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5
  • 쓰기
  • 검색

레버넌트: 죽음에서 돌아온 자 (2015) IMDb 트리비아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6097 16 15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버드맨> 알레한드로 이냐리투 감독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작품,

<레버넌트: 죽음에서 돌아온 자> IMDb 트리비아를 번역, 정리했습니다.


1.jpg

http://www.imdb.com/title/tt1663202/trivia?ref_=tt_trv_trv




(본문 전체 펌질은 자제 부탁드립니다.)



※ 이 영화에 영감을 준 실화는 1971년 <Man in the Wilderness>라는 제목으로 먼저 영화화됐다. 리처드 해리스, 존 휴스턴이 출연. 세부적인 스토리와 주인공의 이름은 다르다. <레버넌트: 죽음에서 돌아온 자>는 휴 글래스의 실화를 극화한 마이클 푼케의 2003년도 소설을 각색하여 영화화했다.


※ <레버넌트>의 제작은 2001년 8월부터 프로듀서 아키바 골즈만이 마이클 푼케의 미출간 원고의 영화화 판권을 획득하면서부터 시작됐다. 데이브 라베가 각본의 초고를 썼다.


※ 박찬욱 감독이 과거 이 영화의 원작 소설을 영화화하는데 관심을 보였고, 사무엘 L. 잭슨을 출연시키고 싶어 했다.


※ <레버넌트>는 지난 2010년에 존 힐코트 감독(더 로드, 로우리스)이 연출하고 크리스찬 베일이 주연하는 영화로 만들어질 뻔했다.


※ 존 힐코트 감독이 하차하고 한때 장 프랑수아 리셰(원 와일드 모멘트, 어설트 13)가 새 감독으로 고려됐으나, 결국 2011년 8월 알레한드로 이냐리투 감독으로 최종 결정됐다.


2 (2).jpg

(좌측부터 알레한드로 이냐리투, 디카프리오, 엠마뉴엘 루베츠키 촬영감독)



※ 알레한드로 이냐리투 감독과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첫 합작품이다.


※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원래 <스티브 잡스>(2015)에 출연하려다가 하차하고 이 영화를 택했다.


※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앞서 마틴 스콜세지, 스티븐 스필버그, 대니 보일, 제임스 카메론, 클린트 이스트우드, 샘 멘데스, 우디 앨런, 쿠엔틴 타란티노 등 아카데미상을 수상한 감독들과 함께 작업했고, 이 영화의 알레한드로 이냐리투 감독 역시 <버드맨>(2014)으로 아카데미상을 받았다.


※ 존 피츠제랄드 역으로 당초 숀 펜이 캐스팅됐으나 스케줄 문제로 하차하고 대신 톰 하디가 출연하게 됐다.


※ 톰 하디는 원래 게임 원작 영화 <스플린터 셀>(2017)에 출연하고자 이 영화의 각본은 읽지도 않았다. 하지만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읽으라고 간청했고, 그에 따라 각본을 반쯤 읽은 하디는 출연을 결심했다.


※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톰 하디, 루카스 하스는 과거 <인셉션>(2010)에 함께 출연했다.


33.jpg


※ 출연진 중 배우 폴 앤더슨과 톰 하디는 2013년에 영국 드라마 <피키 블라인더스>에 함께 출연했다.


※ 촬영에 들어가기에 앞서서 제작사인 뉴리젠시가 투자 파트너를 잃으면서 자금 문제로 제작이 취소될 뻔했다. 그러던 중 안나프루나 픽쳐스의 대표 메간 엘리슨이 대신 투자하기로 하면서 제작이 다시 진행됐다.


※ 신형 6.5k ARRI 65 카메라로 찍은 최초의 장편 영화다.


※ 이냐리투 감독에 따르면 본격 제작에 앞서 35mm와 65mm 필름으로 테스트 촬영을 했지만, 황혼 무렵에 한 시간을 더 촬영할 수 있는 디지털 방식으로 찍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 영화 촬영이 총 9달에 걸쳐 80일 동안 진행됐다. 이처럼 보기 드물게 제작 기간이 늘어난 것은 알레한드로 이냐리투 감독과 촬영감독 엠마뉴엘 루베츠키가, 자신들의 미학에 따라 최대한의 현실감을 위해 오직 자연광으로만 찍으려고, 아주 춥고 외진 곳에서 촬영했기 때문이다. 촬영팀은 매일 단 몇 시간 동안만 촬영할 수 있었다.


※ 캐나다에서 영화를 찍던 중 여름철이 되면서 눈이 다 녹아버리자, 제작진은 하는 수 없이 캐나다와 자연 풍광이 비슷한 아르헨티나 남부로 모든 기자재와 인력들을 옮겨서 촬영을 이어갔다.


4.jpg


※ 알레한드로 이냐리투 감독은 원래 괴팍한 성격으로 악명이 높고, 거기에 촬영 스케줄과 극한의 현장이 주는 압박감으로 인해 몇몇 스태프들이 중도 하차했다.


※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채식주의자지만, 이 영화의 주인공인 글래스의 역할에 충실하기 위해 야생 들소의 간을 날것 그대로 먹어야 했다.


※ 주인공 휴 글래스의 물통에 피보나치 나선(fibonacci spiral)이 그려져 있다.


※ 이 영화에서 윌 폴터가 연기한 ‘짐 브리저’는 19세기의 산악인, 탐험가로 유명한 실존 인물이다. <바스터즈: 거친 녀석들>(2009)에서 브래드 피트가 연기한 알도 레인은 극중 자신이 “짐 브리저의 직계 후손”이라고 말했다.


※ 톰 하디는 영화 <플래툰>(1986)에서 톰 베린저가 연기한 캐릭터(반스 중사)를 참고하며 연기했다.


※ 스턴트 배우 제이콥 토무리가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2015), <레전드>(2015)에 이어 세 번째로 톰 하디의 대역으로 참여한 작품이다.


※ 톰 하디는 그가 연기할 몇몇 스턴트 장면의 안전 문제로 인해 이냐리투 감독과 마찰을 빚었다. 이냐리투 감독은 사과의 뜻으로 톰 하디에게 자신의 목을 조를 수 있게 했는데, 하디는 그 모습을 담은 티셔츠를 만들어서 촬영 마지막 날 모든 스태프에게 선물했다.


6.jpg


※ 일본 뮤지션 사카모토 류이치의 할리우드 복귀작이다. 그는 베르나르도 베르톨루치 감독의 영화 <마지막 황제>(1987)의 음악으로 아카데미, 골든글로브, 그래미상을 수상한 바 있다. <레버넌트>에 앞서 그가 작업한 마지막 할리우드 영화는 브라이언 드 팔마 감독작 <스네이크 아이즈>(1998)였다.


※ 영화의 러닝 타임은 2시간36분으로 이냐리투 감독 영화들 중에서 가장 길다.


※ 2015년 7월 17일 처음 예고편이 공개됐을 때 36시간 만에 700만 명이 넘게 시청했다.


※ 이 영화의 예고편 컷수는 이냐리투 감독의 전작 <버드맨>의 컷수보다도 많다. (<버드맨>은 영화 전체가 단 한 컷)


※ 북미 지역에서 확대 개봉되기도 전에 골든글로브상에 노미네이트됐다.


※ 북미 지역에서 다른 고예산 서부영화 <헤이트풀8>(2015)와 같은 날인 2016년 1월8일에 확대 개봉된다.


이하 스포일러 주의


※ 이 영화는 1823년, 회색곰에게 습격당한 남자 휴 글래스의 실화를 각색했다. 휴 글래스는 부상을 당한 상태에서 300km 넘는 야생의 땅을 기다시피 지나서 마을에 도달했다. 그는 자신을 버려두고 식량을 가로채간 자들에게 복수를 맹세했고. 이후 수년 넘게 그들을 추적했다.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85 Lv. 3044018/31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일동

영화 관련 보도자료는 cbtblue@naver.com 으로 보내주세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6


  • 로또1등되게해줘
  • 스르륵스르륵
    스르륵스르륵
  • 사라보
    사라보
  • Anotherblue
    Anotherblue
  • 메론맛다시마
    메론맛다시마
  • 캐리
    캐리
  • PC엔진
    PC엔진
  • 파도
    파도
  • 파도
    파도
  • 파도
    파도
  • WinnieThePooh
    WinnieThePooh
  • 부코우스키
    부코우스키

댓글 15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2등

피보나치 나선 인상적이었는데, 왜 그 장면에 그 문양이 쓰였는지 궁금하네요.

댓글
16:41
15.12.27.
3등

박찬욱 감독하고는 좀 안 어울리는 영화인데..그랬군요

댓글
16:53
15.12.27.
profile image

톰 하디가 플레툰의 반즈상사 캐릭터를 모델로 연기했다라.... 어렴풋이 감이 오는데요? ㅎㅎ

그런데 왜 하필 붙어도 똑같이 150분이 훌쩍 넘는 헤이트풀8과 붙은건지..... ㅠㅠ

아~~ 먼저 본 분들 부럽고 언능 보고잡다~~~ ㅠㅠ

댓글
16:53
15.12.27.
profile image
사과의 뜻으로 목을 조르라는 감독도 웃낀데ㅋㅋ 그모습을 티셔츠에 박아 전스텝에게 선물한 톰하디도 웃깁니다 ㅋㅋㅋㅋㅋ
댓글
17:02
15.12.27.
토마디.^^ 윌 폴터 연기 참 잘했죠.영화 이후가 궁금했는데,저런 인물이었네요.
댓글
17:14
15.12.27.

톰하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
17:15
15.12.27.
존 힐코드 감독이 했어도 괜춘했을거 같아요.
댓글
17:37
15.12.27.
profile image
메간 앨리슨이 여기서도 구세주 역할을 했네요ㅋㅋ 번역 감사합니다
댓글
19:40
15.12.27.
profile image

ㅎㄷㄷ한 후기들이 보이네요. 얼마나 괴팍하기에..... 역시 이런 영화 찍는 감독들을 보면 대단한 것 같습니다. 같이 일한 배우들도 그렇고 스텝들도 그렇고 잘 읽었습니다.

댓글
22:42
15.12.27.
profile image

목을 졸라라 한 감독이나 그걸 찍어 치스쳐로 선물한 톰이나 ㅋㅋㅋ

댓글
22:48
15.12.2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커스틴 던스트 최고의 영화 10 하디 하디 39분 전22:45 462
HOT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그동안 영화보면서 받았던 굿즈들을 한자... 1 과장 과장 26분 전22:58 513
HOT [평창영화제] 순수한기쁨+소나기 GV (feat.감자창고시네마) 1 쿨스 쿨스 20분 전23:04 109
HOT ‘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 전 애니버전이 낫군요 12 LINK LINK 34분 전22:50 492
HOT ‘나이브스 아웃 2’ 현재까지 확정 캐스트 6 goforto23 1시간 전22:03 1442
HOT 자동차 두 대만으로 충분했던 신인 스티븐 스필버그 23 놀스 놀스 1시간 전21:47 1490
HOT 루카 비치타월 퀄리티 어케 생각하세요? 24 ReMemBerMe ReMemBerMe 1시간 전21:28 3233
HOT 아트카드 지점별 잔여수량 알려주는 기능이 도입된다는 썰이 있네요 21 아야세하루카 아야세하루카 2시간 전20:49 2655
HOT [도망친 여자] 일본 팜플렛 및 특전 공개 2 Yolo Yolo 2시간 전20:43 736
HOT 루카 남돌비 관람 및 남돌비 상영관 후기입니다! (스포 약간 있음. 돌비 강... 20 룰루리요 룰루리요 2시간 전20:44 822
HOT 엌ㅋㅋㅋ제 자리가 잠겼습니다😂 23 지그재구리 지그재구리 3시간 전19:34 3489
HOT [평창영화제] 방은진 감독 & 집행위원장 익무 인삿말 8 Supervicon Supervicon 3시간 전20:09 759
HOT 씨네큐 굿즈 현황 (6월 18일) 7 Yolo Yolo 3시간 전19:47 996
HOT [평창영화제] 자산어보 관객과의 대화 / GV 정리 18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3시간 전19:44 593
HOT <여고괴담: 모교> 이렇게 산만한 영화는 간만입니다 (약스포) 8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4시간 전19:11 1422
HOT [평창영화제] 송해 선생님 무대인사 사진입니다 22 라차가 라차가 4시간 전18:54 991
HOT [평창영화제] 자산어보 이준익 감독 인삿말 영상 10 Supervicon Supervicon 4시간 전18:44 449
HOT 귀멸의 칼날 극장판은 일본에서 DVD/BD 판매량 100만 넘겼다네요 12 wandava wandava 4시간 전18:30 925
HOT 드디어 루카 아트카드 수령!! (+친절한 직원) 19 네모세모원 5시간 전18:19 2110
HOT 너무 열일하신 제 최애감독님 2 sirscott sirscott 5시간 전18:17 828
HOT [평창영화제] 이준익 감독님께 질문하고 칭찬받았어요^^ 15 빛나 5시간 전18:09 918
HOT '스네이크 아이즈' 국내 개봉명 2 무비런 무비런 6시간 전17:24 1417
HOT [클라이밍] 삶을 증명하는 "살아있음"에 관하여 (스포) 4 창이 창이 6시간 전17:23 516
954996
image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1분 전23:23 28
954995
normal
선우 선우 2분 전23:22 37
954994
image
아침꼭챙겨먹어요 아침꼭챙겨먹어요 4분 전23:20 87
954993
image
영사기 9분 전23:15 116
954992
normal
젊은날의링컨 11분 전23:13 365
954991
image
엠마스톤 엠마스톤 15분 전23:09 333
954990
image
마블유니버스 마블유니버스 16분 전23:08 159
954989
normal
서울 18분 전23:06 147
954988
image
흐린날씨 흐린날씨 18분 전23:06 145
954987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19분 전23:05 52
954986
image
쿨스 쿨스 20분 전23:04 109
954985
image
과장 과장 26분 전22:58 513
954984
image
꼬멧 28분 전22:56 424
954983
normal
풍류도인 32분 전22:52 269
954982
normal
LINK LINK 34분 전22:50 492
954981
image
나름 나름 34분 전22:50 181
954980
normal
멜로우 멜로우 36분 전22:48 237
954979
image
goforto23 38분 전22:46 305
954978
normal
스페이드 38분 전22:46 197
954977
image
goforto23 38분 전22:46 257
954976
image
쿼카 쿼카 39분 전22:45 207
954975
image
하디 하디 39분 전22:45 462
954974
normal
깨방정 깨방정 43분 전22:41 1034
954973
normal
Coming Coming 47분 전22:37 233
954972
image
mirine mirine 50분 전22:34 556
954971
normal
과장 과장 50분 전22:34 570
954970
normal
연영뮤덕 연영뮤덕 1시간 전22:21 647
954969
normal
별보다더먼사람 1시간 전22:21 497
954968
image
헥스 1시간 전22:14 1155
954967
normal
ceres 1시간 전22:10 970
954966
normal
유이 유이 1시간 전22:08 1392
954965
normal
목표는형부다 1시간 전22:06 358
954964
image
goforto23 1시간 전22:03 1442
954963
normal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1시간 전22:01 622
954962
image
영사기 1시간 전21:54 4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