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5
  • 쓰기
  • 검색

조니 뎁의 충격적인 사실이 담긴 비공개 문서 공개 후 여론 반전?! (1) + 법정 명령서

나비랑 나비랑
13839 43 35

아까 새벽 영수다 게시판에 조니 뎁 - 앰버 허드 사건 관련 이런 질문 겸 제보 글이 올라왔었는데요.

 

익스트림무비 - 조니뎁하고 엠버허드 비공개 문서 공개 후에 여론이 달라졌나요? (extmovie.com)

 

타커뮤니티에 이번 항소 결정 이후 여러 문서들이 공개됐는데, 조니 뎁에게 불리한 내용이 많다..

뭐 이런 요지의 글이 인기를 끌고 있다는 내용입니다.

 

그래서 그 인기 글을 찾아가봤더니..

 

 

여론 반전.png.jpg

 - 조니뎁-엠버허드 재판 비공개 문서가 공개되면서 현지 여론 반전되는 중 (theqoo.net)

 

 

..일단 저 제목 및 첫문장부터 틀렸습니다. -_-;

 

 

 

모금.png.jpg

레몬티 님의 트위터: "조니뎁의 팬들이 엠버를 괴롭히기 위해 돈을 모아 비공개 법정문서들을 열람했는데, 오히려 조니뎁에 관한 충격적인 사실들만 공개됨. 이 타래는 해당 문서들을 정리한 내용. #DARVODepp #JohnnyDeppIsAWifeBeater #IBelieveAmberHeard" / 트위터 (twitter.com)

 

 

저 글에 걸린 링크를 들어가니 위 트위터가 나오고,

 

무슨 조니 뎁 팬들이 앰버 허드를 엿 먹이겠단 일념으로 돈을 모은 덕에;

비공개였던 법정문서 내용이 공개되었다가 오히려

뎁의 추악한 면모만 유출된 것처럼 운을 띄우는데..

 

 

원래 법정 문서는 누구든 열람 가능해요. = =; 

 

 

다만 법정 문서를 프린트할 수 있는 "Copy"를 얻으려면 1장당 얼마씩 지불해야 하긴 합니다.

 

그래서 누가 돈 내고 저 카피를 받아냈으며, 저 항소 관련 서류가 어떻게 대중들에게 "공유"됐는가?의 경위는..

 

 

 

<조니 뎁 VS 앰버 허드 명예훼손 소송 서류가 공유된 정황>

 

 

 

Andrea.png.jpg

 

 

1. 서류 사본 공유자: Andrea Burkhart

- 미국 워싱턴 주의 형사 사건 전문 변호사.

법률 해설가로도 활동

 

Website: Andrea Burkhart

YouTube: (135) Andrea Burkhart - YouTube

 

 

 

2. 이미 공개된 법정 서류

 

 

+ 1) [조니 뎁 VS 앰버 허드 명예훼손 소송 기록 공개 명령서]

 

 

공1.png.jpg

https://www.fairfaxcounty.gov/results?q=3.28.22 - Plaintiff%27s Objections%C2%A0(pdf)

 

 

<번역>

 

이 문제에 대한 보호 명령은 민감한 정보를 보호하고 배심원들이 반드시 부패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시행되었다.

이 문제에서 두 소송 당사자는 서로 소송을 제기하여 배심원 재판의 공개 토론에 자신을 공개했다.

법원 기록은 공개 정보이다. 사건은 이제 종결되었고 따라서 법원은 봉인된 상태로 제출된 모든 문서를 주의 깊게 검토했다.

 

그 결과, 법정이 볼 때 이 사안에서 특정 파일들은 공개되어야 한다; 그러므로

 

다음 서류들[ 1) ~ 45) ]을 공개하도록 명령한다.

 

 

공2.png.jpg

 

2022년 7월 13일자 명령

 

 

-> 즉, 조니 뎁의 팬들이 그 서류를

[공개해달라]고 모금한 게 아님

 

 

2) Burkhart의 트위터 코멘트

 

 

2) - a. 사본 요청

 

언씰.jpg

 

파일이 공개된 후인 2022년 7월 16일,

현재 공개된 상태의 서류 사본 발급이 가능하단 확답 받음

 

 

2) - b[For immediate release:

본정보를 (기사 등에) 당장이라도

게재 가능함을 알리는 성명문]

 

 

release.png.jpg

 

 

- 성명문 발췌 번역 

 

 

"나는 이 파일들에 대한 많은 언론 문의를 받았다. 이게 내게 연락한 사람들에게

공개한 선언문이다."

 

August 1, 2022 – over 6,600 pages of recently unsealed documents in the Depp v. Heard matter were obtained by attorney Andrea Burkhart and published on her web site for public access.

 

2022년 8월 1일 - 최근에 공개된 6,600 페이지가 넘는 뎁 vs 허드 사건의 서류를 변호사 Andrea Burkhart가 입수했고, 

Burkhart의 웹사이트 Documents (andreaburkhart.com)공공 접근을 위해 게재했다.

 

 

 

2) Andrea Burkhart가 이 자료를 본인 웹사이트에 올린 이유

 

 

"앰버 허드와 허드의 변호사는 배심원에게 특정 증거를 제시하는 것이 허용되지 않았기 때문에, 재판이 공정하지 않다고 주장하기 위해 미국 공영 방송(NBC)에 출연했다. 대중은 법원 시스템에 대한 허드의 불만 사항을 평가할 수 있는 데 관심이 있다. 분명, 만약 시스템이 공정하지 않고 소송 당사자 한 명을 공정하게 대우하지 않았다면, 우리가 알고 싶은 것이다."

 

"버지니아 주에는 [순회 법원이 보유하는 기록을 조사를 위해 공개해야 하고, 합리적인 비용을 지불하면 사본이 제공된다]고 구체적으로 규정하는 법령이 있다. (사본 발급을 위한 비용은) 페이지당 $0.50이며, 6,642페이지는 총 $3,321이다. 이 문서 사본에 접근하려는 열의는 빠르고 압도적이었고 몇 시간 내에 충분한 자금이 모였다. 총 7,000달러의 초과 기금은 재판의 영향을 받은 (앰버 허드가 기부하기로 했던) 두 자선단체인 로스앤젤레스 아동 병원과 아트 오브 엘리시움에 기부되었다."

 

"이 재판을 2년 이상 따라가면서, 법원 기록에 대한 직접 접근성의 중요성에 대한 나의 감상이 커졌다 - 왜냐하면, 권위 있는 언론 매체들이 소송 절차에 대해 정확하고 공정하게 보도할 수 없거나 그러고 싶어하지 않는 것을 증명했기 때문이다. 이러한 봉인되지 않은 문서에 대한 최근의 매우 부정확한 보도는 모든 사람이 내용을 스스로 평가할 수 있도록 이러한 자료를 공개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의 중요성을 재확인한다."

 

 

-> 앰버 허드가 미국 공영 방송에서 미국 법정 시스템 의문을 제기했기에,

미국인으로서 이 재판의 공정성을 검증하기 위한 공적인 목적 +

 

기자들이 저 공개된 자료에서 취사선택하여 대중을 현혹하고 있기에,

이를 막으려 전체 자료를 대중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공개

 

 

 

그래서 이게 어떻게, 

 

 

뎁의 팬들이 허드를 괴롭히기 위해 돈을 모아 비공개 법정문서들을 열람;했단 문장으로 왜곡될 수 있는지, 죽었다 깨어나도 모르겠습니다..

 

 

그 다음 번호부터는 틈나는대로 천천히 읽어보고 해설하겠습니다.

 

 

* 이걸 다시 시작한 덕분에 워너 비판글은 좀 밀릴 예정입니다.

 

* 캡처 및 스크랩 불펌 금지. 링크 펌만 가능

 

* 다음 편: 익스트림무비 - 조니 뎁의 발기부전과 리벤지 포르노 계획이 뭐 어쨌다고?! (2) (extmovie.com)

나비랑 나비랑
23 Lv. 54893/62000P

영화가 좋아요

뮤지컬도 좋아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43

  • 멍지
    멍지

  • 봉식
  • 히알루론산나트륨
    히알루론산나트륨
  • 개가오
    개가오

  • ejectejecteject
  • CAPAL
    CAPAL
  • 스타니~^^v
    스타니~^^v
  • 어블
    어블
  • 볼따구
    볼따구

  • 홀리몰리과카몰리
  • Nashira
    Nashira
  • 다이제초코맛
    다이제초코맛
  •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 워니워니
  • MyLayla
    MyLayla

  • Hidden
  • B바라기
    B바라기

  • 하루또하루
  • 주도자
    주도자
  • 까멜
    까멜
  • 아론제이
    아론제이

  • 무명님
  • pimpmania
    pimpmania
  • 냥바냥
    냥바냥
  • 아아뜨네
    아아뜨네
  • 트롱
    트롱
  • 파란약
    파란약

  • 썸더닛
  • 비디오테이프
    비디오테이프
  • 뉴에이지
    뉴에이지
  • 달콤멘토
    달콤멘토
  • HoHoLAND
    HoHoLAND
  • 맷머독
    맷머독

  • kichijojo
  • 닭한마리
    닭한마리
  • 제주도삼다수
    제주도삼다수
  • 바이코딘
    바이코딘
  • jormungand
    jormungand
  • Kyaksee
    Kyaksee
  • 랄락
    랄락
  • 잠실
    잠실
  • golgo
    golgo
  • 간편10분카레
    간편10분카레

댓글 35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가짜 뉴스들이 그렇게 만들어지는군요....참...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0:45
6일 전
profile image 2등
이 사건은 끝이 없네요 끝나도 끝나지 않은..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0:46
6일 전
profile image 3등

더쿠에선 현지에서도 조니뎁 다시 스타들이 손절하며 여론 반전되었다고 얘기하고 다니던데 그것도 사실이 아닌걸까요!?

 

어제 더쿠글보고 백스탭하고 나비랑님 글 올라오기만 기다렸네욬ㅋㅋㅋ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0:47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랄락

그 손절이 인스타그램 언팔로우 했다는 거던데..

 

사실 그게 얼마나 개인 간의 인간 관계에 치명타인지 잘 이해는 가지 않지만;

 

Screenshot_20220806-121516_Samsung Internet.jpg

 

일단 저 인용된 트위터의 유명인 목록에서 (Shocking, 충격적)이라고 표시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아~예 자기 동료 배우들 중 아무도 팔로잉하고 있지 않아요.

마블 출연진조차 언팔로우하고 업무용으로? 관리한지 꽤 됐습니다.

 

https://ew.com/movies/robert-downey-jr-unfollows-marvel-costars-instagram/

 

팔로우1.png.jpg

팔로우2.png.jpg

 

현재는 달랑 6개 팔로잉하고 있는데, 그 목록이 이래요.

자기 팀이랑 회사, 맨 위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의 아들인 Indio Downey의 밴드입니다.

 

+ 누가 뭔 포스트 좋아요를 언제 취소하고 누가 조니 뎁을 언팔로우했단 구분이 없어서,

 

"일단 로다주가 조니 뎁을 저 공개 문서로 인해 언팔로우하진 않았다"는 설명입니다.

댓글
11:09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친절한 설명 감사합니다
역시나 또 별것도 아닌걸 가져와서 크게 부풀린거군요...
안믿고 백스탭하길 잘했네요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1:15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랄락
네. 사실 나머지도 대부분은 제가 연재했던 내용에 있던데..

새로운 거라며 캡처한 건 글씨가 작고 앞뒤가 잘려서 원문을 봐야겠더라고요. 이걸 언제 또 다 읽어보고 찾을 수 있을진 모르겠습니다만 😵‍💫
댓글
11:37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언팔로우가 아니라 unliked- 좋아요 취소 아닌가요? 찾아보니까 스레드 첫 문장도 celebrities are removing their likes from Johnny Depp’s celebratory Instagram post lmao 이던데용
댓글
12:13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비워둘수없습니다

네. 그런데 저걸 저 더쿠 유저는

 

"조니 뎁 응원 게시물에 좋아요 눌렀거나 / 조니 뎁 팔로우했던 셀럽들이 취소하는 중"이라고 통틀어서 인용했더라고요.

누가 뭘 취소했는지, 그 포스트 Liked / Unliked 기록 없이요.

 

Screenshot_20220806-121516_Samsung Internet.jpg

댓글
12:17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님이 인용하신 트윗 자체에는 언팔로우 했다는 내용이 전혀 없는데 저것만 인용하시니까 이상해보여서요~ 더쿠에서도 로다주가 언팔했다는 직접적인 언급은 없으니.. ‘로다주 손절이 언팔로우같다’는건 그냥 작성자님의 생각이었네요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2:22
6일 전
profile image
비워둘수없습니다
근데 저도 레딧으로 보는거라 저 스레드 전체를 찾아본 적은 없어서 잘 모르겠네용 나비랑님이 정리해서 해설해주신다니 기다리겠습니다!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2:23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비워둘수없습니다

아..저 트윗을 저렇게 인용한 더쿠 유저의 글을 본 사람들은 / 저 트윗에서 언급된 사람들이 언팔로우도 하는 거라 생각할 수 있단 설명이 빠졌네요. 지적 감사합니다!

댓글
12:26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비워둘수없습니다
원댓글 답변에 추가했어요. 감사합니다 ^^
댓글
12:31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비워둘수없습니다
https://extmovie.com/movietalk/88274437

정리해왔습니다 :)
댓글
00:21
3일 전
랄락
더쿠 연예쪽 가짜뉴스랑 뇌피셜, 주작 엄청 많아요ㅋㅋㅋ어떨땐 디씨보다 심함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2:48
6일 전
profile image
마티맥플라이
그쵸 그래서 요새 생각보다 잘안가는곳중 하나입니다...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3:50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랄락
https://extmovie.com/movietalk/88274437

질문하신 부분 정리했습니다!
댓글
00:20
3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감사합니다! 한번 봐볼게요!!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00:45
3일 전
profile image
솔직히 한국 조니뎁 여론 다시 좋아진거 9할은 나비랑님 덕분인것 같습니다ㅋㅋㅋ

항상 감사합니다ㅎㅎ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0:47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Kimteelee
좋아지긴 했나요? 자꾸 장작 나오는 거 보면 아닌 듯...ㅜ
댓글
12:05
6일 전
profile image
원래 온라인글은 절반이상은 본인이 걸러야 하죠 특히 트위터 글들.. 정보가 넘쳐나는 세상이라 그걸 취사선택하고 검증까지해야하는 시대인듯합니다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0:49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님 한동안 또 바쁘시겠네요 ㅋㅋㅋㅋ
잘 읽었고 다음 글 기다릴게요 ㅋㅋㅋ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1:03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맷머독

솔직히 첫문장부터 틀리니까 이미 김 빠지고 시작하는 기분이네요.

-_-;;

댓글
11:32
6일 전
인터넷에서 얼마나 가짜 뉴스가 빠르게 퍼질 수 있는지 실감나네요…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1:11
6일 전
profile image
어디까지가 진실이고 어디까지가 거짓인지..알 수가 없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1:11
6일 전
profile image

거기가 또 그것했네요.

믿고 거르는 곳.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3:04
6일 전
지금은 아주 '메시지를 반박할 수 없을 때는 메신저를 공격하라.'의 전형적인 모습으로 흘러가고 있습니다. Cherry Picking이 너무 심해요. 심지어는 주요언론사도 딱 논란이 될 것들만 이야기하고 조니뎁 측 반론은 다루지도 않습니다.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4:26
6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홀리몰리과카몰리

그러게요..
그 반론 부분 찾았어요,

해 뜨고 오전에 올리겠습니다

댓글
01:14
5일 전
profile image
나비랑 작성자
홀리몰리과카몰리
https://extmovie.com/movietalk/87964996

걍 지금 올렸습니다..
댓글
01:46
5일 전
나비랑
하 수고많으십니다. 진짜 오독도 정도가 있지 영어 할 줄 알면서 정확한 정보가 아니라 맘에 드는 정보만 전달하는 사람들 너무 무서워요. 본인들이 좋아하는 배우도 지금 카르마로 고생 중인데 왜 그러나 모르겠어요...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01:55
5일 전
profile image
그런 곳은 남성비하가 기본 패시브입니다. 진실이 중요한게 아니라 어떻게든 조니뎁이 악이어야 하죠
댓글
나비랑글쓴이 추천
17:44
5일 전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장 자크 상뻬 사망 57 모베쌍 모베쌍 2시간 전13:39 6246
HOT <풀타임> 에리크 그라벨 감독 인터뷰 12 songforu songforu 3시간 전12:04 1126
HOT 놉, 익무 단체 사진이에요... 189 다크맨 다크맨 14시간 전00:59 14025
HOT '놉' 조던 필 감독이 익무인들에게 보내는 인사 영상 172 golgo golgo 19시간 전20:04 9012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 게시판 이용 안내) 354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1.38M
HOT 실시간 예매율 (동력을 얻은 헌트 🔫 와 무너지지 않는 한산 &#x... 18 미스터신 미스터신 26분 전15:20 866
HOT CGV '썸머 필름을 타고!' 5주차 포스터 증정 이벤트 18 준이주니 48분 전14:58 2181
HOT 부천은 지자체에서 명씨네 같은 극장을 운영합니다. 28 아오야다 57분 전14:49 1251
HOT 와 ㅁㅊ💜 헌트 무인성덕 청담부부께서 찐인증을❗️mp4 50 달콤멘토 달콤멘토 58분 전14:48 2448
HOT CGV '귀멸의 칼날' 스페셜 시리즈 콜렉트 한정판 마그넷 증정... 21 준이주니 1시간 전14:38 2244
HOT 8/16(화) 선착순 쿠폰 정리 56 라온제나 라온제나 55분 전14:51 4286
HOT 이정재 감독님 싸인 인증... 78 다크맨 다크맨 4시간 전11:34 5614
HOT 용산cgv 경품 현황(14:30) 4 내꼬답 내꼬답 1시간 전14:35 446
HOT (스포)헌트 리뷰: 실제 역사에 독창성을 더하여 이끌어낸 데뷔전 KO 승 8 러스 1시간 전14:37 326
HOT 놉의 공포와 소름을 느끼는 와중에 우리가 잊고 있던것 13 batman2830 batman2830 1시간 전14:30 644
HOT 프레이 제작진이 밝힌 영화 속 프레데더 외형이 기존과 다른 이유 12 LewisLee LewisLee 1시간 전14:24 696
HOT 다음 중 가장 끔찍한 상황은 무엇일까요? 32 누가5야? 누가5야? 1시간 전14:11 1915
HOT 탑건으로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는 짭 크루즈 ㅋㅋㅋ 38 귀멸은못말려 귀멸은못말려 1시간 전13:56 4620
HOT [CGV 용산] 8/12 현장 경품 현황 (13:30) 6 헌터 헌터 1시간 전13:52 979
HOT 고양이를 1초 더 쓰다듬었을 때.jpg 22 바이코딘 바이코딘 2시간 전13:33 2700
HOT 심심해서 3D프린터로 만든 익무 로고!😊 (나름 고퀄) 18 Dolbyisthebest2015 Dolbyisthebest2015 2시간 전13:30 1147
HOT [멋진 세계] 간단후기 입니다 (스포포함) 2 supman supman 2시간 전13:27 310
HOT <비상선언> 발음 연습하는 임시완, 김남길 배우 6 라온제나 라온제나 2시간 전13:01 1067
HOT 모두가 빵형 무인에 쏠려있을때, 놉 익무단체사진 NOPE ver. 만들기 73 재키효 재키효 2시간 전12:57 2610
HOT (스포) 프레이 : 이 잔인한 빌런에 매혹되는 이유 4 옵티머스프라임 옵티머스프라임 2시간 전12:55 545
HOT ['놉' 노스포 단평] 조던 필 감독의 'Twilight Zone' 7 닥터슬럼프 닥터슬럼프 2시간 전12:51 768
HOT 와아 생애 첫 무대인사가 브래드피트네요 ㅠㅠㅠ 49 Overmind Overmind 2시간 전12:49 2606
HOT 불릿 트레인-원작과 원작자 이야기, 착한 맛 9 소설가 소설가 3시간 전12:46 552
HOT 배우 앤 헤이시 사망 판정..산소 호흡기 떼기로 결정 29 goforto23 3시간 전12:37 4449
HOT 한산 2회차 같이 한 아들녀석이 <괴물>을 봤는데.. 9 듕듕 3시간 전12:26 689
HOT 놉 노스포 후기 2 버터오징어 버터오징어 3시간 전12:26 536
HOT 메가박스 '불릿 트레인' 돌비 포스터 증정 이벤트 32 준이주니 3시간 전12:11 3304
HOT <풀타임> 에리크 그라벨 감독님과 인터뷰 하고 온 개인적인 소감 9 songforu songforu 3시간 전12:04 768
HOT 메가박스 <엘비스> 돌비시네마 페이퍼 LP 증정 이벤트, 실물 (8/1... 83 라온제나 라온제나 3시간 전12:01 5115
HOT [불릿 트레인] 내한 기념 무대인사 유료 시사회 56 ipanema ipanema 3시간 전12:01 4730
HOT 디온 시리즈 No.26 <라이더스 오브 저스티스> 패키지 시안 1 웃는누들스 웃는누들스 3시간 전11:55 662
HOT [단독] 역시 아이유…수해 재난지역 피해 복구 지원 위해 1억원 기부 17 N N 3시간 전11:52 1238
HOT 심심해서 써보는 셀프 역대급 관크 고발 27 밤이보리 밤이보리 4시간 전11:44 2266
HOT 익무 로고 3D프린터 출력물 색갈 정해주세요! 9 Dolbyisthebest2015 Dolbyisthebest2015 4시간 전11:36 650
1303423
normal
XIA XIA 방금15:46 41
1303422
image
유쌤 유쌤 방금15:46 17
1303421
normal
조쉬하트넷 방금15:46 36
1303420
image
이나영인자기 1분 전15:45 48
1303419
normal
롱이 롱이 2분 전15:44 146
1303418
image
준이주니 3분 전15:43 260
1303417
image
내가그렇게나쁩니까?__ 내가그렇게나쁩니... 3분 전15:43 197
1303416
normal
범죄도시2강력추천 범죄도시2강력추천 3분 전15:43 75
1303415
image
김무민 김무민 3분 전15:43 40
1303414
image
Skydance Skydance 4분 전15:42 601
1303413
image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5분 전15:41 139
1303412
image
회장님 회장님 5분 전15:41 238
1303411
image
Sojin소진 Sojin소진 7분 전15:39 114
1303410
image
e260 e260 7분 전15:39 248
1303409
image
클랜시 클랜시 7분 전15:39 258
1303408
image
웅냥 웅냥 7분 전15:39 348
1303407
image
카란 카란 8분 전15:38 131
1303406
normal
전양심 전양심 9분 전15:37 522
1303405
image
TimothyJunghundy TimothyJunghundy 10분 전15:36 347
1303404
image
WandaVision WandaVision 10분 전15:36 336
1303403
image
GiGi. GiGi. 10분 전15:36 139
1303402
normal
Cece Cece 11분 전15:35 119
1303401
image
용수 12분 전15:34 194
1303400
image
뒷북치는비 뒷북치는비 13분 전15:33 341
1303399
image
ReMemBerMe ReMemBerMe 14분 전15:32 816
1303398
image
2만조광년 2만조광년 15분 전15:31 310
1303397
image
D.M D.M 18분 전15:28 850
1303396
image
이나영인자기 18분 전15:28 129
1303395
normal
루룰 19분 전15:27 428
1303394
image
전양심 전양심 20분 전15:26 681
1303393
image
김렌고쿠???? 김렌고쿠???? 20분 전15:26 457
1303392
image
무비이즈프리 21분 전15:25 577
1303391
image
raSpberRy raSpberRy 21분 전15:25 283
1303390
image
한효주팬 한효주팬 21분 전15:25 201
1303389
image
소설가 소설가 22분 전15:24 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