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줄리엣 비노쉬 배우님 올해 열일하시네요. 😊

  • 햇볕 햇볕
  • 2450
  • 34

올해 극장가에 상영되고 상영할 줄리엣 비노쉬 영화만 4편이 있어요. 

<논-픽션>, <트루 시크릿>, <하이 라이프>,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만 기다리는 중에 세 편의 영화를 통해 올해 볼 수 있었던 비노쉬 얼굴을 정리해 봤어요. 

 

 

 

올해 초엔 올리비에 아사야스 감독의 <논-픽션>에서 약간은 얄밉고 보다보면 가련한 셀레나 역을 맡았죠.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갈등을 빙자해서 다섯 남녀의 연애를 고찰한 이 영화에서 비노쉬는 본인이 코미디 연기도 무척 잘한다는 걸 일깨워줍니다.

스포가 되서 자세한 설명을 피하자면, 비노쉬는 숨겨야 하는 비밀을 가지고 뻔뻔스럽고 태연하게 굽니다. 그러나 상대방은 이미 그 비밀을 눈치챘습니다. 마지막에는 비노쉬도 상대방이 눈치를 챘다는 걸 눈치채죠. 여기서 비노쉬의 표정 연기가 일품입니다.

이 인물도 직업이 배우인지라 배우로서의 줄리엣 비노쉬를 코멘트한다 느꼈는데, 아니나 다를까 마지막에 박장대소할 배우 개그까지 있습니다.

 

 

 

10월에는 사피 네부 감독의 <트루 시크릿>이 개봉했습니다.

SNS시대의 자아를 얘기하는 이 영화는 무엇보다 비노쉬라는 배우의 용기와 진면목이 빛이 났던 것 같아요. 

비노쉬는 안경도 쓰고 웅크리는 자세를 많이 취해서 평소보다 훨씬 위축되고 더 나이 들어 보입니다. (평소에 너무 젊어보인 탓도 있지만요.)

<클라우즈 오브 실스 마리아>의 마리아 역처럼 자신감이 없다면 절대 할 수 없는 역할이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다른 영화는 주연 중 한 명이나 조연에 가까운데 이 영화는 원톱 주연이라 상영 내내 비노쉬의 얼굴만 보입니다.

(좀 뒤틀린 인간이지만) 울고 웃고 사랑하고 상처 받는 비노쉬를 실컷 볼 수 있어요.

비노쉬가 얼마나 멋지게 나이 들어가는 배우인지 확인하고 싶다면 꼭 봐야하는 영화입니다.

 

 

 

이번 달에는 클레르 드니 감독의 <하이 라이프>를 보고 왔습니다.

사형수들이 실험대상으로 블랙홀 탐험을 하는 이 SF 영화는 창세기와 메데이아 신화까지 끌어들이며 극단적으로 달려나갑니다.

비노쉬는 이 영화에서 <논-픽션>이나 <트루 시크릿>과 비교해도 더 충격적이고 기괴한 인물을 연기합니다. 

사형수들을 대상으로 우주에서의 생산 실험을 강행하는 딥스 박사 역할을 맡았는데요.

분장을 했는지 머리카락이 엄청 길어서 안 그래도 광기에 찬 과학자 역할인데 더 마녀 같아 보입니다.

 

이 인물은 여러 인상적인 면모들을 보여주는데, 그 중 어떤 방으로 들어가서 하는 행위는 압권입니다.

일종의 행위 예술이나 현대무용에 가까워 보였어요. 아무리 나이는 숫자에 불과한다지만 정말 대단한다는 말 밖에는...

+) <클라우즈 오브 실스마리아>에서 같이 연기했던 라르스 아이딩어 배우가 여기서도 나옵니다. 처음에 못 알아봐서 나중에 크레딧 보고 알았어요.

+) 로버트 패틴슨은 여기서도 연기를 무척 잘 하고, 미아 고스는 <서스페리아>에 이어 또 피가 철철 흐르는 역할을...

 

 

 

이 세편의 영화에서 비노쉬의 연기톤은 당연히 다 다릅니다.

<논-픽션>에선 상처받기는 싫어하면서 남에게 상처는 잘 주는 뻔뻔스러움을 잘 연기해냈고, <트루 시크릿>에선 뒤틀린 인간 내면의 심연을 본인의 얼굴로 체화해냈고, <하이 라이프>에선 전문직 종사자 특유의 태도를 가지면서도 동시에 정신이 이 세상이 아니라 다른 세상에 있는 것 같은 인물을 연기해냈습니다.

놀라운 점으로 세 편 모두 전라노출 연기가 있었습니다. 베드씬도 있구요. 한국 영화에서 비노쉬 나이대 여배우에게 나체 장면이나 베드씬이 있었나 생각하면 잘 떠오르지 않습니다. 애초에 그런 연기를 할 수 있는 영화를 안 만든 탓이 크겠지만 그럼에도 비노쉬가 대단하다는 생각이 많이 들어요. 

 

 

 

이제 마지막으로는 12월에 개봉할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이 남았습니다.

감독은 고레에다 히로카즈에, 카트린느 드뇌브, 에단 호크라는 미친 캐스팅을 자랑하는 영화입니다. 당연히 기대가 될 수 밖에 없구요.

고레에다, 드뇌브, 호크 다 좋아하지만 저는 올해 특히 왕성하게 얼굴을 비춘 비노쉬가 또 어떤 얼굴을 보여줄지 기대가 됩니다.

추천인 14

  • robertdeniro
    robertdeniro

  • 풍류도인
  • 씬레드
    씬레드

  • 시절인연
  • 김치콕
    김치콕
  • 루니엘
    루니엘
  •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 이마루
    이마루
  •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 온새미로
    온새미로
  • 홀리저스
    홀리저스
  • 소보르
    소보르
  • 텐더로인
    텐더로인
  • golgo
    golgo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4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golgo 2019.11.09. 12:34
바쁘게 활동했네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23
golgo
이 스케줄을 어떻게 다 소화하셨는지 모르겠어요. 찾아보니 중간에 드라마도 찍으셨는데 말이에요.
댓글
profile image
2등 텐더로인 2019.11.09. 12:39
저는 올해 최고 열연 중 하나로 <트루 시크릿>의 비노쉬를 꼽고 싶습니다.
https://extmovie.com/movietalk/50487381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26
텐더로인
공감해요. 모순적이면서도 현실과 밀접해있는 배역에 비노쉬 배우님도 신나서 연기하셨을 것 같았습니다.
정성스러운 리뷰 잘 읽었습니다. 생각 못한 좋았던 부분도 짚어주셔서 좋았어요.
댓글
profile image
3등 소보르 2019.11.09. 12:45
파비안느의 진실 기대됩니닷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27
소보르
꼭 보러가야죠! 😆
댓글
profile image
홀리저스 2019.11.09. 12:46
파비안느의 진실 개봉만 손 꼽아 기다리고 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27
홀리저스
저도 즐거운 마음으로 기다리는 중입니다.
댓글
rhea 2019.11.09. 12:46
제가 좋아하는 배우인데 많이 볼 수 있어서 좋았네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30
rhea

저는 올해 특히 좋아져서 <나쁜 피>도 찾아보았답니다.

이 세상 미모가 아니었어요.. 

 

댓글
profile image
알폰소쿠아론 2019.11.09. 13:13
트루 시크릿과 하이 라이프 봤네요. 트루 시크릿에서의 연기는 정말 엄청났다고 생각해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31
알폰소쿠아론
정말이지 올해 가장 인상적인 연기 중 하나였어요.
댓글
profile image
온새미로 2019.11.09. 13:14

열일해주셔서 너무 좋습니다! ^^#

downloadfile-3.jpeg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31
온새미로
앞으로도 열일해주시길! ☺️
댓글
profile image
이마루 2019.11.09. 13:24
엄청난 다작 활동중이시군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34
이마루
체력도 엄청 좋으신 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루니엘 2019.11.09. 13:27
연달아 작품을 하는데 연기가 다 다르다니 역시 명배우네요. 하이라이프 봤는데 긴머리에 색다른 연기가 정말 좋았어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37
루니엘
생각보다 긴 머리가 잘 어울리시더라구요. 치명적이면서도 묘한 느낌이 좋았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알모도바르 2019.11.09. 13:28
논픽션 숨겨진 명작이죠. 각본이랑 배우들 연기 정말 좋았어요. 특히 줄리엣 비노쉬랑 빈센트 맥케인 연기 정말 좋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45
알모도바르

<논-픽션> 정말 좋았죠. 이 영화에서 빈센트 맥케인은 개인 적으로 <비거 스플래쉬>의 랄프 파인즈를 떠올리게 했어요. 에너지 과잉에 머리 벗겨진 것도 그렇고.. 이 사랑스럽게 얄미운 떠벌이들.. 

 

DEA716D5-A4A6-4C4E-A326-8C6E182EA1F4.png

 

댓글
profile image
김치콕 2019.11.09. 13:30

트루 시크릿과 하이 라이프에서 역시나 대단했습니다.

하이 라이프는 언급하신대로 흡사 오묘한 매력을 지닌 마녀 같았어요.

아쉽게도 논픽션만 못봤는데 기회되면 챙겨봐야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48
김치콕

조금만 보헤미안 적이거나 신비로워도 마녀라고 부르는 걸 좋아하지 않는 편인데 이 영화에선 너무 딱 마녀 느낌이 드는데다 그게 또 잘 어울렸습니다.
<논-픽션>은 놓치지 마세요. 일단 재밌습니다. ☺️

댓글
시절인연 2019.11.09. 13:37
파비안느는 볼거고, 하이라이프만 못봤네요. 줄리엣 비노쉬 자주 봐서 한국 배우 같네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48
시절인연
웬만한 한국 배우보다 더 자주 본 느낌이에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disneylove 2019.11.09. 14:16

줄리엣 비노쉬 배우님 확실히 요즘 영화에 많이 보이더라구요..ㅎ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48
disneylove
그래서 참 좋답니다.. 😊
댓글
profile image
네잎클로버 2019.11.09. 14:31
하이라이프 궁금하네요~ 줄리엣 비노쉬 요즘 부쩍 자주 보는 느낌은 들어요 ㅎㅎ
프랑스 영화는 누드가 거리낌없이 나오는 것 같은데 다른 나라 영화에서도 그랬다면 확실히 몸사리지 않는 연기를 하시는 것 같네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52
네잎클로버
요즘 정말 자주 볼 수 있었죠.
연기에 몸을 사리지 않는다는 표현이 딱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괜히 주요 영화제 세 곳에서 모두 여우주연상을 받은 게 아닌 것 같아요. 😀
댓글
profile image
씬레드 2019.11.09. 15:52
브래드 피트와 함께 한 해에 서로 다른 톤의 연기들을 볼 수 있어 좋았던 배우입니다. 특히 윗분이 언급하셨던 것처럼 트루시크릿에서의 연기는 올해 최고의 연기 중 하나로 꼽고 싶네요. 파비안느의 진실도 기대 중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54
씬레드
브래드 피트도 올해 너무 좋았죠. 원어할에서 간지작살의 연기도 좋았지만 <에드 아스트라>의 그 응집된, 묵직한 연기란..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09. 18:55
robertdeniro

프랑스 여배우 중 이자벨 위페르와 더불어 지금 가장 연기도 잘하고 선구안도 좋은 배우라고 생각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버닝롹스타 2019.11.09. 20:07
논-픽션에서 자연스러운 모습이 인상적이었어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11.10. 11:25
버닝롹스타
생활 연기도 척척 해내세요. ㅎㅎ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2010년대 최고의 아카데미 시상식 수상작 NBP 투표 결과 有 22 인상옥 1시간 전20:37 1784
best 가장 무서운 공포영화 엔딩 장면 Top 10 (WatchMojo 선정) 20 바이코딘 2시간 전20:04 1898
best 넷플릭스... 추천영화 '1922' 22 다크맨 2시간 전19:38 2284
best (요리 영화 제외) 영화 속 기억에 남는 음식! 30 젬마 2시간 전19:27 1200
best 홍상수 감독 신작 [도망친 여자] 베를린 영화제 포토콜 15 jimmani 2시간 전19:24 2577
best '지푸라기..' 26일, 27일 TV 홍보 일정 18 소원 3시간 전18:57 1361
best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로튼지수 및 평 모음 17 JL 3시간 전18:28 2575
best 넷플릭스, 6명의 일본 콘텐츠 크리에이터와 제휴 발표 7 이스케이프FZ 4시간 전18:11 1240
best 해외에서 가장 선호한 한류콘텐츠는 '기생충'과 '호텔 ... 10 sirscott 4시간 전17:55 2195
best 스타워즈 더 하이 리퍼블릭 - 본사 오피셜 영상과 대략적인 내용 6 mirine 4시간 전17:43 1020
best 지푸라기 안쓰럽네요 ㅠㅠ n차 이벤트, 포스터 이벤트 24 ReMemBerMe 4시간 전17:29 2876
best 이병헌, 저소득층 코로나19 예방 위해 1억 기부 25 (´・ω・`) 5시간 전16:55 2762
best 정우성-곽도원 주연 [정상회담] 개봉 준비 31 rbb 5시간 전16:45 3271
best 기예르모 델 토로 제작 [스케어리 스토리: 어둠의 속삭임] 국내 관람등... 18 jimmani 5시간 전16:25 1757
best [넷플릭스] 일본 25일자 오늘의 Top10 중 Top3 6 카란 6시간 전16:13 1499
best [인비저블 맨] 로튼 지수 및 평 모음  20 JL 6시간 전16:06 3117
best [4DX] ‘해리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 4DX 관람 포인트 소개 14 무비런 6시간 전16:02 1542
best '부산행', '반도' 연상호 감독 신작 소식 24 (´・ω・`) 6시간 전15:59 4113
best 21세기 아시아 영화 평론가 평점 순위 TOP 20 14 히스패닉 6시간 전15:30 2032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90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33953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35 다크맨 18.06.19.15:52 327736
717638
image
카란 방금22:17 1
717637
image
JL 7분 전22:10 218
717636
image
JL 11분 전22:06 219
717635
image
계란여왕쥬리 13분 전22:04 397
717634
image
시바견.. 18분 전21:59 143
717633
image
밍구리 22분 전21:55 499
717632
image
Leedong 23분 전21:54 487
717631
image
아트아빠2 26분 전21:51 214
717630
image
ehdrbking 27분 전21:50 616
717629
image
시바견.. 27분 전21:50 235
717628
image
(´・ω・`) 28분 전21:49 403
717627
image
키팅 29분 전21:48 124
717626
image
여자친구 31분 전21:46 619
717625
image
Boyanex 31분 전21:46 497
717624
file
NeoSun 35분 전21:42 208
717623
image
밍구리 41분 전21:36 124
717622
image
R.. 44분 전21:33 413
717621
image
밤밤밤 44분 전21:33 306
717620
image
뽀글 47분 전21:30 289
717619
image
테리어 49분 전21:28 360
717618
image
비상식량 50분 전21:27 688
717617
image
Lindenbaum 1시간 전21:15 598
717616
image
마징고 1시간 전21:09 230
717615
image
소원 1시간 전21:08 616
717614
image
메이늬 1시간 전21:05 275
717613
image
Enhasu 1시간 전21:05 762
717612
image
주인공조 1시간 전21:05 641
717611
image
Meerkat 1시간 전21:04 427
717610
image
당태산마귀할멈 1시간 전20:59 622
717609
image
rhea 1시간 전20:57 869
717608
image
주인공조 1시간 전20:53 348
717607
image
우히린 1시간 전20:52 492
717606
image
115 1시간 전20:51 891
717605
image
미녀와야수 1시간 전20:50 112
717604
image
용산03 1시간 전20:49 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