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2
  • 쓰기
  • 검색

극장 알바나 직원들이 불친절하거나 짜증내는 특정 시기가 있나요?ㅋㅋㅋ

불면증잠만보
4562 24 32

씨네큐 제외하고 최근에 국내 멀티플렉스 3사 다니면서 느낀게... 왜 굳이 응대나 말을 저렇게 할까? 입니다.

(지극히 제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일부 경험담입니다.)

 

제가 겪은 것도 있지만 다른 고객 응대하는 것도 보면 제 3자인 제가 봐도 왜 굳이 저렇게 할까? 이런생각이 들더군요.

일부러 상대(고객) 기분 나쁘게 하려는 거 같다고 느껴질정도로요.

 

구체적으로 몇가지 적자면..

 

1. 그건 니 사정이고요

 

대충 정황 들어보니 영화 상영관 안에서 무슨 문제가 생겨서 상영시간 지나고 광고타임에 환불 하려는 거 같더군요.

근데 응대하는 알바(혹은 직원이겠지만 유니폼 입은 사람은 편의상 알바라 칭하겠습니다.)가 원래 안 되는데 이번 한번만 해드릴게요.

다음부터는 "안 해드려요."(이대로 말함)라고 하더군요.

그러니까 관객이 뭐라 뭐라(들어보니 대충 좌석에 어떤 문제가 있었나 봐요)하니까

"그건 고객님 사정이고요"(이대로 말함) 라더군요.

그래서 관객이 극장 시설인데 관객 사정이라고요? 라고 말하니 이 알바도 자기가 실수한 거 아는지

상영시간 지나기 전에 와야한다는 뜻이었다고 비겁한 변명하더군요.

 

뭐... 원칙인건 아는데 굳이 "그건 고객님 사정이고요."라고 했어야 할까...

말투나 표정은 어땠는지 모르겠지만 노발대발한 거 보면 그리 좋지는 않았을 거 같네요.

 

2. 아 안된다고요!

 

키오스크가 아닌 알바나 직원한테 결제는 현금만 되나봐요.

근데 어르신들이 키오스크 잘 모르니 매표소 와서 티켓 구매나 발권, 상품 구매하는 경우 많은데 매표소에서는 현금만 된다고 카드는 뒤쪽 키오스크 이용해야 한다고 하더군요.

(이때 알바는 어르신 보다가 얼굴 내리고 공책 같은 곳에 뭐 적으며 말했음.)

근데 어르신들이 키오스크 잘 모르니 여기서 해주면 안 되냐하니

"아 안된다고요. 카드는 키오스크에서만 가능하다고요."라고 짜증스럽게 말하더군요.

어르신들 벙찌셔서 서둘러 키오스크로 가시던데...

마침 지나가던 알바생이 있어 어르신들이 붙잡고 도움받더군요.

옆에서 봤는데도 뭐 저렇게까지 어르신들한테 그러나 싶고 제3자인데도 화가 나더군요.

당사자나 가족이 아니라 매니저 호출하기도 뭣하고 해서 넘어갔는데 기분 참 그렇더군요.

 

3. 나왔으니까 알아서 가져가

 

매점에서 뭔가 메뉴 주문하면 보통은 영수증 하단 번호표 확인하고 메뉴 건내주는데(거기다 적지 않은 경우 인사도 해주고요)

메뉴 호출되서 가면 뻔히 눈 마주쳤는데도 메뉴만 올려두고 자리 떠나더군요.(당시에 손님도 없어서 알바끼리 한곳에 모여 웃고 있었음.)

뭐... 맛있게 드세요 까지는 바라지 않지만 적어도 주문은 확인해야 하지 않나 싶었는데 아니나 다를까... 주문 메뉴중 누락되거나 잘못된 게 있더군요ㅋㅋ

그래서 다시 말하니

"아 다시 준비해드릴게요."라고 하면서 메뉴 준비하더니 다시 또 테이블 위에 올려두고 떠나감...

심지어 이때 "감사합..."까지 말하는 중에 가버려서 굉장히 무안했습니다ㅋㅋ

 

쓰다보니 너무 길어졌네요 허허...

이 외에도 많이 있는데 혹시 또 기회되면 적어보겠습니다.

 

 

전국에 있는 극장 알바생들 박봉에 일도 많고 귀찮고 힘든 경우도 많은 거 압니다.

그리고 대부분 친절하고 좋은 분들이겠지만 가끔가다가 자기 감정 통제 못 하거나 이상한 사람들도 있겠죠.

근데 12월 1월에만 겪거나 본것만 열손가락을 훨씬 넘어서 한번 적어봤습니다.

알바분들 고충 너무나 잘 압니다^^

전국에 있는 착하고 선량한 극장 알바분들 화이팅!!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4

  • Cine_Dragon
    Cine_Dragon

  • miniRUA
  • LUCA
    LUCA
  • 아기밤비
    아기밤비

  • 쀼뮤와

  • Underwater

  • 고니고니봉봉
  • zin
    zin

  • wity

  • 내가왕이될상인가
  • 마이클조던
    마이클조던
  • A열중앙관객
    A열중앙관객
  • 테리어
    테리어
  • 차라차차
    차라차차

  • 존콜먼

댓글 32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1등
저는 아직 이런일 겪어본적은 없어서...
서비스직이라 진상들 많은건 이해가지만
조금만 더 친절했으면 해요
18:28
22.01.27.
2등
최소한 본인들의 도리는 하고 불만을 드러내야죠;
18:31
22.01.27.
존콜먼
맞는 말이네요
근데 또 한편으로는 저들도 오죽하면 그랬을까싶다가도 내돈내고 와서 왜 기분 나빠지지? 이런 생각도 드네요
18:33
22.01.27.
profile image 3등
친절할 필요는 없지만 불친절할 필요도 없다 생각하는데 참 그르네요... ㅠㅠ 진짜 어르신들이 키오스크를 어떻게 하냐구요.. 에구
18:32
22.01.27.
profile image

저 첫번째랑 비슷한 경우 겪었어요... 이전 타임 직원 분 실수로 해당 영화 필름마크를 수령하지도 않았는데 이미 수령했다고 안된다고 하더라구요...ㅎ
그래서 저는 수령한 적이 없다고 말씀드렸는데 받고도 안 받은척 하나 더 받으려는 진상취급을 해서 억울한 마음에 cctv라도 확인해보시라고 말씀드렸더니 그건 안된다고 그러면서 "이번엔 그냥 드릴게요, 다음부터는 안됩니다." 이러는데 이 말은 제가 잘못했다는거잖아요ㅎㅎ
왜 알바하시는 분이 다음 타임 분과 인수인계할 때 제대로 전달 안한 것을 고객탓으로 돌리는지 모르겠더라구요ㅎ

 

그리고 키오스크 같은 경우는 종종 봐요... 저도 아직 키오스크 결제가 익숙하지 않은데 어르신들이 어려워서 도움 요청하면 매점 담당이신지 보고도 모른척 하시더라구요... 그래서 제 앞에서 잘 못하시면 그냥 제가 도와드린 적 몇 번 있어요 ㅎㅎ

18:35
22.01.27.
팅글탱귤
헐? 직원실수로 어떻게 되신 거에요?
상영전에 바코드 찍은 건가요?
19:19
22.01.27.
profile image
불면증잠만보
네네 제가 이 날 여러 편을 봐서 지류 티켓을 미리 뽑아뒀는데 1,2회차 받을 때 1,3회차 티켓으로 잘못 꺼냈어요ㅠ 그래서 3회차 티켓 바코드가 이미 찍혀버린건데 이걸 알바 분이 메모조차 남겨두지 않았더라구요ㅠㅠ
19:25
22.01.27.
팅글탱귤
참나....
그걸 가만두다니 보살이시네요
그럴땐 바로 매니저 호출하고 이전 알바도 불러야하는데
19:36
22.01.27.

저 3번 너무많이 겪어봤어요..😠1,2번도 비슷한 케이스로 몇번있었고..즐겁게 영화보러와서 저런 응대받으니 기분이 썩 좋지는 않더군요

18:40
22.01.27.
Oblivion
겨울되고 이런 일이 더 늘어난 거 같아요
기분 좋게 왔다가 기분 나쁘게 돌아가는..ㅋㅋ
19:20
22.01.27.
profile image

감정 소모하는 일이 힘든건 아는데 코로나 시국에 일자리 없어서 노는 사람도 많은 걸로 아는데 친절하게도 안바라고 그냥 천천히 또박또박만 전달해도 서로간에 얼굴 붉히는 일은 적어질거라는 생각이 드네요.

바로 보이는 곳에서 나이드신 고객들은 키오스에서 헤매고 있는데 그래놓구서는 근무시간에 일을 찾아서 할 생각은 않고 삼삼오오 모여서 잡담들은 왜 그리도 많이 하는지 눈에 참 거슬리더군요. 

18:41
22.01.27.
A열중앙관객
요새 그래서 드는 생각이 영화관 알바가 박봉에 힘드니까 지원자도 적고(실제로 생각보다 퇴사율도 높고 근속년수도 짧다고 본 거 같네요)하니까 성격이상한 사람도 하는 수 없이 고용해서 쓰는건가 싶기도 하네요ㅡㅡㅋ
19:23
22.01.27.
내가왕이될상인가
가끔 보면 본인의 짜증을 관객한테 푸는건가 싶기도 해요
그러면 속이 좀 편한지..
19:24
22.01.27.
profile image
다행히 불친절한건 안겪어 봤는데,큐알 체크하는 곳에 한사람도 안서있고
다른곳에 모여서 노닥거리는걸 보니 참 거슬리더군요.
18:52
22.01.27.
profile image
다른 얘기긴한데, 저는 제발 직원들끼리 사담하는거 고객들한테 안들리게했으면 좋겠어요.... 앞에 고객이 뻔히 있는데 본인들끼리 대화나누는거 정말 안좋아보입니다;;
18:55
22.01.27.
zin
할일이라도 하고 그러면 좋은데 고객 앞에 있는거 뻔히 알고도 부르기 전에는 무시하는 경우도 있죠
19:26
22.01.27.
워낙 스트레스가 많겠다 싶어 그러려니 넘기지만 지점관리 잘되는 극장은 거의 모든 직원이 친절하더라구요. 관리가 안되는 불친절한 일부극장은 왠만하면 다시 안찾습니다
18:58
22.01.27.
고등어태비
근데 그것도 사바사같아요
여기 너무 친절하다! 계속 여기 다녀야징~
이랬는데 며칠 뒤 가보면 속 뒤집어지는 경우가...ㅋㅋ
19:27
22.01.27.
사실 모든직원이 그런다는 보장은 없지만...
손님이 어이없는 요구나 규정에 안되는 요구는 딱자르는게 맞습니다
물론 해줄수있는건데 생색내는건 좀 그렇구요...
근데 워낙 데인것도 많을거고 그래서...
아몰랑식의 응대는 너무하지만
최소한의 친절은 보장되었으면좋겠네요 전 미소지기입장으로서요 ㅎㅎ
19:02
22.01.27.

제 개인적인 느낌이긴 하지만..

 

cgv 미소지기 같은 경우는 예전에 정장 비슷한 유니폼 이었을 때가 확실히 더 고객지향적이고 훠~~얼씬 더 친절했던 것 같아요~! 물론 이때가 알바생 근무,외모 규정이 좀 빡세고 엄격하긴 했지만요..

19:06
22.01.27.
WB
외모 규정도 있나요...?허허...
전 최근에야 극장다녀서 예전이 어땠는지는 모르겠지만...
요즘도 친절한분들은 너무 친절해서 폭풍감동인데 그렇지 않은 경우는... 진짜 컴플레인걸고 싶고 심하다싶을 때는 매니저 호출하기도 했네요
(물론 매니저도 정말 그랬냐고 되물을정도로 심했고요...)
19:31
22.01.27.
공감합니다 물론 친절하시고 일 잘하시는 직원들도 많지만 최소한의 일도 서비스도 엉망에 항상 화가 나있거나 쌈닭모드인 직원들도 많이 보이더라구요 특히 2번인 경우는 문제가 많죠 기계다보니 오류나 고장이 나서 제대로 작동안할때도 있는건데 매표소로 왔다고 다짜고짜 짜증내는 직원도 겪어봤습니다 키오스크가 물론 편리를 위해서 만들어진건 맞지만 낯설고 어색한 사람들도 많을텐데 그거 진짜 뭐가 귀찮다고 헤매시는 어르신들을 방치하는지.. 가끔 어르신분들이 쩔쩔매시다가 관객인 저한테 도움요청하신적도 몇번 있었는데 자리부터 결제까지 다 도와드리면 다들 바쁘신데 고맙다 하십니다 어렵지도 않고 귀찮지도 않고 5분도 걸리지 않는 직원이 마땅히 해야할 일을 왜 안하는건지.. 저번엔 노부부께서 입장을 하셔야하는데 한분이 갑자기 데이터가 안되셔서 입장을 못하시고 발 동동 구르시다가 저에게 도움을 요청하신적이 있었습니다 저도 이것저것 확인해봤지만 원인을 발견하지 못해 결국 핫스팟을 켜서 큐알 띄우게끔 도와드렸습니다 고맙단 말씀과 함께 부랴부랴 입장하셨고요 자신이 근무하는 영화관에서 관객이 입장시간이 되어 입장하려는데 큐알코드도 아니고 데이터가 안된다 하면 해결할 시늉이라도 해야하는건 아닌지.. 앵무새처럼 큐알코드 없으면 입장안된다만 외치고 있으면 입장못한 그 티켓 환불이라도 해줄까요? 진상고객들도 많지만 최소한의 도리라는게 있는데 그것조차 안하는 직원들은 저는 도저히 이해가 안됩니다 앞으로도 이해 못할거구요 기본서비스조차 안되는 상황이 갈수록 많아지는걸 느낍니다
19:10
22.01.27.
Underwater
공감합니다
진짜 왜 저렇게까지 하나싶은 사람들 너무 많이 봤어요.
이런 생각하면 나쁜거 아는데 그런 알바보면 진짜 제대로 임자 만났으면 좋겠다는 생각합니다.
19:33
22.01.27.
profile image
2번은 진짜 너무하네요. 나중에 나이들면 자기도 똑같이 겪게 될 일인데..
19:17
22.01.27.

아무리 영화관이 진상이 많다고 해도 그걸 다른 고객한테 푸는건? 문제가 있다고봐요. 저렇게 말을 들으면 마치 내가 진상을 부린것같은 느낌이 들어요.

또 롯데시네마는 키오스크가 어르신들이 이용하기 어렵게 되어있어서 부모님 예매해드릴때는 롯데시네마는 피해서 가는 편입니다.

19:21
22.01.27.
영화만보고살자
제 말이 그거에요
왜 굳이 그걸 표출하는건지...
그렇게 하면 속이 좀 편한건지..
19:34
22.01.2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하이재킹] 호불호 후기 모음 2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1일 전14:03 4314
HOT 2024년 6월 22일 국내 박스오피스 5 golgo golgo 4시간 전00:01 1227
HOT 리처드 링클레이터 감독의 신작에 에단 호크 등 호화 캐스팅 4 카란 카란 5시간 전23:08 761
HOT 후루야 토오루, <명탐정 코난> 아무로 토오루 역 &amp... 2 카란 카란 8시간 전19:54 1209
HOT <퓨리오사> 이스터 에그 5 카란 카란 6시간 전22:40 1004
HOT 100년이 지나도 여전히 사랑스러운 그녀 2 Sonatine Sonatine 6시간 전22:26 787
HOT 캣퍼슨) 대중적이진않은데 즐길만하네요 (노스포) 4 coooool 7시간 전21:16 530
HOT <콰이어트 플레이스 : 첫째날> 포토플레이, 포토티켓... 5 베르세티 베르세티 7시간 전21:06 607
HOT 토브 후퍼 <텍사스 전기톱 학살> 50주년 기념 포스터 6 카란 카란 9시간 전19:32 683
HOT 하이재킹 괜찮게 봤네요. 흥행은 개봉시기가.. 3 노래부르기 8시간 전20:37 1441
HOT 존 포드 인터뷰 4 Sonatine Sonatine 7시간 전21:02 460
HOT 요지 야마모토 SPRING 2025 MENS 런웨이에 선 샬럿 램플링 &... 2 카란 카란 9시간 전19:37 318
HOT [하이재킹] 실화는 이랬다...생존자들 눈물의 재회 1 시작 시작 8시간 전20:00 1157
HOT <파일럿> 조정석 캐릭터 스틸 공개 2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8시간 전19:53 846
HOT (DCU) 애니멀맨 제작 소식 3 applejuice applejuice 8시간 전19:52 678
HOT (*포스터 주의) 홍콩 제작 일본 배경 오컬트 호러 <온파... 4 카란 카란 9시간 전19:30 738
HOT 듣기만 해도 설레는 그 이름 9 안소의 안소의 10시간 전18:02 1410
HOT <하이재킹>을 보고 나서 (스포 O) - 하정우 주연 작품 5 톰행크스 톰행크스 12시간 전16:18 904
HOT 히라노 게이치로 원작소설 <본심> 영화화 4 카란 카란 12시간 전16:08 635
HOT 7~8월 여름영화 어떤영화가 제일 흥행할까요? 11 bunny134 bunny134 12시간 전16:04 1855
1141704
normal
내일슈퍼 53분 전03:47 112
1141703
image
zdmoon 1시간 전03:14 157
1141702
image
zdmoon 1시간 전03:12 99
1141701
image
hera7067 hera7067 2시간 전01:48 241
1141700
image
hera7067 hera7067 2시간 전01:44 129
1141699
image
hera7067 hera7067 2시간 전01:42 108
1141698
image
hera7067 hera7067 2시간 전01:41 81
1141697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3시간 전01:02 253
1141696
image
deskiya deskiya 3시간 전00:55 415
1141695
image
Sonatine Sonatine 4시간 전00:24 331
1141694
image
golgo golgo 4시간 전00:01 1227
1141693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23:56 458
1141692
normal
GI 5시간 전23:15 293
1141691
image
카란 카란 5시간 전23:08 761
1141690
normal
Sonatine Sonatine 5시간 전22:54 290
1141689
image
카란 카란 5시간 전22:43 848
1141688
image
카란 카란 6시간 전22:40 1004
1141687
image
Sonatine Sonatine 6시간 전22:26 787
1141686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2:26 532
1141685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2:24 350
1141684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2:19 428
1141683
image
카스미팬S 6시간 전22:03 341
1141682
normal
coooool 7시간 전21:16 530
1141681
image
베르세티 베르세티 7시간 전21:06 607
1141680
normal
Sonatine Sonatine 7시간 전21:02 460
1141679
normal
노래부르기 8시간 전20:37 1441
1141678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8시간 전20:30 439
1141677
image
applejuice applejuice 8시간 전20:27 564
1141676
image
Sonatine Sonatine 8시간 전20:20 815
1141675
image
카란 카란 8시간 전20:15 425
1141674
normal
내일슈퍼 8시간 전20:15 367
1141673
image
시작 시작 8시간 전20:10 507
1141672
image
시작 시작 8시간 전20:07 366
1141671
normal
시작 시작 8시간 전20:00 1157
1141670
image
카란 카란 8시간 전19:54 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