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0
  • 쓰기
  • 검색

별세한 최양일 감독의 생전 에피소드 공개

golgo golgo
1412 1 0

 

도쿄스포츠 기사를 우리말로 옮겨봤습니다.

https://news.yahoo.co.jp/articles/208c988a1b2503d05a7600778cf7a8611c3d93f3

 

 

img_cdba96f0c253f86bbf1641fb2b9a9e05112192.jpg

 

최양일 감독 추모 비화
직접 시범을 보인 ‘정사 씬’, 엔도 켄이치를 따르게 한 ‘완벽 시나리오’


영화감독 최양일 씨가 11월 27일 오전 1시, 방광암으로 도쿄도 내 자택에서 사망했다. 향년 73세. 장례 및 영결식은 가족과 가까운 친척들끼리 치른다. 재일한국인들을 리얼하게 그린 <달은 어디에 떠 있는가> <피와 뼈> 등으로 여러 영화상들을 수상. 2004년부터 올해 6월까지 일본영화감독협회 이사장을 지내는 등 일본 영화계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 최양일 감독의 비화를 공개한다.


최 감독은 나가노현 출신으로 재일한국인 아버지와 일본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오시마 나기사 감독의 <감각의 제국>, 무라카와 토루 감독의 <가장 위험한 유희>의 조감독을 거쳐, 1983년 <10층의 모스키토>로 영화감독 데뷔. 93년 <달은 어디에 떠 있는가>로 블루리본상을 비롯해 여러 영화상을 수상했다. 2004년에는 기타노 다케시 주연 영화 <피와 뼈>로 일본 아카데미상 최우수 감독상, 최우수 각본상을 수상했으며, 도쿄스포츠영화대상에서도 94년과 05년, 2번 감독상을 수상했다.

 

01.JPG


감독으로서 빛나는 경력을 쌓아가는 한편 촬영 현장에서는 익살맞은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다. 기타노 다케시는 2012년 본보와의 인터뷰에서 <피와 뼈>의 촬영 당시 에피소드를 밝혔다.


다케시가, 스즈키 쿄카와의 베드 씬에서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라고 하자 최감독은 놀라운 행동을 취했다. 대머리 무술감독 니카모토 타츠미를 부른 최감독은 “내가 타케시짱, 니카모토가 쿄카짱, 자~ 시작”이라고 하고선 중년 남자 둘이 얽혀서 (베드 씬) 시범을 보였다고 한다. 그걸 본 타케시는 “지독한 광경이었지. 니카이도 씨도 그 얼굴로 ‘더 이상은 안 돼요~’라고 말할 정도로 괴상하기 그지없었다.”라고 회고했다.


또 2017년 9월 본보 기사에선 이랬다.


타케시는 <피와 뼈>에 출연했을 때 “(최감독이) 소리를 지르거나 때리면 그만둘 거야!”라고 말했더니 최감독은 “절대로 안 할게.”라고 약속했다. 하지만 타케시가 없을 때 고함을 질러서, 스태프들이 타케시에게 “매일 와주세요. 어제 감독님이 난리를 치셨어요.”라며 울기도 했다고. 고함을 치지 못했던 최감독은 스트레스가 쌓였는지 타케시의 매니저가 화장실에 가자, 그곳에 있던 최감독이 “타케시 멍청한 자식!”이라고 소리쳤다고 한다.

 

20221127s00041000661000p_view.webp.jpg


최감독의 작품을 통해 여러 명배우들이 배출됐다. 그 중 한 사람이 <달은 어디에 떠 있는가>에 출연한 엔도 켄이치다.


“당시 엔도 씨는 시나리오 공부 중이기도 해서, 자신의 대사를 바꾸고 싶어 했다고 해요. 그러자 최감독이 압도적인 취재로 다른 해석을 불허하는 완벽한 시나리오를 마련해서 반박할 수가 없었다고. (엔도 켄이치는) ‘최감독님 덕분에 완벽한 시나리오를 100% 따라서 연기하는 것의 즐거움과 어려움을 깨달았다.’며 지금도 감사하고 있대요.” (영화 관계자) 


재일한국인이어서 어려움도 겪었다. 최감독은 2004년부터 일본영화감독협회 이사장에 취임했는데, 어떤 감독이 “왜 일본영화감독협회에서 한국인이 이사장을 하는 거냐!”라고 최감독을 비판하기도. “결국에는 와카마쓰 고지 감독이 끼어들어서 그런 불평을 잠재웠죠.” (영화관계자) 라는 일도 있는 등 고생도 많았다.


최감독은 2019년 방광암이 발견돼서 2020년 4월 적출 수술을 받았다. 지난해 암이 림프절 등으로 전이된 것이 발견되어, 올해 1월 투병 중이라고 발표했다.


4월에는 친분이 있던 마츠다 유사쿠를 소재로 한 두 작품 <마츠다 유사쿠 메모리얼 라이브>, <유사쿠에 관해 내가 알고 있는 2, 3가지 사항>의 상영과 토크 라이브를 진행한 ‘라이브 쇼’를 개최. 공개 석상에 모습을 비췄지만, 끝내 세상을 뜨고 말았다.
 

golgo golgo
89 Lv. 3881648/40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영화, 영상물 번역 / 블루레이, DVD 제작
영화 관련 보도자료 환영합니다 email: cbtblue@naver.com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

  • 마노산타
    마노산타

댓글 0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콜 제인' 익무 단독관 시사회에 초대합니다. 24 익무노예 익무노예 1일 전18:38 3794
HOT 2023년 1월 31일 국내 박스오피스 5 golgo golgo 5시간 전00:01 1431
HOT 로버트 저메키스 신작 [Here] > 톰 행크스, 로빈 라이트 디에이지 효... 2 kimyoung12 6시간 전23:19 987
HOT [앤트맨과 와스프 : 퀀텀매니아] 새 스틸 (정복자 캉) kimyoung12 6시간 전23:37 983
HOT 일본 2022년 흥행수익 10억엔 이상 기록한 작품들 10 카란 카란 7시간 전22:04 1087
HOT [성스러운 거미] 충격적인 이란 사회를 고발한 실화 영화 (스포 O) 5 힙합팬 힙합팬 8시간 전21:43 839
HOT 메박 팝친자 랜덤굿즈 16 Nov 8시간 전21:12 2432
HOT '콜 제인' 로튼토마토 리뷰 모음 8 golgo golgo 10시간 전19:22 1255
HOT <오늘 밤, 세계에서 이 사랑이 사라진다 해도> 미치에다 슌스케 C... 4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8시간 전20:49 789
HOT [애프터썬] 폴 메스칼 & 프랭키 코리오 개봉 기념 인사 영상 3 시작 시작 8시간 전20:47 496
HOT [바빌론] 데이미언 셔젤 감독 인터뷰 (이동진 평론가) 2 시작 시작 9시간 전20:39 1434
HOT 넷플릭스 ‘계정 공유 유료화’ 후폭풍 오나 5 시작 시작 9시간 전20:17 2846
HOT 일본 만화 단행본 판매 랭킹(1/23~1/29) 4 카란 카란 9시간 전20:11 709
HOT OCN 23년 편성 작품 라인업 4 카마도탄지로 카마도탄지로 9시간 전20:10 1691
HOT 마루이 비디오 메인 예고편 7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10시간 전19:09 1072
HOT 일본 넷플릭스 숏 애니 [개와 소년] 10 카란 카란 11시간 전18:34 855
HOT 슬램덩크,매간 후기와 관 리뷰(스포o) 4 대전imax 11시간 전18:12 634
HOT [방법: 재차의] 일본 극장 매너 캠페인 영상 6 카란 카란 11시간 전18:11 819
HOT 이 세계에서 사랑이 사라진다해도 3사 스페셜 포스터 현장 증정 이벤트 3 라플란드 라플란드 12시간 전17:11 1395
1067062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3:12 321
1067061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3:05 295
1067060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3:03 318
1067059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2:57 426
1067058
normal
내일슈퍼 3시간 전02:34 268
1067057
normal
kimyoung12 3시간 전02:06 587
1067056
image
kimyoung12 3시간 전02:03 982
1067055
image
영글다 영글다 3시간 전01:53 251
1067054
normal
himurock himurock 5시간 전00:11 312
1067053
normal
허니 허니 5시간 전00:09 494
1067052
image
golgo golgo 5시간 전00:01 1431
1067051
normal
갓두조 5시간 전23:55 972
1067050
image
하드보일드느와르 5시간 전23:50 378
1067049
image
kimyoung12 6시간 전23:37 983
1067048
normal
짐이캐리 6시간 전23:37 566
1067047
image
kimyoung12 6시간 전23:19 987
1067046
image
hera7067 hera7067 6시간 전22:52 425
1067045
normal
자유로운비행 자유로운비행 6시간 전22:50 1633
1067044
normal
샬라말라빙봉 7시간 전22:38 442
1067043
normal
전단메니아 전단메니아 7시간 전22:23 2192
1067042
normal
해가뜬다용가리 해가뜬다용가리 7시간 전22:14 829
1067041
normal
카란 카란 7시간 전22:04 1087
1067040
image
카스미팬S 7시간 전22:00 532
1067039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21:49 592
1067038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21:48 823
1067037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21:47 902
1067036
normal
켄지 7시간 전21:47 513
1067035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21:46 571
1067034
image
N 7시간 전21:46 1268
1067033
image
힙합팬 힙합팬 8시간 전21:43 839
1067032
image
NeoSun NeoSun 8시간 전21:40 810
1067031
image
Nov 8시간 전21:12 2432
1067030
image
서래누나나도죽여줘요 서래누나나도죽여줘요 8시간 전21:08 829
1067029
image
golgo golgo 8시간 전21:04 743
1067028
normal
김렌고쿠???? 김렌고쿠???? 8시간 전20:50 4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