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6
  • 쓰기
  • 검색

구로사와 기요시 감독의 공포영화 <회로>(2001) 리뷰

공기프로젝트 공기프로젝트
1306 12 6

구로사와 기요시의 <큐어>(1999)를 보고 오랫동안 식어있던 일본 영화에 대한 애정에 불이 붙었다. 그 후 김봉석 평론가님께서 소위 구로사와 기요시의 '절망 3부작'이라 불리는 <회로>(2001)와 <절규>(2006)를 추천해 주셨다. 그렇게 감상하게 된 <회로>. <큐어>의 짙은 세기말적 감성은 그대로다. <큐어>는 사이비, 최면 공포에 가깝다면, <회로>는 좀 더 귀신에 대한 이야기다. 물론 할리우드식 노골적 귀신 이야기는 아니다.

 

회로 (1).jpg

회로 (2).jpg


평범한 직장인 쿠도 미치(아소 구미코 분). 디스크를 작업하던 친구 다구치가 일주일째 연락이 되지 않아 그의 집을 찾아간다. 이상한 행동을 보이는 다구치. 결국 그녀 앞에서 자살을 한다. 그 후 그녀의 주변에 점점 이상한 일들이 생겨난다. 또 다른 친구도 이상한 행동을 보이고, 누군가는 실종된다.

평범한 대학생 카와시마 료스케(가토 하루히코). 인터넷이 연결되지도 않은 화면에서 "유령을 만나고 싶습니까"라는 메시지가 뜬다. 그후로 그의 주변에 이상한 일들이 생겨난다. 같은 대학에서 이상한 사이트를 연구하고 있는 카라사와 하루에(코유키)를 알게 되고, 이미 그녀의 주변 사람들도 하나둘씩 사라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인터넷을 매게로 알 수 없는 공포가 점점 더 많은 사람들을 덮치고, 대혼란에 빠진 거리에서 마침내 쿠도 미치와 카와시마 료스케는 서로 만나게 된다.

 

회로 (3).jpg


쿠도 미치라는 여성과 카와시마 료스케라는 남성. 서로 모르는 평범한 두 주인공의 이야기를 교차로 보여주다 후반부에 서로 만나게 되는 구조다. 이야기는 친절하지 않다. 정신없는 점프컷으로 끊기듯 흘러간다. 하지만 뚝뚝 끊기듯 연결되던 모뎀 전화 시절의 영화 분위기와 절묘하게 어우러진다.

소리 없이 움직이는 화면. 점점 무언가에 홀리는 사람들. 나긋하게 귓속으로 속삭이는 목소리. 여자 귀신의 몸짓. 공포에 질린 얼굴. 잿빛의 그림자. 비디오테이프 느낌의 투박한 화면과 사운드. 일반인보다 더 일반인 같은 배우들은 사실감을 더하며 영화와 현실의 경계를 무너뜨리는 노력은 빛을 발한다. 결국 시청각을 잠식하고 정신 깊이 침투하여 온몸의 털이 쭈뼛 서게 만드는 소름 끼치는 공포를 완성시킨다.

 

회로 (4).jpg


당시 일본 사회에 만연히 퍼져있던 공허함과 불안감을 공포로 실감 나게 다뤄냈지만, 영화 속 공포가 아직도 강력하게 작용하는 것은 과거뿐만 아니라 현재까지도 공허함과 불안감은 누구에게나 빼놓을 수 없는 익숙한 감정이기 때문이다. 불규칙적으로 찾아왔다가 사라졌다가를 반복할 뿐이다. 세상이 획기적으로 달라질 리는 없을 것이며, 후퇴와 전진을 반복하며 아주 느린 속도로 나아갈 뿐이다. 공허함과 불안감. 두 단어의 어감이 세 보일지 몰라도 이제 우리에게 평범한 감정이 되어버렸음을 인정해야 한다. <회로>가 아직까지도 강력하게 무서운 이유이다.

지난 몇 년간 잘 정돈된 매끈한 공포영화를 만나왔던 나에게 다른 차원의 공포영화가 아닌 공포 그 자체를 보여주었다. 잔상에 남는 장면들이 많고, 정신이 뒤흔들릴 정도로 무섭다. <회로>는 정신으로 무서운 것을 경험하게 만든다. 점프 스케어, 잔인한 고어 신 등 단순히 눈과 귀로 무서운 것은 더 이상 무서운 것이 아니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무섭다.

구로사와 기요시만큼 스크린과 현실의 공포 간극을 좁힐 수 있는 감독은 없을 것이다. 특별한 동시에 유일한 재능이다. 2006년 <회로>를 할리우드에서 <펄스>라는 제목으로 리메이크했다고 한다. 용기가 가상할 따름이다. 구로사와 기요시의 공포영화는 구로사와 기요시만이 할 수 있다. 영화를 본 사람들은 무슨 말인지 다 안다.

 

회로 (5).jpg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2

  • 멜로디언
    멜로디언
  • golgo
    golgo
  • Nobita
    Nobita
  • nutbrother
    nutbrother
  • 탕웨이
    탕웨이
  • kalhun
    kalhun
  • Lambda
    Lambda
  • 스타니~^^v
    스타니~^^v
  • 조도루
    조도루
  • 솜사탕지갑
    솜사탕지갑

  • 풍류도인
  • 음악28
    음악28

댓글 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3등

중간에 방안에 귀신 서 있는 장면 보고 진짜 까무러치는 줄 알았던 기억 납니다..^^

댓글
08:40
21.04.1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오늘 '애플' 시사회 티켓 받으신 분들 필독하세요. 익무노예 익무노예 1분 전18:28 89
HOT 왓챠 업데이트 예정작 3 PS4™ 30분 전17:59 527
HOT 백상예술대상 D-Day, 익무인의 선택 15 ipanema ipanema 48분 전17:41 702
HOT 디즈니 플러스 영화 [아르테미스 파울] 국내 등급 심의 완료 4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58분 전17:31 705
HOT 남다른 안목을 가진 김희선...그녀가 거절한 대박 작품들... 13 온새미로 온새미로 1시간 전17:04 1826
HOT 메가박스 오리지널 티켓 다음 타자 예고 48 무비런 무비런 1시간 전17:00 3691
HOT 일본 영화 유튜버들이 꼽은 베드씬이 굉장한 영화들.. 11 golgo golgo 1시간 전16:34 2291
HOT 맷 데이먼 [스틸워터] 예고편 (자막) 6 이돌이 이돌이 1시간 전16:53 580
HOT 에밀리 블런트가 '블랙 위도우' 역 거절한 실제 이유 20 goforto23 2시간 전16:25 2726
HOT '스파이럴' 제작 비화 모음.. 트랩은 실제 작동 가능 2 golgo golgo 2시간 전16:10 1219
HOT 유튜브 영화리뷰 특징.jpg 16 바이코딘 바이코딘 3시간 전14:55 2887
HOT CGV 용산 경품 현재 상황 (14:20에 찍은 사진) 4 HarrySon HarrySon 3시간 전14:46 1239
HOT <더 스파이> 무비싸다구 추가 진행 예정 31 라온제나 라온제나 3시간 전15:01 2525
HOT CGV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개봉 기념 이벤트관 운영 &amp... 18 무비런 무비런 2시간 전15:32 3194
HOT “한 달 새 60만명 급감… 더이상 볼 게 없나?” 넷플릭스 열기 급랭 27 푸루스 푸루스 3시간 전15:27 3885
HOT 롯데시네마 시네클래스 특강 8 PS4™ 4시간 전14:06 2251
HOT '슈퍼소닉 2' 공식 촬영 종료 인증샷 (감독) 7 goforto23 5시간 전12:46 1971
941255
normal
익무노예 익무노예 1분 전18:28 89
941254
image
무지개과자 무지개과자 10분 전18:19 240
941253
normal
ipanema ipanema 12분 전18:17 287
941252
image
몽뀨뀨 몽뀨뀨 14분 전18:15 87
941251
image
에펠 에펠 18분 전18:11 135
941250
image
PS4™ 20분 전18:09 473
941249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22분 전18:07 314
941248
image
뿡이요 26분 전18:03 178
941247
image
NeoSun NeoSun 26분 전18:03 162
941246
image
golgo golgo 26분 전18:03 502
941245
image
라온제나 라온제나 28분 전18:01 585
941244
file
내꼬답 내꼬답 28분 전18:01 591
941243
image
PS4™ 30분 전17:59 527
941242
normal
밀키 밀키 32분 전17:57 406
941241
normal
카놀라유 카놀라유 35분 전17:54 161
941240
image
호두스 37분 전17:52 654
941239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42분 전17:47 312
941238
normal
홍채인식 홍채인식 47분 전17:42 799
941237
image
ipanema ipanema 48분 전17:41 702
941236
image
애플민트T 애플민트T 53분 전17:36 605
941235
image
kimyoung 56분 전17:33 669
941234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58분 전17:31 705
941233
normal
ilicic ilicic 1시간 전17:27 571
941232
normal
조상무 조상무 1시간 전17:27 239
941231
image
계란여왕쥬리 계란여왕쥬리 1시간 전17:26 181
941230
normal
빨아마운트 빨아마운트 1시간 전17:24 459
941229
normal
죄많은유령 죄많은유령 1시간 전17:24 1695
941228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시간 전17:22 667
941227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17:16 184
941226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17:12 255
941225
image
쿨쿨_ 쿨쿨_ 1시간 전17:11 129
941224
image
goforto23 1시간 전17:11 194
941223
image
delsay 1시간 전17:08 393
941222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17:06 217
941221
normal
세민v 세민v 1시간 전17:06 4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