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6
  • 쓰기
  • 검색

마블과 슈피히어로 스트레스에 대한 기사 (번역)

wandava
2576 13 16

https://jp.wsj.com/articles/marvel-studios-box-office-slump-shows-limits-of-disneys-superhero-universe-11659161943

이달 초 1일자 기사긴 한데 그냥 좀 둘러보다가 보여서 읽어보고 번역해봅니다.

 

 

 

마블 영화에 변화 '슈퍼 히어로 스트레스'도

슬럼프에 빠진 마블이 디즈니에겐 큰 문제로

 

미국의 오락, 미디어 대기업인 월트 디즈니의 슈퍼히어로 최신작 <토르 러브&썬더>의 개봉 첫주말 북미 흥행이 1억 4420만 달러에 그쳤다.

 

2주째의 주말은 그렇게 호조를 보이진 않았다. 흥행은 68% 빠진 4660만 달러로, 작년의 <블랙 위도우>에 이어 2주차로서는 마블 스튜디오 제작 슈퍼히어로 영화 작품 중 최대의 하락세를 기록했다. 미국 조사회사인 컴스코어가 분석했다.

 

신작 영화의 불안정한 퍼포먼스는 디즈니에 있어선 큰 문제일 것이다. 산하 회사중 가장 수익성이 높은 영화제작사인 마블 스튜디오가 슬럼프를 겪고 있기 때문인 것이다.

 

마블은 디즈니가 인수한 2009년 이래 슈퍼히어로 영화 작품을 25개 제작했다. 전세계 합산 250억 달러를 벌어들이는 등 헐리웃 사상 최대규모의 '달러 상자'인 효자 스튜디오가 되었다. 2019년의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28억 달러의 흥행수입을 올렸다.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는 약 20억 달러, 게다가 8작품도 각각 10억 달러를 돌파했다.

 

하지만 마블이 2021년 초부터 제작한 6작품의 평균 흥행은 7억 7360만 달러에 그치며 이전 6작품의 평균 15억 달러에서 반토막이 났다.

 

특수효과를 많이 쓰는 슈퍼히어로의 액션 영화는 대부분 제작비에 몇억 달러, 심지어 홍보도 몇억 달러가 필요하다. 그래서 마블 같은 제작사가 수익을 얻는 허들은 상당히 높아진다.

 

최근의 마블 작품은 2021년의 <이터널스>(4억 230만 달러), <샹치와 텐링즈의 전설>(4억 2070만 달러), <블랙 위도우>(3억 7320만 달러)등 모두 지난 마블 작품의 흥행에 비하면 '실패'로 끝났다.

 

평론가들로부터도 호된 평가가 나왔다. 영화 평론 사이트인 로튼 토마토에 따르면 마블의 최근 6작품 지지율은 평균 75%로, 그 이전 6작품의 88.5%에서 떨어졌다.

 

하지만 최근 작품의 이런 트렌드에 역행하는 것도 있다. 소니 픽쳐스 엔터테인먼트(SPE)와 공동제작한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평론가들 뿐 아니라 팬들에게서도 호평을 받으며 흥행이 전세계 19억 달러로 큰 성공을 거뒀다. 마블 작품 중에서는 평론가 평가가 낮았던 2019년의 <캡틴 마블>도 흥행은 11억 달러에 달했다. 하지만 최근 마블 작품의 불안정한 퍼포먼스는 이례적이다.

 

디즈니의 홍보 담당자는, 최근 마블 작품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사태와 관련한 꾸준한 우려로 극장에 손님들이 잘 늘지 않는게 원인일수 있다고 설명했다. <토르 러브&썬더>에 대해서는, 중국 및 러시아 시장을 제외하고 4주째에 6억 200만 달러였다고 밝혔다. 전작인 <토르 라그나로크>는 중국 러시아 양쪽에서 1억 3500만 달러를 벌어들인바 있다.

 

월가의 애널리스트는 앞으로 개봉할 영화 작품군을 확충하는게 디즈니의 밥 차펙 CEO에게 우선 과제가 될것이라고 말한다. 디즈니 주가는 올해 32% 떨어졌으며 8월 10일에 결산을 발표한다.

 

모건 스탠리의 애널리스트인 벤자민 스윈번은 "디즈니에게 중요한 물음은, 영화 비지니스의 미래가 어떻느냐"고 말한다. 극장 개봉작품은 많은 관련 사업을 끌어올리는 원동력이 된다.

 

마블이나 <스타 워즈> 같은 프랜차이즈 영화는 관련 굿즈 판매나 테마파크 어트랙션, 동영상 서비스인 디즈니+에의 가입 같은 형태로 안정된 수입을 벌어왔다고 스윈번은 지적한다. 밥 차펙에겐 투자들과 팬들 모두에게 이들 프랜차이즈는 수익성이 높고 설렘이 가득한 작품이 앞으로도 더해질 것이며 제작을 맡을 우수한 인재들도 확보하고 있음을 안심시킬 필요가 있다고 말한다.

 

마블 작품이 효자노릇을 계속할 중요성은 그 어느때보다 높다. <스타 워즈> 영화, 방송을 다루는 루카스 필름은 앞으로 1년 안에 완성에 가까운 작품이 전혀 없다. 디즈니는 스타 워즈 시리즈에 대해 디즈니+ 쪽을 중시하는 전략을 채택하고 있으며 <만달로리안> 같은 히트작이 나오는 한편으로 극장 수입은 전혀 없다.

 

'슈퍼 히어로 스트레스'는 극장에서의 매너리즘화가 배경일지도 모른다. 여론조사 업체인 모닝 컨설트가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슈퍼 히어로 영화에 질렸다고 응답한 미국 성인 응답자가 2018년부터 높아졌다. 특히 Z세대 등 젊은층 사이에선 코믹스에서 슈퍼 히어로, 슈퍼팬이 캐릭터로 분하는 코스프레까지 전반적으로 관심도가 떨어진걸로 알려졌다.

 

모닝 컨설트의 시니어 에디터인 아담 엡스타인은 "확실히 갑옷에 금이 가고 있다"고 말한다. 디즈니가 하룻밤새에 슈퍼 히어로 산업의 근본적 재검토를 피할수 없을거라고 생각하진 않지만 젊은이들의 구매력이 추후 확대되면서 이런 트렌드가 장기적으로는 한층 두드러질것이다'

 

 

 

슈퍼히어로 영화 피로감은 어디나 다 있나보네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3

  • 해리엔젤
    해리엔젤

  • 첨탑
  • mirine
    mirine

  • Rec
  • nunu
    nunu
  • golgo
    golgo

댓글 16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wandava 작성자
golgo
어벤져스 신작까지 잘 버티는게 관건 같습니다
13:22
22.08.11.
profile image 2등
피로도도, 코로나도 전부 맞는 말이지만 우선 영화가 잘 만들어져야 아무래도 흥행이...ㅠㅠ
13:26
22.08.11.
wandava 작성자
nunu
영화 기본기도 중요하긴 하죠 ㅎㅎ
13:30
22.08.11.
3등
마블은 오히려 디플이 독이 된 느낌인것 같아요.
13:27
22.08.11.
wandava 작성자
Twinpeaks
저도 반쯤 그런 생각은 할때가 있긴 하네요
13:31
22.08.11.
돈좀주셈요
삭제된 댓글입니다.
13:28
22.08.11.
wandava 작성자
돈좀주셈요
뭐 그것도 있고 여론 조사해보니 피로감이 커진다는것도 있고 여러모로 이유가 겹치는게 있긴 한것 같습니다
13:31
22.08.11.
기존 캐릭터를 버리니 문제가 큰 것 같습니다... 닥스2도 닥스가 주인공이 아니고... 토르4도 토르가 주인공이 아닌 영화가 되어버렸으니... 팬으로서 참으로 아쉽습니다
13:29
22.08.11.
wandava 작성자
까투리
솔로무비면 그 히어로에 집중하는게 가장 우선인거 같긴 해요
13:32
22.08.11.
피로감 보다는 이전의 마블보다 재밌는 영화가 안나오는 것 같아요.
어딘가 한 두 구석씩 나사빠져있고...
눈이 너무 높아져서 그런 것 같기도 하네요.
13:29
22.08.11.
wandava 작성자
Rec
이전같은 재밌는 영화가 많이 나와주면 좋겠습니다
13:32
22.08.11.
굳건하던 기존 캐릭터들이 빠지고, 새로 나오는 시리즈들이 히어로물의 본분을 잊고 어설픈 드라마를 강조하는 게 문제가 크죠.
13:34
22.08.11.
profile image

가뜩이나 식상해지는 소재인데

오히려 작품수는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고 있고

진입장벽이 높아지니 팬 유입이 어렵고

그렇다고 기존팬 관리를 잘하냐 하면 그렇지도 않고

기존팬심에 거스르는 짓 골라하면서 팬하고 대립각 세우고

스타워즈의 전철을 그대로 밟는 것 같습니다

디즈니가 문제...

14:04
22.08.11.
profile image
모피어스
마블이 대놓고 팬덤이랑 대립각 세운적은 없지않나요?

라이언 존슨이나 닐 드럭만 같은 애들이 하는게 대립각이지...
15:10
22.08.11.
피로감 이전에 영화 퀄리티가 예전보다 별로인것 같아요
주변에 마블 기대하던 사람들 많았는데 닥스, 토르 연타로 맞고 이제 다들 포기한 느낌
14:37
22.08.1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10월 이전 회원 가입자 폰인증 방법 안내 6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11.08.11:03 14522
HOT 올리비아 콜먼 > [웡카]에서의 티모시 샬라메 연기 호평 1 kimyoung12 13분 전08:07 85
HOT 한소희 british fashion awards e260 e260 23분 전07:57 121
HOT [아바타 물의 길] 런던 시사 반응이 나왔네요 3 kimyoung12 1시간 전07:07 1286
HOT 존 랜도 “ [알리타 배틀앤젤] 속편 논의중, 성사 희망” 2 kimyoung12 1시간 전06:53 366
HOT [웬즈데이] 넷플릭스 영어 시리즈 역대 시청시간 3위 기록, 1위 추격중 3 kimyoung12 3시간 전05:13 538
HOT [아바타 물의 길] 스크린 X, 4DX, REAL D 3D 포스터 1 kimyoung12 4시간 전04:20 576
HOT 양자경 타임지 선정 올해의 아이콘 발표 >> 커버 사진 1 kimyoung12 7시간 전00:45 555
HOT 스즈메의 문단속 3월 8일 IMAX 동시 개봉 확정! 3 리언하트 리언하트 8시간 전00:18 1109
HOT 2022년 12월 6일 국내 박스오피스 2 golgo golgo 8시간 전00:01 960
HOT 켈리 라이카트 감독, 미셸 윌리엄스 주연 신작 [Showing Up] 첫 포스터 1 kimyoung12 8시간 전23:25 729
HOT MCU 세계관에 존재하는 실제 영화 10편 2 golgo golgo 9시간 전22:43 2477
HOT 지난주 포스터 떼샷 (11/30-12/4 포스터 정리) 2 피프 피프 9시간 전22:42 821
HOT 최악의 크리스마스 영화 10편 (IMDB 랭크) 2 mcu_dc mcu_dc 10시간 전21:53 1285
HOT 메가박스 영통점 특전 현황 (21:15) 2 소란_ 10시간 전21:27 646
HOT 일본도 전단지 되팔이들 때문에 난리라고 하네요. 9 golgo golgo 11시간 전20:44 2646
HOT 알파벳으로 파헤쳐보는 '카지노'의 매력 2 golgo golgo 11시간 전20:32 530
HOT 류준열, 이준익 감독과 특별한 인연 4 시작 시작 11시간 전20:27 1024
HOT [공식] 김혜선, 내년 7월 할리우드 간다…'My Girl's Choice&#... 시작 시작 12시간 전20:19 2915
1058670
normal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4분 전08:16 23
1058669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7분 전08:13 40
1058668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8분 전08:12 45
1058667
image
kimyoung12 13분 전08:07 85
1058666
image
kimyoung12 15분 전08:05 53
1058665
image
e260 e260 23분 전07:57 86
1058664
image
e260 e260 23분 전07:57 121
1058663
normal
kimyoung12 1시간 전07:07 1286
1058662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6:53 366
1058661
image
kimyoung12 3시간 전05:13 538
1058660
image
kimyoung12 3시간 전04:58 365
1058659
image
kimyoung12 3시간 전04:40 281
1058658
image
kimyoung12 4시간 전04:20 576
1058657
image
Nipohc 6시간 전01:45 598
1058656
image
kimyoung12 7시간 전00:45 555
1058655
image
카마도탄지로 카마도탄지로 7시간 전00:37 573
1058654
image
샌드맨33 7시간 전00:26 324
1058653
image
카리자드 8시간 전00:20 2303
1058652
image
리언하트 리언하트 8시간 전00:18 1109
1058651
image
golgo golgo 8시간 전00:01 960
1058650
image
hera7067 hera7067 8시간 전23:43 259
1058649
image
kimyoung12 8시간 전23:25 729
1058648
image
카란 카란 9시간 전23:11 711
1058647
image
hera7067 hera7067 9시간 전22:53 144
1058646
image
hera7067 hera7067 9시간 전22:51 292
1058645
image
golgo golgo 9시간 전22:43 2477
1058644
image
피프 피프 9시간 전22:42 821
1058643
image
카란 카란 9시간 전22:42 480
1058642
normal
쿠쿠루삥뽕빵삥뽕 9시간 전22:29 535
1058641
image
mcu_dc mcu_dc 10시간 전21:53 1285
1058640
normal
납득이안가요 납득이안가요 10시간 전21:44 302
1058639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10시간 전21:40 731
1058638
image
소란_ 10시간 전21:27 646
1058637
image
NeoSun NeoSun 11시간 전21:10 593
1058636
image
golgo golgo 11시간 전20:57 7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