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2
  • 쓰기
  • 검색

[불금호러] 할로윈에 대한 찬가 - 트릭 오어 트릿

다크맨 다크맨
1258 6 12

0.jpg

 

트릭 오어 트릿 (2007)

할로윈에 대한 찬가


먼저 질문 하나! 할로윈? 하면 어떤 영화가 가장 먼저 떠오르죠? 호러 영화 팬이라면 존 카펜터 감독의 <할로윈>이 첫 번째로 떠오를 겁니다. 할로윈의 밤을 피로 물들이는 고독한 남자 마이클 마이어스의 활약은 대단히 멋지죠. 영화 제목부터 <할로윈>이니 가장 먼저 생각나는 건 당연한 결과입니다. 그럼 질문 내용을 조금 바꿔보면 어떨까요? 할로윈의 전통과 미신, 그리고 의미를 호러 장르에 가장 잘 담아낸 영화는? 정답은 <트릭 오어 트릿>이 되어야만 합니다. 
     
<트릭 오어 트릿>은 할로윈을 배경으로 네 개의 이야기를 풀어내고 있습니다. 첫 번째는 맛탱이가 가버린 학교 교장이 벌이는 살인극 <교장>, 두 번째는 장애를 가진 아이들이 집단 학살을 당하는 <할로윈 스쿨버스 학살>, 세 번째는 친구의 첫 경험을 위해 남자를 고르는 <깜짝 파티>, 마지막은 이 영화의 마스코트라고 할 수 있는 작은 악마 캐릭터의 활약을 담은 <샘>입니다. 


이야기의 구성이 흥미로운데요. 각각 독립적으로 진행이 되던 4개의 이야기는 어느 순간 같은 공간과 시간을 공유하고 있음이 드러나고, 영화의 시작과 끝이 절묘하게 이어지는 재미있는 구성을 취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화면을 주의 깊게 봐야하는데, 각 이야기의 주요 캐릭터나 주요 소품이 다른 이야기의 배경에 슬쩍 등장하곤 합니다. 가장 멋진 것은 샘이 교장에게서 면도날이 든 초콜릿을 받아 가는데, <샘>의 이야기로 넘어가면 초콜릿 속에 든 면도날을 노인을 공격하는데 사용합니다. 도시괴담을 멋지게 활용한 장면입니다. 


그리고 각각의 이야기가 공통적으로 적용한 것은 절대 할로윈의 규칙을 어겨서는 안 된다는 교훈이죠. 할로윈 축제는 어른과 아이 모두에게 안전하고 재미있는 기념일이 되어야만 하고, 이를 위해서 반드시 지켜야할 몇 가지 규칙을 환기시킵니다. 할로윈 코스튬은 필수이며, 아이들에게 간식을 나눠줄 것, 받은 간식은 꼭 확인할 것, 잭 오 랜턴의(호박 등불) 불은 11월 1일이 되기 전에 절대 끄지 말 것, 무고한 사람을 죽여서는 안 되고, 죽은 자를 존중할 것... 이런 규칙들은 지키기 쉽지만, 누군가는 꼭 무시하기 마련이죠. <트릭 오어 트릿>은 할로윈의 규칙을 어기는 자들에게 끔찍한 벌을 내리는 이야기입니다. 이 이야기에는 할로윈의 전통과 미신을 다루고 있고, 우리가 몰랐던 할로윈의 정신을 일깨워줍니다. 

 

common.jpg


영화는 고전적인 스타일을 유지합니다. 이야기와 캐릭터, 다양하게 쓰이고 있는 소재와 소품들이 즐비하죠. 할로윈 코스튬, 호박 등불, 사탕, 초콜릿, 도시괴담, 숲속의 모닥불 파티, 심술궂은 아이들, 혼자 사는 고약한 노인, 연쇄살인마, 늑대인간에 이르기까지 지극히 현실적인 악의 존재와 상상 속 괴물의 등장 속에서 많은 호러 영화들의 흔적을 영화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습니다. <캐리> <하울링> <체인즐링> <이블 데드> <크리스틴> <괴물> <로스트 보이즈> <헌티드 힐> <13 고스트>와 같은 호러 영화뿐만 아니라, 스쿨버스 이야기처럼 <찰리 브라운의 할로윈>의 오마주와도 만나게 됩니다.


<트릭 오어 트릿>은 매혹적인 호러 영화입니다. 4편의 이야기는 같은 공간과 시간을 공유하지만 분위기는 제각각이며 빠른 속도감과 진지한 분위기 속에 핏빛 유머가 반짝 반짝 빛나죠. 더 좋은 것은 할로윈 규칙을 어기면 반드시 벌한다는 조건에 소년도 예외를 두지 않는다는 점입니다. 특히 <교장> 이야기에서 희생되는 소년의 최후는 꽤 높은 수위를 보여주고, <깜짝 파티>에서는 약간의 선정적인 보너스 장면도 포함됩니다. 전체적으로 좋은 캐스팅도 이야기에 힘을 실어줍니다. 안나 파퀸, 브라이언 콕스 같은 배우들을 만날 수 있고 많은 아역 배우들의 연기도 좋습니다.


<트릭 오어 트릿>은 국내에선 인지도가 바닥을 치는 호러 영화이지만, 미국에서는 시간이 갈수록 인지도가 상승하면서 컬트가 되었습니다. 특히 이 영화에 등장하는 작은 악마 캐릭터 '샘'이 굉장히 유명해지면서 다양한 관련 상품들이 나오게 됩니다. 샘은 머리에 삼베 자루를 쓰고 주황색 잠옷을 입은 캐릭터인데, 영화에서 할로윈의 규칙을 어기는 자들을 감시하고 분노하며 벌을 내리죠. <트릭 오어 트릿>을 보지 않았어도 호러 영화를 좋아한다면 인터넷 어디선가 이 캐릭터를 한 번쯤은 보았을 겁니다. 샘은 굉장히 귀엽고 사랑스러우며, 으스스하고 무섭기도 해서 한번 보면 잊기 힘든 매력의 캐릭터입니다.

 

2.jpg


<트릭 오어 트릿>은 할로윈을 좋아한다면 반드시 봐야할 영화입니다. 호러 영화를 좋아하지 않더라도 할로윈의 전통과 미신에 대해서 궁금하다면 할로윈 시즌에 한 번 도전을 해보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호러 영화들은 수 없이 만들어지고, 그중 일부는 할로윈을 배경으로 하지만 정작 할로윈의 정신을 고스란히 담아낸 영화는 찾아보기 힘듭니다. 그래서 <트릭 오어 트릿>의 존재는 더더욱 중요해지죠. 무엇보다 재미있는 호러 영화라는 점에서 누구에게나 추천하고 싶은 작품입니다. 

 


1. 같은 제목의 영화가 하나 있습니다. 1986년에 나온 Kiss의 진 시몬스와 블랙 사바스의 오지 오스본이 특별 출연한 헤비메탈 할로윈 영화인 <트릭 오어 트릿>입니다. 이 영화는 'Trick or Treat' 철자인데, or 에서 o 글자가 하나 뺀 것이 마이클 도허티 감독의 영화입니다.


2. <트릭 오어 트릿>은 마이클 도허티 감독의 데뷔작입니다. 국내에선 <고질라: 킹 오브 몬스터>의 감독으로 알려져 있죠. 영화가 만들어질 때는 제작을 맡은 브라이언 싱어의 이름이 더 부각이 되었습니다.


3. 극중 샘을 연기한 배우는 누구일까요? <깜짝 파티> 이야기에서 소녀들이 탈의실에서 옷을 갈아입을 때 막대 사탕을 입에 물고 엿보는 소년이 잠깐 나오는데, 바로 이 소년이 샘을 연기합니다.
 

다크맨 다크맨
99 Lv. Max Level

외길호러인생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6


  • 이상건
  • 소설가
    소설가
  • golgo
    golgo
  • 호러블맨
    호러블맨
  • 카란
    카란

  • 뚜바뚜바띠

댓글 12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2등
이 영화 넘 좋아합니다🤩
샘 완전 귀요미!😆
그나저나 동명의 메탈 영화가 있는 줄은 몰랐네요ㅋㅋㅋ
09:41
24.02.09.
profile image 3등
샘 이라는 캐릭터는 많이 봤네요. 영화는 못봤지만 재미있어 보이네요
09:45
24.02.09.
profile image
섀넌 도허티랑 가족인가 싶어 궁금증을 가졌던 때가 떠오르네요.
킹 오브 몬스터. 문득. 익무인들이 박수치며 좋아했다던, 또 기립박수와 환호가 나왔다던 후기가 여럿 보였던... 그게 벌써 4년이 넘었군요.

언제든 또 좋은 영화로 만날 감독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10:05
24.02.09.
profile image
다크맨 작성자
소설가
이 영화 속편 이야기가 있던데 빨리 만들어주면 좋겠습니다 😁
12:18
24.02.09.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밍기뉴님께 나눔받아 본 <극장판 츠루네:시작의 한발>... 5 커피맛나 커피맛나 2시간 전00:12 228
HOT 2024년 2월 25일 국내 박스오피스 12 golgo golgo 2시간 전00:01 1854
HOT '듄: 파트 2' 알고 봅시다. 스파이스란 무엇인가? 4 golgo golgo 3시간 전23:40 904
HOT 소니 현재 근황 한짤 1 NeoSun NeoSun 3시간 전23:06 2019
HOT 최민식 배우가 파묘 무대인사에서 입은 옷 4 ranxiu427 ranxiu427 3시간 전23:02 2115
HOT 범죄도시4 직관한 반응들이 보이기 시작하네요. 5 초우 4시간 전22:25 2573
HOT 블레이드 러너 2049 후기 6 라이언고슬밥 라이언고슬밥 4시간 전22:12 908
HOT 마동석 인스타 - 베를린 영화제 2 NeoSun NeoSun 5시간 전20:47 1443
HOT ‘베놈 3’ 막바지 촬영이라 주노 템플 언급 1 NeoSun NeoSun 6시간 전20:36 1191
HOT 파묘 굿즈 받아왔습니다! 6 요아소비 7시간 전19:31 2257
HOT 흐뭇한 표정으로 킬리언을 바라보는 놀란 3 카란 카란 7시간 전19:26 2041
HOT 프로듀서 코이데 마사키의 <파묘> 평 3 카란 카란 7시간 전19:22 2774
HOT 침묵의 함대 실사판을 보았습니다. 9 레드레드 레드레드 8시간 전18:38 872
HOT 전일 박스오피스 수정-파묘 77만명이네요 3 꿈꾸는하늘 꿈꾸는하늘 8시간 전17:56 1748
HOT [스포] 파묘 감상기 3 행인09 행인09 8시간 전17:50 1298
HOT 파묘 200만 돌파!!! 14 카스미팬S 9시간 전17:43 3557
HOT '듄 2' 논란의 팝콘통에 대한 빌뇌브 감독 반응 4 golgo golgo 9시간 전17:30 6333
HOT OpenAI, 동영상 생성 툴 발표 ─ 할리우드 영화에도 큰 영향 ... 3 카란 카란 10시간 전16:41 999
HOT 노스포] 파묘: 은근슬쩍 매니아틱 상업영화의 전성시대 4 골드로저 골드로저 10시간 전16:26 1673
HOT <듄: 파트 2> 텍스트 없는 포스터 모음 (포카용) 6 카란 카란 10시간 전15:54 1195
1125742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시간 전01:40 81
1125741
image
MAUS 1시간 전01:21 294
1125740
image
티긑키읔 1시간 전01:03 517
1125739
normal
티긑키읔 2시간 전00:28 490
1125738
image
커피맛나 커피맛나 2시간 전00:12 228
1125737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00:05 382
1125736
image
golgo golgo 2시간 전00:01 1854
1125735
image
golgo golgo 3시간 전23:40 904
1125734
image
톰행크스 톰행크스 3시간 전23:30 210
1125733
image
Vichy 3시간 전23:21 300
1125732
image
티긑키읔 3시간 전23:16 555
1125731
image
NeoSun NeoSun 3시간 전23:06 2019
1125730
normal
DKNY 3시간 전23:04 867
1125729
image
ranxiu427 ranxiu427 3시간 전23:02 2115
1125728
image
NeoSun NeoSun 3시간 전23:01 484
1125727
image
선우 선우 3시간 전22:48 1305
1125726
normal
카스미팬S 3시간 전22:45 203
1125725
normal
초우 4시간 전22:25 2573
1125724
normal
영화바리 4시간 전22:19 539
1125723
image
므어엉 4시간 전22:16 954
1125722
image
라이언고슬밥 라이언고슬밥 4시간 전22:12 908
1125721
image
뚠뚠는개미 4시간 전22:02 729
1125720
image
호오오옹이 5시간 전21:13 701
1125719
normal
카스미팬S 5시간 전20:59 491
1125718
image
NeoSun NeoSun 5시간 전20:56 344
1125717
normal
힙합팬 힙합팬 5시간 전20:49 675
1125716
image
NeoSun NeoSun 5시간 전20:47 1443
1125715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0:36 1191
1125714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0:27 405
1125713
normal
노스탤지아 6시간 전20:26 447
1125712
image
요아소비 7시간 전19:31 2257
1125711
image
카란 카란 7시간 전19:26 2041
1125710
image
카란 카란 7시간 전19:22 2774
1125709
normal
lincoln200th 7시간 전19:16 996
1125708
image
샌드맨33 7시간 전18:57 19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