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마카오영화제] 남방차점적취회 (2019) 관람평

KakaoTalk_20191210_130712853.jpg

 

호수의 여인
남방차점적취회 (南方車站的聚會, The Wild Goose Lake) _ 디아오 이난, 2019

 

디아오 이난의 신작 누아르다. <백일염화 (白日焰火)>(2014)로 베를린영화제에서 황금곰상을 수상한 디아오 이난은 신작의 행선지로 칸영화제를 선택했다. 이미 <야간 열차>(2007)로 칸영화제 주목할만한시선 부분에 나갔던 그로서는 당연한 노선일지도 모른다. <남방차점적취회>가 수상에는 실패했으나 칸영화제의 경쟁 부문에 초대받으면서, 디아오는 중국영화의 다음 주자로 확실하게 이름을 알린 셈이다. 한국의 영화제에선 아직 상영되지 못했는데, 영화가 워낙 어둡고 거칠어서 개봉은 불투명해 보인다. 

 

<남방차점적취회>는 올해 마카오영화제의 ‘월드 파노라마’ 섹션에 초청됐다. 영화의 상영에 앞서 감독의 무대 인사 및 프로그래머의 영화 소개가 있었다. 선형적이지 않은 구조와 탁월한 이미지를 영화의 특징으로 소개한 프로그래머는, 훌륭한 누아르로서 쿠엔틴 타란티노와 박찬욱의 영화를 능가한다고 했다. 완전히 수긍할 수는 없으나 영화의 전체적인 인상을 전하는 데는 무리가 없는 평가였다. 작년 마카오영화제의 문제작이 <디아만티노>(2018)라면 올해는 <남방차점적취회>다.

 

KakaoTalk_20191210_130735717.jpg

 

비 오는 밤, 남자와 여자가 어제와 오늘 일어난 일에 대해 서로 기억을 전달한다. 갓 일어난 사건과 뒷이야기는 그런 방식으로 관객에게 전달된다. 지역의 모터바이크 갱 사이에 분란이 생긴다. 관계를 중재하는 자리에서 총격이 발생해 관계는 더 나빠지지만, ‘모터바이크 훔치기’ 시합 안이 새롭게 제시되고 게임이 벌어진다. 한쪽 갱의 리더인 남자는 시합 도중 음모에 휩싸여 실수로 경찰을 죽이고 만다. 다음 날, 아내를 만나기로 한 남자 앞으로 웬 여성이 나타나 아내 역할을 맡겠다고 제안한다.

 

무대 인사에서 감독은 “왜 누아르 장르냐?”라는 질문에 “경제적으로 사회적으로 급변하는 중국에서 양극으로 나뉜 계층의 문제를 다루고 싶어서”라고 답했다. 범죄를 통해 사회의 이면을 들여다보는 방식은 <백일염화>와 다르지 않다. 그런데 더 어두워졌다. 영화의 주요 공간인 ‘호숫가 지역’은 경찰도 쉽게 개입할 수 없는 우범지역이다. 자연광을 강조한 카메라는 극빈층의 열악한 삶을 사는 사람들, 그리고 거기서 활동하는 범죄자의 모습을 담기 위해 더욱 아래로 내려갔다. 사실 이 영화의 풍경은, 프로그래머가 언급한 타란티노나 박찬욱 영화의 그것과 별로 상관이 없고, 1960년대 경제 발전의 그늘에 놓인 빈곤층을 보여준 일본영화나 필리핀의 서민을 다룬 리노 브로카의 영화와 연결해 읽는 게 더 적절하다고 생각한다.
 

KakaoTalk_20191210_130840453.jpg

마카오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 선 디아오 이난 감독(사진 우측)


이미지가 실제 중국 하층민의 삶과 어느 정도로 닮았는지 모르겠으나, 풍경을 보여주는 것만으로도 영화는 충분히 강렬하다. 지하의 막힌 공간에서 흔들거리는 백열전구 아래로 몰려 앉아 서로 으르렁거리는 갱들의 모습은 <엠>(1931)의 군중 신을 재연한다. 사람들이 한가로운 시간을 보내는 낮의 에메랄드빛 호수와, 갱과 경찰과 주인공이 엇갈려 헤매는 밤의 아파트 미로를 대비시키는 방식이 탁월하다. 야광 신발을 신은 사람들이 1970년대 말에 유행했던 보니엠 <라스푸틴>과 징기스칸의 <징기스칸>에 맞춰 군무를 추는 장면은 싸구려 코미디와 아방가르드의 효과를 동시에 득한다. 그 위로, 그림자와 비가 빚는 암울한 톤이 영화 전체를 지배한다.

 

내가 제일 주목한 것은 의심의 흔적이다. 극중 등장하는 인물들은 서로를 믿어야 한다. 그래야 살 수 있다. 남자는 아내를 믿어야 하고, 그만큼 다른 여자도 믿어야 한다. 여자에게는 남자가 믿고 있다는 사실이 제일 중요하다. 배신자와 경찰과 갱의 조직원들도 어떤 믿음을 기둥처럼 붙들어야 한다. 그러나 그러지 못한다는 게 비극이다. 의심이 그들의 믿음을 파괴한다. 믿어야 하는데 믿지 못하고 의심하면서 영화의 비극은 절정으로 치닫는다. 의심은 대체로 돈 때문이다. 크든 작든 돈에 대한 욕망이 그들의 발목을 붙잡는다. 디아오 감독은 거기에서 현대 중국의 블랙홀을 찾는다. 

 

의심으로 내달리는 영화이지만, <남방차점적취회>의 엔딩은 아름답다. 그건 평범한 반전이 아니라, 어떤 세계관을 뒤집는 정도다. 형사가 엔딩에서 지었던 미묘한 표정, 스크린을 보는 나도 아마 그런 표정을 짓고 있었을 것이다. 주연을 맡은 호가는 왠지 나카다이 타츠야와 비슷하다(닮았다기보다 느낌이 그렇다). 그래서인지 위에서 언급했듯이 <천국과 지옥>(1963) 같은 영화를 떠올렸던 모양이다. 팜므파탈로 분한 계륜미의 바짝 마른, 건조한 매력은 압권이다. 과연 현대 중국영화의 중요 배우답다. 

 

● 대사의 양이 적지 않은 영화다. 중국어 자막 밑으로 깨알같은 영어 자막을 읽느라 너무 힘들었다. 특히 마지막에 나온 중요한 자막은 아예 읽지도 못했다. 뭐였을까.

 

추천인 6

  • ㅈㅅㅈㅅ
    ㅈㅅㅈㅅ
  • raSpberRy
    raSpberRy

  • 살다보니
  • 쿨스
    쿨스
  • caihong
    caihong
  • jimmani
    jimmani

이용철ibuti 이용철ibuti
16 Lv. 24464/26010P


익스트림무비 편집위원.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caihong 2019.12.10. 13:55
와 계륜미 등장만으로 이미 압도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2등 golgo 2019.12.10. 14:08
어떤 영환지 궁금해지네요.
댓글
profile image
3등 쿨스 2019.12.10. 15:05
계륜미도 나오는군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커플들 농담(자신감들이ㅋㅋ) 7 닭한마리 43분 전22:45 1334
best 넷플릭스 종료 예정작 11 은은이가 1시간 전22:23 1294
best 《남산의 부장들》 블루레이 시안 실물샷 + 씨네마포에서 득템한 것 24 아지뱀 1시간 전22:13 1382
best 다만악 죽이네요..! (ft. 코돌비) 22 레일트레인 1시간 전22:09 949
best 넷플릭스 [악마는 사라지지 않는다] 한글 자막 예고편 5 DPS 1시간 전22:02 712
best 카미키 류노스케 데뷔 25주년 기념 책 출간 9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21:52 621
best 영화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모니터 시사 연기 만족도 4.5점 12 friend93 1시간 전21:44 1157
best 톰 홀랜드 주연 넷플릭스' 악마는 사라지지 않는다' 첫 예고편 15 goforto23 2시간 전21:08 1735
best 인셉션 용산 4dx 후기 12 happyset 2시간 전20:30 1417
best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무대인사 일정 27 고택일 3시간 전20:28 2348
best [스타워즈 : 새로운희망] 자비 독점 4K 스틸북 까보기 8 정체불명 3시간 전20:08 757
best CGV '국제수사' 얼리버드 핀 실물샷 공개 (12개 지점 증정) 76 무비런 3시간 전20:00 5132
best 돌비 시네네마 <테넷> 상영관련 메가박스 고객센터 문의 답변입... 19 마그누센 4시간 전19:14 2771
best 8월 12일자 대만 박스오피스 15 fuzoo111 4시간 전19:11 1518
best Cgv.. 변했네요 61 해피페이스 5시간 전18:12 8062
best 납량특집..넷플릭스 등 OTT의 고퀄 호러 작품들 20편 22 golgo 5시간 전17:43 2148
best 놀란 작품들이 레이져 아맥으로 DMR되니 새삼 기쁩니다 (긴글,사진들) 19 솔로 6시간 전17:26 1891
best 극과 극인 베트남과 대만의 [테넷] 관람등급 4 이스케이프FZ 6시간 전17:16 2102
best 익무 시사로 올라와있는 <이십일세기 소녀> 감독&배우 라인... 23 tara 6시간 전16:52 1178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76 익스트림무비 2일 전22:38 3761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81 다크맨 18.06.19.15:52 369004
781609
image
NUHHF 1분 전23:27 12
781608
image
필름매니아 6분 전23:22 124
781607
image
e260 7분 전23:21 95
781606
image
바라바라밤 8분 전23:20 241
781605
image
hera7067 12분 전23:16 210
781604
image
뽕쮼호 13분 전23:15 178
781603
image
hdj0201 13분 전23:15 460
781602
image
사슴눈망울 14분 전23:14 436
781601
image
새봄밥 16분 전23:12 126
781600
image
영화이즈마이라이프 16분 전23:12 309
781599
image
이돌이 20분 전23:08 174
781598
image
둘시네아 20분 전23:08 861
781597
image
이신헌 21분 전23:07 105
781596
image
Rkto2 21분 전23:07 108
781595
image
랄랄 26분 전23:02 524
781594
image
realdono 27분 전23:01 242
781593
image
프림로즈힐 28분 전23:00 345
781592
image
세상의모든계절 34분 전22:54 157
781591
image
LuciteTokki 34분 전22:54 197
781590
image
이나영인자기 36분 전22:52 256
781589
image
happygroot 40분 전22:48 288
781588
image
닭한마리 43분 전22:45 1334
781587
image
bethe1 49분 전22:39 1281
781586
image
컵커피 50분 전22:38 690
781585
image
홀리저스 52분 전22:36 287
781584
image
셋져 55분 전22:33 227
781583
image
히키 58분 전22:30 1014
781582
image
내꼬답 59분 전22:29 597
781581
image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22:28 118
781580
image
goforto23 1시간 전22:27 193
781579
image
넷플릭스4K 1시간 전22:27 3099
781578
image
Meerkat 1시간 전22:26 501
781577
image
Sky00 1시간 전22:25 566
781576
image
우드우드 1시간 전22:24 526
781575
image
은은이가 1시간 전22:23 12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