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3
  • 쓰기
  • 검색

우영우 사태에 대해(스포)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4802 18 33

앞부분은 신선한 시도+자폐 스펙트럼+법정 드라마로 아주 돌풍을 일으켰는데요

러브라인 형성되더니 점점...(고구마만 먹었네요)

법정드라마임에도 이번 13 14화에는

사건관련 내용이나 법정내용이 현저히 줄어드네요

 

국수 이야기는 재미있긴 하지만 이런 걸 보려고 이 드라마를 보는게 아니잖아요...

멜로 드라마 아니냐는 의견들이 나오기 시작하네요.

심지어 조연들 러브라인 형성은 무슨일인지?

태오님 군대 때문에 시즌2를 위한 큰그림일까요?

 

그래도 여전히 박은빈님의 연기는 좋습니다.

그래도 최대한 스포 안되는 선에서 글 올려봅니다.

익무님들 생각은 어떠신가요?

큰 스포 없는 선에서 익무님들 의견이 궁금합니다~

 

fb1e12dd-6382-41a4-a6cd-cce8fdabee9d.gif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35 Lv. 212529/215000P

le temps de l'amour//LALALAND, TITANIC, JOKER, AVATAR, 쇼생크 탈출, 보헤미안 랩소디, 위대한 쇼맨, 레미제라블, 알라딘,, 인터스텔라, 그래비티, 다크나이트, 캐롤,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맘마미아, 쉬리,, 접속, 8월의 크리스마스, 실미도, 왕의 남자, 공동경비구역 JSA, 타짜, 올드보이, 아가씨, 추격자, 사도, 변호인, 동주, 악마를 보았다, 달콤한 인생, 부산행, 범죄도시, 기생충, 살인의 추억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8

  • 스타니~^^v
    스타니~^^v

  • 바라비
  • 모피어스
    모피어스
  • monroe
    monroe
  • 쿠엘엘엘
    쿠엘엘엘

  • Jack_Napier
  • 이팔청춘
    이팔청춘
  • rear
    rear
  • 리처드매든
    리처드매든

  • 영덕샇

댓글 33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1등
퓔리니몽라쉐
관리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07:52
22.08.14.
profile image
퓔리니몽라쉐
그러게요...
차라리 주현영님과는 밀어줄 수 있습니다!!
07:54
22.08.14.
profile image
리처드매든

아롱사태입니다 ㅎ

영수다 너무 뜨거워서 화제전환좀 해봤어요~

08:00
22.08.14.
profile image 3등

전 처음엔 '자폐인도 평범하게 사랑 할 수 있다'란걸 보여주고자 하는 제작진의 의도로 읽혀졌었는데 지금은 그냥 '법정신 넣고 사례들 조사하기엔 시간이 부족하니 러브라인 넣고 떼우자'라고 보여져서ㅠㅠ 8화까지 사전제작했다고 알고 있는데 확실히 9화부터 러브라인에 대한 비중이 높아진거 같아요ㅠㅠ

지금이야 워낙 장르물이 다양해지고 퀄리티도 올라가서 그런 생각이 덜 들긴 하지만 예전부터 나왔던 이야기처럼

로 결말이 나는듯하여 씁쓸합니다ㅋㅋㅋㅋ

08:29
22.08.14.
profile image
이팔청춘
각종 거미줄 럽라인은 미국이 원조죠. 그레이 아나토미 보세요 아주 출연진 럽라인으로 아나바다를 합니다
09:26
22.08.14.
profile image
남자의심장
엌ㅋㅋ 사실 미국은 현실 고증이 그정도라...
럽라인이라기 보단 개방적 성문화로 어쩔 수 없는 고증이 아닐까요?
그정도 렵라인이 없으면 미국애서 볼 때 저거 실화야? 라고 할듯...
11:01
22.08.14.
profile image
이팔청춘
아.. 진짜 정말입니다
녀무나도 적절한 짤입니다.
그나마 군대이슈로 깨져버리면 다행...
11:00
22.08.14.
자폐가 결국 스스로 갇혀있는 사람인데
아무리 자폐 중에서도 특이케이스라해도
인간관계에 큰 어려움이 없어보이네요.

러브라인까진 너무 간 것이 아닌가싶어요.
요즘 친구없는 사람, 애인없는 사람
소위 아싸가 많은 세상에 시청자 공감을 끌어올 요소는 아닌것 같습니다.

그저 자폐라는 장애를 극복하고
의뢰인의 마음을 이해하고 변호사로서 제 역할을 해내는 캐릭터로 갔으면 좋았는데..
08:42
22.08.14.
profile image
세상에서_고양이가_사라진다면
맞아요... 일드이고 병맛요소가 많긴 하지만
리갈하이 같은 느낌적인 느낌도 사실 살짝 바랬어요
리갈하이 보고 나서 법률지식이 풍부해졌거든요
11:02
22.08.14.
Jack_Napier
삭제된 댓글입니다.
08:52
22.08.14.
profile image
Jack_Napier
맞아요 미생은 깔수가 없습니다.
임시완님의 역할도 한몫했구요
작품을 고르는 선구안도...;;
11:03
22.08.14.
profile image

어차피 모든 드라마에는 환타지같은게 존재한다고 봅니다. 드라마에다 대고 왜 현실반영이 적냐고 다그치면 안된다 생각해서 캐주얼하게 보고있습니다. 저는 조연러브라인 자체도 흥미롭던데요. 드라마 상에서 서로 대치되던 두사람이 애정이 싹튼거라서 재미있었어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자폐가 병이 아니라 스펙트럼 장애라는 것을 알린 것만으로도 성공한거라 생각해요.

09:09
22.08.14.
profile image
monroe
자폐 스펙트럼에 서번트 증후군 있어도 쉽지 않은 설정이긴 한데...
차라리 정명석과 라브라인은 어떨까요?
현실은 기혼남이나 극중은 돌싱이라...ㅠㅠ
남조연도 멋지지만 여조연님이 아깝...;;
11:06
22.08.14.
profile image
아트매니아
그럼 자폐아는 이혼남 만나야하냐고 했을거에요..그냥 예쁘게 사랑하는게 더 보기좋네요
12:58
22.08.14.
profile image
요즘 많이 개선되었다해도 구태의연한거 같아요.
의학들마는 병원에서 연애, 직딩들마 직장에서 연애 라는 말요.
최근들어 본방사수하게 되었는데요 그냥그냥 하네요.
안본 앞부분이 그닥 궁금하지가 않아요 다음회도 물론 보게되면 보고 안보면 말고 일거 같습니다.
아무리 금방만나고헤어지고 연애가 쉬워졌다하더라도 연애라는건 사람에 있어서 일생일대 중대사잖아요.
그 중대사를 작가들이 그냥 넘기기엔 너무 어려울듯 보입니다. 게다가 어여쁜 청춘남녀들을 두고는요 ㅎㅎ
09:11
22.08.14.
profile image
오다기리죠
차라리 법정을 빌미로 한 멜로다 라고 시작했으면 큰 무리수는 없었을지 싶네요
조들호가 무겁긴 했어도 법정은 좀 더 그럴싸 했네요
11:07
22.08.14.
profile image
아 그리고 국수이야기 같은 경우는 , 최근에 법률적으로 이런 일이 많이 생겼기 때문에 이런 부당한 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드라마를 통해 알려주었다는 의미가 크다고 봅니다. 도장 쾅! 찍었달까요. 또한 그런 짓거리를 하려는 사람들에게도 경고성 메세지도 있다고 생각해요. 누군가는 저 드라마를 보며 희망을 얻었을 수도 있습니다:)
09:15
22.08.14.
profile image
monroe
맞아요~ 법적으로 보호받지 못한 ㄴㅅ돈까스도 큰 이슈였죠
실제로 있는 국수집은 아니라서 다행입니다
11:09
22.08.14.
우영우 재밌게 보고 있는 입장에서 하도 욕먹는게 안쓰러워서
방어적으로 편들어주는 성향이 있긴한데
오히려 자폐 스펙트럼 장애가 있는 사람이 비장애인들과 함께 살아가는게 얼마나 힘든지를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해요.

장애인만 살아가는 세상도 아니고 비장애인만 살아가는 세상도 아니고 함께 살아가는 곳에서 자폐 스펙트람 장애가 있는 사람의 어려움.

저렇게 능력이 뛰어난데도 자폐 라는 이유로 변호사란 직업을 갖기 어렵다, 반대로 저렇게 뛰어난데도 자폐라는 특성때문에 직업을 수행하는데도 어렵다는 면도 보여줬죠 (변호를 하며 사실관계 파악만을 하면 되는줄 알았으나 그렇지 않음을 깨달았던 장면).

또 결국 살다보면 사랑이란걸 빼놓을 수 없을텐데 이준호처럼 헌신적인 사람을 만나도 주변의 시선때문에, 혹은 남에게 공감하기 어려운 자폐 스펙트럼 장애의 한계때문에 너무나 어려운 순간들을 많이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해요.
좋은 친구를 만나 적응을 하며 살아갈 순 있지만 좋아하는 사람에 대한 사랑도 가능할까? 를 보여주지 않나 싶네요..

아쉬운 점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요새 안좋은 소리만 너무 많이 본게 안쓰러워서 과도하게 쉴드를 첬습니다 ㅠㅠ
09:22
22.08.14.
profile image
지안
아닙니다. 러브라인은 그럴 수 있지만 진짜 현실적으로 가족의 벽에 막혀 깨지는 게 오히려 더 현실고중이 잘되는 거라 생각이 듭니다. 그런데 조연들 러브라인은 끝날때가 되어가서 욕먹는 캐릭터를 없애려는 건지, 아니면 분량이 부족해서 그러는 건지 초반만큼 긴장감있게 전개되는 느낌이 없어 살짝 아쉽네요.저도 아끼는 드라마라 한탄해본 거에요.
저됴 시즌2까지 기다리는 1인입니다 ㅎ
11:12
22.08.14.

사태라고 하기엔 시청률은 굳건 하더군요ㅋㅋ

Screenshots_2022-08-12-07-53-02.png.jpg

09:33
22.08.14.
profile image
벙벙
앞부분부터 봤으니 의리로 봐주는 거긴한데요...
보면서도 한숨 푹푹 내쉬는 사람들 많아졌더래요...
11:13
22.08.14.
제목 때문에 뭔 병크라도 터진건가 하고 들어왔는데 음...
09:50
22.08.14.
profile image
HEELEE

정신이 혼미합니다 @_@

영수다 너무 뜨거워서 화제전환좀 해봤어요~

11:15
22.08.14.
확실히 흥미가 훅 떨어진건 저도 마찬가지네요 😭 뭐든 사랑을 시작하면 노잼이 되버리니 ,,
11:22
22.08.14.
profile image
롤롤이
그러게요... 제 지인은 멜로영화는 절대 안보는 분도 있어요...ㅎㅎ
11:24
22.08.14.
profile image

2화 분량으로 갔어야하는 에피소드였나 싶은 생각은 들었지만

법리에 관련한 내용은 제법 들어있었죠, 상대인 스님의 말에 착안해서 해결한 점도 여전히 재치있었고

고래비쥬얼과 찾아드는 영감 장면이 이준호와의 갈등으로 이어지는 구성도 과감했고.

2화분량을 통해 조연들 분량을 챙기며 관계나 개별사를 풀어냈다는 이득도 있었고요.

장점을 찾으려면 얼마든 찾을 수 있는데 초반부의 구성과 달라졌다고 욕부터 박는 사람들은 이해를 못하겠더군요.

 

한 가지, 고기국수 사장님을 찾아낸 이후 대화 장면은 인물 배치나 대사가

제가 질색하는 일드 교훈극 스타일이라서 연출이 아쉽긴 했습니다.

차라리 자리를 옮겨서 얘기하는 식으로 하던가 이후 고기국수 해주는 장면에서 풀던가 하지...

 

권모술수와 봄날의햇살 라인은 급작스러운 대신 이후의 전개에 그만큼 양념이 될 수 있겠죠.

일단 권모술수가 한바다 전체를 배신해야하는 상황에서 고민거리를 하나 더 던져준 셈이고

햇살 씨의 경우는 초반부터 이어진 캐릭터의 약점을 보여주기 위한 장치일 수도 있다고 보는데

이 캐릭터가 이성관계에 크게 문제가 있다는 걸 반복해서 보여주고 있어요, 단지 남자보는 눈이 없는 수준 어디쯤이긴 하지만

작가가 생각하기에 따라선 이게 개인적인 큰 약점으로 작용해 하나의 에피소드를 끌어낼 수도 있어 보이거든요.

물론 이 정도까지 나아가려면 시즌2를 가야 하겠지만... 그런 의미에서

이제 한 주 남았는데 산적한 과제들을 어떻게 풀어낼지... 이준호와의 관계, 태수미의 청문회, 권모술수의 배신

예고로 나온 새로운 상사와의 갈등 그리고 서브아빠 정명석의 건강문제 등등....

이 부분을 어떻게 하려고 잔뜩 벌려두었는지 걱정이긴 합니다.

11:57
22.08.14.
profile image
클랜시
와... 이정도로 디테일한 분석은 처음입니다.
제가 느낀 점도 설명하긴 어려웠는데 잘 정리되어 있네요!!
저도 서브주연 라브라인이 차음부터 시작되었거나
작정하고 터졌으면 상관없지만 종영을 2뢰 앞두고 터진거라
앞에 던진 떡밥들 다 회수가 되려나 우려가 앞섭니다.
어쩌면 기우가 될지도 모르지만 더 큰 사단이 날까 조마조마 하네요 ㅠㅠ
12:59
22.08.14.
바라비
관리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14:06
22.08.14.
profile image
바라비
아... 정말 나이스 타이밍이네요 ㅎㅎㅎ
방구뽕이 분수령이었다는 의견이 지배적입니다...
18:05
22.08.1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BIFF 지금쯤 개막식 하고 있겠군요 1 박감독 박감독 20분 전18:24 144
HOT <대무가> 극장 4사 내일2시부터 선착순 특가 이벤트 1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50분 전17:54 396
HOT 인터스텔라 포스터입니다 6 리리7 리리7 1시간 전17:08 1157
HOT 'D.P, 지옥' 제작사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의 라인업 공개 2 golgo golgo 1시간 전16:54 1015
HOT '블랙 아담' 닥터 페이트 캐릭터와 배우 피어스 브로스넌 소개 1 golgo golgo 1시간 전16:45 404
HOT 키아누 리브스 - 자신의 코믹스 각색작 'BRZRKR' 영화 연출 ... 1 NeoSun NeoSun 2시간 전16:39 425
HOT '랑종' 야다 나릴야 최근 한복 입은 모습 - 한국 명예 홍보대... 3 NeoSun NeoSun 2시간 전16:15 1318
HOT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원스 슈퍼4D 개봉기념 키링증정 1 샌드맨33 2시간 전16:14 552
HOT [단독] 여진구 '하이재킹' 합류, 하정우 또 만난다 3 시작 시작 2시간 전15:47 926
HOT 인터스텔라 용아맥 후기 3 호오오옹이 3시간 전15:38 1571
HOT 스파이더맨 : 노웨이홈 ‘펀버전’ 포스터 4DX가 훨 낫네요. 8 앨런정 앨런정 3시간 전15:29 1867
HOT <미혹> 스페셜 캐릭터 포스터 공개 2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3시간 전15:07 479
HOT CGV 아트하우스 18번째 아티스트뱃지 [애프터미투] 1 샌드맨33 4시간 전14:34 846
HOT EBS영화 10월2주차 - 겨울의 라이언, 오페라의 유령, 수퍼맨, 작전 3 NeoSun NeoSun 4시간 전14:10 325
HOT 식당 종사자들에게 친절한 영화배우 매즈 미켈슨 2 NeoSun NeoSun 4시간 전13:56 1460
HOT 일본의 해리포터 카페 7 카란 카란 5시간 전13:44 975
HOT CGV 용산 현황입니다. (12:55경) + 오늘받은 포스터 7 라플란드 라플란드 5시간 전13:22 2547
HOT '공조2' 624만 돌파..멈추지 않는 장기 흥행[박스오피스] 2 시작 시작 5시간 전13:17 468
1056807
normal
19분 전18:25 62
1056806
image
박감독 박감독 20분 전18:24 144
1056805
normal
시작 시작 45분 전17:59 457
1056804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47분 전17:57 343
1056803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50분 전17:54 396
1056802
normal
iigguyt 52분 전17:52 183
1056801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7:11 302
1056800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17:10 304
1056799
image
리리7 리리7 1시간 전17:08 1157
1056798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17:04 399
1056797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7:03 273
1056796
image
피루닷 1시간 전16:59 546
1056795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6:54 1015
1056794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6:49 200
1056793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6:45 404
1056792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6:39 425
1056791
normal
이미사용중인닉네임 2시간 전16:37 697
1056790
normal
golgo golgo 2시간 전16:36 151
1056789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6:35 135
1056788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6:32 509
1056787
normal
부끄럽구요 2시간 전16:30 303
1056786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6:18 389
1056785
image
시작 시작 2시간 전16:18 190
1056784
normal
카란 카란 2시간 전16:18 220
1056783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6:15 1318
1056782
image
샌드맨33 2시간 전16:14 552
1056781
normal
golgo golgo 2시간 전16:10 200
1056780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2시간 전16:06 498
1056779
normal
muguet muguet 2시간 전15:54 177
1056778
normal
여닝ㅇㅣ 여닝ㅇㅣ 2시간 전15:53 449
1056777
image
시작 시작 2시간 전15:47 926
1056776
normal
golgo golgo 3시간 전15:41 187
1056775
normal
호오오옹이 3시간 전15:38 1571
1056774
image
golgo golgo 3시간 전15:31 329
1056773
image
앨런정 앨런정 3시간 전15:29 18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