32분 전00:03 179
1140918
image
golgo golgo 34분 전00:01 394
1140917
image
Sonatine Sonatine 47분 전23:48 218
1140916
image
Sonatine Sonatine 53분 전23:42 340
1140915
image
갓두조 갓두조 56분 전23:39 156
1140914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59분 전23:36 119
1140913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1시간 전23:32 201
1140912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1시간 전23:22 212
1140911
image
카란 카란 1시간 전23:17 177
1140910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1시간 전23:15 186
1140909
normal
Sonatine Sonatine 1시간 전23:12 296
1140908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23:11 122
1140907
image
Sonatine Sonatine 1시간 전23:07 164
1140906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22:57 421
1140905
image
판자 1시간 전22:40 277
1140904
image
판자 1시간 전22:37 142
1140903
normal
도삐 도삐 2시간 전22:30 740
1140902
image
시작 시작 2시간 전22:30 482
1140901
image
시작 시작 2시간 전22:28 311
1140900
image
시작 시작 2시간 전22:27 247
1140899
normal
Sonatine Sonatine 2시간 전22:21 149
1140898
image
Sonatine Sonatine 2시간 전22:12 188
1140897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21:55 230
1140896
image
내일슈퍼 3시간 전21:25 519
1140895
image
Sonatine Sonatine 3시간 전21:06 1310
1140894
normal
Sbp 4시간 전20:05 204
1140893
image
카란 카란 4시간 전20:00 1294
1140892
normal
또또비됴 4시간 전19:57 389
1140891
image
스누P 4시간 전19:54 957
1140890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19:43 671
1140889
image
션2022 5시간 전19:09 451
1140888
image
e260 e260 5시간 전18:53 6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