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기도하는 남자

  • deckle deckle
  • 732
  • 2

감독의 입봉작이라고 하는 기도하는 남자를 보고 왔습니다. 신도림 상영관은 cgv일 때 가 보고는 처음이었는데 씨네큐가 리뉴얼을 하면서 그 전에도 괜찮았지만 더 화려하게 변했더군요. 

 

한국 독립영화 혹은 저예산 영화를 볼 때면 늘 보이는 정형성이 있습니다. 누군가에게 영향을 받은 부분이 바로 보인다든지 어떤 연출자의 공식을 따라서 만든 것 같다는 인상을 지우기 어렵거나 흔적이 보일 때가 그렇습니다. 얼마 전 찬실이는 복도 많지도 이런 지점을 피해갈 수는 없는데 기도하는 남자는 그래도 감독이 고민한 흔적이 보이는 영화더군요. 요새 들어 국내외를 가리지 않고 플롯 순서와 구성이 2-1-3으로 이어지는 영화가 재개봉을 포함 잇따라 극장에 걸리고 있는데 인셉션, 젠틀맨,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에 이어서 마찬가지로 기도하는 남자 또한 그랬습니다. 다 보고 나니 한편으로 지난해 말 개봉한 카센타가 갑자기 생각이 나기도 했는데 그러고 보면 카센타는 정형성을 탈피하기 위해 감독이 용감하게 자기 갈 길을 가고자 한 드문 사례였네요. 많은 분들이 기억해 주지는 않을지라도요. 

 

이 영화는 박혁권이 연기한 개척교회 목사가 주인공이지만 그의 아내 역으로 나오는 류현경과 장모 역을 맡은 남기애 두 연기자가 극의 나머지 부분을 채우며 힘을 발휘하고 있습니다. 소규모 한국영화에서도 연기자가 각본을 잘 수용하지 못해서 연기가 튄다거나 제어가 되지 않는 문제가 자주 발생하고는 하는데 기도하는 남자는 이런 점에서 크게 흠이 보이지 않더군요. 오프닝과 연이어지는 후반부 비포장도로 차량 주행 장면도 야심 있게 연출한 티가 나고요. 무엇보다 감독이 기독교에 대해 잘 모르지만 자신의 관점으로 밀어붙이고자 한 의기가 눈에 띕니다.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주목을 이끌었다면 이런 점들 때문일 것입니다. 누구나 느낄 만한 단점이었겠지만 상영시간을 조금 더 길게 가져갔어도 되었을 텐데 95분에 맞추느라 후반부 이야기가 단락의 연결로만 보인다는 점이 아쉽더군요. 누구보다 제작진이나 감독이 더 안타깝게 통감할 문제였을 것이라고 봅니다. 그리고 예민한 분들은 느꼈겠지만 감독이 영화를 대하고 만드는 태도와 방식이 영화학교에서 가르치는 최적화 된 형식으로 화면에 드러난다는 점이 눈에 들어오더군요. 단시간에 개선하기는 어렵겠지만 험한 영화시장에서 자기 위치를 확보하고 살아남으려면 이러한 한계를 스스로 넘어서는 역량을 보여줘야 할 것 같습니다. 영리하다고 볼 수도 교활하다고 볼 수도 있는 면면이 있지만 모처럼 한 번 보기 괜찮은 한국영화 같으니 다가오는 개봉날을 기다려 보셔도 좋겠네요. 

추천인 2

  • grateful_days
    grateful_days
  • toli
    toli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toli 2020.02.15. 05:03
와- 진짜 멋진 리뷰입니다. 많이 공감되는 부분도 있구요. 저는 도입부 서사가 참 인상적으로 남아있어요. 엔딩에서 도입부 만큼은 아니지만 인상적인 메타포를 담고 있어 좋았습니다.
댓글
2등 힘동이 2020.02.15. 10:28
저도 전체적으로 좋았어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이동욱 조보아 데이즈드 10월호 화보 1 e260 12분 전08:55 118
best 박보영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개막식 비하인드 1 e260 1시간 전08:05 206
best 디즈니 ‘피터팬’ 실사 - 팅커벨역 배우 발표..첫 흑인여성 28 goforto23 3시간 전05:56 1811
best [대부] 개봉 당시, 미국 극장 전경 3 Roopretelcham 3시간 전05:47 851
best '아프리카 영화제' 에 다녀왔습니다 & <베이비 마마... 2 witamina 4시간 전04:29 256
best 디즈니+, 사무엘 L 잭슨 주연 ‘닉 퓨리’ 시리즈 제작 발표 2 goforto23 5시간 전03:17 764
best 성형수,아웃포스트,우이별 간단후기(스포일지도)+압구정 프란시스하 뱃... 3 동그마니 7시간 전01:43 496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89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0923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97 다크맨 18.06.19.15:52 389090
802271
image
e260 12분 전08:55 118
802270
image
바이코딘 18분 전08:49 236
802269
image
NeoSun 24분 전08:43 153
802268
image
goforto23 1시간 전08:06 235
802267
image
e260 1시간 전08:05 206
802266
image
영화알못 1시간 전07:50 608
802265
image
goforto23 2시간 전06:28 868
802264
image
goforto23 2시간 전06:09 415
802263
image
goforto23 3시간 전06:03 596
802262
image
goforto23 3시간 전05:56 1811
802261
image
Roopretelcham 3시간 전05:47 851
802260
image
플라시보 4시간 전04:35 1192
802259
image
witamina 4시간 전04:29 256
802258
image
마싸 5시간 전04:07 297
802257
image
어린쥐 5시간 전04:06 731
802256
image
이예에 5시간 전03:36 403
802255
image
24fps 5시간 전03:29 365
802254
image
goforto23 5시간 전03:23 422
802253
image
goforto23 5시간 전03:17 764
802252
image
RoM 5시간 전03:14 388
802251
image
유닉아이 6시간 전03:06 483
802250
image
월계수 6시간 전02:43 882
802249
image
충정지애 6시간 전02:36 405
802248
image
무비 6시간 전02:35 680
802247
image
hera7067 6시간 전02:33 226
802246
image
jah 7시간 전02:00 512
802245
image
Tara 7시간 전01:56 1283
802244
image
데헤아 7시간 전01:50 465
802243
image
데헤아 7시간 전01:49 337
802242
image
데헤아 7시간 전01:49 403
802241
image
동그마니 7시간 전01:43 496
802240
image
우유과자 7시간 전01:42 649
802239
image
hera7067 7시간 전01:38 285
802238
image
엘산나 7시간 전01:27 456
802237
image
우유과자 7시간 전01:22 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