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48
  • 쓰기
  • 검색

'프랑스' 한줄평/리뷰 이벤트

익무노예 익무노예
2982 10 48

8.jpg

 

 

영화 <프랑스> 한줄평/리뷰 이벤트입니다.

<프랑스> 관람 후 아직 못 본 분들에게 추천하는 한줄평을 아래 댓글란에 달아주세요.

 

참여하신 분 중 10분을 뽑아서, <프랑스> 굿즈 세트(포스터 4종 외)를 드립니다.

 

영화수다 게시판에 감상평(리뷰)를 작성한 분들은 그 글 주소도 같이 댓글에 남겨주시면 더욱 좋습니다.

(작성하신 후기는 마케팅 용도로 활용될 수 있습니다.)

 

 

이벤트 참여 방법

아래 댓글란에 <프랑스> 한줄평 남기기.

(영화수다에 리뷰를 쓴 사람은 리뷰 글 주소를 같이 붙이면 OK)

 

당첨자 발표: 1월 15일(토)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아래 포스터들 외에 스페셜 포스터 1종 및 기타 굿즈 추가 예정

 

01.jpg

 

 

공유스크랩

추천인 10


  • 푸르메
  • 테리어
    테리어
  • paulhan
    paulhan
  • 나름
    나름
  • FilmWhatElse
    FilmWhatElse
  • 메로메로
    메로메로
  • 타누키
    타누키
  • 전지구적난민
    전지구적난민
  • 스콜세지
    스콜세지
  • robertdeniro
    robertdeniro

댓글 48

댓글 쓰기
profile image 1등

1. 레아 세두의 또 다른 재발견! 그녀의 비상에 응원하고 싶다!

2. 레아 세두 팬이라면 꼭 볼것! N차각!

 

https://extmovie.com/movietalk/72226176

댓글
13:45
22.01.03.
profile image 2등

레아 세이두의 열연만으로는 부족했던 뒷심...
오로지 혼자 빛난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0378 (노스포 단평)

댓글
16:22
22.01.03.
profile image 3등
픽션을 끝낸 논픽션인 그녀의 세상은 더이상 무너지지 않으리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2651
댓글
17:57
22.01.03.
profile image
미디어를 통한 상상적 동일시로 국가라는 허구의 공동체가 탄생한다 이제 국가는 미디어의 다른 말에 지나지 않는다!🤣
댓글
19:39
22.01.03.
profile image

133분동안 레아 세두의 진실과 거짓의 양면성있는 다양한 표정과 연기력에 빠져서 본 프랑스!
개봉때 무조건 N차 하러갑니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6719

 

https://www.instagram.com/p/CYRA4vfFXcP/?utm_medium=copy_link

댓글
19:41
22.01.03.
profile image
한줄평 - 중심 아닌 중심의 갈증과 고통으로써 언론 플레이어의 삶을 보여주는 영화.

인물과 주변 인물들을 통한 빚어내는 상황들이 독특하고 보는 재미가 상당했습니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7873
댓글
20:22
22.01.03.
profile image
한줄평: 진실과 거짓, 정의와 불의의 경계에서.

레아 세두를 좋아하면 필시 영화관에서 관람해야 할 영화! 개봉날에도 달려갈 예정입니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4220
댓글
21:29
22.01.03.
profile image

레아세이두의 생동감있는 매력과 눈부신 비주얼 그리고 미친 연기에 흠뻑 빠진 133분

단평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1312

리뷰

https://extmovie.com/movietalk/72325491

댓글
21:37
22.01.03.
profile image
언론인, 셀러브리티의 삶을 누구보다도 아끼지만 그것으로부터 고통 또한 받는 역설적인 삶을 레아 세이두가 잘 표현했습니다.


인상깊은 영화입니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1237
댓글
21:52
22.01.03.
profile image
팔색조라는 말, 그 자체인 배우 레아 세이두의 매력을 집대성한 영화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0971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6482
댓글
21:57
22.01.03.
profile image

진심으로 누군가를 사랑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242063

댓글
22:38
22.01.03.
profile image

경멸을 담지한 시선으로 영화를 벌거벗기는 브루노 뒤몽의 걸작

 

https://extmovie.com/movietalk/70280027

https://extmovie.com/movietalk/72246331

댓글
00:18
22.01.04.
profile image

언론인을 직업으로 삼는 '프랑스 드뮈레'의 삶의 단편, 빛과 어둠의 경계를 아슬아슬하게 담아낸 작품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1900

댓글
02:50
22.01.04.
profile image
레아 세이두, 레아 세이두에 의한, 레아 세이두를 위한

https://extmovie.com/movietalk/72248819
댓글
04:07
22.01.04.
profile image

두시간 내내 펼쳐지는 종횡무진 레아 세이두의 런웨이!!https://extmovie.com/movietalk/72239420?category=61633579

댓글
09:11
22.01.04.
profile image
레아 세두가 연기하는 끊임없는 죽음과 부활

https://extmovie.com/movietalk/72253969
댓글
12:08
22.01.04.
profile image
레아 세이두 그 자신의 모습조차 투영된 프랑스의 133분

https://extmovie.com/movietalk/72265859
댓글
22:02
22.01.04.
profile image
가식으로 가득찬 그녀가 마이크가 가진 강력한 권력을 통해서 얻은것, 잃은 것, 그리고 다시 찾은것..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4499
댓글
23:08
22.01.04.
https://extmovie.com/movietalk/72250714
연출된 뉴스에 추락하는 언론인의 눈물의 의미는?
댓글
10:39
22.01.05.
profile image
그녀의 매력에 빠지는 시간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2462
댓글
17:58
22.01.05.
profile image
'여기서 어느 길로 가야 하는지 가르쳐 줄래?'
'그건 네가 어디로 가고 싶은가에 달렸지.' 고양이가 말했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307760
댓글
20:02
22.01.05.
profile image
한줄평 : 프랑스, 화려함 뒤에 감춰진 고독을 이야기하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319559
댓글
02:14
22.01.06.
profile image
외모를 치장하다못해 세상도 치장하는 저널리스트, 아들에게 외면받는 엄마이자, 사랑하지 못하는 아내, 마침내 사랑하고 사랑받는 한 여성이 되기까지.
댓글
02:44
22.01.06.
profile image

https://extmovie.com/movietalk/72231598

 

대중의 소리를 막는 것은 강을 막는 것보다 어렵다

댓글
14:02
22.01.06.
profile image
위선으로 꾸민 진실보다 고통받는 진실을 향해 질문 해야한다
그것이 개인이든 사회이든 미디어이든
당신은 그 고통스런 질문들을 할 수 있는가 그리고 답 할 수 있는가

https://extmovie.com/movietalk/72322622
댓글
18:19
22.01.06.
profile image

한줄평 :

 

' 레아 세두.. 그녀의 체험 삶의 현장 속으로.. ' 

👉 후기 https://extmovie.com/movietalk/72404295

댓글
15:50
22.01.08.
profile image

133분간 프랑스의 내면을 까발린다.

https://extmovie.com/movietalk/72435553

댓글
16:55
22.01.09.
profile image
찰나 같던 레아 세두의 133분.

https://extmovie.com/movietalk/72411500
댓글
00:37
22.01.12.
profile image
아쉽지만 레아 세이두는 자신의 진가를 증명했다고 생각되는 영화.

https://extmovie.com/movietalk/72240670
댓글
21:55
22.01.12.
profile image
언론인이자 한 남자의 아내이며 아이의 어머니. 프랑스 드뫼르라는 여성의 삶과 그녀를 둘러싼 환경, 그녀의 내면을 다루는 이야기.
https://extmovie.com/movietalk/72311275
댓글
09:48
22.01.13.
profile image
<프랑스> 피카소의 얼굴을 표현한 레아 세이두
https://extmovie.com/movietalk/72597455
댓글
00:58
22.01.14.
profile image
프랑스 그 자체였던 레아 세이두의 감정에 푹 빠지다
댓글
01:48
22.01.14.
profile image
https://extmovie.com/movietalk/72615836

가장 화려한 형태의 국가적 내부고발. 수많은 진실과 거짓 속에서 무너져 내린 그녀, 혹은 ‘프랑스’의 삶에서 기댈 수 있는 것은 오직 변함없(을 거라 외치)는 사랑뿐이었나.
댓글
13:16
22.01.14.
profile image
전위적인 프랑스 씨의 나날

https://extmovie.com/movietalk/72625318
댓글
16:47
22.01.14.
profile image
프랑스 드 뮈르, 죽었다 살아나는 그를 세아 세두 아니면 누가 할 수 있을까.
https://extmovie.com/movietalk/72628185
댓글
17:51
22.01.14.
profile image

https://extmovie.com/movietalk/72646094

 

픽션의 매체로 담아내는 논픽션의 세계!

할리우드 영화가 아닌 자국 '프랑스'의 영화로 돌아간 레아 세두의 모국어 연기는 물 만난 고기처럼 더욱 밝게 빛난다!

가장 프랑스스러운 이야기인 동시에, 가장 글로벌한 이야기!

댓글
23:04
22.01.14.
profile image
미디어, 배우, 영화의 역사를 동원한 클로즈업에 관한 한 연구
댓글
00:27
22.01.15.
profile image

한줄평: 사실과 진실의 모호한 경계를 오가는 미디어의 속성을 제대로 표현한 작품
https://extmovie.com/movietalk/72638527

댓글
00:32
22.01.15.
profile image
한줄평: 관종셀럽의 삶과 양심의 눈물 그 사이의 어딘가에서 방황하는 그녀의 이야기
댓글
00:36
22.01.15.
profile image
https://extmovie.com/movietalk/72649442
'배우, 감독 그리고 연출 모두 묘하게 매력적이다'

추천하고싶은 작품이었습니다 ㅎㅎ
댓글
00:48
22.01.15.
profile image
사실을 포장해서 방송하는 언론
유명인에 대해 물고늘어지는 기자와 팬
그 사이에서 망가지고 무너지는 한 여자의 운명

프랑스 드 뫼르는 이름과 같이
죽었을까? 부활했을까?
생각해본다
댓글
00:59
22.01.15.
profile image
언론에 빗대어 풍자한 프랑스 사회의 모순과 가식 속에 레아 세이두 배우의 숨길 수 없는 매력
댓글
01:32
22.01.15.
profile image
스포 있는 ‘프랑스’ 후기
https://extmovie.com/movietalk/72652763
댓글
04:04
22.01.15.
프랑스와 그녀의 우울

https://extmovie.com/movietalk/72654287
댓글
09:05
22.01.15.
profile image
프랑스 대표 얼굴의 민낯과 식민지 유산의 책임
https://extmovie.com/movietalk/72616231
댓글
12:03
22.01.1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40
image
익무노예 22.01.19.10:08 4463
3139
image
익무노예 22.01.14.19:21 13781
3138
image
익무노예 22.01.14.16:17 8796
3137
image
익무노예 22.01.14.10:34 4243
3136
image
익무노예 22.01.14.10:28 2002
3135
image
익무노예 22.01.11.20:06 5177
3134
image
익무노예 22.01.11.10:07 3479
3133
image
익무노예 22.01.11.10:02 2547
3132
image
익무노예 22.01.10.14:01 4249
3131
image
익무노예 22.01.07.18:21 3478
3130
image
익무노예 22.01.04.19:51 5182
3129
image
익무노예 22.01.04.19:36 4864
3128
image
익무노예 22.01.03.17:49 6386
image
익무노예 22.01.03.13:39 2982
3126
image
익무노예 22.01.01.11:31 6556
3125
image
익무노예 21.12.30.20:05 3651
3124
image
익무노예 21.12.30.13:31 2716
3123
image
익무노예 21.12.29.18:40 5151
3122
image
익무노예 21.12.29.18:17 1934
3121
image
익무노예 21.12.29.18:14 1390
3120
image
익무노예 21.12.24.22:49 9223
3119
image
익무노예 21.12.24.09:24 14007
3118
image
익무노예 21.12.23.23:54 6105
3117
image
익무노예 21.12.22.09:37 5895
3116
image
익무노예 21.12.21.09:51 4872
3115
image
익무노예 21.12.20.21:22 6312
3114
image
익무노예 21.12.20.21:18 2041
3113
image
익무노예 21.12.20.12:47 2996
3112
image
익무노예 21.12.16.10:42 4806
3111
image
익무노예 21.12.15.19:47 6296
3110
image
익무노예 21.12.13.21:34 3578
3109
image
익무노예 21.12.13.17:40 2259
3108
image
익무노예 21.12.10.12:12 4995
3107
image
익무노예 21.12.10.09:50 1970
3106
image
익무노예 21.12.10.09:47 3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