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포드vs페라리] 단언컨데 올해 저의 베스트입니다. (스크린x vs 아이맥스)

0. 

결론 = 스크린 X

원주 스크린 X vs 대구 아이맥스.. 였는데,

스크린X는 첫경험(?)이기도 해서 어드밴티지가 더 있기도 했지만,

역시 아이맥스는 관이 커야 합니다.

ㅠㅡㅠ

 

1. 추천 

이 영화를 애트모스나 M2처럼 사운드 좋은 관에서 한번 더 볼 필요가 있습니다.

일단 두 관 모두 시각적으로 만족을 줄 수 있는 곳이어서 다양하게 보실 것을 추천드립니다.

 

2. 스크린 X

와우.. 

이럴 수가.. 

처음 시작은 그냥 평범한 화면이어서..

어라.. 이거 벽에도 나온다며? 이러던 순간,

두둥!!!!

셸비가 성질내면서 부릉부릉 차를 몰고 턴을 하는데,

화면이 뚜앟~!!!

순간 시야각이 넓어지면서, 오오.. 신세계~~

 

정말 스크린X는 카레이싱, 또는 카트레이스씬에 최적화라고 단언합니다.

화면 왼쪽에서 나와 오른쪽으로 사라지는 순간,

오른쪽 화면 아래에서부터 왼쪽 화면 상단으로 빠르게 트랙을 질주하는 GT-40의 뒷태를 보는 순간,

셸비가 헨리포드 2세를 태우고 급가속과 급브레이크를 연신 밟아대며 레이싱의 오르가즘을(?) 주는 순간,

그 모든 순간들이 아름다웠습니다. 

 

가장 백미는 켄이 아들과 함께 테스트 활주로에서 석양을 바라보며 하던 대사였습니다.

포커스는 두 부자에게 맞춰져 있고, 활주로의 조명과 석양의 조화,

켄은 말합니다.

"빠른 속도로 달리면 시야가 좁아지는 게 아니라 넓게 보여."

 

좁고 어두운 극장에서 스크린 X로 넓어지는 순간,

우리는 영화라는 장르만이 줄 수 있는 새로운 영역을 볼 수 있는 거라고 확신했습니다.

MV5BM2NmNjJjNmYtZDU1Yi00NDc0LTk1MzYtYmZkZTg0ZjM2ZTllXkEyXkFqcGdeQXVyNjUwNzk3NDc@._V1_SY284_CR0,0,682,284_AL_.jpg

 

3. 아이맥스

아.... 아이맥스로 보고 스크린 X를 볼 걸 그랬어요.

게다가 용아맥으로 봤어야 하는건데,

제게 남아있는 아이맥스 예매권을 용아맥에 투자해볼까 생각중이기도 합니다.

 

물론 드넓은 화면구성비와 시원한 시야각은

데이토나와 르망을 현장감 있게 느끼기에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모름지기 사람이란 한계효용의 법칙을 벗어날 수 없는 법.

둔감해지기 마련이죠.

 

그래서 전,

이 영화가 레이싱 순간과 극중 중요한 순간들,

그리고 순수한 드라이버의 영혼이 자유롭게 날아다니는 순간을 보여주던

스크린 X가 더 좋습니다.

 

아직 못보신 분은 정말로 강추 드립니다.

 

차량 추격씬 있으면 무조건 스크린 X 입니다.

db2cc8d17d78ed2e70690338c464d61955b68a4ed8a5ad8b52eea0339f75deea7e6f8e24273590a0491b489386b3e295ee776d4031b2d401779953be5dc.jpg

(실제 르망 66에서는 나란히 오다가 욕심내어 질주했던 맥라렌 옹_2번호)

 

4. 영화적으로..

- 지금껏 보았던 레이싱 영화중 단연코 TOP

- 스피드 레이서를 보면서 아쉬웠던 모든 단점들을 커버한 영화, 속도감, 긴장감, 드라마, 플롯, 갈등의 개연성 등.

- 분노의 질주 Fast & Furious 보다 훨씬 더 차와 레이싱에 집중한 영화

- 러시 더 라이벌처럼 레이서들의 숙명과 대결을 다룬 드라마

- 사이버 포뮬러(애니) 처럼 제로의 영역이라는 유치한 개념이 아니라,

인간의 한계에 도전하는 순수한 인간의 모습을 그려, 숱한 남성들을 유혹할 마성의 영화

- 액션으로서도 완벽하고, 드라마로서도 완벽하며, 간간이 나오는 개그도 너무 찰져서 너무 딱인 영화

- 정말... 정말 크리스챤 베일은... 와우... 

- 제목은 '르망66'이 훨씬 더 좋았을 것 같다는 아쉬움입니다.

 

 

★★★☆

 

5. 좌석

아, 전 스크린X를 G열 9번에서 보았습니다.

정말 가운데였죠.

정면에 포커싱이 되는 위치였는데, 벽면 화면이 확장될 때는 너무 과하게 시야가 깨지거나 몰입을 방해하지 않고 딱 좋았습니다. 

Ford-v-Ferrari-Web-Cover-6e2063ce-3669-4844-a335-c69a2be8c969.jpg

 

다시 한번 익무의 은혜에 감사드리며..

애트모스관 3차도 후기 남겨볼게요.

 

추천인 2

  • 마스터D
    마스터D
  • 영화관람에티켓
    영화관람에티켓

나가라쟈 나가라쟈
33 Lv. 187645/190000P

* 사수자리 : 꿈을 좇는 모험가 / 초절정 긍정주의자

* B형 : 좋아하는 것만 한다.

* 오지라퍼 : 남을 도울 때 더 잘한다.

* ENFP : 뚜레남, 스파크형, 이기적이지만 남눈치 살짝 보고 게으른 인싸~ 

* 직장 : 아이쿱생협맨

* 취미 : 밴드동아리 완전밴드 딸기기타선수 / 마라톤 / 등산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나가라쟈 작성자 2019.12.08. 23:29
영화관람에티켓
한계에 도전하는 인간의 순수함을 그려낸 문학이라는 작품적인 성취도 상당했지만,
강렬한 카액션과 미장센, 영화라는 장르의 재미가 충분했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국내 Big3 영화관들의 영화 편성(스크린 배정) 원칙 12 라차가 1시간 전00:05 880
best 1월 23일 박스오피스 (해치지않아 100만 임박) 15 rbb 1시간 전00:00 1826
best 카라타 에리카의 TBS 드라마 방영 취소는 없다/히가시데의 3년전 예능... 6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23:12 1905
best 앤 헤서웨이, 벤 애플렉, 월렘 대포 주연 넷플릭스 영화 첫 예고편 5 (´・ω・`) 2시간 전23:03 1510
best 알리시아 비칸더 & 마이클 파스벤더 커플 최근샷들 7 NeoSun 2시간 전22:39 1798
best [남산의 부장들] 극중 이성민 이병헌 때려 미안하다(스포유) 19 Supervicon 3시간 전22:10 2158
best [페인 앤 글로리] 익무 단관 시사회 후기 (약스포) 6 션님 3시간 전22:10 382
best [블랙 위도우] 편집본 시사 첫 반응 34 JL 3시간 전22:06 4067
best [페인 앤 글로리] 아트하우스club 뱃지 실물샷 58 rbb 3시간 전21:45 2891
best [아사코] 블루레이/DVD의 향방은.. 13 Roopretelcham 3시간 전21:32 1317
best 드니 빌네브 - [블레이드 러너] 영화 다시 하고파..속편 아닌 새 스토리 21 JL 3시간 전21:15 2244
best 헐리웃 리포터지의 오스카 전부문 수상예측 - 기생충 3부문 12 JL 4시간 전21:04 3030
best <히트맨> 댓글요정 허동원 배우님 7 leodip19 4시간 전20:35 836
best 집에 오자마자 티켓북에 오리지널 티켓 끼워보았습니다 17 빛나 5시간 전19:40 1352
best [롯데시네마] 인셉션 개봉 기념 선착순 스페셜 이벤트 88 슬옹am 5시간 전19:18 4535
best 봉준호 감독 아들 봉효민 감독 35 무비먼트 6시간 전18:44 7779
best 남산의 부장들 무인 1/23 8 진영인 6시간 전18:32 1385
best 중국 춘절연휴 극장가 초비상 났네요. 28 이스케이프FZ 7시간 전18:11 5415
best [남산의 부장들]억누르다가 폭발하는 영화(장단점 총정리) 22 닭한마리 7시간 전17:30 2441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80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19861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12 다크맨 18.06.19.15:52 311240
699996
image
밍구리 5분 전01:06 80
699995
image
2작사 10분 전01:01 92
699994
image
트로이카 11분 전01:00 364
699993
image
모킹버드 11분 전01:00 281
699992
image
robertdeniro 14분 전00:57 138
699991
image
밍구리 16분 전00:55 96
699990
image
키팅 23분 전00:48 60
699989
image
뉑이 25분 전00:46 315
699988
image
울버햄튼 26분 전00:45 515
699987
image
waterfall 34분 전00:37 418
699986
image
수수스스 39분 전00:32 296
699985
image
caprif 41분 전00:30 124
699984
image
rbb 42분 전00:29 673
699983
image
JL 44분 전00:27 279
699982
image
MovieLover 46분 전00:25 349
699981
image
차민 47분 전00:24 492
699980
image
JL 54분 전00:17 339
699979
image
영원 54분 전00:17 445
699978
image
skypco 54분 전00:17 1664
699977
image
국화 56분 전00:15 828
699976
image
JL 57분 전00:14 316
699975
image
peachland 57분 전00:14 67
699974
image
SplendorABC 57분 전00:14 218
699973
image
소울메이트 59분 전00:12 143
699972
image
Uprain 1시간 전00:09 73
699971
image
라차가 1시간 전00:05 880
699970
image
rbb 1시간 전00:00 1826
699969
image
우미노 1시간 전23:59 65
699968
image
프로입털러 1시간 전23:57 1235
699967
image
스톰루이스 1시간 전23:49 213
699966
image
solfa 1시간 전23:47 882
699965
image
paulhan99 1시간 전23:45 661
699964
image
울버햄튼 1시간 전23:44 575
699963
image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23:41 463
699962
image
Renée 1시간 전23:40 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