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5
  • 쓰기
  • 검색

[범죄도시 2] 간략후기

jimmani jimmani
6488 20 25

DSC00407.JPG

 

올 여름 시즌 극장가의 포문을 여는 한국영화 <범죄도시 2>를 개봉 전 시사회로 미리 보았습니다.

영화가 최초로 일반 관객들에 공개되는 자리였던 데다 배우들의 무대인사까지 있어 더욱 즐거운 시간이었네요.

2017년 추석에 개봉한 전편은 688만 관객을 동원하며 깜짝 히트작에 등극, 역대 청불 영화 흥행 TOP 3에 오르기도 했죠.

더 많은 관객들이 볼 수 있는 15세 관람가 등급으로 돌아온 <범죄도시 2>는 전편이 보여준 시원하고 통쾌한 매력을 고스란히 지켜 갑니다.

매력적인 캐릭터, 제동 걸지 않는 재미, 또렷한 개성, 안정된 완성도로 프랜차이즈로서의 성공적인 행보를 시작하는 동시에,

한층 더 생동감 넘치는 액션과 활기 넘치는 연출로 전편 이상의 속편으로 완성된 영화는 올 여름 시즌 첫 한국영화 주자로 가히 적절합니다.

 

전편의 가리봉동 사건 이후 4년이 지난 뒤에도 금천경찰서 강력반은 지역의 강력범죄를 소탕하느라 여념이 없습니다.

그 중 핵심 멤버인 마석도 형사(마동석)는 오늘도 명쾌한 판단력과 통쾌한 물리력(?)을 겸비한 든든한 해결사로 활약하고 있죠.

그러던 어느날 어쩐 일인지 베트남 호치민에서 자수한 수배범을 인도해 오라는 임무를 전해 받고,

마석도 형사와 전일만 반장(최귀화)는 휴가 겸 다녀온다는 마음으로 베트남행 비행기에 오릅니다.

그런데 가볍게 다녀오리라 다짐했던 베트남에서 두 사람은 현지 한국인을 대상으로 한 강력 범죄의 기운과 맞닥뜨리고,

그 중심에 강해상(손석구)이라는 인물이 있음을 알게 됩니다. 상상 이상으로 거대한 규모의 범죄 실태를 마주하면서

마 형사는 이번에도 반드시 놈을 잡아야만 한다는 촉이 발동하고, 강력반 식구들과 힘을 모아 추적을 돌입합니다.

마 형사와 전 반장을 필두로 팀원 중 맏형 동균(허동원), 막내에서 브레인으로 성장한 홍석(하준), 새로운 막내 상훈(정재광),

범죄의 그늘에서 벗어나 새 삶을 살려는 장이수(박지환)까지 가세해 국경을 넘나드는 나쁜 놈 잡기 작전이 시작됩니다.

 

전편이 거둔 성공이 워낙 예상 밖으로 컸기에 <범죄도시 2>는 그 성공에 힘입어 나온 속편으로 보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최근 마동석 배우가 밝힌 내용처럼 <범죄도시 2>는 철저히 계획하고 있었다는 듯한 모습으로 나와 기대 이상으로 만족스럽습니다.

<범죄도시 2>의 가장 큰 장점은 관객이 전편에서 열광했던 영화의 매력을 그대로 지키면서 동시에 더욱 공고히 했다는 점입니다.

악당들을 그야말로 '조사버리는' 피지컬과 생각하기 전에 본능처럼 튀어나오는 듯한 입당을 자랑하는 마 형사의 개성은 더욱 또렷해졌고,

마 형사와 전 반장을 필두로 한 금천경찰서 강력반 식구들의 팀플레이는 더 능수능란해진 호흡으로 적재적소에서 유감없이 발휘됩니다.

마 형사가 마땅히 파워풀하게 응징해야만 하는 범죄의 실상을 자극에 치중하지 않고도 충분히 살벌하게 보여주는 한편,

현실 속 정의의 사도들이 보여주는 인간미와 유머러스함이 다른 한쪽에서 풍성하게 그려지며 매운맛과 단맛의 균형을 이룹니다.

적당한 러닝타임 속에 이야기가 늘어질 틈 없이 질주하는 중에도, 화면에 잡히면 절로 안심이 되는 마석도 형사의 활약은 여전히 굳건하죠.

주연은 물론 제작과 각색까지 참여한 마동석 배우가 보여주는 영화의 차별점에 대한 명확한 인식과 능숙한 개발,

전편의 조감독에 이어 이번 편의 감독으로 데뷔한 이상용 감독의 생기 있는 연출력이 더해져 영화는 단단한 재미를 선사합니다.

전편에 이어 이번 편까지 탄탄하게 다져진 특유의 매력 덕에, 이 영화는 시리즈로 계속될수록 믿고 봐도 되겠다는 믿음이 생겨납니다.

 

그러면서도 <범죄도시 2>는 5년만에 등장한 속편인 만큼 더욱 진화된 재미를 선사하는 데도 충실합니다.

먼저 눈에 띄는 것은 영화의 중심 축인 마석도 형사와 메인 빌런 강해상 간의 캐릭터 밸런스입니다.

마석도 형사의 피지컬이 워낙 강력하기에 그와 대면한다면 강해상과의 승부는 너무나 쉽고 빤하게 흘러가지 않겠나 생각할 수 있는데,

영화는 마 형사와 강해상이 맞붙기까지의 추적 과정을 꽤 능수능란한 템포로 그리며 긴장을 늦추지 않습니다.

관객에게 정의 구현의 카타르시스를 주겠다는 목표에 충실히 임하는 영화의 성격상 결말이 정해져 있다 해도,

그 예정된 목표지점에 이르기까지의 변화구가 꽤 다채로워 빤하다는 생각이 들지 않고 결국에 이르는 정의 구현의 쾌감도 더욱 강렬하죠.

여기에 황소 같은 마 형사의 에너지에 힘입은 액션 연출은 한층 다이내믹해져 보고 느끼는 재미가 더 강력해졌습니다.

원테이크에 가까운 호흡으로 전개되는 액션 장면은 편의적으로 이어붙여진 컷의 느낌 대신 거칠 것 없이 내달리는 힘과 속도가 느껴집니다.

또한 마 형사의 강력한 파워가 빛을 발하는 장면에서의 묵직하게 연출되는 청각적 효과 또한 그 힘이 강력해서,

보는 사람의 눈과 귀도 아찔하게 하는 마 형사의 활약은 진정 극장용이라는 것을 새삼 실감하게 합니다.

마동석 배우가 <이터널스>에서 슈퍼히어로 길가메시로 활약하고 와서인지 마 형사의 파워 또한 초능력 못지 않게 진화한 듯 합니다.

 

<범죄도시> 시리즈는 압도적인 힘의 마석도 형사와 이에 필적할 만한 슈퍼 빌런의 대결 구도가 팽팽해야 제맛입니다.

마석도 형사 역의 마동석 배우는 더욱 업그레이드된 피지컬과 풍성해진 입담을 매 장면마다 번갈아 자랑하며 특유의 매력에 불을 지핍니다.

한국 경찰이 마음대로 할 수 없는 베트남에서마저도 나쁜 놈들 잡는 것이 먼저임을 망설임 없이 실천에 옮기는 마 형사의 모습은,

힘과 노련미를 겸비한 마동석 배우의 연기에 힘입어 언제 쓸어버릴지 모를 긴장감과 우리 편이어서 다행이라는 안도감을 동시에 안깁니다.

한편 2편에 새로운 빌런 강해상 역으로 합류한 손석구 배우의 야수 같은 연기가 기대 이상으로 대단해 강한 인상을 남깁니다.

벌크업된 외모와 무지막지한 행실, 그에 대비되는 차분하게 톤다운된 말투와 차갑지만 돌아있는 눈빛으로

그 어떤 사연으로도 합리화되지 않는 절대악의 장악력을 유감없이 보여주며 마동석 배우와 힘의 균형을 이루는 데 성공합니다.

두 배우가 맞붙는 장면에서 들끓는 에너지는 결과가 어떨지 짐작되면서도 손에 땀을 쥐며 압도되기에 충분합니다.

엄살 많지만 책임감은 확실한 전일만 반장 역의 최귀화 배우부터 동균 역의 허동원 배우, 홍석 역의 하준 배우, 상훈 역의 정재광 배우까지

오리지널 멤버와 새 멤버가 어우러진 금천경찰서 강력반 캐릭터 배우들은 더욱 안정된 호흡으로 영화를 든든하게 만들어 주며,

장이수 역의 박지환 배우는 전편에 이은 강력한 웃음 버튼이자 기대 이상의 변화구 역할로 돌아와 극을 풍성하게 만들어 줍니다.

 

히어로와 빌런의 용호상박 존재감이 이루는 균형, 그럼에도 유효한 히어로의 압도적 능력이 주는 편안한(?) 즐거움,

아찔한 액션과 지칠 줄 모르는 웃음의 자연스러운 조화, 시종일관 유지되는 이야기의 속도감까지.

이 모든 것들은 누구라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오락영화 프랜차이즈로서 성공적인 커리어를 만들어나가기 위해 필요한 요소이자,

<범죄도시 2>가 모두 갖춤으로써 성공적인 프랜차이즈로서의 행보를 비로소 시작하게 한 요소이기도 합니다.

이번 편이 개봉하기도 전부터 3편 이후의 제작 계획이 언론을 통해 알려지고 있는데, 프랜차이즈가 시스템적으로 확립한

본연의 개성에 대한 확신으로 장기적 플랜을 자신있게 착수하는 이런 모습은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시장에서 주로 봐 온,

그리고 한국 영화 산업에서도 비로소 만나보고 싶었던 모습이라 영화 팬으로서 무척 반갑습니다.

전편의 깜짝 성공에 머물지 않고 성공할 수 밖에 없는 탄탄한 오락영화로 돌아온 <범죄도시 2>는,

그저 시리즈의 다음 이야기에 머물지 않고 믿고 보며 오래 가는 프랜차이즈의 행보가 비로소 시작됨을 알리는 영화일 것입니다.

 

+ 아래는 무대인사 사진입니다. (화질에 너그러운 이해를...)

 

DSC00406.JPG

DSC00405.JPG

DSC00397.JPG

DSC00395.JPG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0

  • 마스터D
    마스터D
  • Manu
    Manu
  • 이팔청춘
    이팔청춘
  • Ashgray
    Ashgray
  • 괭이밥
    괭이밥
  • 스타니~^^v
    스타니~^^v
  • 다크맨
    다크맨
  • 어블
    어블

  • ayo
  • BeamKnight
    BeamKnight
  • 타미노커
    타미노커
  • SM
    SM
  •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 간달프
    간달프
  • 라이즈
    라이즈
  •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 프로유저
    프로유저
  • golgo
    golgo
  • 롱테이크
    롱테이크
  • 당직사관
    당직사관

댓글 25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한국영화계의 성공적인 프랜차이즈가 된 것 같습니다.
댓글
21:09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golgo
이런 프랜차이즈가 한국영화에서 나온 게 얼마만인지 참 반갑네요.^^
댓글
21:12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즐거운영화
부디 그 마중물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댓글
22:14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프로유저
감사합니다. 영화 정말 재밌더군요 ㅎㅎ
댓글
22:14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케이시존스
공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22:14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제임스카메라
흐뭇한 반응 감사합니다!
댓글
22:25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BeamKnight
오락영화로서 이 정도면 더할 나위 없죠.^^
댓글
23:06
5일 전
매운맛과 단맛의 균형. 더욱 기대됩니다~
댓글
23:12
5일 전
profile image

한국영화 시리즈의 모범이 될것 같습니다

역시나 좋은글! 잘읽었습니다 +_+

댓글
23:19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다크맨
이번에도 감사합니다! 생명력이 무궁무진한 시리즈가 될 것 같습니다.^^
댓글
23:29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괭이밥
감사합니다. 기대하셔도 좋을 듯 하네요.^^
댓글
00:37
5일 전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이팔청춘
계획대로 8편까지 쭉쭉 나오기를!
댓글
10:28
5일 전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명예의 전당 게시판 열었습니다 158 다크맨 다크맨 4일 전15:45 11811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IMAX 예매 FAQ) 140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317068
HOT (스포유) <퍼스트 러브> 간단평 3 스콜세지 스콜세지 30분 전19:36 224
HOT '탑건 매버릭' 스크린 X 상영 시간 56분..역대 스크린 X 최대 16 goforto23 32분 전19:34 829
HOT 괜히 전통있는 대기업이 아닌 애니메이션 6 쿠엘엘엘 쿠엘엘엘 49분 전19:17 652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스틸북, 최근 산 몇몇 작품들 1 paul26 paul26 50분 전19:16 311
HOT 허동원 배우님의 심란함이 느껴집니다... 😔 33 OVㅁ2 OVㅁ2 57분 전19:09 1372
HOT "왔구나 내 불닭" 넷플릭스 시리즈 [러브, 데스 + 로봇] 3부 ... 3 Skydance Skydance 1시간 전18:57 918
HOT [헌트] 국내외 호평 리뷰 모음 3 호다루카 호다루카 1시간 전18:15 1433
HOT 조니 뎁에게 받은 합의금을 기부하지 않은 엠버 허드 (번역) 20 DAVONID DAVONID 1시간 전18:14 1908
HOT 닥터 스트레인지 2 디플에 6월 22일 공개 54 jeongju jeongju 1시간 전18:10 2836
HOT [쥬라기월드 : 도미니언] 렉시 또 출몰 예고장 21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2시간 전18:02 1449
HOT 5/27(금) 판씨네마 굿즈 스토어 예약 오픈 31 빙티 빙티 2시간 전18:02 2266
HOT 블라인드 시사회면 아마도 이 영화들 중 하나겠죠? 16 과장 과장 2시간 전18:02 1155
HOT [Amazon Prime] 크리스 프랫 주연 액션스릴러 시리즈 "터미널 리스... 1 이나영인자기 2시간 전18:01 359
HOT 이정재 감독 & 이정재, 정우성 주연 [헌트] 런칭 예고편 9 ipanema ipanema 2시간 전18:00 1297
HOT GQ코리아 화보에 실린 손석구 별명들 8 NeoSun NeoSun 2시간 전17:57 1093
HOT <블라인드 시사회> 익무인 전원 소집 28 sense sense 2시간 전17:54 1171
HOT CGV '플레이그라운드' 포스터 증정 이벤트 12 준이주니 2시간 전17:52 1874
HOT 익무 시사)더 노비스-리뷰 4 소설가 소설가 2시간 전17:38 178
HOT 다들 블라인드 시사회 총 몇번씩 가보셨나요? 36 Leedong 2시간 전17:25 838
HOT 톰 크루즈 키높이 구두 보도하는 언론 21 goforto23 2시간 전17:20 2798
HOT 어머니가 액션 영화 총격 장면 지루해 하는 이유. 14 선우 선우 2시간 전17:16 3087
HOT 서울아트시네마 『이탈리아 영화 주간 FARE CINEMA: 피에르 파올로 파솔... 6 ipanema ipanema 3시간 전17:06 665
HOT 블라인드 시사회 공지는 처음 보내요...! 1 vs 2 23 아르떼하비 아르떼하비 3시간 전16:59 1847
HOT 디즈니플러스가 웬일이래 14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3시간 전16:57 4324
HOT 미국 토크쇼에서 한국말 가르치는 <파친코> 김민하 배우 18 카사블랑카 카사블랑카 3시간 전16:49 2472
HOT 범죄도시2 프리미어 시사 때 남다른 포인트에 반응하시는 관객 분들이 ... 17 leaf leaf 3시간 전16:42 1247
HOT <우연과 상상(2021)> 후기 4 happygroot happygroot 3시간 전16:40 349
HOT 칸 영화제 Chaos 2일차 평점 [2] (경쟁 부문) 5 ipanema ipanema 3시간 전16:34 1148
HOT 인디스페이스 6월 1일 <지구를 지켜라> 특별상영(예매 오픈) 7 중경샐러드 중경샐러드 3시간 전16:32 847
HOT [브로커] 송강호 & 강동원 360도 인사 영상 18 ipanema ipanema 3시간 전16:26 1789
1150809
image
무비런 무비런 4분 전20:02 171
1150808
normal
No인정 7분 전19:59 45
1150807
image
Leedong 7분 전19:59 341
1150806
image
참다랑어 참다랑어 8분 전19:58 156
1150805
image
쿠엘엘엘 쿠엘엘엘 9분 전19:57 150
1150804
normal
eb96 eb96 15분 전19:51 383
1150803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16분 전19:50 60
1150802
normal
songforu songforu 18분 전19:48 617
1150801
normal
톰파 톰파 19분 전19:47 254
1150800
image
kimyoung12 21분 전19:45 300
1150799
normal
서울락스퍼국제영화제 22분 전19:44 640
1150798
normal
eb96 eb96 23분 전19:43 383
1150797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30분 전19:36 224
1150796
image
이티:) 이티:) 31분 전19:35 719
1150795
normal
sooyaaa_ 31분 전19:35 977
1150794
image
goforto23 32분 전19:34 829
1150793
normal
닭한마리 닭한마리 33분 전19:33 549
1150792
image
SB SB 33분 전19:33 634
1150791
image
오버랩 오버랩 36분 전19:30 321
1150790
normal
Hane97 Hane97 41분 전19:25 1560
1150789
image
쿠엘엘엘 쿠엘엘엘 41분 전19:25 458
1150788
image
조스트리치 조스트리치 42분 전19:24 1764
1150787
normal
SB SB 43분 전19:23 365
1150786
normal
범죄도시2강력추천 44분 전19:22 428
1150785
image
sonso1112 sonso1112 46분 전19:20 1076
1150784
image
꿈은없고요그냥놀고싶습니다 꿈은없고요그냥놀... 47분 전19:19 202
1150783
normal
데이비스 49분 전19:17 628
1150782
image
쿠엘엘엘 쿠엘엘엘 49분 전19:17 652
1150781
image
paul26 paul26 50분 전19:16 311
1150780
image
e260 e260 51분 전19:15 264
1150779
image
kimyoung12 51분 전19:15 226
1150778
image
바이코딘 바이코딘 52분 전19:14 1183
1150777
image
길가주먹 56분 전19:10 515
1150776
normal
팝콘우마이이 팝콘우마이이 56분 전19:10 680
1150775
image
OVㅁ2 OVㅁ2 57분 전19:09 13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