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6
  • 쓰기
  • 검색

예의의 의미를 모르는 분들이 참 많아요.

sirscott sirscott
6742 33 26

최근에 아트영화볼 때 있었던 일입니다.

 

제가 정중앙 명당을 예매할때는 사람이 없었는데, 막상 입장하니 사람이 많더라고요.

착석하고 익무하고 있는데 영화 시작하기 한 5분전쯤,두 분이 제 앞쪽 자리 중앙 쪽으로 오더니 표와 자리를 번갈아 확인하더군요.

 아... 뭐 그 상황이구나 생각을 하고 있는데 대화가 들렸습니다.

“저...앉으신 자리가 저와 제 일행자리인데요.?”

근데 상대말이...

“아  그래. 옆자리 비었는데 거기로 앉아.”

그 말을 듣고 뭐야 생각하면서 자세히 보니 노인분이시더라고요.

 그 말을 듣고 두 사람이 당황하더니 결국엔 한자리 띄어서 앉더라고요.

 참 나... 저 자리 주인오면 어쩌나 했는데, 다행히 안오더라고요.

 약간 어이 없었지만 제 일이 아니라서 뭐라 하기 그렇더라고요. 그러다 영화가 시작됐습니다.

 

 화면이 밝어지는데 오른쪽에서 뭔가 휙 올라오더라고요.

 뭐야하고 눈을 가늘게 뜨니 발이었어요.

 순간 식겁했습니다.

 발올린자리에서 한 자리 건너에 사람얼굴이 있는데  신발 벗은 채로 다리를 올리더라고요.

 와.... 할말을 잃었습니다.

 제가 일찍 들어와서 거기 앉은 분이 누군지 봤었습니다.

 잘 차려입으신 여사님들이어서 어머니 생각도 살짝 났는데... 좀 황당하더군요.

 

 예의라는게 한쪽만 지키는게 아닌 쌍방이 다 해야 예의인데 참 어이없더라고요.

 아니면 나이가 들어서 그 의미보다 자신이 더 중요해서 막 그런가라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 행태를 보니 꾸준히 운동해야겠다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는 나이가 들어도 극장에 갈 것 같은데 몸이 아프면 나도 모르게 저러지 않을까 무섭더라고요.

 

 아, 그 남의 자리 앉으신 분은 영화중간에 한자리 띄어 앉은 분에게 나가자하고 나가시더라고요. 일행분도 있으시더라고요..

 그것도 정말 황당했습니다.

 

 진짜 반면교사를 제대로 해준 분들이었습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3

  • 율독
    율독
  • Cine_Dragon
    Cine_Dragon

  • 화이트라뗴
  • 네오룸펜
    네오룸펜

  • 읶뮤
  • Nashira
    Nashira
  • 영화좋아요
    영화좋아요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북회귀선
    북회귀선
  • 러클
    러클
  • ActionsMania
    ActionsMania

  • 빛나
  • 박군93
    박군93
  • 자비스
    자비스
  • 자몽네이블오렌지
    자몽네이블오렌지
  • 말랑주니
    말랑주니
  • Josée☘️
    Josée☘️

  • 맹린이

  • 카마도카나오

  • 레미제라드

  • Matryoshka
  • 셋져
    셋져

  • 영화좋아하는곰
  • 이한스
    이한스

  • 푸르메
  • 롱테이크
    롱테이크

  • 당양산
  • 칠성동익스트림
    칠성동익스트림
  • 키팅
    키팅
  • Soma
    Soma
  • mirine
    mirine
  • 지그재구리
    지그재구리
  •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댓글 2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sirscott 작성자
천둥의호흡

사람 얼굴이 근처에 있는데도 그런 행동하시는 분들은 진짜 이해가 안가요.

댓글
23:13
21.10.13.
profile image 2등

그런 분들은 평균적으로 예의의 사전적 개념이 좀 다르더라구요😭 위추 드립니다

댓글
23:11
21.10.13.
profile image
sirscott 작성자
지그재구리

저보다는 그 상황에 처한 분들이 더 안타깝더라고요. 저도 눈살이 찌푸려지는데 그 분들은 참...

댓글
23:13
21.10.13.
profile image
sirscott
분위기라는게 은근히 비중이 있어서 저는 초반에 언쟁이 있으면 집중력이 좀 떨어지더라구요😭 그리고 대체로 아트영화 맞는분은 잘 맞아서 좋아하시는데 아트영화 안맞는분들은 중간에 나가는 경우가 은근히 많던... 듣고있나요 모던타임즈 하품소리 크게 내시던 할아버님...
댓글
23:32
21.10.13.
profile image 3등
전 지난 주말 뒤쪽 앉은 사람이 대각선으로 발을 올리고 있길래 내리라는 뜻으로 일부러 바로 옆으로 옮겨 앉았는데도 안 내리더라구요.
결국 발 내려달라고 얘기했어요.
그러면서 제좌석에도 제가 앉기전에 올렸을수도 있겠다 싶어서 머리 떼고 두시간내내 봤던..ㅠ
댓글
23:20
21.10.13.
profile image
어이가없네요 그분은 저같은 놈 한번 만나셔야 버릇을 고치실텐데요
댓글
23:21
21.10.13.
profile image
맞아요 저두 캔디맨 볼때 갑자기 휙 머가 보이길래 봤는데 아줌마가 다리를 딱.. 바로 옆이 아니라 참 말은 안했지만 은근히 신경쓰이더라구요
저는 유독 뒷사람들이 발을 많이 올리더라구요 ㅠㅠ
할머니는 진짜 내의자에 발올리고.. 내려달라고 했는대도.. 안내리고 전 영화 끝날때까지 의자에 기대지도 않고 봤어요 ㅋㅋ 다른자리 가고 싶어도 매진이라 못가고.. 끝나고 머라고 하니 무릎이 안좋아서 올렸다고 미안하다고.. 어이없던 기억이 나네요 ~
댓글
23:22
21.10.13.
예전에 제 좌석 팔걸이에 뒤에 사람이 발 올리길래, 팔걸이 확 들어 버렸습니다 깜짝 놀라더군요 좀 통쾌하더라는.. 힘든 관람 환경이셨겠습니다.
댓글
23:23
21.10.13.

아마 용산 박찬욱관 스틸워터 상영이었던 것 같아요. 제 자리에 앉으셨길래, 정중하게 말씀드렸으나 말씀하신 것처럼 말씀하셔서 어르신이기도 하고, 일단 우측 좌석들이 비어서 앱을 켜서 빈 좌석을 세보고 만약 영화 시작 전 (대략 3분여) 발권되지 않는다면 큰일은 없을 것 같아서, 어르신께 다시 일단 옆으로 앉지만 저희가 앉은 좌석 주인이 오면 비켜주셔야 한다고 말씀드렸었네요. 원칙상으로는 안 되지만 어르신이라 마음이 모질지 못해서….

그리고 이후에 답답하시다는 말씀을 하신 것 같은데, 기침 소리가 들려서 보니 마스크를 벗고 계셔서 한 차례 다시 주의를 드렸습니다. 재차 문제가 있으면 어차피 저야 3번째 관람이라서 다른 분들께 폐가 되지 않도록 직원분께 부탁드릴 예정이었고요. 그분 왼쪽 한 칸 띄어 앉으신 분도 일행이셨는데, 앞 좌석에 발도 올리시고.. 어쨌든 결과는 두 분이 두 차례 정도 나가자고 대화하시고 나가셨네요.
(저희 오른쪽에 앉으신 어머님들도 그... 발을 올리셨죠.. 아하하...)


영화는 좋았는데, 관객은 좋지 않았습니다. 여러 관크에 시달리곤 하는데, 너무 많이 시달리다보니 저 말고도 주변분께 크게 폐가 되지 않는다면 넘어가는 편이긴해요...

댓글
23:37
21.10.13.
빌런들이 간혹 등장하지만, 간혹 익무분들처럼 영화에 다같이 집중하고 즐겁게 관람하는 분들만 모여서 관람하는 경우는 정말 즐겁더라구요. 즐거운 영화 생활해요 ㅎ
댓글
23:41
21.10.13.
profile image

제 관절이 문제가 있는지 다리 올리는게 불편하고 괴로워서 그 자세를 유지못하는데 영화보는 내내 다리 올리는 사람들을 볼 때마다 신기해요.😥

댓글
23:47
21.10.13.

사람답지 않은 몰상식한 행동을 하면 성별,나이 관계 없이 인격체로 존중받을 필요가 없다고 생각해요

댓글
23:49
21.10.13.

사실 아무렇지 않은 것처럼 행동했지만 기분이 상했었는데, 글 올려주셔서 깜짝 놀라고, 공감해주셔서 감사했어요. 스틸워터 좋은 영화인데, 영화 보신 분들께 노래 한 곡 남기고 가요. 가사를 음미해보면 더 와 닿는 부분이 있더라구요.

 

https://www.youtube.com/watch?v=QnHzLlo9pGU

댓글
00:02
21.10.14.
profile image
예의밥말아 드신 분들에겐 똑같이 해줘야 합니다 전 누가 뒤에서 발올리면 일어나서 바로 뒤자리 가서 바로 발올립니다
댓글
00:56
21.10.14.
profile image
제 근처로 발이 올라온다면 두 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1. 정중하게 발은 좀 아닌 것 같다며 치워달라고 말하지
2. 인지한 순간 벌레나 뱀이라도 본 것처럼 소름돋는 비명 지르기

1번은 효과가 반반이라는 단점이
2번은 효과만점이지만 나 역시 관크러가 된다는 단점이...
댓글
04:07
21.10.14.

발 올리고 그러는 건 나이랑은 아무 상관없더군요.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그냥 이상한 인간들이 너무 많아요.

댓글
04:48
21.10.14.
profile image

전 관크 보기 싫어서 c,d열 앉는데...
최근에 발올리는 관크가 부쩍 많아졌는지 앞에서도 점점 자주 보고있어요. ㅜ
앞열 좋아하는 저는 머리쪽에 발있는지 잘 살펴야겠습니다. 흑...ㅜㅜ

댓글
04:56
21.10.14.
profile image
팔걸이 정도쯤 높이에 발을 올리는건 집에서 편히 볼때 하는 습관을 여기서도 하고 자빠졌네 하는 생각이 드는데 머리부근에 발 올리는건 본인 허리에도 무리가 갈테고 '그 짧은 다리를 왜 저리 불편한 자세로...'하며 절레절레 하게 됩니다
댓글
08:19
21.10.14.
나이 상관없이 관크들 참 많아요ㅠㅠ
기본 에티켓 조금만 신경써주시면 모두가
행복한 관람을 할 수 있을텐데요
댓글
09:08
21.10.14.
profile image
영화보다가 고개 돌렸는데 발 보이면 깜짝 놀랄 거 같아요,,, 어휴
댓글
11:37
21.10.14.
profile image
조조나 늦은밤엔 저런경우가 거의없어서
주로 그런사람들 안움직이는 시간대로 예매합니다.
댓글
14:31
21.10.1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11월 29일 박스오피스 4 이댕하 이댕하 2분 전00:00 244
HOT [엔칸토] 제가 느낀 장단점과 더빙에 대한 생각 (강스포) 2 Nashira Nashira 21분 전23:41 222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확실히 느꼈습니다 7 과장 과장 43분 전23:19 2054
HOT 에즈라 밀러, 일본 배급사에 선물 2 Roopretelcham Roopretelcham 43분 전23:19 903
HOT 소니/마블 - 향후 스파이더맨 새 3부작 제작..톰 홀랜드 주연 25 goforto23 1시간 전23:01 2954
HOT 여러분은 올해 마블 영화 중 무슨 영화 아이맥스 포스터가 가장 이쁘다... 19 영주 1시간 전23:00 1318
HOT '라스트 나잇 인 소호' 청불 영화입니다. 13 golgo golgo 1시간 전22:56 2766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IMAX 포스터 55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시간 전22:39 4194
HOT 도쿄 리벤저스 오리지널 티켓 디자인 해봤어요ㅎㅎ 16 영화같았으면 영화같았으면 1시간 전22:14 1339
HOT (스포있음) 파워 오브 도그 원작과 영화 다른점 비교 14 sherlock 1시간 전22:07 856
HOT 타짜 CGV 신촌아트레온 1일 유일 회차 매진 ㄷㄷ 13 KYND KYND 1시간 전22:06 2361
HOT 저 롯데시네마 앱 왜이러죠??? ㅋㅋㄱㅋㅋㅋ 40 KYND KYND 2시간 전22:01 2467
HOT 코로나 때문에 등산객 끊긴 히말라야 근황 -넷플릭스- 13 Awesome Awesome 2시간 전21:51 3272
HOT 롯데시네마<팬텀>아트카드 실물(+추가되면 업로드) 10 내꼬답 내꼬답 2시간 전21:38 2655
HOT 개인적인 지브리 작품 BEST3 9 소쿨러버 2시간 전21:31 1421
HOT 정해인 지수 설강화 대본리딩 7 e260 e260 3시간 전20:57 1885
HOT 만화, 애니, 실사 모두 성공한 트리플 크라운 작품들! 24 풍류도인 3시간 전20:38 2645
HOT 드디어 받은 UHD클럽 다크나이트 트릴로지 6 특별한럭비 3시간 전20:37 1188
HOT 백신패스관 예매한것 전부 취소될까요? 13 LANA 3시간 전20:35 4043
HOT 메가박스는 백신패스관도 거리두기로 바뀌나봅니다 10 월하가인 월하가인 3시간 전20:21 3580
HOT CJ가 거의 1조 주고 인수했다는 미국 제작사... 11 스티비원더걸스 3시간 전20:20 4685
HOT 그동안 익무 시사에서 뵌 영화배우님들 ^^ 19 리얼쿄 리얼쿄 3시간 전20:20 1369
HOT 넷플릭스 드라마 <지옥>, 새진리회 홈페이지 공개 13 friend93 friend93 3시간 전20:05 2803
HOT 조금 많이 늦은 고스트버스터즈 라이즈 시사회 후기입니다 6 뱐 4시간 전20:02 878
HOT 2021년 일본 만화 판매량 순위! 23 풍류도인 4시간 전19:36 1863
HOT 8월의 크리스마스 초원사진관 굿즈 세트+시그니처k 굿즈 세트 올콤 완성... 11 p.28 4시간 전19:35 1705
HOT 이제는 매년 극장에서 반드시 만나고 싶은 제작사 2 sirscott sirscott 4시간 전19:13 1612
1037409
image
goforto23 방금00:02 16
1037408
image
이댕하 이댕하 2분 전00:00 244
1037407
normal
실바 실바 3분 전23:59 90
1037406
image
셋져 셋져 7분 전23:55 161
1037405
image
goforto23 11분 전23:51 280
1037404
image
타일러Tyler 타일러Tyler 13분 전23:49 296
1037403
normal
모킹버드 모킹버드 13분 전23:49 110
1037402
normal
시리얼냠냠 14분 전23:48 522
1037401
image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14분 전23:48 155
1037400
image
헥스 17분 전23:45 242
1037399
normal
엠마스톤 엠마스톤 17분 전23:45 580
1037398
normal
엣센스불한사전 18분 전23:44 168
1037397
image
스페이스제이80 스페이스제이80 19분 전23:43 483
1037396
normal
우유과자 우유과자 21분 전23:41 135
1037395
image
Nashira Nashira 21분 전23:41 222
1037394
normal
바닐라빈. 바닐라빈. 21분 전23:41 489
1037393
normal
둘시네아 둘시네아 25분 전23:37 876
1037392
normal
우유과자 우유과자 27분 전23:35 230
1037391
image
peacherry 28분 전23:34 260
1037390
normal
아스티아 아스티아 29분 전23:33 294
1037389
file
kimyoung12 30분 전23:32 263
1037388
image
NeoSun NeoSun 40분 전23:22 1212
1037387
image
과장 과장 43분 전23:19 2054
1037386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43분 전23:19 903
1037385
normal
영화좋아하는데귀찮음 영화좋아하는데귀찮음 46분 전23:16 284
1037384
normal
춘삼이 46분 전23:16 1290
1037383
normal
뇽구리 뇽구리 49분 전23:13 402
1037382
normal
루앙프라방 54분 전23:08 1466
1037381
image
호랑이기운이솟아나 54분 전23:08 260
1037380
normal
JMJMJM 58분 전23:04 487
1037379
normal
닉네임이여덟자리 59분 전23:03 485
1037378
image
goforto23 1시간 전23:01 2954
1037377
normal
영주 1시간 전23:00 1318
1037376
normal
달콤멘토 달콤멘토 1시간 전22:59 566
1037375
normal
golgo golgo 1시간 전22:56 27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