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제가 목격한 명씨네 (사소한) 문제점들...

 

1.굿즈 패키지때 새치기하는 사람들 

분명 뒤로 줄 서 있는 거 뻔히 다 보이는데 갑자기 제 앞으로 끼어들어 줄을 서는 사람들...ㅠㅠ 일행 있다고 거기다 줄 서시면 아니되옵니다ㅠㅠ 

 

2. 아묻닥 무조건 끝나는 시간에만 줄거야! 매표소

곧 상영 다 끝나는 시간이라 지금 나눠줘도 될법한데,  영화가 끝나서(아마 엔딩크레딧 올라가는 시점) 사람들이 뒤로 길~게 줄을 형성하는데도 요지부동 문닫힌 매표소.. 문을 안 열더라구요 왜 안 열지 하고 사람들이 기웃기웃거리니 그제서야 문을 딱 여는 매표소.. 

상영 끝난 후 증정, 원칙을 지키는 건 좋지만, 줄이 길어지는데... 좀 늦게 열 때가 있어요. 이건 뭐가 애매하다 싶어요ㅠㅠ 

 

3.영화보는 도중 갑자기 큰소리로 웃는 관객

영화 소리랑 웃는 소리랑 묻혀서 처음에 눈치 못 채다가 사람들이 대놓고 그 웃는 사람을 쳐다보니 알게 되었습니다. 

 

4.매표소 직원에게 자꾸 뭐가를 말하는 사람....(컴플레인 중?)

무슨 내용인지는 모르고, 마스크를 써서 누군지 몰라서 애매합니다만, 제 생각엔 아마 그... 따지는....문제의 사람이 아닌가 싶습니다. 영화가 끝나기 전이라 로비에 사람이 별로 없을 때 딱 목격했어요. 뭔가 계속 직원들에게 뭐라 말을 하는데 매표소 직원들 표정이 웃고는 있지만 매우 불편한 그런 특유의 표정을 지으시는데 딱 느낌이 왔습니다(???) 빌런을 대하는 그 표정을요.... 제가 지금 굿즈 수령해도 되나요 하고 다가가니 황급히 사라져버리는 그 사람.... 

무슨 일이었는지는 직원들과 본인만이 아시겠죠.. 

 

 

최근 목격한 거랑 생각나는 거만 대충 썼는데 상상초월 관크 겪으신 분들 글 보면서 제가 겪은 건 정말 사소하구나(???) 생각이 들 정도네요ㅠㅠ 제가 겪지 않았다는 걸 다행인가 싶다가도 굿즈 때문에 명씨네 자주 방문하는데....ㅠㅠ 오늘은 관크 안 당하게 해주세요 미리 기도하고 들어가야 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ㅋㅋㅋ(기독교 아닌 사람) 

게다가 요새 명씨네 가는 빈도가 좀 줄었는데도 관크를 목격할 정도라면 심각한 것 같네요... 많은 분들이 많은 확률로 관크를 마주할 확률이 높....

추천인 20

  • 네잎클로버
    네잎클로버
  • 퓨리
    퓨리

  • 설국김밥
  • 쥬쥬짱
    쥬쥬짱
  • 푸른창호
    푸른창호
  • AbsoluteCarnage
    AbsoluteCarnage
  •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 솔로
    솔로
  • 아기밤비
    아기밤비
  • 키팅
    키팅
  • 낡낡
    낡낡
  • 핑크팝
    핑크팝
  • 비카인드
    비카인드
  • kiwiphobia
    kiwiphobia

  • Hye
  • 셋져
    셋져

  • doitbetter

  • 하늘하늘나비
  • MiaDolan
    MiaDolan
  •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7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알모도바르 2020.07.04. 23:52
제가 자주 가는 아트하우스 지점은 관크 거의 없는데, 명동역은.. 익무에 올라오는 글 읽을 때마다 느끼지만 참 다사다난하네요. 직원분들 힘드시겠어요.
댓글
profile image
2등 MiaDolan 2020.07.04. 23:53

2번..
왜 매번 줄이 안줄고 늦어지나 했더니
이런 이유였군요
좀 유도리 있게 해도 될텐데 대체 왜 ㅠㅠ

+ 3번은.. 익무에도 몇번 글 올라왔던

조커 빌런같네요 😐

댓글
profile image
3등 mojojojo 2020.07.04. 23:53
명씨네 평일날 가끔 가는데
평일에 큰 싸움 몇번 봤네요ㅜ
댓글
하늘하늘나비 2020.07.04. 23:54

빌런을 너무 많이 만난 트라우마 때문인지 명씨네 일하시는 분들도 다른 지점만큼 좋은 서비스를 제공한다던가 친절하게 설명해주는 모습은 찾아보기 힘들어서 별로 안좋아해요. (참고로 손님을 왕처럼 해달라는 말은 아닙니다) 진짜 명씨네 아니면 절대 못보는 작품 아니면 안갑니다ㅠㅠ 솔직히 압구정, 용산에도 빌런은 다 있을텐데 거기는 안그렇거든요...

얼마전에는 지각입장해서 조용히 들어가는데 상영관 문 다 열린 상태에서 상영관에 다들리게 안내멘트 크게 하시던 직원? 미소지기? 있어서 제가 더 놀랐어요
추가로 2번은 괜히 미리 줬다가 컴플레인 들어오고 그래서 그럴 수도 있을거예요

댓글
profile image
야올라프 2020.07.05. 00:46
하늘하늘나비
극공감합니다. 빌런한테 자주당해서 그런건지 일반관객들한테도 친절과 멀고 글써주신것처럼 무개념직원도 있고 저도 최대한 안가려고요 오늘 거하게 겪고나니 패키지같은것도 웬만하면 안갈거에요 일단 그런회차는 사람많고 이상한사람도 많고
댓글
하늘하늘나비 2020.07.05. 00:50
야올라프
뇌피셜일지 모르지만 빌런이 직원을 날카롭게 대하고 날카로워진 직원은 또 (빌런포함) 관객들을 날카롭게 대하고 악순환이 반복되는 기분이랄까...
토요일 용산에서 매표해주신 직원분 몇마디 대화도 안했는데 괜히 기분 좋아지는 따뜻함이 있었는데 어찌나 감사하던지 ㅠㅠㅠ
명씨네 포티 재출력할때는 제가 죄인 된 기분이었는데 금요일 압구정에서 포티 재출력할때는 어찌나 산뜻하던지~~~
댓글
profile image
푸른창호 2020.07.05. 01:11
하늘하늘나비
공감해요.. 씨집 직원분들 뭔가 회복기가 필요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봉트리에 2020.07.04. 23:54
명씨네 그래도 아트전용관이라 나름 영화 좋아하는 분들이 모일텐데 희안하게 관크는 젤 많은거 같아요 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호냐냐 2020.07.04. 23:55
거기는 갈 때마다 항상 기본 짜증이 장착되서 안간지 오래됐어요 ㅠ
근데 2번은 극장 지침이라 줄이 길게서도 원칙이 맞는것 같아요 용산도 철저히 지키더라고요
댓글
doitbetter 2020.07.04. 23:57

참 아이러니한게 오히려 씨네필들이 대부분의 관객일 지점이 블랙리스트들이 가장 많이 출몰하고 관크의 성지라는게 참 ,,, 명씨네는 구조상 영화 시작하고 들어가면 로비 빛이 다 들어오는 스타일인데,, 정말 상영 시간 맞춰서 전원 들어온적이 단한번도 없는거 같아요,,, 그리고 늦게 들어오면서 반딧불로 본인 좌석 찾는 당당한 분도 거의 갈때마다 만나요 ㅠ

댓글
profile image
셋져 2020.07.04. 23:57

1. 줄 서 있다가 화장실이 급하거나 할 때는 뒤에 있는 사람에게 양해를 구하고가는 것은 괜찮다고 보지만 일행이 먼저 자리잡고 있는 것은 그렇다고 생각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애플민트T 2020.07.04. 23:59
아트하우스 영화는 그래서 CGV 용산아이파크몰만 갑니다.
댓글
profile image
호냐냐 2020.07.05. 00:21
애플민트T
저도요... 용산에 있어서 정말 다행이에요
댓글
profile image
kiwiphobia 2020.07.05. 00:02
요즘 명씨네 잘 안 가는데 글만 봐도 짜증레벨 확 올라가네요
댓글
tottenhamhotspur 2020.07.05. 00:02
명씨네 사람이 많아지고 아트하우스 사용 하시는분들이 많아진 대신에 진짜 ..... ㅠㅠ 저는 오늘 포스터 받으려고 줄서 있는데 덩치큰 남자분이 뒤에서 팍 밀치고 앞으로 나가셔서 혼자 5좌석인가 예매 하신거 포스터 왕창 받는거 보고 진짜 속으로 욕했네요 포스터 안주는거도 아니고요... 하
댓글
profile image
비카인드 2020.07.05. 00:03
명씨네 가본적도 관람한 적도 없고 익무님들 글로 본게 전분데 관크 빌런이 타지점 대비 유독 많은가봐요...
영화관 여러군데 다니다보면 나중에 명씨네도 가볼 일이 분명 생길텐데 참 벌써부터 걱정이네요...
댓글
profile image
푸른창호 2020.07.05. 01:13
비카인드
사람이 많이 몰려서 그래용
댓글
profile image
모베쌍 2020.07.05. 00:04
2번은 미리 줬다간 또 뭐라고 컴플레인 들어오죠.지킬려면 칼같이 지키는게 맞다고 봅니다.
댓글
profile image
핑크팝 2020.07.05. 00:05
명씨네는 항상 말이 많더라고요...관크들의 집합소인걸까요...
댓글
Dodgethis 2020.07.05. 00:08
명씨네 한번도 가 본적 없는데 그리 진상들이 많나요? 지점 특성상 영화 좋아하시는 분들이 많이 갈텐데 ㄷㄷ
댓글
profile image
낡낡 2020.07.05. 00:13

저는 관크말고 다른이유로 지금은 잘 안가는데 한참 많이 다닐때보다 훨씬 심한 일들이 생기는 것 같아요. 올라오는 글들만봐도 참 다양하고 이상한 사람들이 많다는걸 느껴요; 

댓글
profile image
키팅 2020.07.05. 00:20
오늘은 특히 옷걸이 줄과 패키지 줄을 영키게 해놔서 다른때보다 더 정신없고 아쉽더군요
댓글
profile image
아기밤비 2020.07.05. 00:25
저는 오늘 10층에서 아트하우스클럽 카드 받으러 왔다하니 11층 가라하고 11층 가니 매점 가라하고..
애니메이션 기획전 엽서는 또 10층 투썸에서 받으라고 하고.. CAV 기획전으로 많은 인파가 몰려있는데, 창구는 많고 안내도 관리도 제대로 되지않아 다소 불편했네요 ㅠㅠ
댓글
4번 2020.07.05. 00:43
명씨네는 고담이죠
댓글
profile image
AbsoluteCarnage 2020.07.05. 01:05

3번은 누군지 알거 같네요 그 쓰레기 때문에 명동 끊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푸른창호 2020.07.05. 01:15
뭔가 인디극장과 브랜드 극장 그 어느 중간선에 어정쩡히 세워진듯한 느낌.
제가 명씨네 생각하면 드는 느낌이에요
분명 씨집인데. 그 분위기는 인파많은 인디극장
댓글
profile image
쥬쥬짱 2020.07.05. 01:22
명씨네 첨엔 라이브러리라던가, 명동에 위치해 있다는 것 만으로도 좋았지만, 의자교체가 다 되었는지 모르겠지만, 의자가 좀 찜찜함.
극장안의 위생 상태(벽에 코딱지가 덕지덕지 붙어있는 걸 목격한 기억이 아주 예전에 있어요.), 의자의 단차가 낮음...
결정적으로 한동안 관크를 많이 만나서 웬만하면 안가요.
댓글
profile image
야올라프 2020.07.05. 02:19
쥬쥬짱
얼마전 대한극장 첨다녀왔는데 같은 천의자인데 차라리 대한극장이 훨 깨끗하더군요 대한극장도 어르신 많이오고 관크도 많고 시설도 좋은평 듣는곳은 아닌걸로 알고있었는데 그날 바로 명씨네로 2차 갔는데 '그 대한극장'이 선녀로 보일지경이었습니다. 같은 천의자인데도 명씨네가 촉감 주저앉음 찝찝함 훨씬 심하고 팔걸이 파손된것도 종종봤는데 고쳐놨나모르겠네요
댓글
설국김밥 2020.07.05. 01:54
문제가 발생하면 해결할수 있는 직원이 한명인게 젤 불편해요. 왠만하면 명동에선 포티도 못뽑겠더라구요. 포티 잘못나와서 재발급 하는데 40분 기다렸어요. 친절한데 너무 오래 걸립니다.
댓글
profile image
24fps 2020.07.05. 03:31
제가 굿즈 증정회차 볼때마다 느끼는건데 영화 다 안끝났는데 뛰쳐나가시는 분들 계시더라고요. 줄을 서야하니까 그러는건데... 원래 주는건데도 그러는데 심지어 선착순인데 시간 맞춰서 안주면 영화 중간에 뛰쳐나가는 분들이 부지기수일거 같아요. 이건 원칙을 지켜야한다고 봅니다.
댓글
시절인연 2020.07.05. 05:29
2번은 지켜야죠. 이런건 뭐라 할 필요가 없은거죠.
댓글
lollol_lmllml 2020.07.05. 06:53

진짜 극공감합니다 ㅠㅠ
1번 : 어제 심하더군요. 직원분이 양쪽줄 나눠서 공지하고있는데도 무시하고 그냥 맨앞으로 새치기쩔~ (뒤도 안돌아봄. 줄 봐도 무시..)
2번 : 직원분도 늦게오셔서 ㅠㅠ 더 심했던듯.. (미리 준비좀 해주시지ㅠ)
3번 : 하도 많이당해봐서 ㅠㅠ 명씨네만의 문제점은 아닌거 같아요
4번 : 이건 진짜 많은거같아요. 저도 명씨에서 젤 많이 목격한거같이요.

댓글
미카엘 2020.07.05. 07:43
조커빌런 진짜 상상을 초월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네잎클로버 2020.07.05. 11:20

1,3 4번을 보니 진상관객이 자주 오는 걸로 보이네요. 최근에 익무에 올라오는 글도 그렇고요.
제가 갔을 땐 직원분들 친절하셔서 문제 없었는데 ㅠㅠ
명씨네가 무너지면 cgv에서 아트하우스 사업을 접는 게 아닌가 우려되어서, 잘 유지되었으면 좋겠어요. 직원분들 멘탈 관리도 하고요.
상습적으로 난리치는 사람은 엄격하게 법으로 처리했으면 좋겠습니다. 동일인물이 한두번이 아닌 거 같던데 제가 겪는다면 tv에 제보라도 하고 싶네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영사기능사 실기합격하고 자격증 받았습니다. (간단후기) 14 모르페코 4분 전19:20 269
best 다만안... 개봉 첫날 관객 얼마나 들까요? 22 다크맨 24분 전19:00 668
best KBS라디오 생방송 중 '와장창'…곡괭이 난동 40대 체포 11 PS4™ 39분 전18:45 1101
best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아버지랑 2회차 하고 왔습니다...! (약스포) 8 밍구리 58분 전18:26 376
best 곽도원 주연 [국제수사] 캐릭터 예고편 + 개봉일 확정 16 ipanema 1시간 전18:00 1296
best [엑스맨: 뉴 뮤턴트] 국내 극장 공개 유력 14 흔들리는꽃 1시간 전17:48 1871
best 덕질에 천억을 태운 비운의 명작 16 이돌이 1시간 전17:46 2172
best 게이클럽에서 공연했던 마크 월버그😯 30 닭한마리 1시간 전17:32 2068
best 살다살다 캐나다영화관에서 한국영화 상영점유율이 50%가 넘는경우는... 12 DAVIDJO 2시간 전17:16 2629
best 다만악 인남 레이 이름 뜻을 풀어보았습니다 38 여자친구 2시간 전17:12 1420
best 와 이거 뭐야! 충격받았던 한국영화들..;; (개취주의) 27 옵티머스프라임 2시간 전16:53 2470
best 마이너스손의 다만악 불량오티. 11 죠니갭 2시간 전16:50 1247
best 워터 릴리스 아트하우스 뱃지 실물 사진 공개 16 JAY19 2시간 전16:49 1273
best <카메라를 멈추면 안 돼!> 2주년 특별상... 5 인사팀장 3시간 전16:15 973
best ‘다만악’ 박명훈 배우 인스타그램 근황 11 goforto23 3시간 전15:59 2229
best [마티아스와 막심] 아트나인 매거진 굿즈패키지 금일 오후 5시 오픈 예정 31 가을방학 3시간 전15:59 1470
best 그렘린 기즈모 잠옷도 나오는군요 2 hera7067 3시간 전15:29 612
best 이탈리아에서 휴가 보내는 엠마 왓슨 8 라쿠나 4시간 전15:07 2379
best 8월 12일 재개봉 되는 <인셉션>은 IMAX LASER 2D로도 상영됩니다. 38 마그누센 4시간 전14:31 3647
best [다만 악] 5회차 & 오티+포스터+아트카드 다 모았습니다! 48 None 5시간 전14:18 1892
best [설문]마이클 만 감독 최고의 영화는? 15 퓨리 5시간 전14:14 797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63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29326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77 다크맨 18.06.19.15:52 368012
777195
image
랑게르한스 방금19:24 1
777194
image
모르페코 4분 전19:20 269
777193
image
홀-맨 6분 전19:18 129
777192
image
제임스카메라 8분 전19:16 120
777191
image
바이코딘 10분 전19:14 223
777190
image
누군지묻지마세요 17분 전19:07 210
777189
image
스타니~^^v 19분 전19:05 196
777188
image
북회귀선 19분 전19:05 773
777187
image
다크맨 24분 전19:00 668
777186
image
e260 24분 전19:00 110
777185
image
물은셀프 24분 전19:00 261
777184
image
바바 25분 전18:59 58
777183
image
DPS 27분 전18:57 1245
777182
image
장만월사장님 27분 전18:57 392
777181
image
세티 27분 전18:57 86
777180
image
솔라시네마 27분 전18:57 330
777179
image
호두집사 28분 전18:56 243
777178
image
필름매니아 28분 전18:56 189
777177
image
사라보 29분 전18:55 182
777176
image
cusie 31분 전18:53 366
777175
image
GROOT 31분 전18:53 145
777174
image
헌터 35분 전18:49 158
777173
image
PS4™ 39분 전18:45 1101
777172
image
아맥레 40분 전18:44 360
777171
image
샤프펜슬 40분 전18:44 723
777170
image
이스케이프FZ 41분 전18:43 429
777169
image
모베쌍 42분 전18:42 237
777168
image
hdj0201 43분 전18:41 630
777167
image
sirscott 47분 전18:37 217
777166
image
닭한마리 49분 전18:35 407
777165
image
스톰루이스 53분 전18:31 371
777164
image
nerner 55분 전18:29 681
777163
image
goforto23 57분 전18:27 567
777162
image
golgo 57분 전18:27 330
777161
image
dolbymax 57분 전18:27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