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봉준호 감독님이 어릴 때 고전영화를 많이 본 이유

봉 감독의 창의성 근원을 살펴보기 위해 잠시 그의 어린 시절로 돌아가보자. 그는 최근 런던 영국영화협회(BFI)에서 열린 인터뷰에서 이런 말을 했다.

 

"어릴 적부터 영화를 너무 좋아했는데 세균에 대해 강박관념이 있던 어머니가 극장은 더럽다며 가지 못하게 막았습니다. 그래서 어쩔 수 없이 집에 있던 흑백TV로 할리우드 고전영화들을 봤죠."

 

꼬마 봉준호가 영화를 접한 창구는 지금은 사라진 주한미군을 위한 채널 AFKN이었고 여기서 나중에 명작임을 알게 된 할리우드 영화들을 만났다. 앨프리드 히치콕, 샘 페킨파, 브라이언 드 팔마, 마틴 스코세이지 등의 걸작을 이때 처음 봤고 그의 자아관이 형성되는 과정에 큰 영향을 미쳤다.

 

어린 시절 그는 친구들과 잘 어울리지 못하고 집에 와서는 자신을 괴롭히는 선생님을 어떻게 죽이면 좋을까 상상하던 소심한 소년이었다. 하지만 노트에 자신만의 이야기를 써내려가거나 만화를 그리는 것은 매우 좋아했다.

 

 

어머님의 일화를 보니 에비에이터가 떠오르네요.

 

 

추천인 20

  • 안녕갑세요
    안녕갑세요
  • 샤하랑
    샤하랑
  • 시수
    시수

  • LIKE

  • 율은사랑
  • 나가라쟈
    나가라쟈

  • 팬지

  • 딥티크
  • 버닝롹스타
    버닝롹스타
  • 피프
    피프
  • 주인공조
    주인공조
  • 국밥마녀
    국밥마녀
  • 픽팍
    픽팍
  • 김셩
    김셩
  • 소보르
    소보르
  • 버터컵
    버터컵
  • 미성년
    미성년

  • 클라리스스탈링
  • 셋져
    셋져
  • 티라미숑
    티라미숑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2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2작사 2020.02.15. 16:23
만약 일반 아이들처럼 극장 다닐 수 있었다면 지금의 봉준호 감독의 연출 스타일은 어땠을지 궁금하네요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2등 셋져 2020.02.15. 16:46

세균에 강박관념이 있는 어머니에게 기생충이란?

댓글
profile image
버터컵 2020.02.15. 16:54
작품 스타일에도 유년시절 봤던 고전 영화 영향이 꽤 컸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소보르 2020.02.15. 16:56
AFKN과 주말의 명화 같은게 큰 영향을 끼쳤군요 비디오 세대들도 그렇고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애플민트T 2020.02.15. 16:56
주한미군이 숟가락 얹어야 겠네요. AFKN 2번 채널이 봉감독을 키웠다고요.
댓글
profile image
국밥마녀 2020.02.15. 17:15
갓 고전 ㄷㄷ 책도 고전문학 많이 읽으라던데,,
댓글
profile image
주인공조 2020.02.15. 17:31
세균에 강박관념 ㅋㅋㅋㅋㅋ 어머님...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조너선두번봄 2020.02.15. 17:36
마틴 스콜세지도 이랬습니다. TV로 고전영화를 외우다시피 봤죠
댓글
profile image
피프 2020.02.15. 17:47
못가게해도 찾아서 볼 정도로 좋아한거니.. ㅎ
댓글
profile image
모베쌍 2020.02.15. 17:59

멀티플렉스 생기기전에 극장들이 더럽긴 했죠.담배도 막 피우고..

댓글
무명씨 2020.02.15. 18:10
모베쌍
실내흡연 가능하던 시절이라 진짜 극장에 담배 쩐내 장난 아니었죠.
댓글
profile image
버닝롹스타 2020.02.15. 18:04
지금 극장을 떠올리며 예전 극장을 생각하면 안되긴 하죠. 그나저나 선생님 에피소드는 여러모로 놀랍긴하네요.
댓글
팬지 2020.02.15. 18:38
어머님의 강박관념이 어떻게 보면 지금의 봉준호 감독님을 만들었을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나가라쟈 2020.02.15. 19:41
소설도 그렇고 연극도 그렇고 음악도 그래요.
클래식이란 오랜 세월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옳다고 인정받은 작품인거죠.
두고두고 봐야할 작품들이 맞습니다.
댓글
LIKE 2020.02.15. 20:11
ㅋㅋㅋㅋㅋㅋ 앗 이런 사연이
댓글
profile image
시수 2020.02.15. 20:45
좀 전에 본 영상에서
봉준호 감독에게 열세살의 봉준호에게 무슨 말을 해주고 싶냐고 질문하니까
일찍 자라고 말하겠다고 하더군요.
늦게까지 안 자고 tv로 영화를 너무 많이 봤다고요. :)
댓글
profile image
샤하랑 2020.02.15. 21:46
아 예전에는 극장 위생 상태가 그닥이었나보네요..ㅇㅁㅇ
댓글
profile image
안녕갑세요 2020.02.15. 22:33
극장다니며 영화본 봉준호감독님은 어떤작품 찍었을지도 궁금하네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넷플릭스] 넷플릭스 USA 오늘의 Top 10 공개 3 JL 20분 전12:25 509
best [넷플릭스] 오늘 새로 추가된 한국 넷플릭스 일일 TOP10 리스트 7 2작사 43분 전12:02 863
best 오늘은 김영철 배우님 생일입니다... 28 온새미로 1시간 전11:44 685
best [넷플릭스] <베터 콜 사울> 시즌 5 로튼지수/팝콘지수 현재까지 ... 3 2작사 1시간 전11:37 584
best 대니가 된 아리 에스터 감독 5 카란 1시간 전11:22 824
best 제가 추천하는 넷플릭스 영화 두 작품 7 스톰루이스 1시간 전10:50 1261
best [공식] 넷플릭스, 오늘(25일)부터 "오늘 한국의 TOP 10 콘텐츠&qu... 11 Gato 2시간 전10:26 1921
best 넷플릭스 '킹덤 2' 제작 발표회 온라인으로 진행 8 golgo 2시간 전10:25 797
best '젠틀맨' 호평 리뷰 포스터(익무 회원 글도 포함) 12 golgo 2시간 전10:12 747
best 넷플릭스 숨어있는 재밌거나 보석같은 작품들 16 R.. 2시간 전10:04 1655
best 오지호의 공포 스릴러 '악몽', 3월12일 개봉 확정 4 ilicic 2시간 전09:52 667
best 어제 총관객수가 7만7천명이라니 16 땀돌이 3시간 전09:43 3089
best 디즈니 작품 대거, 넷플릭스 업데이트 19 (´・ω・`) 3시간 전09:28 3101
best 영자원 이용하시는분들 참고하세요 25일 화요일부터 입니다 5 lgtwins 3시간 전08:48 1437
best 2, 3월 국내 개봉작 현황 20 rbb 4시간 전08:36 2240
best (지푸라기) 사우나 지배인 배우 허동원님이 직접 댓글 달아주셨어요 26 호냐냐 4시간 전08:31 1613
best [다크 워터스] 스페셜 포스터 5 rbb 4시간 전08:28 765
best 넷플릭스 - 일일 Top 10 리스트 항목 추가한다 6 JL 5시간 전07:28 982
best 21~23일 영국 주말 박스오피스 9 fuzoo111 5시간 전07:36 1268
best [쥬만지] 카렌 길런 주연 액션영화 "건파우더 밀크세이크" ... 1 이나영인자기 5시간 전07:19 817
best [미션 임파서블 7] 코로나 여파로 이탈리아 촬영 무기한 연기 13 JL 6시간 전06:00 1715
best 크리스 에번스 - [흡혈식물 대소동] 리메이크 출연 논의중 5 JL 7시간 전05:45 1547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90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33456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35 다크맨 18.06.19.15:52 327319
717411
image
푸루스 방금12:45 2
717410
image
헌터 2분 전12:43 24
717409
image
이나영인자기 3분 전12:42 62
717408
image
조마치 4분 전12:41 32
717407
image
푸루스 8분 전12:37 123
717406
image
NeoSun 12분 전12:33 161
717405
image
조너선두번봄 15분 전12:30 204
717404
image
이신헌 18분 전12:27 149
717403
image
스테이플러 18분 전12:27 554
717402
image
JL 20분 전12:25 509
717401
image
Enhasu 23분 전12:22 237
717400
image
푸루스 26분 전12:19 242
717399
image
dante 27분 전12:18 250
717398
image
golgo 29분 전12:16 1198
717397
image
NeoSun 37분 전12:08 218
717396
image
2작사 43분 전12:02 863
717395
image
이오타 49분 전11:56 210
717394
image
마츠다류헤이@ 53분 전11:52 1513
717393
image
샤바랄라 53분 전11:52 427
717392
image
ilicic 56분 전11:49 550
717391
image
푸루스 1시간 전11:45 1009
717390
image
NeoSun 1시간 전11:45 234
717389
image
푸루스 1시간 전11:44 596
717388
image
온새미로 1시간 전11:44 685
717387
image
NeoSun 1시간 전11:41 607
717386
image
4d 1시간 전11:38 490
717385
image
2작사 1시간 전11:37 584
717384
image
NeoSun 1시간 전11:37 250
717383
image
음파 1시간 전11:36 487
717382
image
수위아저씨 1시간 전11:35 371
717381
image
NeoSun 1시간 전11:30 139
717380
image
돈뭉치 1시간 전11:30 1000
717379
image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11:28 345
717378
image
HP 1시간 전11:23 1953
717377
image
카란 1시간 전11:22 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