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7
  • 쓰기
  • 검색

늦었지만 올빼미 리뷰 (스포○)

납득이안가요 납득이안가요
1900 5 7

 하도 주변에서 진짜 재밌다 재밌다 그래서 봤는데, 나름 나쁘지 않았습니다. 초중반의 사운드를 통해 이뤄지는 빌드업과 동시에 이뤄지는 긴장감 고조는 괜찮더군요. 아니 긴장하면서 볼 정도로 좋았습니다.

 

역사적 사실을 알고봐서 그런지 이 내용을 이런식으로 풀어간다는것도 흥미로웠습니다.

[인조가 삼전도의 굴욕으로 안면마비가 나타난 것을 표현한 점과 이 부분을 이용하여 침을 놓는 술사를 주인공으로 삼았다는 점이 특히요]

 

또 인조라는 역사적 인물을 생각했을 때 그 캐릭터가 취할 행동 하나 하나가 다 그럴 수 있겠구나 생각이 들었습니다. 유해진 배우님이 해서 코미디스러울 수 있었던 장면도(왕이 망을 보는 장면) '인조'이기에 납득이 됐습니다.

 

하지만 류준열 배우님이 연기한 천경수가 범인을 밝혀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중후반부 부터는 흐름이 아쉬웠습니다. 동생이라는 캐릭터를 일종의 이 내용을 위해, 이 순간의 선택을 정당화하기 위해 억지로 만들어낸 캐릭터라고 느껴질 정도였습니다. 솔직히 후반부에서는 동생을 신경쓰지도 않는 듯한 태도가 별로였네요.

또 물론 아버지를 잃고 어머니는 감옥에 갇혀있는 대군마마의 심정은 이해합니다만.. 한국 영화의 문제점 중 하나인 본인들만 있는 것이 아닌 장소에서 남들 다 들리게 이야기하는 그 아이러니함은 언제쯤 고쳐질지..(제가 잘 못본건지 놓친건지는 모르겠는데 그 장소에 이형익은 좀 있다 따라가겠다고 했다는 점에서 아직 그 장소에서 있을 수 있는 것이었는데.. 이렇게 크기 말한다는게)

 

개인적으로 웃음 포인트는 아쉬웠습니다. 뻔했다면 뻔하고 충분히 덜어내라면 덜어낼 수 있었겠지만 데시벨과는 달리 완급조절은 성공한 것 같네요.

 

맹인 이라는 캐릭터성 또한 그러합니다. 하지만 이 부분은 오히려 칭찬하고 싶네요. 초중반 맹인이라는 역할은 천경수의 상황을 외적으로만 표현했습니다. 이 부분을 통해 궁에서 맹인이 어떤 역할을 할 수 있을지, 고위층이 어떻게 받아들일지를 표현한 것은 좋았어요.

아쉬웠던 중반부의 배경인 새벽은 반맹인인 천경수가 활동하기에 아주 좋은 시간입니다. 이는 반대로 몇몇 영화들 처럼 굳이 맹인이여야했나? 라는 생각이 들정도로 활발하게 움직여요. 이런 생각이 들 때 쯤 6시가 되어 해가 뜹니다. 천경수의 눈이 멀기 시작하죠. 이 때 저는 이 캐릭터를 맹인으로 잡고, 영화의 제목이 올빼미인 이유를 다시한 번 생각해보게 되었습니다.

즉 후반부는 맹인이라는 설정을 통해 천경수의 소신과 내면을 보여줬습니다. 캐릭터 성이 다들 뛰어나더군요.

 

연기는 뭐 특별히 엄청나다 라기보다는 다들 잘 해서 간만에 연기 대결 보는 맛이 났습니다. 특히 유해진 배우님의 이런 정극 연기는 처음 보는 것 같았는데 대단한 배우라는걸 새삼 다시 느꼈습니다. 인조라는 캐릭터를 완벽히 해석하여 본인의 것으로 만든 느낌이었습니다.

 

초반에는 무겁고 진중해서 곡씹어볼만한 영화겠구나 생각했는데 오히려 생각보다 가볍고 단순히 즐길 수 있는 영화였다는 생각이 드네요. 

 

{이미 그들만이 정해놓은 세상에서 그들이 정해놓지 않은 어두운 면을 바라보는 올빼미}★★★[6/10]

납득이안가요 납득이안가요
9 Lv. 8506/9000P

Just be a rock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

  • laplage
    laplage

  • 메가박스창원
  • 카란
    카란
  • 시작
    시작
  • golgo
    golgo

댓글 7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밤에만 보이는 캐릭터와 눈뜬채로 진실을 외면하고 살아야하는 궁궐 사람들의 이야기를 잘 엮었어요.

20:30
22.11.28.
profile image 2등

오랜만에 한국영화 잘되서 반가워요 ㅎㅎ

20:33
22.11.28.
큰 틀에서는 확실히 잘 짰는데 글 쓰신 것처럼 디테일이 아쉬웠죠..
그래도 연출과 두 주연배우의 연기는 좋았다고 봅니다.
08:48
22.11.29.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콜 제인' 익무 단독관 시사회에 초대합니다. 27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18:38 4609
HOT 2023년 2월 1일 국내 박스오피스 5 golgo golgo 6시간 전00:01 1242
HOT <더 퍼스트 슬램덩크> 5회차 관람 후기 11 곰계란 곰계란 6시간 전23:33 797
HOT [스포리뷰][바빌론] 왜 망했는지 알겠는데 마냥 까기에도 아쉬운 그런 ... 5 클랜시 클랜시 7시간 전23:09 1905
HOT 코로나 시기때 재탕했던 장편 애니입니다 ㅎㅎ 3 김렌고쿠???? 김렌고쿠???? 7시간 전22:36 956
HOT 베를린 국제 영화제 심사 위원단 발표 > 두기봉 감독등 3 kimyoung12 7시간 전22:23 734
HOT (스포O)영화 바빌론 - 영화에대한 헌사 5 블루레이 8시간 전21:27 996
HOT 대학교 2학년 때 만든 단편영화입니다! 16 훈카이브 훈카이브 9시간 전21:05 1428
HOT <더 퍼스트 슬램덩크> 안 선생님 스티커 및 엽서 수령 9 곰계란 곰계란 9시간 전21:00 1388
HOT 화려하고 시끄러우면서도 관객을 숨죽이게 만드는 영화 [바빌론] 후기 4 로버트 9시간 전20:58 1147
HOT 진선규 배우 영화 '카운트'가 실화 바탕이네요. 5 golgo golgo 9시간 전20:50 2200
HOT 박은빈 한율 인스타 2 NeoSun NeoSun 9시간 전20:44 908
HOT '서치 2' 메인 포스터, 메인 예고편 공개 3 golgo golgo 10시간 전20:16 1221
HOT 리멤버도 디즈니 플러스에 올라왔습니다 2 kwanini kwanini 11시간 전19:19 884
HOT '헤어질 결심' 본 일본 유명배우,감독,작가,평론가 코멘트 모음 8 golgo golgo 11시간 전19:09 2952
HOT 나홍진 신작이 심의를 접수했네요? 4 통하디 11시간 전19:00 3559
HOT <바빌론> 영화 눈물나게 좋은데요. 26 록산 록산 12시간 전18:08 3873
HOT '더 배트맨' VFX 담당 김영민 첫 감독작 호러 [새벽 Dawning] 8 카란 카란 12시간 전17:49 1494
HOT 현시각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경품 현황 2 광제스님 12시간 전17:44 824
1067259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4:46 251
1067258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4:22 141
1067257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4:17 182
1067256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4:07 140
1067255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4:07 167
1067254
image
손별이 손별이 3시간 전03:01 130
1067253
image
손별이 손별이 3시간 전02:59 112
1067252
normal
하하동자 3시간 전02:54 362
1067251
image
Opps 3시간 전02:23 550
1067250
normal
소설가 소설가 5시간 전01:22 418
1067249
image
N 5시간 전01:10 313
1067248
normal
왕정문 왕정문 5시간 전00:38 589
1067247
normal
후니허니하니 후니허니하니 5시간 전00:35 748
1067246
normal
왕정문 왕정문 5시간 전00:31 376
1067245
image
하드보일드느와르 5시간 전00:24 202
1067244
image
왕정문 왕정문 6시간 전00:21 240
1067243
normal
놀도르 놀도르 6시간 전00:06 175
1067242
normal
얌럄 6시간 전00:03 135
1067241
normal
himurock himurock 6시간 전00:03 142
1067240
image
golgo golgo 6시간 전00:01 1242
1067239
image
HarrySon HarrySon 6시간 전23:39 626
1067238
image
곰계란 곰계란 6시간 전23:33 797
1067237
normal
솜사탕수육 솜사탕수육 6시간 전23:27 988
1067236
image
hera7067 hera7067 7시간 전23:21 391
1067235
image
hera7067 hera7067 7시간 전23:15 296
1067234
image
hera7067 hera7067 7시간 전23:13 137
1067233
image
hera7067 hera7067 7시간 전23:10 229
1067232
image
클랜시 클랜시 7시간 전23:09 1905
1067231
image
kimyoung12 7시간 전23:06 538
1067230
image
kimyoung12 7시간 전23:02 315
1067229
normal
커피맛나 커피맛나 7시간 전23:02 604
1067228
normal
소설가 소설가 7시간 전22:49 642
1067227
image
김렌고쿠???? 김렌고쿠???? 7시간 전22:36 956
1067226
image
ranxiu427 ranxiu427 7시간 전22:34 1368
1067225
normal
왈도3호 왈도3호 7시간 전22:32 1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