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미묘하네 <하이 라이프> 흥미로운 설정만 가득한...

하이 라이프

 

★★☆

 

드넓은 우주를 항해하는 우주선에 주인공 로버트 패터슨과 태어난지 얼마 되지 않은 이제 막 걷기 시작한 여아이 밖에 없다.

 

과연 무슨일이 있었던 것일까? 이렇게 호기심으로 영화는 시작한다.

과거로 돌아간 이야기는 차근차근 그간 이야기를 시작한다.
이게 전체적인 느낌만 적긴 애매해 줄거리를 이야기 할 수 밖에 없는데..

 

(이하 스포일러가 있으니 유념하세요~)

 

downloadfile (59).jpg

 

태양계 외각에 있는 블랙홀을 시험하기 위해 지원한 무기수들을 태워 긴 여행을 시작한다.

 

처음 이 설정은 예전 엑스페리먼트라는 영화가 살짝 떠올랐다. 가둔곳에서 벌어지는 실험 이야기..

 

그들의 각자 무기수인 사연을 숨긴채 끝이 안보이는 여행을 시작한다. 다만 주인공의 과거 이야기는 드문드문 교차시켜 보여준다. 
(스페셜한 내용도 아닌데 왜 그렇게 교차 편집했는지는 모르겠지만 다른 사람들에 비해 순수하다는걸 강조하기 위한 약간의 주인공에 대한 벼려같기도하고.. ㅋ)

 

그러다 항해 3년이 지날쯤 선장이 죽을병에 걸리고 의사가 전권을 이어받는 형국이 되면서 이야기는 이상한 방향으로 흘러간다.

 

친유아살해로 들어 온 그녀는 자신만의 세계에 살고있는데.. 이 우주에서 그 죄수들을 상대로 건강한 아이를 만드는 일이다. 지구에서 행한 죄책감때문일까?

 

아무튼 이야기는 그렇게 또다른 어쩌면 좀 야한 방향으로 이어지고.. 
게다가 그때쯤 견디고 견딘 몇몇은 본능이 폭발하며 우주선은 아수라장이 된다.

 

음...

 

초반 설정은 좋았다. 나름 이야기도 흥미롭게 이끌고 가고 있다는 느낌이었지만 개인적으로 아쉬운건 모두 죄수들이고 그리 많지 않은점을 감안한다면 모두의 사연을 들어보는것도 그들의 캐릭터를 보여주기 좋은데 의사 줄리엣 비노쉬와 금단 생활을 하는 로버트 패터슨 이야기만 노출 되 있다. 
뭔가 캐릭터 이야기로 부딧히는 이야기를 만들면 흥미로울법한데 말이다.

 

그리고 제일 아쉬운건 결말이다..

 

영화는 둘이 결론지점에 도달에서 임무를 완수하고 그냥 끝난다... 
그렇게 그냥 순수의 시대로 영화가 마무리 되는 그런 느낌인데.. 
사실 조금 당혹스러웠다.

감독이 흥미로운 상황과 설정만 장황하게 늘어놓고 그냥 끝내버린 느낌이랄까?

 

아무튼 개봉관을 그리 많이 내 주지 않은건 그만한 이유가 있다는 생각이다.
줄리엣 비노쉬랑 로버트 패터슨 정도면 나름 A급 배우인데 극장 관계자들도 영화를 보는구나를 생각했다. ㅋ

추천인 1

  •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6

profile image
1등 리얼리스트 2019.11.07. 22:44
지난주에 보다 나왔어요 ㅠㅠ
불편한장면도 많고 어려워서 보다보다 피곤해서 1시간만 보고 나왔답니다 ㅠㅠ 그리고 <우먼 인 헐리우드> 봤네요그런데 끝까지 안보기를 잘한것 같기도 하고
댓글
profile image
피프 작성자 2019.11.07. 23:11
리얼리스트
아무리 최악이라도 끝가지 봐야 욕을 할 수 있다는 생각에.. 근데 그리 최악까지는 아닌 영화인듯.
개인적으로 제가 맘에 안들었을 뿐이죠 ㅎ
댓글
profile image
리얼리스트 2019.11.07. 23:52
피프
끝까지봐야 욕을할수 있다는 말씀 공감합니다~ 좀 깊고 난해한 부분이 있는 영화인데 그날 보기 힘든 컨디션이기도 했어요 ㅎㅎ 많이 갈리는 영화인것 같기는 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피프 작성자 2019.11.08. 00:01
리얼리스트
안좋은쪽으로 많이 간 영화죠 ㅎㅎ
댓글
2등 caprif 2019.11.08. 02:02
음 엔딩은 두 부녀가 그냥 그리 끝난 게 아닌 것 같은데요. 보이시의 선택을 따라간 걸로 연출되었죠.
댓글
profile image
피프 작성자 2019.11.08. 07:29
caprif
네.. 근데 뭔가 스페셜한 결말이 아닌 느낌이 들어서..ㅎ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5842 완전강추
image
스텔라라 4시간 전08:52
45841 완전강추
image
mugwort 14시간 전22:33
45840 맘에들어
image
mugwort 14시간 전22:28
45839 그럭저럭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5시간 전21:53
45838 그럭저럭
image
입찢어진남자 15시간 전21:49
45837 그럭저럭
image
입찢어진남자 15시간 전21:41
45836 맘에들어
image
죠니갭 18시간 전18:40
45835 그럭저럭
image
브래드수트 18시간 전18:03
45834 완전강추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22:45
45833 그럭저럭
image
범블러 1일 전20:33
45832 미묘하네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18:34
45831 맘에들어
image
쇼쇼 1일 전14:44
45830 미묘하네
image
니코라니 2일 전22:29
45829 미묘하네
image
까르르마녀 2일 전19:33
45828 맘에들어
image
donnie 3일 전05:14
45827 완전강추
image
제잌독 3일 전01:37
45826 맘에들어
image
브래드수트 3일 전00:23
45825 미묘하네
image
래담벼락 3일 전23:54
45824 완전강추
image
밍깅 3일 전19:39
45823 맘에들어
image
사과자두 3일 전17:04
45822 그럭저럭
image
안녕하비 3일 전14:49
45821 맘에들어
image
차민 4일 전11:04
45820 맘에들어
image
jah 4일 전10:34
45819 그럭저럭
image
박군93 4일 전08:09
45818 맘에들어
image
witamina 4일 전01:08
45817 맘에들어
image
이오타 4일 전22:05
45816 맘에들어
image
인생은아름다워 4일 전19:41
45815 완전강추
image
여자친구 4일 전18:26
45814 맘에들어
image
마싸 5일 전00:55
45813 그럭저럭
image
스콜세지 5일 전23:50
45812 완전강추
image
에펠 5일 전23:33
45811 맘에들어
image
소넷89 5일 전23:17
45810 맘에들어
image
리얼리스트 5일 전20:47
45809 그럭저럭
image
Lilbill 5일 전18:21
45808 맘에들어
image
Story 6일 전23: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