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그럭저럭 카센타

카센타를 익무 시사로 보았습니다. 예상하던 것-밝은 분위기의 코믹 오락 영화-과는 다른 전개에 당황스럽기도 했지만 영화가 끝날 때까지 자세를 바꾸는 것도 잊고 볼 만큼 흡인력이 있는 괜찮은 영화였습니다. 그럼에도 그럭저럭을 준 것은 제 초반의 기대-메이저 코믹!영화-와 꽤나 달라서입니다. 저야 그럼에도 불구하고 흥미롭게 보았지만 이 영화를 코믹에 방점을 두고 보려고 하는 관객에겐 이 영화의 속내에 당황할 확률이 꽤 높을거란 생각이 드네요,

블랙>>>코메디 장르이고 다양성>>주류 영화였던 '카센타'는 감독님께서 말씀하신대로 재구(박용우), 순영(조은지), 그리고 그 둘의 삶의 터전인 카센타 이 셋이 주연인 영화였습니다. 감독님께서 특히 공을 들이셨을 그 카센타는 세트 자체로도, 지리적 위치로도 이 영화의 분위기를 주도하면서, 그 자체로도 이야기가 되는 멋진 공간이었습니다.

길지 않은 편인 90여분 상영 시간동안 꽉꽉 눌러담은 이야기가 느슨한듯 팽팽하게 이어졌습니다. 이야기 자체는 단순한 편-카센타 부부 사기극ㅎㅎ-이지만 그 안에 중심 이야기와 둘의 주변 상황 이야기들이 꽉 들어차있었어요. 그래서 좀 산만하고 대사를 못들으면-사투리가 많아서 무슨 대사인지 놓치기가 쉬운 편이었어요- 그랬었나..? 싶은 순간들이 생기기도 했습니다.

경제적으로도, 지역 내 위치로도 막막하기만 한 외길을 걷던 카센타 부부가 갑자기 생긴 갈림길에서 어떤 길을 선택하게 되고, 어떻게 걷고, 언제까지 계속 걸을 것인가에 대한 영화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해가 언제 뜬다는 기약이 없는 어두운 길을 같이 걷던 사람이 갑자기 불빛을 만나게 되면 당장 그 빛을 잡고싶어하는 것은 선택의 문제가 아니겠지만 등장인물이 그 빛을 언제까지 잡을 것인가, 이 빛을 인위적으로 잡는 것은 정당한가, 누군가 주인이 있는 빛은 아닐까..하는 등의 선택에서 어떻게 행동하느냐에 따라 이야기가 갈릴 것입니다. 관객들이 특히 이 영화를 본 후 주인공들의 선택과 결말에 대해 생각하게 되고 되새기게 만드는 맛이 드는 영화였어요. 블랙커피같이 누군가는 써서 싫어하겠지만 또다른 누군가는 그 씁쓸함에 취해 되새김질 하기 좋을 영화였습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cmd_comment_do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4130 그럭저럭
image
1+∞ 1시간 전01:29
44129 완전강추
image
쏬쏬 2시간 전00:46
44128 미묘하네
image
쏬쏬 2시간 전00:39
44127 맘에들어
image
박군93 2시간 전00:32
44126 맘에들어
image
스매쉬12 5시간 전21:59
44125 맘에들어
image
Likeit 12시간 전15:24
44124 미묘하네
image
Likeit 12시간 전15:21
44123 맘에들어
image
희열 16시간 전10:41
44122 그럭저럭
image
무난하게 17시간 전10:10
44121 완전강추
image
빨간당근 18시간 전08:36
44120 완전강추
image
백택 23시간 전04:01
44119 그럭저럭
image
Arsenal 23시간 전03:32
44118 미묘하네
image
핀란 1일 전00:27
44117 맘에들어
image
타누키 1일 전23:34
44116 맘에들어
image
Vortex 1일 전21:42
44115 맘에들어
image
Likeit 1일 전16:24
44114 맘에들어
image
Likeit 1일 전16:19
44113 그럭저럭
image
귀장 1일 전15:28
44112 맘에들어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15:26
44111 미묘하네
image
마불마불 1일 전10:32
44110 돈아까워
image
피클주 1일 전10:05
44109 맘에들어
image
무난하게 1일 전09:33
44108 맘에들어
image
스콜세지 2일 전23:47
44107 완전강추
image
아침햇살 2일 전19:25
그럭저럭
image
돌멩이 3일 전02:52
44105 그럭저럭
image
HMH 3일 전23:55
44104 완전강추
image
앨리스7 3일 전23:15
44103 완전강추
image
커피펜슬 3일 전22:33
44102 맘에들어
image
쏬쏬 3일 전22:09
44101 돈아까워
image
Likeit 3일 전20:07
44100 맘에들어
image
타누키 3일 전19:13
44099 맘에들어
image
크리스피크림도넛 3일 전18:52
44098 그럭저럭
image
니코라니 3일 전18:16
44097 완전강추
image
Likeit 3일 전18:04
44096 맘에들어
image
인생은아름다워 3일 전1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