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9
  • 쓰기
  • 검색

에드워드 펄롱, <터미네이터 3> 출연 무산된 경위 고백

카란 카란
3732 6 9

4b5de93767c394da2bf706f0fdc5bcc0-1024x538.webp.jpg

 

<터미네이터 2>(1991)에서 존 코너 역을 맡아 미소년 배우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에드워드 펄롱. 이후 마약 중독과 알코올 중독에 시달리며 체포되는 등 여러 가지 소동을 일으켰다.

 

펄롱은 원래 <터미네이터 3>(2003)에 출연할 예정이었으나 약물 문제로 인해 하차했다. 현재 46세인 펄롱은 팟캐스트 프로그램 ‘Inside of You with Michael Rosenb’에 게스트로 출연해 당시의 쓰라린 경험을 회상했다.

65738ceb720ac3da06452812_io-40.jpg

 

나는 <터미네이터 3>에서 배역을 잃었을 때를 기억한다고 말을 꺼낸 펄롱은 2000년경부터 약물 중독으로 재활원에 입소해 있었다.

 

당시 펄롱이 스튜디오와 맺은 <터미네이터 3> 출연 계약은 마약을 전혀 하지 않는다는 조건이었다고 한다. 계약금은 수백만 달러에 달하는 파격적인 금액이었고, 이에 펄롱은 눈이 휘둥그레졌다고 한다.

 

이렇게 큰돈을 벌어본 적이 없는 최고의 계약이라 신나서 친구들에게 전화를 걸어 최고의 계약을 맺었어! 다들 불러서 클럽에 가자!”라고 외쳤다고 한다.

 

그리고 클럽에서 가방에서 넘칠 정도로많은 양의 코카인을 투약했고, 젊은 여성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어느새 의식을 잃었다고 한다. “문득 깨어났을 때 클럽의 눈부신 조명이 켜져 있었다. 사람들이 내 주위에 서 있었고, 친구들이 나를 안고 울고 있었다. 무슨 일이냐고 물었더니 과다 복용으로 쓰러졌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펄롱 자신은 이에 대한 자각이 없어, ‘무슨 소리야!’라고 했다는데, 실제로는 뇌 발작을 일으켰다고 한다. “필름이 끊기고,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전혀 알 수 없었다며 당시의 공포를 회상했다.

 

이후 펄롱은 심한 수치심과 함께 구급차로 이송되었고, 이 사건은 뉴스로 보도되었다. 결국 마약을 하지 않겠다는 계약 조건을 어긴 탓에 영화도 무산됐다. ‘당신과 함께 할 수 없다는 말을 들었다<터미네이터 3> 출연이 무산된 경위를 설명했다.

 

정말 죄송한 생각이 들었다. 그리고 그것과 별개로 (마약을 하지 않기로) 계약을 맺었으니 당연한 결과다.”

 

이후 터미네이터시리즈는 한동안 펄롱과 인연을 끊고 진행되었다. 그가 출연할 예정이었던 <터미네이터 3>에서는 닉 스탈이 존 코너 역을 맡았다. 후속작에서는 크리스찬 베일, 제이슨 클락이 그 역할을 이어받았다.

 

그리고 2019년 개봉한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에서 존 코너 역 복귀 제의를 받았다. “술에 취하지 않은 상태에서 <터미네이터> 신작에 대한 연락이 왔을 때, ‘이건 신의 계시야! 감사하다!’라고 생각했다며 펄롱은 처음 연락을 받았을 때의 설렘을 이야기했다.

 

하지만 사실 <다크 페이트>의 존 코너는 디지털 처리를 통해 청소년 시절의 존 코너를 재현하고, 영화 초반에 바로 죽는 역할이었다. 카메오 출연에 가까운 것이었다.

 

현장에 갔더니 ‘14살 때를 연기해 달라. 그리고 당신은 죽게 된다라고 하더라. ‘뭐야, 그게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낙담에 빠진 펄롱은 처음에는 어떻게 해야 할지 몰랐다. <제인의 말로>와도 같았다고 회상했다.

 

<제인의 말로>1962년 영화로, 한때 유명세를 떨쳤던 아역배우가 인기를 완전히 잃고 술에 빠져드는 이야기를 그린다.

 

<다크 페이트> 촬영에 대해 펄롱은 일단 시키는 대로 하고 어떻게 될지 알았지만, 복잡한 심정이었다, “어쨌든 그 당시 나는 영화를 찍을 수 있는 상황이 아니었다는 것을 인지했다고 말했다.

 

씁쓸한 경험이었지만, “기쁨도 있었다, “그 캐릭터를 내 것으로 되찾을 수 있어서 기뻤다. 비록 단 하루만이었지만 말이다고 전했다.

 

펄롱은 다시 <다크 페이트>를 언급하며 나는 하루만 촬영에 참여했고, CG 작업도 했고, 그 대가로 돈을 받았다. 그래서...우울하긴 했다. 왜냐하면 영화 한 편에 통째로 출연하고 싶었고, 그래서 돈도 많이 받고 싶었기 때문이다(웃음). 나는 (존 코너를) 더 많이 연기하고 싶다. 하지만 어떻게 될지 모르겠다.”고 말하며 <터미네이터 2>에 대해서는 계속 안 보고 있고, 기억조차 나지 않는다. 나이가 들수록 (옛날의) 나를 보는 게 힘들어진다고 씁쓸한 심경도 털어놓았다.

 

(출처: 일본 THE RIVER)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6

  • 도삐
    도삐
  • 다크맨
    다크맨
  • 서래누나나도죽여줘요
    서래누나나도죽여줘요

  • Joopiter

  • 이상건
  • golgo
    golgo

댓글 9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할리우드 스타로 입지 굳힐 수 있었을 텐데...
마약이 참 무섭네요.
20:41
24.04.03.
2등
3편이 좀 더 잘 만들었으면 2편 다음 가는 나름대로 걸작이었습니다
제법 잘 만들었어요
20:58
24.04.03.
profile image 3등
그냥 바보 같은 놈이죠.. 누굴 원망하겠어요
21:16
24.04.03.
자초한 일이라 누굴 원망할 수 있을까요..
2편을 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최고의 스타 탄생을 믿어 의심치 않았는데
23:10
24.04.03.
profile image
으이그 계약했으면 좀 참지 거기서 사고를 쳐가지고 인생을 다 말아먹나(...)
10:01
24.04.0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올 더 네임즈 오브 갓] 시사회 당첨자입니다. 5 익무노예 익무노예 3일 전16:22 987
HOT 2024년 4월 15일 국내 박스오피스 1 golgo golgo 2시간 전00:06 626
HOT 레벨 문 리뷰 2 해리엔젤 해리엔젤 4시간 전22:17 843
HOT '데드풀과 울버린' 9분짜리 영상 클립 내용 2 golgo golgo 4시간 전22:08 1372
HOT 쿠팡 플레이)동조자1화 - 초간단 후기 3 소설가 소설가 5시간 전21:26 2444
HOT 박찬욱 감독 [동조자] 로튼 토마토 팝콘 점수 92% 2 시작 시작 5시간 전21:11 1805
HOT 이제훈,구교환의 '탈주' 예고편 봤습니다. 4 golgo golgo 6시간 전20:34 3011
HOT 엠마 왓슨 생일 2 도삐 도삐 6시간 전20:22 745
HOT The mountain (1956) 잘 만든 산악영화. 대배우 스펜서 트레... 3 BillEvans 6시간 전20:03 419
HOT 박찬욱 ‘동조자’ 쿠플 업 1 NeoSun NeoSun 6시간 전19:57 1507
HOT 스파이 패밀리 작가가 새로 그린 봄 일러스트 8 중복걸리려나 8시간 전17:58 1459
HOT '터미네이터' 제작 비하인드 - 아놀드 슈왈제네거... 16 NeoSun NeoSun 9시간 전17:34 1824
HOT 유명인 밀랍인형박물관 그레뱅 박물관 사진몇장(직촬) 4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10시간 전16:33 827
HOT 범죄도시4 익숙한 맛이 더 무섭다 6 uncletom uncletom 10시간 전16:31 5595
HOT '범죄도시 4' 재밌게 봤습니다. 22 golgo golgo 10시간 전16:17 11611
HOT 이상하군, 전혀 어색하지가 않아... 5 FutureX FutureX 10시간 전16:17 3812
HOT 봉준호 & 조지 밀러 '퓨리오사 매드맥스사가'... 4 NeoSun NeoSun 11시간 전15:04 2921
HOT (약스포) 악은 존재하지 않는다를 보고 3 스콜세지 스콜세지 12시간 전14:55 656
HOT 크리스토퍼 놀란이 자신의 정치적 관심사에 대한 영화를 만... 4 NeoSun NeoSun 12시간 전14:54 1967
HOT 톰 히들스턴, 로키를 연기하며 “인생이 바뀌었다” 5 카란 카란 12시간 전14:24 1422
HOT ‘현장에서 고함질렀다’는 레베카 퍼거슨의 고백에 과거 출연... 2 카란 카란 13시간 전13:39 3396
1132702
normal
CGVvip 1시간 전01:11 1362
1132701
image
golgo golgo 2시간 전00:06 626
1132700
normal
MEKKA MEKKA 4시간 전22:54 1247
1132699
image
bunny134 bunny134 4시간 전22:27 985
1132698
image
해리엔젤 해리엔젤 4시간 전22:17 843
1132697
image
golgo golgo 4시간 전22:08 1372
1132696
normal
소설가 소설가 5시간 전21:26 2444
1132695
image
시작 시작 5시간 전21:11 1805
1132694
image
golgo golgo 6시간 전20:34 3011
1132693
normal
golgo golgo 6시간 전20:28 515
1132692
image
도삐 도삐 6시간 전20:22 745
1132691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0:11 858
1132690
normal
호오오옹이 6시간 전20:08 551
1132689
image
BillEvans 6시간 전20:03 419
1132688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19:57 1507
1132687
normal
Kuin 7시간 전19:51 516
1132686
image
안소의 안소의 7시간 전19:45 258
1132685
image
갓두조 갓두조 7시간 전19:37 586
1132684
normal
왕정문 왕정문 7시간 전19:07 4500
1132683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8시간 전18:46 415
1132682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8시간 전18:44 523
1132681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8시간 전18:43 544
1132680
image
샌드맨33 8시간 전18:26 373
1132679
image
호러블맨 호러블맨 8시간 전18:12 729
1132678
image
호러블맨 호러블맨 8시간 전18:10 586
1132677
image
호러블맨 호러블맨 8시간 전18:08 344
1132676
image
호러블맨 호러블맨 8시간 전18:06 825
1132675
image
NeoSun NeoSun 8시간 전18:02 850
1132674
image
NeoSun NeoSun 8시간 전17:59 390
1132673
image
중복걸리려나 8시간 전17:58 1459
1132672
image
totalrecall 9시간 전17:45 483
1132671
normal
GI GI 9시간 전17:39 256
1132670
image
NeoSun NeoSun 9시간 전17:34 1824
1132669
image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9시간 전17:01 274
1132668
image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9시간 전16:57 3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