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6
  • 쓰기
  • 검색

'램' 주연배우 월드스타 누미 라파스에게 질문하세요.

익무노예 익무노예
3277 36 36

 

movie_image.jpg

 

 

<프로메테우스>, <밀레니엄> 시리즈  <월요일이 사라졌다>로 유명한 월드스타 누미 라파스

 

A24 제작 호러 영화 <램>에 출연한, 누미 라파스에게 궁금한 질문을 아래 댓글란에 남겨주세요.

채택된 질문은 영화사에서 대신 전달하여 답변을 받을 예정입니다.

 

참여해주신 분들 중 5분을 뽑아서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 (5명)을 드립니다.

 

 

마감 시간: 12월 8일 정오까지

공유스크랩

추천인 36


  • 스페이드

  • imbruglia
  • songforu
    songforu
  • happygroot
    happygroot

  • LFCChampions
  • 테리어
    테리어
  • 영원
    영원

  • 오늘미미
  • 스타베리
    스타베리
  • FilmWhatElse
    FilmWhatElse
  • 우유과자
    우유과자
  • 우야푸치
    우야푸치

  • 맹린이
  • 율독
    율독
  • 스테이플러
    스테이플러
  • 타누키
    타누키
  •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mojojojo
    mojojojo
  • 돌멩이
    돌멩이
  • 아루마루
    아루마루
  • Nashira
    Nashira
  • 필름마크
    필름마크
  • NeoSun
    NeoSun

  • 영화좋아하는곰
  • 도우너월드
    도우너월드
  • 픽팍
    픽팍
  • DELIGHT
    DELIGHT
  •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 reckoner
    reckoner
  •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 밖에비온다
  • Story
    Story
  • 참다랑어
    참다랑어

  • 안혐오스런마츠코
  •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댓글 36

댓글 쓰기
profile image 3등
1.'램'에서 연기할 때 힘들었던 부분이 있었는지?

2. 전작들이 무겁고 진지한 영화들이 대부분인데 그런 비슷한 장르만 찍는 이유? 앞으로 밝고, 코메디 같은 연기는 할 생각이 있으신지?
댓글
21:27
21.12.07.
profile image

장르영화중 소재가 강한 영화들, 별난 스토리의 영화들에 많이 출연하는데. 장르영화 출연을 즐기는지, 특히 좋아하는 장르가 있다면 어떤건지 궁금해요.

댓글
21:31
21.12.07.
우리가 생각하는 틀에서 벗어난 호러 영화 제작에 탁월한 A24와 함께 작품에 참여해 본 소감이 어떠신지.
댓글
21:34
21.12.07.
profile image
(수준떨어지는 질문이면 알아서 빼주시겠죠.)
1.본인의 무표정한 표정일때 ​양과 닮아보인다.
​그런생각 해 본 적 없는지?
🐑
댓글
21:37
21.12.07.
1. 인간에게 친숙한 동물도 많은데 왜 양이 었는지..?

2. 이영화에서 본인이 느낀 최고의 장점은??
댓글
22:00
21.12.07.
profile image

스웨덴 출신이면서 할리우드 등 해외 여러 나라 영화들에도 적극적으로 출연하시는데요. 혹시 한국영화 출연에도 관심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같이 작업해보고 싶은 감독님이 있다면요?

댓글
22:00
21.12.07.
profile image

1. 소재와 제목이 '양'을 다루고 있는데, 가장 좋아하는 동물은 무엇인지 궁금합니다.
2. 영화속 배경이 아이슬란드로 알고 있는데, 장소적특성으로 인해 겪었던 가장 좋았던 점과
가장 힘들었던 점 각각 하나씩 있는지 궁금합니다.
3. 촬영 중 혹은 살아오면서 양과 관련하여 겪은 에피소드 있다면 어떤 게 있었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22:04
21.12.07.
profile image
세상에! 월요일이 사라졌다 정말 잘 봤는데, 익무에서 직접 인터뷰를 하는군요!

예고편에서 어린 양을 사람처럼 대하는 걸 봤는데 영화 촬영을 할 때 실제 양을 두고 촬영을 했는지
사람이 양의 탈을 쓰고 촬영을 했는지 궁금합니다. 양을 볼 때 어떤 마음으로 연기를 했는지도 궁금해요.
댓글
22:14
21.12.07.
profile image

1.

이 영화만이 가진 특별함이

무엇이라 생각하는지


2.

영화내에 관객들이 특별히

집중해줬으면 하는 포인트는?

 

댓글
22:14
21.12.07.
profile image
장르 구분 없이 다양한 작품에 출연 중이신데 작품을 선택하는 본인 만의 기준이 있으신지? 있다면 기준에 부합하지 않아도 출연한 경우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22:15
21.12.07.
profile image

1. 많은 배우들이 극단적인 캐릭터를 맡고 난 후 일종의 트라우마가 남아 한동안은 힘들어 한다고 들었다. '램'의 경우 역시 예고편만 봐도 보통이 아님을 알수 있다. '램'을 비롯해 가장 오래도록 기억남는 역할과 본인만의 스트레스 해소 법은?

2. 한국영화를 본적이 있는지? 있다면 가장 기억에 남는 영화나 배우를 알고 싶다. 또는 향후 한국영화에서 맡아보고 싶은 역할은?

3. 강렬한 캐릭터에 비해 웃을 때 너무 천진난만하면서도 예쁘다. 항상 아름다운 웃음을 잃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그런 당신의 역할 변신에 대한 기대도 크다. 도전 의향은?

댓글
22:16
21.12.07.
profile image
1. 월요일이 사라졌다, 엔젤 오브 마인 등 쉽게 잊혀지지 않는 강렬한 캐릭터로 항상 관객들을 놀라게 하는 배우인데, 작품을 선택할 때 중요하게 보는 지점이 무엇인가요?
2. 이번 <램>에서 관객들이 눈 여겨 봐야 할 포인트는?
3. 영화가 보여주는 정상과 비정상의 경계에 대해 배우 본인은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댓글
22:48
21.12.07.
profile image

1. 밀레니엄시리즈 때부터 몸을 많이 쓰는 배역인데 역할을 위해 특별히 하는 운동은 있나요?

2. 이때까지 본 영화중에 본인출연작 제외하고 가장 감명깊게 본  영화는?

댓글
23:05
21.12.07.
profile image
램이란 영화에 출연 결정을 하고 독특한 캐릭터를 이해하기 위해 준비한 것들이나 어느 부분에 중점을 두고 연기했는지 궁금해요!
댓글
23:38
21.12.07.
profile image
1. 램 예고편만 봐도 독특하면서 강렬한 느낌의 영화라는 생각이 드는데, 이 배역을 선택한 이유가 있다면?

2.(블록버스터 같은 상업 영화 중에서도 좋고, 예술성 있는 영화 중에서도 좋고) 혹시 다른 영화에서 본인이 맡았으면 좋았을 걸 하는 배역이 있다면?
혹은 앞으로 하고 싶은 역할이 있다면?

이상입니다~
댓글
00:36
21.12.08.
profile image

예고편에서 양을 자식처럼 아끼는 모습이 나오는데요. 혹시 가족처럼 사랑한 동물이 있으신가요?

댓글
00:42
21.12.08.
1. 양털 제품이나 양고기를 소비할 때 영화 <램>촬영 전 후 심경의 변화나 달라진 점이 있는지, 있다면 어떻게 달라졌는지 궁금합니다.

2. 이전 작품 <프로메테우스>나 이번 작품 <램>의 경우 작중에서 인간이 아닌 다른 존재를 잉태하거나 자식처럼 여기는 장면이 나와 다소 이질적이거나 괴이한 장면을 연기하셨는데, 이런 장면을 연기할 때 어떤 자세로 임하시고 어떻게 준비 및 연습하시는지 궁금합니다.

3. 호러 영화의 경우 촬영장에서 기이한 현상이 나타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램>촬영시에도 이런 미스터리한 일이 있었는지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가 궁금합니다.
댓글
01:17
21.12.08.
profile image
동물을 키워 보신적이 있으신가요? 만약 있으시다면 지금까지 어떤 동물을 키워보셨는지 궁금해요
댓글
01:47
21.12.08.
profile image
아니 무려 누미 라파스가 여기에...!! 좋아하는 배우님인데 반갑습니다!!

1. 예고편만 봤을 때도 상당히 독특하고 괴상한 작품이란 느낌을 받았습니다. 믿고 보는 A24 작품이라는 점은 제외하고서, 이 작품에 출연을 결심하게 된 결정적인 계기가 무엇이었는지 궁금합니다!

2. 대규모 팬층을 거느린 리들리 스콧 감독님의 에이리언 시리즈나 가이 리치 감독님의 셜록 홈즈 시리즈처럼 막대한 자본이 들어간 대규모 블록버스터에도 출연하셨고, 이번 작품인 '램'이나 '엔젤 오브 마인'처럼 상대적으로 작은 규모의 영화에도 고루 출연하셨는데, 대규모 블록버스터에서 작업을 할 때와 비교적 저예산의 인디 / 아트하우스 영화에서 작업을 할 때, 배우로서 어떤 차이가 있는지, 경험적인 차이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3. '램'을 제외하고 가장 좋아하는 A24 작품이 있으시다면?

4. 아이슬란드어로 연기하신 첫 영화라고 들었는데, 영어 연기와의 차이점이라든가, 준비할 점 등.. 이 부분에 대한 뒷이야기가 궁금합니다!
댓글
07:14
21.12.08.
profile image
관객은 영화속 인물이 처한 상황에 감정이입한다. 배우로서가 아닌 관객 혹은 인간으로서 영화에서와 같은 아이 혹은 새끼양을 받아들이겠는가?
댓글
08:18
21.12.08.
profile image
처음 영화의 각본을 받아서 읽었을때 어떤 느낌이었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09:40
21.12.08.
profile image
1. 이 영화가 표현하고자하는 감정이나 주제의식이 있다면 무엇인지, 영화를 아직 보지 못한 사람들을 위해 배우님이 이해한 내용을 소개해주셨으면 합니다.

2. 이 영화에서 가장 눈여겨봐주었으면 하는 장면은 어떤 장면인가요?
댓글
10:12
21.12.08.
1. 예고편만 봐도 상당히 독특하고 기괴하다는 느낌인데 출연을 결정한 결정적인 이유가 있다면 들어보고 싶습니다.

2. 영화에서는 드러나지 않는 촬영 비하인드라던가 에피소드, <램>을 촬영하며 겪은 고충이나 어려움에 대해 들어보고 싶습니다.

3. 이번 영화 <램>의 감독님을 고려했을 때 영화가 명확한 메시지를 주는 결말은 아닐 거 같은데 영화를 다 보았다는 전제하에 결말에 대해서 배우님의 의견을 들어보고 싶습니다.

4. 영화 <램>에서 주목해야 할 장면이나 복선이 있다면 미리 배우님 입장에서 들어보고 싶습니다.

5. 이 영화 <램>에서 배우님이 가장 최고라고 생각하는 장면이 무엇인지 들어보고 싶습니다.
댓글
10:57
21.12.08.
루미 나파스 배우 본인에게 영화 "램" 이란 무엇이고 실제로 양은 어떤 의미 인가요?
댓글
11:18
21.12.08.
profile image
할리우드와 스웨덴 등 여러 나라를 오가는 활동을 하고 계신데, 여러 나라에서 들어오는 시나리오 중에서 가장 제일 우선적으로 생각하는 작품 선정 기준은 무엇인가요?
댓글
11:25
21.12.08.
profile image
1. 섬세하게 변화하는 심리묘사를 연시러히 어려웠을 것 같은데, 참고한 영화나 캐릭터가 있나요?

2. 원래 양을 좋아하셨는지, 이번에 양과 친해지기 위해 노력한 에피소드가 있다면 소개 부탁드립니다.
댓글
11:29
21.12.08.
이런 자칫 우스꽝스러워 보일 수 있는 특이한 소재의 영화를 하는 것에 대한 부담이나 걱정은 없나요?
댓글
11:32
21.12.08.

1. 이번 영화에서 양은 지겹게 보셨을텐데 혹시 기르고 있는 얘완 동물은 있으신지..
2. 필모를 보면 맡은 배역들이 강한 배역들이 많아서 후유증이 있을지도 모르겠다 싶은데
떨쳐내는 노하우가 있으신지..
3. 기존 영화들 중에서 저 역할은 나도  해보고 싶은데 하는 배역이 있으셨는지...

댓글
11:53
21.12.0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36
image
익무노예 22.01.14.16:17 8654
3135
image
익무노예 22.01.14.10:28 1979
3134
image
익무노예 22.01.11.10:07 3445
3133
image
익무노예 22.01.11.10:02 2517
3132
image
익무노예 22.01.10.14:01 4222
3131
image
익무노예 22.01.07.18:21 3469
3130
image
익무노예 22.01.04.19:51 5168
3129
image
익무노예 22.01.04.19:36 4842
3128
image
익무노예 22.01.03.17:49 6361
3127
image
익무노예 22.01.03.13:39 2966
3126
image
익무노예 22.01.01.11:31 6528
3125
image
익무노예 21.12.30.20:05 3640
3124
image
익무노예 21.12.30.13:31 2705
3123
image
익무노예 21.12.29.18:40 5114
3122
image
익무노예 21.12.29.18:17 1925
3121
image
익무노예 21.12.29.18:14 1367
3120
image
익무노예 21.12.24.22:49 9200
3119
image
익무노예 21.12.24.09:24 13972
3118
image
익무노예 21.12.23.23:54 6078
3117
image
익무노예 21.12.22.09:37 5872
3116
image
익무노예 21.12.21.09:51 4842
3115
image
익무노예 21.12.20.21:22 6281
3114
image
익무노예 21.12.20.21:18 2026
3113
image
익무노예 21.12.20.12:47 2983
3112
image
익무노예 21.12.16.10:42 4784
3111
image
익무노예 21.12.15.19:47 6281
3110
image
익무노예 21.12.13.21:34 3539
3109
image
익무노예 21.12.13.17:40 2251
3108
image
익무노예 21.12.10.12:12 4975
3107
image
익무노예 21.12.10.09:50 1965
3106
image
익무노예 21.12.10.09:47 3489
image
익무노예 21.12.07.21:23 3277
3104
image
익무노예 21.12.07.20:11 4221
3103
image
익무노예 21.12.06.14:00 3469
3102
image
익무노예 21.12.06.13:37 11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