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
  • 쓰기
  • 검색

[스포][블랙필즈][FIRST LOVE] 너와 나는 만나지 말아야 했을까?

쥬쥬짱 쥬쥬짱
1116 5 2

MV5BZjMyYmNhYTAtZDFiYy00MjQ2LTkzZDYtMzZlZDk5YjAyMzM4XkEyXkFqcGdeQXVyMTg3NTk0NjI@._V1_.jpg

 

 

블랙필즈 작품으로는 5번째 작품이고, 제가 리뷰하는 작품으로는 4번째작품입니다.

이번에도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논란의 중심이 될만한 주제로 시작합니다.

실은 끝까지 봐야 할까 싶다가, 잠시 쉬었다가 봤던 작품이네요. 이제껏 작품들이 끝까지 쉼없이 봤던데 비해서, 이 작품을 끝까지 봐야해 말아야해를 유일하게 고민했던 작품이었던 거 같았습니다.

몹시 찜찜한 마음으로 간신히 끝까지 봤던 작품은, 제목과 달리 상콤한 그런 이야기가 아닙니다.

 

 

MV5BZTA4ZGNjMTAtZTcxMS00MzBiLWI2YzItNDg0ODcxYzQyMTE5XkEyXkFqcGdeQXVyNTA3MzkxOTU@._V1_.jpg

DgpH0lCUcAADuF6.jpg

 

 

상반신을 탈의한 한 소년이 지난밤 기억을 떠올리는 듯 시작하는 영화는 12살짜리 소녀와 함께 어쩐 일인지 누군가에게 쫓기는 추격전으로 시작합니다. 그렇게 간신히 추격하는 사람들을 따돌리고 도피하는 두 사람이었지만, 어딘가 모르게 거친 소녀와 내성적인 소년은 핸드폰으로 다투다가 그만 사고를 내고 소녀는 부상을 입습니다.

그렇게 그날의 상황을 떠올리면서 법정에서 공방을 벌이면서, 기억을 떠올리며 주변사람들의 증언과 이야기로 소년, 소녀가 어떤 사람인지, 둘이 어떤 사이인지 지속적으로 캐내는 상황이 벌어집니다.

추리소설처럼 단서와 증언을 통해서 밝혀지는 진실들은 상황이 어떤지 왔다갔다 하게 만듭니다.

그렇게 밝혀지는 진실 속에서 어느 한쪽으로 기울어진다기 보다 상황에 따라 왔다갔다 합니다.

중간중간 이게 사랑인가, 범죄인가의 지점 속에서도 갈팡질팡하게 만들고, 개인적인 복수 감정과 함께 사회적 편견을 이용한 상황이 벌어지기도 하는데 영화보면서 머리가 지끈지끈 아파지더라구요.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나서, 거의 방치되듯 아빠의 무관심과 오빠의 폭력 속에서 노출되어 거칠게 마음의 상처를 입은 체 살아가던 어린 소녀 메르세데스.

과거를 뒤로 한채, 뭔가 새출발을 하고 싶어서 온 잭. 

굉장히 수동적이면서, 뭔가 억누르듯 눈에 띄지 않게 살아가려고 하는 소년의 눈에 자꾸 밟혀서 보이는 쓸쓸한 소녀의 눈.

영화 보는 내내 둘이 느꼈던 게 과연 사랑의 감정이었을까 싶은 생각이 전 들더라구요.

마음 둘 곳 없는 두 사람이 만나서 기대면서, 마음이 강렬해졌던 게 아닐까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3b409c09c95c7ab4.jpg

maxresdefault (2).jpg

어떻게 보면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오빠 캐릭터이긴 한데, 보면서 참 많이 불편한 캐릭터였습니다.

 

 

보면서 많이 혼란스러웠습니다.

내적으로 깊은 빡침이 생기는 작품이었습니다.

이 영화보면서 비슷하게 빡쳤던 작품이 두 작품정도 있었는데, 감히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더불어, 사람은 모두 자신이 경험한 상황과 배경에 따라서 생각하고 싶은대로 생각합니다.

(저의 어린 시절 개인적인 경험으로 몹시 영화가 불편하게 느껴져서 한순간 꺼버릴까의 생각도 많이 했습니다.)

사랑하는 주변 사람들과 누군가를 지키기 위해서 그런 결말을 내야했던 상황, 주변 사람들과 시선 때문에 실제로 벌어지지 않은 상황을 벌어졌다고 거짓말해야 하는 상황이 참 갑갑했습니다.

누구나에게 다 언해피엔딩인 것 같은 이 상황이 참 찜찜하고 머리가 아파오더라구요.

사회적으로 굉장히 민감해질 수 있는 상황을 다룬 작품이어서, 보면서 오만가지 생각이 다 드실 꺼 같습니다.

적절한 시기에 적절한 상황에서 누군가를 만난다는 건 정말 쉽지 않은 일이구나를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네요.

퍼스트 러브가 마지막 사랑이 될 것 같은 이 상황.

다른 분들은 어떻게 보셨을지 참 궁금합니다. 

이번에도 찜찜한 내용만큼이나 아름다운 영상미를 자랑합니다.

보면서 딱 플로리다 프로젝트에서 나왔던 무디와 무디의 엄마가 떠올랐답니다. 

(메르세데스 캐릭터 본 순간, 무디와 무디엄마 중간지점쯤의 캐릭터같다는 느낌이...)

 

 

법정에서는 아무것도 모르는 어린 소녀라는 이미지를 강조하기 위한 원피스와 머리 스타일로 섭니다.

1290827-0-q80.jpg

 

평소 성숙해보이기 위해 화장과 머리스타일을 했던 메르세데스

maxresdefault (1).jpg

 

 

 

평범한 일상 속에서 조용히 자신을 억누르면서 살아가고 싶었던 소년.

무관심한 사람들 사이에서 상처받은 자신을 숨기기 위해 거칠게 살아가던 소녀.

둘의 만남은 지극히 평범하게 시작되었고, 귀여운 친구의 동생과 동경하는 오빠의 친구 정도로 유지될 수도 있었는데, 어디에서부터 잘못된 만남이었던 걸까요.

아버지의 부재와 어머니의 부재가 가져온 빈자리가 아이들에게 끼칠 영향에 대해서 사회와 교육 시스템에서 채워줄 수는 없는 것인지.

그 상황 속에서 따돌림 당하고 혼자가 된 아이들은 어떻게 변해가는 것인지에 대해서 생각해보게 한 작품이기도 했습니다.

 

 

그냥 평범하게 수학과외나 해주던 편안한 사이였으면 좋았을텐데...

59f4110acc294f84.jpg

 

평범하게 또래 여자친구와 연애를 하고 싶어했고, 노력했던 잭.

6bfae2703edf9c21.png.jpg

 

쉽지 않은 연기였을텐데, 굉장히 깊이있게 캐릭터를 분석하고 연기한 느낌이었습니다.

maxresdefault.jpg

 

 

덧붙임. 블랙필즈 로고 앞부분 시작이 뭔가 블랙미러 시리즈랑 비슷하다는 느낌이 드는데, 블랙미러랑은 아무 관계 없나욤?

갑자기 훅 떠오르는 것이...

 

작품과 상관없이 너무나 상콤한 잰스 앤슬린 사진들을 투척하고 갑니다.

아직 신인이라 그런가 자료가 별로 없네여.

MV5BMjYyNDQ2NzktNGJhYy00ZmI1LWE1ODktOTZmYzViOGZkZjQ5XkEyXkFqcGdeQXVyMzcyNDQ4NDA@-horz.jpg

JANCE_ENSLIN_POLAS2-682x1024-horz.jpg

MV5BZWE2ZTMzZTgtZGQ1NC00NGQwLWI1N2ItZGY3M2Q1MTQ1NWE2XkEyXkFqcGdeQXVyMzcyNDQ4NDA@-horz.jpg

5fd456e7cc114816a54dd57df2da1fe3 (1)-horz.jpg

쥬쥬짱 쥬쥬짱
39 Lv. 284027/300000P

감성으로 영화를 느끼는 사람. 

텍스트는 감성적이지만, 냉철한 현실주의자.

스크리나 와치파티하시는 분도 같이 놀아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

  • golgo
    golgo
  • flask
    flask
  • 당직사관
    당직사관
  • reckoner
    reckoner
  • 개추머신
    개추머신

댓글 2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메르세데스가 너무 안타깝더라구요. 사랑 많이 받아야 할 나이에 충격적인 일까지 겪고...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02:42
21.12.03.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flask
환경자체가 일단 너무 좋지 않아서 그 상황에 계속되서 노출될 상황이어서 더 걱정되더라구요. 플로리다 프로젝트 볼때 무니를 둘러쌓던 그 모든 환경들이 떠올랐어요.
댓글
08:57
21.12.03.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킹메이커 GV 질문 받습니다 26 다크맨 다크맨 7시간 전12:36 2358
HOT 블라인드 시사 오버부킹으로 돌아가신 분들 10 다크맨 다크맨 16분 전20:06 1194
HOT 축구와 맥주의 관계 (어나더 라운드 2차 후기 - 스포) 2 LFCChampions 22분 전20:00 181
HOT 보스 베이비 2 일본팜플렛과 굿즈모음 입니다. 6 사르데냐 사르데냐 38분 전19:44 371
HOT 케네스 브래너 감독 [벨파스트] 국내 개봉일 확정(?) 6 jimmani jimmani 40분 전19:42 903
HOT 더 배트맨 전단지 나왔네요 8 zin zin 52분 전19:30 1316
HOT 유곽편 젠이츠 은근 거슬리는거.....(유곽편 스포주의!!!) 17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1시간 전18:49 730
HOT 북 오브 보바펫 팝콘 지수 아슬아슬 합니다 ㅠㅠ 10 Movie04 Movie04 1시간 전18:39 1045
HOT 바이올렛 에버가든 오케스트라 블루레이 도착했습니다 2 Supervicon Supervicon 1시간 전18:34 364
HOT ‘노웨이홈’ 일본 200만명 돌파..30억엔 기록 9 goforto23 1시간 전18:29 1011
HOT [어벤져스 스테이션 전시회] 홍보부스 with 레고 10 별빛하늘 별빛하늘 1시간 전18:25 863
HOT '해적: 도깨비 깃발' TMI 비하인드 공개 1 golgo golgo 2시간 전18:21 398
HOT '해적: 도깨비 깃발' 설 연휴 무대인사 일정 8 golgo golgo 2시간 전18:17 1125
HOT 손으로 쓴 어나더라운드 리뷰입니다(강 스포) 37 뱐 2시간 전18:02 1074
HOT [리코리쉬 피자] 국내판 메인 예고편 7 ipanema ipanema 2시간 전18:01 1625
HOT '어나더 라운드' 한국판 가상캐스팅 18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2시간 전17:38 1707
HOT [스포O]영화 '러브레터'의 이해에 꼭 필요한 노래 12 버닝롹스타 버닝롹스타 2시간 전17:34 861
HOT 워너브라더스 인스타 ㅋㅋㅋㅋㅋ 25 R.. R.. 3시간 전17:19 4739
HOT [굿 보스] 시사회 꼭 신청해야하는 EU 7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3시간 전17:17 809
HOT 메가박스 <킹메이커> 오리지널 티켓 증정 이벤트, 실물샷 90 이댕하 이댕하 3시간 전17:00 7115
HOT 2022년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영화 작품 예정 라인업 10 영화담다 영화담다 3시간 전16:50 2064
HOT 도쿄 리벤저스 포스터 3종 모은거 자랑합니다ㅋㅋ 12 웅냥 웅냥 3시간 전16:48 1231
HOT 앵무새 몸으로 울었다 (1981) 스포일러 있음. 5 BillEvans 3시간 전16:46 648
HOT 2월 9일 아맥 재개봉 대란을 보며 저처럼 쎄하신 분 안계신가요 40 가모라 가모라 4시간 전16:22 4405
HOT 귀멸의 칼날 2기 보신분들 질문요 26 다크맨 다크맨 4시간 전16:12 2003
HOT 어나더 라운드에 대한 간략한 배경 정보(스포X) 12 sirscott sirscott 4시간 전16:05 1217
HOT 디즈니+ 국내 드라마 [너와 나의 경찰수업] 메인 예고편 공개 7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4시간 전15:56 1293
1074480
normal
kwg00900 2분 전20:20 69
1074479
normal
모니카3333 모니카3333 2분 전20:20 106
1074478
image
golgo golgo 5분 전20:17 171
1074477
image
호다루카 호다루카 6분 전20:16 205
1074476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13분 전20:09 350
1074475
normal
Boba Boba 15분 전20:07 340
1074474
normal
다크맨 다크맨 16분 전20:06 1194
1074473
image
golgo golgo 16분 전20:06 209
1074472
image
풍류도인 17분 전20:05 246
1074471
normal
후니무비 17분 전20:05 277
1074470
normal
MyLayla MyLayla 20분 전20:02 88
1074469
image
LFCChampions 22분 전20:00 181
1074468
normal
형8 형8 24분 전19:58 798
1074467
normal
목마른철새 목마른철새 31분 전19:51 604
1074466
image
도리를찾아서 도리를찾아서 35분 전19:47 410
1074465
image
spacekitty spacekitty 35분 전19:47 319
1074464
normal
내알콩 37분 전19:45 440
1074463
image
사르데냐 사르데냐 38분 전19:44 371
1074462
normal
leodip19 leodip19 39분 전19:43 709
1074461
image
jimmani jimmani 40분 전19:42 903
1074460
normal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41분 전19:41 897
1074459
image
눈눈이 눈눈이 41분 전19:41 879
1074458
normal
웅냥 웅냥 41분 전19:41 496
1074457
image
연어의화신 연어의화신 42분 전19:40 274
1074456
image
SinOf SinOf 50분 전19:32 994
1074455
image
카란 카란 50분 전19:32 284
1074454
image
zin zin 52분 전19:30 1316
1074453
normal
dumboy 53분 전19:29 538
1074452
normal
아슈르™ 54분 전19:28 691
1074451
normal
영화원정대 1시간 전19:22 479
1074450
normal
MovieIsLife 1시간 전19:22 1730
1074449
normal
론론듄듄 론론듄듄 1시간 전19:20 1843
1074448
normal
스콜세지 스콜세지 1시간 전19:20 1124
1074447
image
로봇 로봇 1시간 전19:17 246
1074446
image
랑게르한스 랑게르한스 1시간 전19:16 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