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로슈포르의 숙녀들] IMDB 트리비아 몇 가지(약스포)

  • 햇볕 햇볕
  • 1484
  • 20

 

이번 월요일에 <로슈포르의 숙녀들>(1967)을 보고 왔습니다. 보는 동안은 큰 감흥을 못 느꼈는데 멜로디와 노래가 계속 귀에 감기네요. 미파솔라미레~레미파솔솔솔레도~아직 <도심 속의 방>을 보진 않았지만 이번 기획전 자끄 드미 영화 중에 춤을 추는 뮤지컬은 이 영화 하나뿐인 것 같네요.

 

 

다음은 IMDB에서 찾아온 트리비아입니다.

 

 

1. 다니엘 다리유(쌍둥이 어머니 이본 역할)는 실제로 노래를 부른 유일한 배우다.

  와 생각도 못했는데 IMDB 캐스트를 보니 정말로 노래를 부르는 분들은 따로 계시더라구요. 고전 영화에서 더빙이 흔한 일인 건 알고 있었지만 좀 충격이었어요. 찾아보니 <쉘부르의 우산>(1964)도 다 노래는 다른 분이 부르셨......

 

2. 프랑스 누벨바그 감독 아녜스 바르다(자끄 드미의 아내)가 음악 가게를 방문한 수녀로 카메오 등장했다.

  여러분은 보시면서 찾으셨나요? 저는 전혀 몰랐습니다. ㅋㅋㅋ

 

3. 프랑소와 돌리악은 이 영화가 프랑스에서 개봉된 지 3개월, 그리고 미국에서 개봉되기 거의 1년 전인 25세의 나이에 비극적이게도 교통사고로 죽었다.

  이 것도 전혀 몰랐던 사실입니다. 까뜨린느 드뇌브와 또 다른 매력이 느껴지는 배우였는데 안타까웠어요.

 

4. 자끄 드미는 이 영화의 촬영지로 로슈포르를 선정하기 전에 아비뇽, 예르, 툴루즈, 라 로셸도 촬영지로 고려했다. 비록 제작 디자이너 버나드 이빈이 도시의 4만 평방 미터를 다시 칠할 필요가 있다는 것을 발견했음에도 불구하고, 로슈포르는 그 중앙 광장의 크기 때문에 촬영지로 선택받았다.

 

 

5. 자끄 드미는 원래 브리지트 바르도와 오드리 헵번을 쌍둥이 자매로 캐스팅할 생각을 했다.

오드리 헵번 버전의 <로슈포르의 숙녀들>은 어땠을지 궁금하네요. 일단 장소는 미국이었겠죠?

 

6. 어떤 장면에서는 진 켈리의 목소리가 더빙되지만, 그렇지 않은 장면들도 있다.

생각도 못했는데 진 켈리가 나와서 깜짝 놀랐습니다. 이 분야에서는 전설 같은 분이니.

 

7. 조지 샤키리스, 그로버 데일이 댄서들과 단체로 다리 위에서 춤을 추는 장면은 지금까지 건설된 24개 미만의 트랜스포터 다리 중 하나인 로슈포르-마르트 트랜스포터 다리에서 촬영되었다. 트랜스포터 브리지(Parrier Bridge 또는 Air Transfer Bridge)는 강을 가로지르는 도로의 한 부분을 운반하는 이동식 다리의 일종이다. 이 다리는 2014년 현재에도 계속 사용되고 있는 12개의 다리 중 하나이다.

 

8. 자끄 드미는 <쉘부르의 우산>(1964)의 주인공인 니노 카스텔누오보를 ’(공연하는 두 남자 중 하나)로 캐스팅함으로써 이전 영화인 <쉘부르의 우산)(1964)에 대해 좀 더 폭넓은 인용을 할 계획이었다. 카스텔누오보가 참여할 수 없게 되자 드미는 대본을 바꿔야 했다.

 이 버전도 정말 궁금해요. 자끄 드미의 배우 유니버스. 마크 미셸(롤랑 까사르)<롤라>(1961)에서는 사랑을 놓치지만 <쉘부르의 우산>에서는 쟁취하죠. <로슈포르의 숙녀들>에서 까뜨린느 드뇌브(델핀)는 자끄 페렝(맥신)과 이어지는지 못하는지 알 수 없이 끝이 나지만, <당나귀 공주>(1970)에서 완벽한 공주와 왕자로 재회합니다. 이렇게 보면 단순히 동일한 배우의 연장선이 아니라 캐릭터가 그대로 이어져서 만난다는 생각이 들어요. 니노가 빌 역할로 나왔으면 <쉘부르의 우산> 속 주인공들의 못다한 사랑을 다시 할 수 있지는 않았을까 상상이 되네요.

 

9. 이 영화에서 쌍둥이를 연기하는 까뜨린느 드뇌브와 프랑소와 돌리악은 실제 자매(쌍둥이는 아니다), 프랑소와는 까뜨린느보다 1년 이상 연상이었다.

 

 

 

10. 진 켈리의 마지막 춤의 안무는 그가 <파리의 아메리카인(1951)>에서 선보였던 춤과 같다.

 

11. 자끄 드미 감독은 처음부터 진 켈리가 이 영화에 출연하기를 원했지만, 드미는 진 켈리가 다른 스케줄에서 자유로워지기 전까지 2년을 기다려야 했다.

 

12. 데미안 차젤 감독은 이 영화가 <라라랜드>(2016)의 주요 영감의 원천이었다고 말했다.

 

13. 스티븐 슈나이더가 작성한 "죽기 전에 반드시 봐야 하는 1001편의 영화"에 포함되어 있다.

 

    추천인 8


    • 더블H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0

    profile image
    1등 형8 2019.08.29. 21:47

    이 영화 정말 좋죠 ㅠ 전 쉘부르의 우산 보다 이 영화를 더 쳐줍니다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29. 22:14
    형8
    저는 아직 <쉘부르의 우산>이 더 좋은데 조금씩 흔들리고 있습니다.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2등 golgo 2019.08.29. 21:54

    이 영화 못 봤는데 궁금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29. 22:15
    golgo
    '마! 이것이 유럽의 뮤지컬이다!' 를 제대로 보여주는 영화였어요. ㅋㅋ
    댓글
    profile image
    3등 Likeit 2019.08.29. 21:59

    정말 재밌게 봤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29. 22:15
    Likeit
    멜로디만 떠올려도 절로 미소가 지어져요.
    댓글
    profile image
    모베쌍 2019.08.29. 22:17

    라라랜드 오프닝은 완전 이 영화 보는 기분 들죠.더빙은 뭐 오드리 헵번도

    더빙할 정도였으니 셸부르의 우산에서 까트린 드뇌브 목소리 맡은 다니엘 

    리까리는 당대 프랑스 최고 가수였더라구요.다른 노래들 유투브서 들어봄

    환상적입니다.프랑소와즈 돌리악은 까트린느 드뇌브가 자기보다 더 이쁘고

    연기도 잘한다고 언니죽고 충격이 이만저만 아니었다고 하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29. 22:28
    모베쌍

    <라라랜드>를 처음 봤을 때의 경탄이 점점 사그라드는게 아쉽기도 합니다. ㅋㅋㅋㅠㅠ  <로슈포르의 숙녀들>이 원조 뮤지컬 맛집임을 인정할 수 밖에 없는 장면들이었어요.
    까뜨린느 드뇌브 목소리를 맡은 가수분이 유명하신 분이셨군요. 어쩐지 노래를 너무 잘해서 '정말 꾀꼬리 같은 목소리라면 바로 이런 목소리야'.. 하고 감탄했었는데... ㅋㅋㅋㅋ
    프랑소와 돌리악은 참 안타까워요. 재능을 더 펼치지 못하고 세상을 떠난 다른 배우들도 떠올리게 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Antigone 2019.08.29. 22:28

    노년의 모습을 쉽게 떠오리니, 카메오는 ㅎ 모를수도 있겠네요 ㅋ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29. 22:32
    Antigone
    저는 지금 다시 기억을 떠올려봐도 모르겠어요. 수녀분들 얼굴은 나왔는지도 가물가물...
    댓글
    profile image
    쥬쥬짱 2019.08.29. 22:33

    이 영화를 벅찬 마음으로 감상해서인지 이런 글 좋네요.:) 영화보면 정말 사랑의 기운이 물씬 느껴지더라구요. 영상의 아름다운 색감과 온갖 감정이 느껴지는 음악이 참 좋아서 여운이 남더라구요.:) 발랄함과 멜랑꼴리가 함께 느껴져서 좋았어요.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29. 23:05
    쥬쥬짱

    분명히 밝고 생명력이 가득한데 묘한 슬픔이 없지 않았어요. 만날 듯 스쳐가는 인연들, 도시를 행진하는 군인들, 그리고 무려 살인사건과 충격적인 살인범의 정체(!)까지. 그럼에도 많고 많은 뮤지컬 중에 가장 밝으면서 아름다운 뮤지컬인 건 자명한 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네잎클로버 2019.08.29. 22:39

    드미 작품 5개 중 이게 제일 좋더라구요! 완성도도 높고...

    자끄 드미 유니버스는 저도 재미있어요. 

    수녀가 나오긴 했는데 바르다 감독님인지 자세히 안봤네요! 이 글 보고 앎...ㅎㅎ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29. 23:06
    네잎클로버

    생각할 수록 세련된 영화였어요. <도심 속의 방>도 기대하는 중입니다. 🙂

    댓글
    profile image
    김갱 2019.08.29. 23:09

    프랑소와 돌리악이 일찍 요절했다는 사실이 충격이네요. 알고 봤다면 영화가 더 슬프게 보였을 것 같아요.ㅠ

    아직 이것만 봤는데 쉘부르의 우산 넘 궁금해죽겠어요. 왜 압구정에서만 하는지 원..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30. 07:42
    김갱

    자끄 드미 특별전은 압구정에서만 하지만 <쉘부르의 우산>은 재개봉이라 다른 극장에서도 상영해요. ☺️

    댓글
    Root 2019.08.29. 23:48

    며칠전에 보고왔는데!!! 정보글 감사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30. 07:43
    Root

    넵! 😄

    댓글
    profile image
    espresso 2019.08.29. 23:58

    8번같은 이어지는 세계관 좋아요~~ 이번 기획전으로 짧은 시간에 같이 보니 더 그런거 같아요 ㅎㅎ

    쌍둥이 .. 결말에 안나왔지만 그래도 둘은 이어졌을 것 같아요 ㅎㅎ 내용 내내 맥신의 이상형타령이 주제같아서 ㅋㅋㅋ

    여기 나오는 계이름 계속 읊는거 진짜 빵터졌는데 ㅋㅋㅋ

    역시 다른 사람들이 불렀군요 다 너무 고난도더라구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햇볕 작성자 2019.08.30. 07:57
    espresso

    다른 영화를 생각하며 보는 재미가 쏠쏠하더라구요.

    노래 정말 잘한다 생각하며 봤었는데... 정말 잘하시는 분들이 부른 거였습니다ㅋㅋㅋㅋ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30
    image
    바이코딘 1일 전00:50
    329
    image
    deckle 1일 전08:23
    328
    image
    golgo 6일 전22:03
    327
    image
    바이코딘 6일 전23:16
    326
    image
    deckle 19.10.08.00:12
    325
    image
    fynn 19.09.28.13:11
    324
    image
    바이코딘 19.09.24.01:35
    323
    image
    바이코딘 19.09.21.20:55
    322
    image
    golgo 19.09.23.15:48
    321
    image
    fynn 19.09.20.13:24
    320
    image
    golgo 19.09.20.13:40
    319
    image
    바이코딘 19.09.09.11:12
    image
    햇볕 19.08.29.21:29
    317
    image
    햇볕 19.08.25.23:51
    316
    image
    fynn 19.08.24.12:50
    315
    image
    fynn 19.08.04.09:57
    314
    image
    fynn 19.07.12.11:49
    313
    image
    fynn 19.07.07.13:56
    312
    image
    fynn 19.06.25.13:12
    311
    image
    fynn 19.06.23.11:32
    310
    image
    fynn 19.05.26.15:11
    309
    image
    fynn 19.04.11.22:32
    308
    image
    fynn 19.03.26.23:26
    307
    image
    fynn 19.03.27.08:28
    306
    image
    golgo 19.02.27.14:23
    305
    image
    뉴타입이다 19.02.14.07:53
    304
    image
    로보캅 19.02.03.05:31
    303
    image
    fynn 19.01.23.20:46
    302
    image
    fynn 19.01.16.16:38
    301
    image
    로보캅 19.01.13.06:02
    300
    image
    fynn 19.01.04.15:01
    299
    image
    fynn 19.01.01.14:29
    298
    image
    로보캅 18.12.30.05:10
    297
    image
    Zeratulish 18.12.29.20:04
    296
    image
    로보캅 18.12.22.0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