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9
  • 쓰기
  • 검색

'던전 앤 드래곤' 해외 첫 리뷰 "크리티컬 히트"

golgo golgo
7577 5 9

 

슬래시필름 리뷰입니다. 오역 있을 수 있습니다.

https://www.slashfilm.com/1224736/dungeons-dragons-honor-among-thieves-review-sxsw/

 

 

movie_image (1).jpg

 

<던전 앤 드래곤: 도적들의 명예> 리뷰:
<게임 나이트> 감독들, 유쾌한 모험으로 ※20을 굴리다.

(※던전 앤 드래곤 게임에서 쓰는 20면체 주사위 중 가장 높은 수)


<던전 앤 드래곤>은 본질적으로 정의하기 힘든 게임이다.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테이블톱 롤플레잉 게임(TRPG)은 끝없는 옵션 더미 위에 구축된 샌드박스로, 창의적인 게이머가 가상의 판타지에 몰입하여 함께 이야기를 만들어갈 수 있는 기회를 준다. 정해진 분위기도, 정석도 없으며, 주사위를 굴려서 재앙과 승리를 결정짓는 메커니즘을 넘어서는 규칙도 없다. <던전 앤 드래곤>을 플레이하는 올바른 방법은 없다. 즐기는 모든 그룹마다 다를 것이다. 모든 던전 마스터(게임 진행자)는 각자의 테이블에 맞는 고유한 분위기를 조성한다.


<던전 앤 드래곤: 도적들의 명예>의 감독 존 프란시스 데일리와 조나단 골드스틴은 아마도 굉장한 D&D 게임을 운영할 것이다. 게임의 무한히 환상적인 옵션들과 괴물, 모험에 대한 그들의 해석은 유머와 감정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어둡고 냉혹한 다크 판타지라기보다는 큰 액션이 있는 <프린세스 브라이드>에 더 가깝다. 이것은 마치 누군가의 게임 테이블에서 그대로 가져온 특정 스토리처럼 느껴진다. 영화가 당신이 생각한 <던전 앤 드래곤>처럼 느껴지지 않더라도, 다른 누군가의 <던전 앤 드래곤>처럼 생생하게 느껴지는 것이다. 원작 게임이 게임 참가자들의 구체적인 상상력에 의해 구동되도록 설계된 엔진이라면, 이 새로운 영화는 재능 있는 두 명의 영화 제작자가 자신만의 유머 감각과 캐릭터를 반영하기 위해 미치도록 연마한 판타지 모험 같은 느낌을 준다. 그리고 그보다 더 좋은 D&D는 없다.

 

movie_image (2).jpg


참여할 만한 가치가 있는 파티


2018년 영화 <게임 나이트>에서 데일리와 골드스틴은 팽팽한 코미디 중에서 놀라울 정도로 능숙한 액션을 선보였다. 그리고 <도적들의 명예>에서 그들은 액션 판타지 이야기 가운데서 캐릭터 코미디에 대한 놀랍지 않은(하지만 그 이상으로 즐거운) 친화력을 선보인다. 이들 캐릭터들은 크리스 파인이 연기한 매력적인 불한당(실례, 음유시인) 에드긴이 이끄는 도둑들이다. 그는 두 번째, 세 번째, 네 번째 계획을 숨기고 있고, 여러 신랄한 말들을 끄집어낼 준비가 된 인물이다. 그는 처음 등장할 때, 그는 활기 넘치는 전사 홀가(완벽하게 활용된 미셸 로드리게스)와 함께 감옥에 갇혀있다. 두 사람의 절친 케미는 올해 뜻밖의 캐스팅 쿠데타라고 할 만하다. 얼마 뒤 두 사람은 오랜 친구 (마법사 사이먼 역의 저스티스 스미스) 및 새로운 동료(소피아 릴리스가 연기하는 귀엽고 진지한 변신술사 도릭)와 힘을 합쳐, 타락한 과거 동료(<패딩턴 2> 모드의 휴 그랜트)를 쓰러트리기 위한 새로운 모험에 나선다. 


그 과정에서 던전들과 드래곤들, 사소한 이익을 노린 주인공들의 당초 계획을 뛰어넘는 사악한 음모, 그리고 재밌는 캐릭터들로 가득한 영화에서 가장 웃기는 캐릭터일지도 모르는 젠크라는 팔라딘과 맞닥트린다. (레게-장 페이지는 카리스마가 덜한 배우라면 밋밋할 수 있는 소재를 최대한 진지하게 연기하면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낸다.) 이 시원찮은 영웅들이 세상을 구하기 위해 한 걸음 더 나아가야 할까? 물론이다. 그렇게 될 거라는 것을 안다. 다만 그 과정이 얼마나 재밌고 날카로우면서 진지할지 모를 뿐이다. 

 

movie_image (3).jpg


정직한 판타지


최근의 수많은 블록버스터 영화들에선, 제작사와 제작진이 오타쿠(nerd)용 소재를 기꺼이 각색하면서도 그것을 부끄럽게 여기는 짜증스런 경향이 있다. 캐릭터들은 자신의 터무니없는 행동을 창피해 하고, 각본은 우스꽝스러운 캐릭터 이름에 대해 사과하고, 관련된 모든 사람들이 그것을 실제로 멍청하다고 생각하고 관객이 그것을 알아주기를 바라는 것처럼, 양해의 감정이 텍스트에 짜여 있다.


처음 순간부터 끝까지 마음을 사로잡는 <도적들의 명예>는 그렇지 않다. 각본(데일리, 골드스틴, 마이클 길리오가 집필)은 캐릭터를 우선시하며, 결점이 많고 재미있는 사람들이 모험을 통해 승리를 쟁취하는 호감 가는 앙상블을 선보인다. 교과서적인 설정과 보상, 그리고 모든 이질적인 요소들이 예상치 못한 방식으로 어우러져 있다. 윙크도 없고 자조적인 농담도 없이, 그저 판타지 스토리를 잘 전달할 뿐이다.


그렇다고 영화가 안 웃긴다는 뜻이 아니다. 모든 캐릭터가 유쾌하지만(냉소적이지만 상처 입은 주인공 역의 크리스 파인은 간만에 가장 크리스 파인답게 연기한다.), 유머는 순전히 캐릭터에게서 비롯된다. 로드리게스 캐릭터의 오래전 헤어진 연인과 관련된 서브플롯은 이 영화의 풍자적인 분위기를 보여주는 완벽한 예로, 부조리한 상황을 너무나 진지하게 다루어 웃음을 자아내다가도 그 상황만의 고유한 드라마로 돌아가서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우스꽝스러우며 터무니없다. 하지만 이 캐릭터들과 그들의 세계에선 중요한 일이다. <도적들의 명예>를 보면서 웃을 테지만, 비웃음을 자아내진 않는다. 마치 외줄타기 같은데 (감독) 데일리와 골드스틴이 그 줄을 타는 걸 보는 건 무척 즐겁다.

 

movie_image (4).jpg


크리티컬 히트(치명타)


유명 IP를 기반으로 한 여느 대작 스튜디오 영화처럼 이 영화는 거대한 액션과 화려한 특수효과로 가득하지만, 그 매력은 결코 사라지지 않는다. 거대 크리쳐들은 CG로 표현된 가운데, 인간 크기의 존재들(오크에서, 새 인간, 인간형 고양이 등)은 짐 헨슨의 영화 <라비린스>에서 튀어나온 듯한 아날로그 특수효과로 구현됐다. 그리고 가장 극단적인 시각효과조차도 놀라움과 즐거움을 금치 못하게 한다. 마치 드래곤처럼... 글쎄, 이런 영화에서 기대할만한 종류의 드래곤은 아니지만, 그래도 재미있다.


<게임 나이트>가 단순 코미디가 될 수 있었던 영화를 두 감독이 강렬하게 연출해 진지한 재능이 있음을 증명한 사례라면, <도적들의 명예>는 그 두 사람이 피터 잭슨의 <반지의 제왕>이 끝장낸 줄 알았던 판타지 모험 장르에서 캐릭터와 유머를 짜낼 수 있음을 입증했다. 데일리와 골드스틴은 사랑과 가족을 정의하는 방식에 대해 부끄러워하지 않는 판타지 어드벤쳐, 캐릭터와 재치가 돋보이는 영화를 만들었다. 물론 이 리뷰에서 <프린세스 브라이드>를 두 번이나 언급하는 것에 대해 눈살을 찌푸리는 사람도 있겠지만, 그 영화와 <도적들의 명예>는 풍자와 캐릭터 중심의 유머 덕분에 영화가 가진 솔직함이 더 강력하게 다가온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던전 앤 드래곤: 도적들의 명예>는 크리티컬 히트 같은 영화라고 부르기로 하자. 

 

golgo golgo
89 Lv. 3909175/40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영화, 영상물 번역 / 블루레이, DVD 제작
영화 관련 보도자료 환영합니다 email: cbtblue@naver.com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

  • 셜록
    셜록
  • 호러블맨
    호러블맨

  • Stann
  • 작은평화
    작은평화
  • 카란
    카란

댓글 9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볼지말지 살짝 고민했는데 봐야겠어요ㅎㅎ
번역 감사합니다!
17:46
23.03.11.
profile image 2등
즐겁게 할 말이 정말 많은 작품인데 일단은 읍읍! 🤣🤣🤣🤣🤣
17:57
23.03.11.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작은평화
아.. 번역하셨다는 거 보도자료로 봤습니다.^^
17:58
23.03.11.
작은평화
황석희 번역가님..!!! 와 대박ㅎㅎ
기대되네요ㅎㅎ
01:56
23.03.12.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2023년 4월 1일 국내 박스오피스 2 golgo golgo 3시간 전00:01 1007
HOT CGV 용산 경품 현황입니다. (23:45경) 1 라플란드 라플란드 3시간 전00:00 600
HOT 만우절 일본 극장 일일 점장이 된 '마이클 마이어스' 5 카란 카란 3시간 전23:47 922
HOT <스즈메의 문단속> 상영 9일만에 5억 위안 돌파 5 손별이 손별이 3시간 전23:44 516
HOT <에어><던전 앤 드래곤> 노스포 짧은 후기 6 돌비광 돌비광 3시간 전23:42 963
HOT ‘존 윅 4‘ 바바야가 무텍스트 고화질 포스터 (포티겸용) 4096x 2 NeoSun NeoSun 5시간 전21:58 1069
HOT 오늘 받은 소울메이트 굿즈들 10 라잇큐 라잇큐 6시간 전21:12 1161
HOT 믿고보는 톰 행크스의 [오토라는 남자] 후기 2 로버트 6시간 전20:57 802
HOT 누구에게든 부담없이 추천할만한 영화 [던전 앤 드래곤] 후기 4 로버트 6시간 전20:36 685
HOT 스즈메 돌비까지 관람 마쳤습니다 11 Rary 7시간 전19:38 918
HOT 존윅의 만우절 거짓말… 9 네버랜드 네버랜드 7시간 전19:32 3146
HOT 배우와 스탶이 올린 ’존 윅 4‘ 비하인드샷 1 NeoSun NeoSun 8시간 전19:01 576
HOT <라이크 크레이지>후기(+스포) 7 해가뜬다용가리 해가뜬다용가리 8시간 전18:57 442
HOT 소피아 릴리스 던전 앤 드래곤 Mexico City premiere 3 e260 e260 8시간 전18:56 1026
HOT 패왕별희 포스터 수령했어요. 4 라플란드 라플란드 8시간 전18:46 1105
HOT 핫토이 대만 팝업스토어 오픈 1 NeoSun NeoSun 8시간 전18:25 978
HOT ‘조커 2’ 세트장샷 5 NeoSun NeoSun 8시간 전18:21 1945
HOT 박서준, 아이유 <드림> 2차 공식 포스터 공개(만우절 거짓말 아님) 3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8시간 전18:21 2139
HOT 넷플릭스 ‘길복순’ 전도연 마리끌레르 BIFF 2019 화보 2 NeoSun NeoSun 8시간 전18:20 966
HOT 마이클 B. 조던, 아마존 스릴러 <더 드웰링> 출연 예정 2 mcu_dc mcu_dc 8시간 전18:19 670
1077213
image
손별이 손별이 1시간 전01:52 413
1077212
image
손별이 손별이 2시간 전00:49 231
1077211
image
내일슈퍼 2시간 전00:44 500
1077210
normal
방랑야인 방랑야인 2시간 전00:25 407
1077209
image
손별이 손별이 2시간 전00:20 246
1077208
image
ILUVDC 2시간 전00:15 311
1077207
normal
제로제로삼 3시간 전00:11 165
1077206
normal
방랑야인 방랑야인 3시간 전00:11 268
1077205
image
손별이 손별이 3시간 전00:07 236
1077204
image
아바타처돌이 3시간 전00:05 356
1077203
image
golgo golgo 3시간 전00:01 1007
1077202
image
라플란드 라플란드 3시간 전00:00 600
1077201
normal
해가뜬다용가리 해가뜬다용가리 3시간 전23:52 367
1077200
image
카란 카란 3시간 전23:47 922
1077199
image
손별이 손별이 3시간 전23:44 516
1077198
normal
돌비광 돌비광 3시간 전23:42 963
1077197
normal
렛츠고 렛츠고 3시간 전23:29 673
1077196
image
뚠뚠는개미 4시간 전23:00 449
1077195
normal
새벽설 4시간 전22:31 532
1077194
image
우리승기 4시간 전22:18 853
1077193
normal
totalrecall 5시간 전21:59 802
1077192
normal
아이언하이드 아이언하이드 5시간 전21:59 265
1077191
image
NeoSun NeoSun 5시간 전21:58 1069
1077190
normal
얏호!!! 5시간 전21:54 569
1077189
image
NeoSun NeoSun 5시간 전21:51 801
1077188
image
로버트 5시간 전21:49 571
1077187
image
NeoSun NeoSun 5시간 전21:31 498
1077186
image
로버트 5시간 전21:18 378
1077185
normal
아이언하이드 아이언하이드 5시간 전21:13 748
1077184
image
라잇큐 라잇큐 6시간 전21:12 1161
1077183
normal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6시간 전21:02 454
1077182
image
로버트 6시간 전20:57 802
1077181
image
ranxiu427 ranxiu427 6시간 전20:43 622
1077180
image
로버트 6시간 전20:41 2464
1077179
image
로버트 6시간 전20:36 6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