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5
  • 쓰기
  • 검색

듄 파트2, 전편보다 못한 속편의 아쉬움(스포)

좋은바람 좋은바람
9065 3 5

캡처.PNG.jpg

 

확실히 영화1편을 다시 보고 가니, 전체적인 세계관이 보이고, 영화에 몰입하기가 편했습니다.

 

사막에서 펼쳐지는 모래괴물 길들이기와 간혹 나오는 전투씬들, 무엇보다 아이맥스 좌석을 뒤흔드는 굉음과 진동으로, 이런 영화는 극장에서 2시간 46분 동안 즐겨야 하는 영화지, 하며 끄덕끄덕하다가, 영화의 중반쯤 넘어가며 왜 이리 지루할까? 피곤함을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주인공이 프레멘 부족에서 메시아로서 인정받기 위한 과정을 너무 길게 보여주는데 이번 작품의 비중에서 과연 제일 중요한 것이었는지 의문이었습니다.

결국 신비의 파란 약물을 마시고 나약해 보이던 주인공이 강력한 예언자로서의 면모를 보여주는 것이 그동안 감정이입하며 보았던 주인공이 달리 보이며 결말을 위해 급조된 캐릭터가 된 것 같아 당황스러웠습니다.

 

영화 중간까지는 이렇게 진행이 느려서야 언제 마무리 짓나 하는 의구심이 들었는데,

영화 끝나기 30분 전부터 급하게 휘몰아치며 마무리 짓는 것을 보고, 

왠지 예산 때문에 저렇게 전쟁씬을 구성했나 싶었고,

마침 편리하게 적들이 한자리에 모인 김에 간단히 해결짓는 엔딩이 개인적으로는 실망스러웠습니다. 

 

1편부터 빌드 업을 해서 2편이 나오기까지 저를 비롯한 많은 팬들은 오랜 시간 주인공의 복수와 통쾌한 결말의 장면들을 기대했는데, 전쟁장면도 너무 적고, 일대일 대결로 쉽게 마무리 짓는 결말에서 이게 다인가 하는 당황스러움을 느낄 수 밖에 없었습니다.

특히 과거와 미래를 보는 능력을 갖게된 폴이 자신의 외할아버지만 죄값을 치르게 하고, 결과적으로 황제를 이용해 가문의 몰락을 설계한 가이우스 헬렌 모히암(샬롯 램플링)에 대해서는 아무런 복수를 하지 않는 것에 대해서도 줄거리상 석연치않은 끝맺음이었습니다.

 

캡처4.PNG.jpg

 

캐릭터 측면에서도, 주인공 폴이 메시아가 아니라고 믿는 차니(젠다야)의 노려보는 인상이 영화 끝까지 계속되고, 폴의 마지막 선택에 대해 강한 반발을 보여주며 끝나는 것을 보고, 기대했던 차니 역할이 너무 한정적인 것이 아쉬웠고,

프랑스 배우 레아 세이두가 레이디 마고 역할로 나와 페이드 로타(오스틴 버틀러)의 능력을 시험하고, 아기를 임신하는 것은 전체 줄거리상 사족이 아닌가 2부 결말까지 필요한 내용이 아니라면 굳이 필요한 장면이었는지, 후속 작품에서 회상장면으로 넣어도 되는 것이 아닌가 싶은 아쉬운 캐릭터였습니다.

 

캡처3.PNG.jpg

 

캡처2.PNG.jpg

 

세계에서 가장 영화 잘만드는 드니 빌뵈브 감독의 능력임에도 불구하고 전편보다 못한 속편을 만든 것에 대해 안타까웠고, 듄 세계관의 긴 연대기를 잘 마무리 지을수 있을지 걱정이 되는 작품이었습니다.

 

결론적으로 극장에서 볼 만한 블럭버스터임에는 분명하지만, 좀더 복수의 서사극이나 캐릭터에 공을 들였다면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남는 작품이었습니다. 

 

사족  1. 화끈한 전쟁장면도 적다보니, 사실 12세 관람가로서 디즈니표 SF영화를 본 느낌이었습니다. 

         2. 만약 위에서 언급한 복수의 서사극이나 캐릭터 역할의 문제점이 원작의 한계성 때문이라면, 
             아쉽지만 이후 듄 후속작들에 대해서는 걸러도 되겠다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

  • 사라보
    사라보

  • 와킨조커
  • Robo_cop
    Robo_cop

댓글 5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영화에서 페이드와 마고트 관계는 원작을 좀 비틀어 각색한 부분인데.. 폴이 만들어진 메시아라는 점을 강조하는 설정이죠. 1960년대에 나온 소설을 상당히 볼거리 많게, 오락적이고 21세기에 맞춰 각색했다고 생각했습니다. 마음에 안 든 전개가 있다면 말씀하신대로 원작의 한계겠네요.

12:49
24.02.29.
3등
파트2는 파트1을 완성 시키는데 중점이였고
이 듄시리즈가 말하고자 하는건 후속작인 메시아에서 보여줄걸로 예상됩니다.
오히려 메시아는 꼭 보셔야 되요.
14:55
24.02.29.
profile image
와킨조커
1에서는 2편에서 1편의 부족함을 채워준다고 했는데 채워주지 못하고 계속 뒤로 넘어가는게 슬프네요 ㅋㅋㅋ
09:12
24.03.01.
후반부 급전개는 원작소설 시리즈의 고질병이라...
놀랍게도 원작을 아는 제 기준으론 오히려 소설보다 그런 부분이 덜하게 느껴졌네요
20:11
24.03.0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차이콥스키의 아내] 시사회에 초대합니다. 7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19:34 1165
HOT 나이트 샤밀린 감독 trap 티저 1 zdmoon 1시간 전01:14 331
HOT (※스포) <미션 임파서블: 데드 레코닝>의 가장 큰 희... 카란 카란 1시간 전01:11 234
HOT 93세 클린트 이스트우드 감독 은퇴작, 제작 완료 ─ 법정 영... 카란 카란 2시간 전00:39 366
HOT 'Abigail'에 대한 단상 7 네버랜드 네버랜드 6시간 전20:50 844
HOT CGV 용산 경품 ‘일부’ 경품 현재상황 (오후 11시 40분에 찍... 2 HarrySon HarrySon 2시간 전00:15 199
HOT 2024년 4월 18일 국내 박스오피스 golgo golgo 2시간 전00:01 505
HOT 트랜스포머: 원 티저 예고편 공개 3 RandyCunningham RandyCunningham 3시간 전23:33 812
HOT (약스포) 라스트 썸머를 보고 2 스콜세지 스콜세지 3시간 전23:19 262
HOT [슈퍼맨] 배우들과 감독 근황 2 시작 시작 4시간 전22:46 871
HOT 사상 최초 우주에서 공개되는 영화 예고편 3 golgo golgo 4시간 전22:51 1223
HOT [에일리언 VS 어벤져스] 코믹북 표지 공개 3 시작 시작 4시간 전22:45 789
HOT 홍콩 왕정 감독...양조위에게 댁댁 거리다 3 totalrecall 4시간 전22:19 856
HOT 유역비 루이비통 상하이 행사 / 2014 베이징 영화제 2 NeoSun NeoSun 6시간 전20:13 579
HOT 영화링크모음 3 Sonachine Sonachine 6시간 전20:13 595
HOT 극장판 하이큐!! 쓰레기장의 결전’ 5월 15일 국내 개봉 확정 4 호러블맨 호러블맨 7시간 전19:37 419
HOT 폴아웃 (2024) 오랜만에 보는 걸작 SF. 스포일러 아주 약간. 6 BillEvans 9시간 전17:35 2100
HOT [퓨리오사: 매드맥스 사가] 개봉일 표시된 메인 포스터 공개 5 시작 시작 7시간 전19:11 1299
HOT 위대한 감독들의 유작 3 Sonachine Sonachine 7시간 전19:58 844
HOT [악마와의 토크쇼] 티저 예고편 공개 3 시작 시작 7시간 전19:06 775
HOT <미션 임파서블: 데드 레코닝> 사전 시사를 통해 급하... 3 카란 카란 10시간 전16:27 2709
1133110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50분 전02:10 84
1133109
image
내일슈퍼 1시간 전01:20 220
1133108
normal
zdmoon 1시간 전01:14 331
1133107
image
카란 카란 1시간 전01:11 234
1133106
image
카란 카란 2시간 전00:39 366
1133105
image
HarrySon HarrySon 2시간 전00:15 199
1133104
image
golgo golgo 2시간 전00:01 505
1133103
image
hera7067 hera7067 3시간 전23:48 151
1133102
image
hera7067 hera7067 3시간 전23:43 142
1133101
image
hera7067 hera7067 3시간 전23:39 203
1133100
image
hera7067 hera7067 3시간 전23:37 101
1133099
image
RandyCunningham RandyCunningham 3시간 전23:33 812
1133098
image
hera7067 hera7067 3시간 전23:29 328
1133097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3시간 전23:19 262
1133096
image
hera7067 hera7067 3시간 전23:08 431
1133095
image
시작 시작 3시간 전23:06 791
1133094
normal
golgo golgo 4시간 전22:51 1223
1133093
image
시작 시작 4시간 전22:48 377
1133092
image
시작 시작 4시간 전22:46 871
1133091
image
시작 시작 4시간 전22:45 789
1133090
image
totalrecall 4시간 전22:19 856
1133089
normal
totalrecall 4시간 전22:10 762
1133088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0:57 755
1133087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0:56 279
1133086
normal
중복걸리려나 6시간 전20:55 192
1133085
image
네버랜드 네버랜드 6시간 전20:50 844
1133084
normal
Sonachine Sonachine 6시간 전20:13 595
1133083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0:13 579
1133082
image
GreenLantern 6시간 전20:01 353
1133081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19:58 662
1133080
image
Sonachine Sonachine 7시간 전19:58 844
1133079
image
e260 e260 7시간 전19:38 465
1133078
image
e260 e260 7시간 전19:37 557
1133077
image
e260 e260 7시간 전19:37 559
1133076
image
호러블맨 호러블맨 7시간 전19:37 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