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완전강추 Maudie (2016) 비참했던 여자의 인생에서 예술이 무얼까?

다운로드.jpg

 

머디는 캐나다에 살았던 어느 꼽추여자의 이름이다. 지독히 가난했던 농부와 결혼해 맞고 학대받으며 평생 살았다.

머디는 그림을 그렸다. 잘 그린 그림은 아니었지만, 개성적인 화풍 탓에 토속화가로 이름을 얻었다. 자식도 없이 무뚝뚝한 남편과 늙도록 살다가 

죽었다. 

이 여자의 전기영화가 무슨 내용이 나올 것이나 있나? 드라마틱한 내용도 없고, 비범한 드라마도 없고, 엄청난 능력이나 개성도 사건도 없는 

평범한 인생이다. 꼽추에 지독히 가난한 농부 아내였던 머디가 뭐 멀리 여행을 했을 것도 아니고, 많은 사람들을 만났을 것도 아니고,

생활 반경도 좁고 아는 사람 수도 작고 지식도 경험도 작았으리라. 

 

87abfed8b385afcf8793192d96bf0064.png.jpg

150834889129915_b.jpg

maudie-3.png.jpg

SundayRide.jpg

tl2007_74_custom-8415209a577c4c627ade301e90dd70dd01ed59fd.jpg

 

머디는 중산층 정도는 되는 집안에서 귀염받고 자란 딸이었다. 집안에서 미술 교육을 비롯해 교육은 받았는데, 

부모님이 돌아가시면서 아무것도 물려받지 못한다. 필사적으로 살 길을 찾다가 

가난한 농부 이던 호크 집에 식모로 간다. 그것도 이던 호크가 사람을 들일 형편이 안된다고 거절하는 것을, 어거지로 

들어가 일하게 된 것이다. 이렇게 해서 

중산층에서 사회 가장 밑바닥까지 한번에 굴러떨어지게 된다. 

 

무식하고 며칠 가야 말 한마디 안하게 생긴 이던 호크 집에서 매맞고 학대 받으며 강X까지 당하며 산다. 

인터넷에서 이 영화를 로맨스영화라고 하던데, 이걸 로맨스라고 생각한 건가?

 

머디는 참담한 현실에 질식할 지언정 감성이 풍부하고 꿈을 꾼다. 

이던 호크에게 혼나면서도 벽에다가 끝없이 그림을 그린다.  

 

다운로드 (1).jpg

 

머디의 그림은 관광객들에게 기념품으로 인기를 얻으면서 팔려나가기 시작한다. 

결코 잘 그린 그림은 아니다. 하지만 그 단순성은 머디의 삶과 닮았다. 평온하고 평범하고 조용한 - 실제 머디의 삶이 그렇지 않았기에,

이 그림들은 머디의 꿈을 담았던 것일까? 그래서 사람들이 그 그림에 끌렸던 것일까? 

 

이던 호크는 머디의 그림이 돈이 되자, 머디에게 그림 도구를 사주고, 머디 그림을 들고 동네 가게에 팔러간다. 

 

TELEMMGLPICT000136271786_trans_NvBQzQNjv4BqHzsBKt3l753GPrQKk0wvx1XWBklAC8LL8aQqQGFf2jY.jpeg.jpg

46-104005411.jpg

 

위 사진만 보고, 이 영화가 이던 호크와 머디 두 외롭고 비참한 사람들 간 사랑 이야기로 오해하면 안된다.

이던 호크는 감정을 느끼는 부분과 말을 하는 부분이 뇌에서 제거된 것 아닐까 의심이 들 정도의 사람이다. 하물며 사랑이라니......

머디는 꿈 많고 감성 풍부하지만, 이것이 현실에서 받아들여질 가능성이 전혀 없는 삶을 살아가는 사람이다. 

수십년 동안 숨 한번 제대로 못 쉬고 수십년에 걸쳐 질식사해가는 심해어를 생각하면 된다. 

 

머디는 "우리 것은 좋은 것이여"하는 캐나다 화가들에 의해 떠받들여지고, 

명성을 얻게 된다. 이던 호크와 머디는 그 판자집에서 가난한 삶을 계속 산다. 머디는 자기 그림들을 문 앞에 쭈욱 진열해 놓고 

자동차로 지나가는 사람들에게 이를 기념품으로 판다. 

 

머디는 병으로 죽는다. 무슨 삶이 이런가. 

고통과 고독과 비참의 바닥에서 평생 살다가, 병으로 고통스럽게 죽는다. 자식도 없이. 차가운 벽돌담같은 남편만 마주하며. 

제대로 울 능력도 없는지 얼굴만 찡그린 남편에게 가까이 다가오라 한 다음

 

"I was loved......" 한 마디 하고 죽는다. 

 

사랑한단 말은 커녕 따스한 표정 한번 지어본 적 없는 남편인데. 때리고 학대하던 남편인데. 과묵해서 머디를 평생 외로움 속에 지내게 했던 남편인데. 

이 말의 의미가 정녕 수수께끼다. 그래도 속깊이 사랑은 받았다는 것인지. 사랑을 안해준 남편에게 역설적으로 원망하는 말인지.

남편이 죄책감을 느낄까봐 이를 덜어주려는 친절에서 해준 말인지. 그래도 나름 행복한 삶이었다고 이야기하는 것인지. 

 

이던 호크는 아내가 죽었는데도, 일그러진 표정 그대로 일어나 혼자 집에 온다. 

 

이 영화 보는 것 무지 괴롭다. 수십년 동안 질식해서 느릿느릿 질식사해가는 심해어를 그린 것 같은 영화다. 

보는 동안 함께 질식할 각오를 해야한다. 

어떻게 한 인간의 삶에서 꿈, 희망, 감성, 따스함을 이렇게까지 철저히 제거해버릴 수 있을까? 이 영화가 머디의 삶을 정확하게 

그려낸 것이라면 정말 소름끼치는 일이 아닐 수 없다. 

그녀가 이던 호크에게 매 맞으면서도 끊임없이 그림을 그렸던 이유를 알 것 같다. 

그녀의 단순한 그림이 사실은 절박한 그림이라는 사실을. 그녀 그림 속 평온한 동물들이며 일상이 

사실은 불안정하고 외롭고 비참한 것이라는 사실을.

 

샐리 호킨스가 머디를 연기해서 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잔뜩 탔는데, 정말 이해가 간다. 학대받고 꿈이 제거된 삶을 살면서도 

감성 풍부하고 아주 사소한 것들에서 위안을 찾아가는 머디를 너무나 섬세하게 그려냈다. 배우라면 누구나 꿈에 그릴

멋진 배역이다. 하지만 최고의 배우만이 제대로 소화해낼 수 있는 배역이다. 이 영화 이후 샐리 호킨스를 

헐리우드 영화에서 자주 볼 수 있었다.

이던 호크도 샐리 호킨스 못지 않다. 과거의 멜로드라마 주연배우가, 

과묵하고 어리석고 고집세고 툭하면 아내를 때려잡는 농부를 이렇게 잘 연기해낼 수 있다니. 

늘 똑같은 표정인데, 그 안에 다양한 감정이 드러난다. 이던 호크도 아주 의욕을 가지고 연기했을 

좋은 배역이다. 이던 호크는 시나리오도 읽어보지 않고 출연을 결정했다고 한다. 

 

 

 

 

 

 

 

추천인 1

  • 진스
    진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profile image
1등 진스 2020.11.03. 23:23
에단 호크...진짜 멋진 배우입니다...
댓글
BillEvans 작성자 2020.11.04. 06:27
진스
알수록 더 멋진 배우이더군요. 훌륭한 영화, 훌륭한 배우들이었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6655 미묘하네
image
공기프로젝트 4시간 전11:36
46654 완전강추
image
공기프로젝트 11시간 전04:49
46653 맘에들어
image
베란다 19시간 전20:34
46652 맘에들어
image
랑게르한스 23시간 전16:53
46651 미묘하네
image
공기프로젝트 23시간 전16:43
46650 맘에들어
image
공기프로젝트 23시간 전16:39
46649 맘에들어
image
영원 1일 전13:40
46648 맘에들어
image
국화 1일 전10:36
46647 맘에들어
image
리얼리스트 1일 전21:31
46646 맘에들어
image
인생은아름다워 2일 전15:40
46645 맘에들어
image
마싸 2일 전03:17
46644 완전강추
image
donnie 2일 전21:48
46643 그럭저럭
image
입찢어진남자 2일 전19:26
46642 맘에들어
image
인생은아름다워 3일 전13:35
46641 완전강추
image
공기프로젝트 3일 전13:25
46640 맘에들어
image
래담벼락 3일 전00:59
46639 미묘하네
image
의견 3일 전19:58
46638 그럭저럭
image
공기프로젝트 4일 전09:35
46637 돈아까워
image
꿀떡이좋아 4일 전00:15
46636 맘에들어
image
타누키 4일 전22:28
46635 완전강추
image
래담벼락 4일 전22:16
46634 맘에들어
image
공기프로젝트 4일 전19:03
46633 완전강추
image
래담벼락 5일 전01:03
46632 미묘하네
image
Arsenal 5일 전22:52
46631 완전강추
image
캐리l 6일 전11:26
46630 그럭저럭
image
베니 6일 전08:50
46629 그럭저럭
image
래담벼락 6일 전00:56
46628 맘에들어
image
얼음나무 6일 전22:05
46627 맘에들어
image
캐리l 20.11.23.11:59
46626 맘에들어
image
에펠 20.11.23.01:41
46625 그럭저럭
image
인생은아름다워 20.11.22.22:25
46624 맘에들어
image
공기프로젝트 20.11.22.21:37
46623 그럭저럭
image
소원 20.11.22.18:02
46622 그럭저럭
image
인생은아름다워 20.11.22.14:52
46621 맘에들어
image
입찢어진남자 20.11.22.1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