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
  • 쓰기
  • 검색

[본즈 앤 올](스포)Bones and all, Borns and all

뚠뚠는개미
1388 4 3

7845E731-A66B-4BE2-9920-35E01246636A.jpeg.jpg

이토록 끔찍하지만 아름다운 이야기가 있을까요.

보는내내 극단적인 묘사와 비유로 힘들긴 했지만 그만큼 그를 사랑한다는 뜻이자, 사랑받고 싶어하는 욕구를 보여주는 것이 아닐까 생각하면서 보게 되네요.

 

사랑의 세계에는 괴물은 존재하면 안 된다라는 대사가 참 마음이 아프네요.

그토록 찾았던 엄마의 편지 속에 적힌 그 몇 줄이 사람을 찡하게 만들더라고요. 그래도 엄마는 사랑하니깐 아빠와 딸을 멀리하고 스스로의 감옥에 갇힌 채 살아왔던 거에 괜스레 마음이 찡하네요.

 

그 와는 반대의 인물인 리의 아버지는 아이들을 때리면서 극단적인 반응까지 보였던 거에 더 깊게 다가왔고요.

 

끔찍하고도 잔혹한 본능을 가진 그들이지만 그런 그들에게 외로움이란 더 큰 괴물과 본능을 자극하는 것 같더라고요. 이토록 자극적인 설정인데도 불구하고 전혀 이용하여 자극적으로 다루지 않고 거부감으로도 다가오지 않아서 그들의 내면에 집중하는 것에 감탄했네요.

 

서스페리아에서도 느꼈지만 서스페리아 엔딩 장면도 참 강렬하지만 아름답다고 느꼈거든요. 다코타 존슨 배우의 연기도 참 대단하다고 느끼고 감독님 특유의 색채와 호러적인 분위기가 마음에 들었는데

 

이번 영화도 감독님 색이 물씬 느껴지네요.

여운 깊어서 자리에 쉽게 못 일어났습니다.

아침 조조로 지인이랑 같이 봤는데 아무도 없어서 둘이 더 재밌게 본 것 같아요.

 

보면서 또 다른 생각은 설리라는 인물이 궁금하더라고요. 초반에는 그저 기분만 나쁜 캐릭터라고 생각했는데 매런과 같은 이터지만 나이 든 노인의 캐릭터가 신경 쓰이더라고요. 그 노인도 이터라는 이유로 혼자 평생을 외롭게 지내다가 같은 처지의 젊은 여성 매런에게 접근하는 과정도 이해가 가긴 하더라고요.

 

그들에게 외로움이란 결국 본인 모습보다 더 무서운 것 같아요. 우리가 살아가면서 사랑은 없어서는 안될 감정인 것 같아요. 인간은 사랑을 갈구하니깐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4

  • 자라보고놀란감독
    자라보고놀란감독

  • miniRUA

  • 옥수동돌담길
  • golgo
    golgo

댓글 3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여주인공 부모 이야기도 서글프고, 이해도 되더라고요.

16:09
22.12.04.
profile image
옥수동돌담길
영화 보는거 좋아하시고 많이 보셨으면 괜찮을거에요. 저도 걱정하면서 봤는데 그렇게 잔인하진 않았습니다! 극초반부랑 엔딩 부분만 아주 잠깐 직접적으로 묘사되고 그 외에는 화면에 잘 잡히지도 않아요
16:38
22.12.0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콜 제인' 익무 단독관 시사회에 초대합니다. 27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18:38 4648
HOT 전종서 인스타 업뎃 NeoSun NeoSun 19분 전07:56 98
HOT 나홍진 [Faith] 공식 소개 영상 > 갤럭시 S23 울트라로 촬영 (정정훈... 2 kimyoung12 55분 전07:20 497
HOT M 나이트 샤말란 신작 [똑똑똑] 로튼지수 및 메타 크리틱 평점 2 kimyoung12 3시간 전04:46 729
HOT 제임스 맨골드 > DC [스웜프 씽] 감독 협의중, 밥 딜런 영화 제목 확정 1 kimyoung12 3시간 전04:17 398
HOT 영화 <만강홍> 35억 위안 돌파 1 손별이 손별이 5시간 전03:01 233
HOT 바빌론의 불호가 이해가는 이유 1 Opps 5시간 전02:23 933
HOT 디즈니+ 만달로리안 시즌3 국내 메인 포스터 1 N 7시간 전01:10 469
HOT 2023년 2월 1일 국내 박스오피스 5 golgo golgo 8시간 전00:01 1584
HOT <더 퍼스트 슬램덩크> 5회차 관람 후기 11 곰계란 곰계란 8시간 전23:33 885
HOT [스포리뷰][바빌론] 왜 망했는지 알겠는데 마냥 까기에도 아쉬운 그런 ... 5 클랜시 클랜시 9시간 전23:09 2242
HOT 코로나 시기때 재탕했던 장편 애니입니다 ㅎㅎ 3 김렌고쿠???? 김렌고쿠???? 9시간 전22:36 1148
HOT 베를린 국제 영화제 심사 위원단 발표 > 두기봉 감독등 3 kimyoung12 9시간 전22:23 813
HOT (스포O)영화 바빌론 - 영화에대한 헌사 5 블루레이 10시간 전21:27 1081
HOT 대학교 2학년 때 만든 단편영화입니다! 16 훈카이브 훈카이브 11시간 전21:05 1519
HOT <더 퍼스트 슬램덩크> 안 선생님 스티커 및 엽서 수령 9 곰계란 곰계란 11시간 전21:00 1460
HOT 화려하고 시끄러우면서도 관객을 숨죽이게 만드는 영화 [바빌론] 후기 4 로버트 11시간 전20:58 1242
HOT 진선규 배우 영화 '카운트'가 실화 바탕이네요. 5 golgo golgo 11시간 전20:50 2366
HOT 박은빈 한율 인스타 2 NeoSun NeoSun 11시간 전20:44 961
1067274
image
golgo golgo 9분 전08:06 80
1067273
image
NeoSun NeoSun 16분 전07:59 64
1067272
image
kimyoung12 17분 전07:58 82
1067271
image
NeoSun NeoSun 19분 전07:56 98
1067270
image
e260 e260 23분 전07:52 53
1067269
image
e260 e260 24분 전07:51 62
1067268
image
NeoSun NeoSun 27분 전07:48 120
1067267
normal
kimyoung12 31분 전07:44 92
1067266
image
kimyoung12 47분 전07:28 198
1067265
image
샌드맨33 52분 전07:23 109
1067264
image
kimyoung12 55분 전07:20 497
1067263
image
샌드맨33 1시간 전06:51 177
1067262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6:49 257
1067261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6:49 315
1067260
image
샌드맨33 1시간 전06:39 145
1067259
image
kimyoung12 3시간 전04:46 729
1067258
image
kimyoung12 3시간 전04:22 269
1067257
image
kimyoung12 3시간 전04:17 398
1067256
image
kimyoung12 4시간 전04:07 275
1067255
image
kimyoung12 4시간 전04:07 337
1067254
image
손별이 손별이 5시간 전03:01 233
1067253
image
손별이 손별이 5시간 전02:59 146
1067252
normal
하하동자 5시간 전02:54 583
1067251
image
Opps 5시간 전02:23 933
1067250
normal
소설가 소설가 6시간 전01:22 553
1067249
image
N 7시간 전01:10 469
1067248
normal
왕정문 왕정문 7시간 전00:38 699
1067247
normal
후니허니하니 후니허니하니 7시간 전00:35 904
1067246
normal
왕정문 왕정문 7시간 전00:31 430
1067245
image
하드보일드느와르 7시간 전00:24 229
1067244
image
왕정문 왕정문 7시간 전00:21 307
1067243
normal
놀도르 놀도르 8시간 전00:06 191
1067242
normal
얌럄 8시간 전00:03 148
1067241
normal
himurock himurock 8시간 전00:03 158
1067240
image
golgo golgo 8시간 전00:01 15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