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정보 브라이언 드 팔마 - [미임파] 속편 만들고 싶은 생각 전혀 없었다

  • JL
  • 3089
  • 12

Mission-Impossible-Brian-De-palma-Tom-Cruise-750x400.jpg

 

브라이언 드 팔마 감독이 AP와 인터뷰에서 [미션 임파서블] 감독 당시 상황을 언급하며 최근 디지털로 만드는 영화들의 문제점에 대해 언급

 

" 내가 50대 중반일때 [Carlito’s Way’]를 감독하고 뒤이어 [‘Mission: Impossible,] 를 감독했다. 이당시가 내 경력의 정점이었다. 그 이상 더 잘 나갈수가 없었다. 당시 내가 하자는 대로 할수 있는 권한과 힘이 잇었다. 헐리웃 시스템을 자기 맘대로 운용할수 잇게 되면 정말 놀라운 것들을 할수 잇었다. 하지만 영화들이 점점 흥행이 안되고 하면 그러한 권한은 없어지고 타협을 하게된다. 영화를 만들고 있는지 무엇을 만드는지 헷갈릴 정도다. 요즘 나오는 영화들을 보면 70~90년대 영화들과는 전혀 다른 영화들이다. 가장 나를 미치게 하는 것은 영상이다. 디지털로 다 만들어서 빛이 너무 이상하다. 어두운것은 정말 싫어하고 BOUNCE LIGHT (바운스 라이트 -광원에서 나온 빛을 일단 벽이나 천장 따위에 비추고 반사시켜 부드럽게 만든 후 그 반사광을 이용하는 방법)이 싫다. 다 똑같아 보인다. 나는 시네마의 아름다움을 믿는다. 며칠전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를 봤는데 영화가 너무 아름다왔다. 세트와 비비안 리에 비춰진 촬영 영상과 빛 처리가 정말 대단하다. 스트리밍으로 나오는 영상들을 보면 다 쓰레기다. 비주얼 스토리텔링이 이젠 완전 다 사라졌다" 

 

추가로 그는 [미션 임파서블] 촬영당시 언급

 

" 요즘 영화들은 경제적인 이유(돈)을 위해 스토리를 계속 늘어뜨리며 길게 길게 만든다. 미션 임파서블을 다 찍고나서 톰 쿠르즈가 나보고 속편을 찍지 않을거냐고 물었을때 나는 ' 미쳤냐 ? 한편 한것으로 족하다,' 라고 말했다. 왜 속편을 만들려고 하는지 이해가 안되었다. 물론 이유는 계속 속편을 만들어서 돈 벌자고 하는것이다. 나는 돈을 벌려고 감독을 한적이 없다. 헐리웃의 문제가 그것이다. 그것이 헐리웃이 타락한 이유다"   

추천인 4


  • bibio
  • 소설가
    소설가
  • deckle
    deckle
  • robertdeniro
    robertdeniro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2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2등 deckle 2020.03.26. 12:10
1편을 만들던 도중에도 크루즈와 문제가 있었던 모양이더군요. 드 팔마가 2000년대 초까지 만든 필름들을 보면 시각으로 전달하는 이야기에 대한 지적이 무엇인지 절감할 수 있지 않나 싶습니다.
댓글
JL 작성자 2020.03.26. 12:10
deckle
몰랐는데 트러블이 있었던거 같네요
댓글
기생충 2020.03.26. 12:23
그 고집처럼 필름과 함께 구시대사람이 되어버린....
댓글
profile image
스피치리스 2020.03.26. 16:56
기생충
반박불가...
80~90년대 전성기를 같이 이끌었던 유명감독들은
지금도 영화 잘 만드시는데도 불구하고...
댓글
profile image
부귀영화 2020.03.26. 12:31
시스터즈, 드레스드 투 킬, 필사의 추적 같은 스릴러 영화는 정말 걸작인데 요즘 작품들은 너무 편차가 심해서;; 인터뷰를 보니 그 이유를 조금 알거같네요;;
댓글
profile image
DAVONID 2020.03.26. 12:47
돈을 위해 주구장창 찍어내는 무의미한 속편들을 좋아하지 않아서 이해는 가는 발언이지만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는 꽤 완성도 높은 시리즈죠.
댓글
profile image
24fps 2020.03.26. 12:48
톰크루즈도 은근히 감독 많이 갈아 치웠죠. 트러블이 안날수가 없고, 맥쿼리를 딴거하겠다고 도망가도 다시 납치해오는거보면 맥쿼리도 돈은 벌겠지만 고생이 있을거 같아요.

별개로 드팔마감독의 옛영화를 좋아해서 그런지 말하는 포인트는 이해가 가요. 스트리밍시대보단 4k카메라 시대가되면서 말한 그런면이 있지요... 대신 그만큼 영화만들긴 쉬워진것도 있고 소더버그같은 경우 아이폰으로 영화를 만드는 등 새로운 시도를 하는경우도 봐줘야하는데 말예요. 드팔마 감독이 넷플릭스에서 하고싶은 비전을 한번 쯤 펼쳐보이셨음 싶기도하네요.
댓글
bibio 2020.03.26. 13:45
개인적으로 미임파는 드팔마가 만든 1편만 좋아함..
댓글
profile image
만두피 2020.03.26. 15:57
포인트는 이해가지만.. 미임파는 갈수록 재밌어지는 걸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테넷 내부 시사 첫반응 나왔네요. 16 Django123 15분 전16:45 1681
best 서울아트시네마 《오바야시 노부히코 회고전 - 기상천외한 몽상과 모... 10 ipanema 29분 전16:31 451
best '멜로 거장' 허진호, 씨제스와 손잡고 드라마 연출[공식] 2 sirscott 54분 전16:06 591
best CGV ‘극강의 공포영화 기획전’ (8/20 ~ ) 45 무비런 1시간 전15:53 2843
best 어디서 봤더라?.. "'기생충'서 혼나는 취객이 바로 저&... 9 sirscott 1시간 전15:35 1973
best 보고 나서 상처가 치유되는 느낌을 받은 영화가 있으신가요? 32 쿡쿠랜드 1시간 전15:31 913
best 공포영화를 잘 못 보는 사람도 즐길 수 있는 공포영화 3편 25 golgo 1시간 전15:15 1685
best [뉴 뮤턴트] 9월 국내 개봉 확정..티저 포스터 공개 25 DPS 1시간 전15:01 2160
best 예능 [미스터 트롯] 영화로 제작 예정 45 DPS 2시간 전14:53 2747
best 조정석 드립을 칼차단하는 고두심 선생님...[feat.엑시트] 18 온새미로 2시간 전14:14 1941
best 《양들의 침묵》을 본 어떤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고객 리뷰 6 spacekitty 3시간 전13:53 966
best 다만악 뒷이야기 06 - 더운 방콕에서 인남이 긴옷을 입는 이유 19 다크맨 3시간 전13:38 2717
best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애니판 1월 국내 개봉 18 golgo 3시간 전13:23 1630
best 인기 애니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 헤븐즈필 제3장] 일본 평론가의 리뷰 5 스톰루이스 3시간 전13:10 934
best ‘에이전트 오브 쉴드’ 오늘 시즌 7 피날레 방영, 시리즈 마무리 6 goforto23 4시간 전12:51 1215
best 다만악 일본 촬영지 15 nyann 4시간 전12:41 1916
best 영화채널에서 해주면 매번 보게 되는 영화 있으신가요? 47 moviemn7 4시간 전12:21 1678
best CGV ‘테넷’ 필름마크 굿즈 증정 이벤트 (25개 지점) 64 무비런 5시간 전11:45 5890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76 익스트림무비 1일 전22:38 3739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81 다크맨 18.06.19.15:52 368952
781402
image
hera7067 3분 전16:57 61
781401
image
소수관측 3분 전16:57 102
781400
image
DPS 4분 전16:56 89
781399
image
더킹 5분 전16:55 197
781398
image
탕진스튜핏 5분 전16:55 171
781397
image
tara 8분 전16:52 159
781396
image
ipanema 9분 전16:51 217
781395
image
영사김 9분 전16:51 167
781394
image
DPS 10분 전16:50 125
781393
image
숲속의아이 10분 전16:50 192
781392
image
홍종무비 12분 전16:48 149
781391
image
Django123 15분 전16:45 1681
781390
image
수위아저씨 16분 전16:44 201
781389
image
DPS 21분 전16:39 1535
781388
image
쿨스 24분 전16:36 157
781387
image
ipanema 29분 전16:31 451
781386
image
e260 29분 전16:31 609
781385
image
고도리 29분 전16:31 291
781384
image
할맄퀸 35분 전16:25 429
781383
image
깨시민코스프레 35분 전16:25 1513
781382
image
theBoss 39분 전16:21 262
781381
image
해피페이스 43분 전16:17 438
781380
image
튤즈 44분 전16:16 894
781379
image
인생은아름다워 49분 전16:11 651
781378
image
sirscott 54분 전16:06 591
781377
image
데헤아 55분 전16:05 548
781376
image
TENET 57분 전16:03 1327
781375
image
인쓰 57분 전16:03 741
781374
image
스타크킬러 57분 전16:03 600
781373
image
플레어윈드 1시간 전15:58 313
781372
image
spacekitty 1시간 전15:55 445
781371
image
레일트레인 1시간 전15:55 538
781370
image
즐기는자 1시간 전15:54 206
781369
image
무비런 1시간 전15:53 2843
781368
image
계란여왕쥬리 1시간 전15:53 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