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0
  • 쓰기
  • 검색

<터미네이터 4> 감독, “그 상처를 계속 안고 살아가고 있다”

카란 카란
7622 6 20

mcg.webp.jpg

 

터미네이터를 이야기할 때 2009년의 <터미네이터 4>를 빼놓을 수 없다. 시리즈의 얼굴인 아놀드 슈왈제네거가 거의 등장하지 않고, 제작자 제임스 카메론도 관여하지 않은 채 T-800 터미네이터의 기원을 그린 이 작품은 찬반양론이 팽팽하게 맞섰다. 이후 시리즈 자체가 리부트되면서 <터미네이터 4>는 평행세계의 에피소드로 치부되었다.

 

주연은 이미 배트맨으로 세계적인 스타덤에 오른 크리스찬 베일, 각본에는 형 크리스토퍼 놀란과 작품을 함께 하는 조나단 놀란이 참여한(비공식-논 크레딧) 막강한 라인업이었다. 하지만 팬들로부터 기대만큼의 평가를 받지 못한 것을 감독 맥지는 지금도 아쉬워하고 있다. 그는 미국 Comicbook.com에 다음과 같이 토로했다.

 

우리는 최선을 다했다. 이 영화를 위해 조나단 놀란을 시나리오 작가로 섭외했다. 당시에도 작가들의 파업이 있었다. 크리스찬 베일도 캐스팅하고, 이보다 더 좋을 수는 없었다. 그야말로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 했다.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셨지만, 내가 원하는 영화가 되지 는 못했다. 그 상처를 오래도록 안고 살아가고 있다

 

<터미네이터 4>의 주연이었던 베일은 세 번이나 제안을 거절했음에도 불구하고 출연을 수락한 것을 매우 부끄럽다고 후회했고, 슈워제네거도 끔찍했다고 단언했다.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2019)에 이르러서는 감독 팀 밀러가 내가 틀렸다”, “대실패였다고 말했고, 제임스 카메론은 할아버지 터미네이터가 되었다고 말했으며, 나중에 슈워제네거도 각본에 만족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아무래도 터미네이터 시리즈는 심판을 받는 일이 많은 것 같다.

 

(출처: 일본 THE RIVER)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6


  • 리츕
  • Johnnyboy
    Johnnyboy
  • Batmania
    Batmania
  • 넬슨잉글리쉬
    넬슨잉글리쉬
  • golgo
    golgo

  • 진지미

댓글 20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진지미
결말이 개연성 있게 전개되었다면 참 좋았을 텐데 말이죠.
그것만 아니면 나쁘지 않았는데....
20:36
23.11.28.
2등
저는 상당하던데요
재미만 따지면 1편보다도 더 나앗고
21:32
23.11.28.
profile image
카란 작성자
80's
저도 나쁘지 않아서 재평가 받음 좋겠네요
21:46
23.11.28.
profile image 3등
솔직히 4편은 뒤에 나온시리즈들에 비하면 쌉명작이죠 진짜!!
21:49
23.11.28.
profile image
영화 괜찮았는데...
하필이면 역대급 속편 영화의 후속작들이라서 너무 비교되죠..
22:00
23.11.28.
profile image
볼만한 점이 있는 영화이긴 하지만 애초에 존 코너를 죽이는 결론으로 제작되던 영화가 급하게 엔딩 변경하면서 이도저도 아니게 되었고 당시 결말 유출로 엄청난 반발과 분노를 사서 흥행, 평가가 안 좋죠.
터미네이터 시리즈는 4편 제작을 시작으로 계속해서 꼭 존 코너를 죽이는 방향으로 제작되는 이유를 모르겠네요. 심지어 원작자 제임스 카메론도 존 코너를 아주 확실하게 죽였죠.
01:33
23.11.29.
profile image
Batmania
컨셉 자체가 예수 패러디니까 일단 죽이고 보는 게 전통으로 자리잡은(것일 리가)
10:31
23.11.29.
Batmania
저도 맞는듯... 결말이 이상하게 되서 더 어쩡쩡해진게 크죠

게다가 물론.. 중간 중간 액션은 나쁘진 않았는데... 뭔가 스토리가 매력적이지 않아서.. 험험
15:32
23.11.29.
profile image
팀 밀러가 다크페이트 후회한다는 건가요?
재밌게 잘 봤는데..카메룬도 다크페이트가
진짜 후속편이라고 말했던 기사도 본 거 같은데
07:51
23.11.29.
profile image
카란 작성자
Johnnyboy
인디와이어 기사 보니 팀 밀러랑 제임스 카메론이 다크 페이트 만들면서 의견 충돌도 있었고 각자 영화에 대해 후회되는 점이 있었던 모양이더라고요
18:24
23.11.29.
profile image
미래전쟁의 시작이라 거창하게 국내제목을 붙였으나 그 뒤가 이어지지 못한게 한으로 남는...
영화 자체는 그냥저냥 평범했는데 베일 얼굴이 아무리 봐도 존코너로는 안보여서 감상에 방해가 되었죠(?)
10:29
23.11.29.
profile image
카란 작성자
잠본이
전 제이슨 클라크가 더 이입이 안됬어요😂
18:27
23.11.29.
profile image
저도 "터미네이터4" 나쁘지 않게 봤는데요..스토리도 좋고, 액션씬들도 좋고..
다만, 마지막에 T800이 등장하는 부분이 좀 자연스럽지 못해 우스꽝스럽기도 했었고,
극의 중심이 크리스찬베일보다는 샘워딩턴에 가있는데, 스토리를 끌어가기에 샘워딩턴의 카리스마가 부족하긴 했던 것 같음.
샘워딩턴 말고 톰하디를 썼다면 어땠을까..
16:35
23.11.30.
profile image
카란 작성자
SkyWalker
샘 워딩턴이 약하긴 했죠ㅠ
00:15
23.12.0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파묘] 호불호 후기 모음 2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3일 전08:52 16497
HOT 이영애 이태리 밀란 보그 1 NeoSun NeoSun 1시간 전09:31 297
HOT 공항에 거대 베개를 들고 나타난 젠데이아 4 카란 카란 1시간 전09:24 611
HOT 티모시 샬라메 "배우가 된 계기는 [다크 나이트]" 2 시작 시작 1시간 전08:50 640
HOT 신들린 기세 ‘파묘’ 土 74만명 봤다‥3일만에 145만 돌파 4 시작 시작 2시간 전08:24 667
HOT 파묘를 왜 곡성이라는 잣대에 맞추는지 이해가 잘 안됩니다.... 5 Rampage Rampage 9시간 전01:10 1227
HOT [바튼 아카데미] 감독과 배우 다시 협업 2 시작 시작 1시간 전08:43 384
HOT 빌 스카스가드 [보이 킬스 월드] 본편 영상 공개 4 시작 시작 1시간 전08:38 258
HOT 홍상수, 베를린영화제서 두 번째 심사위원대상(종합2보) 4 시작 시작 2시간 전08:22 555
HOT '듄' 원작자 아들의 파트 2 소감 4 golgo golgo 2시간 전08:16 754
HOT 고윤정 Penshoppe 3 e260 e260 2시간 전07:51 496
HOT 박지후 하와이 하와이 하와이 2 e260 e260 2시간 전07:50 325
HOT 범죄도시4 imdb 점수가 올라오기 시작했습니다. 4 초우 3시간 전07:08 1083
HOT 베를린국제영화제 황금곰상 다호메이, 은곰상 심사위원대상 ... 3 샌드맨33 5시간 전05:02 666
HOT 와.. 가여운 것들 4 안소의 안소의 8시간 전01:36 1898
HOT 노스포) 파묘 봤어요 ㅎㅎ 3 영화는혼자 9시간 전01:20 1166
HOT 2024년 2월 24일 국내 박스오피스 10 golgo golgo 10시간 전00:01 2572
HOT '범죄도시 4' 베를린 영화제 관객 반응 (추가 2) 6 golgo golgo 10시간 전23:38 5551
HOT 오사카 아이맥스관 퀸 락 몬트리울 4 너무오래 너무오래 11시간 전23:30 768
HOT <가여운 것들>을 보고 (스포O) 2 폴아트레이드 11시간 전23:21 974
HOT 험한 것?과 만나는 파묘 흥행예상?? 7 초우 12시간 전22:11 2219
1125659
image
카란 카란 5분 전10:27 47
1125658
image
NeoSun NeoSun 6분 전10:26 32
1125657
image
NeoSun NeoSun 8분 전10:24 46
1125656
image
NeoSun NeoSun 14분 전10:18 102
1125655
image
샌드맨33 15분 전10:17 71
1125654
image
시작 시작 48분 전09:44 211
1125653
image
NeoSun NeoSun 58분 전09:34 161
1125652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09:31 297
1125651
image
카란 카란 1시간 전09:24 611
1125650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09:24 204
1125649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09:15 244
1125648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09:14 192
1125647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09:12 139
1125646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09:11 159
1125645
image
시작 시작 1시간 전08:50 640
1125644
image
시작 시작 1시간 전08:45 192
1125643
image
시작 시작 1시간 전08:43 384
1125642
image
시작 시작 1시간 전08:40 237
1125641
image
시작 시작 1시간 전08:38 258
1125640
image
시작 시작 2시간 전08:24 667
1125639
image
시작 시작 2시간 전08:22 555
1125638
image
golgo golgo 2시간 전08:16 754
1125637
image
e260 e260 2시간 전07:57 266
1125636
image
e260 e260 2시간 전07:52 144
1125635
image
e260 e260 2시간 전07:51 496
1125634
image
e260 e260 2시간 전07:50 325
1125633
image
e260 e260 2시간 전07:50 232
1125632
image
초우 3시간 전07:08 1083
1125631
image
샌드맨33 5시간 전05:02 666
1125630
image
안소의 안소의 8시간 전01:36 1898
1125629
normal
영화는혼자 9시간 전01:20 1166
1125628
normal
Rampage Rampage 9시간 전01:10 1227
1125627
normal
Kpkp 10시간 전00:17 845
1125626
image
golgo golgo 10시간 전00:01 2572
1125625
image
golgo golgo 10시간 전23:38 55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