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7
  • 쓰기
  • 검색

아바타 4,5편은 다른감독에 넘길수도 있다는 인터뷰를 보니 ...

왕정문 왕정문
762 5 17

네... 아바타도 충분히 훌륭한 시리즈 컨텐츠긴 한데

 

너무 한작품에만 재능을 몰빵하는게 아니긴 했죠..

 

(그것도 너무 긴 시간을 ..너무 한작품에만...1997년 타이타닉 ...2009년 아바타........그이후로 지금...)

 

차라리 알리타 2편,3편을 감독해주시거나

 

또다른 소재의 영화를 만드시는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되네요

왕정문 왕정문
21 Lv. 41007/43560P

### 내 인생의 영화 10편 (업데이트요망) ###

아라비아의 로렌스(1967) /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아메리카(1984) /이웃집 토토로(1988) 

시네마 천국(1988) /  알라딘(1992) / 쥬라기 공원(1993) / 중경삼림(1994) 

서유기 월광보합+선리기연 (1995) / 토이 스토리 (1995) /  번지점프를 하다(2001)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


  • Lordringss

  • 알모도바르
  • golgo
    golgo
  • CG의포텐
    CG의포텐

댓글 17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환경운동에 워낙 관심이 많으셔서 아바타를 택하신건데.
차후엔 또 무엇이 하고싶으실지 모르겠네요.
댓글
12:50
22.07.05.
profile image
CG의포텐
근데 정말로
스케일 +
VFX 마감력 +
특유의 생물학적 상상력에 기반한 월드빌딩 +
심플한 플롯으로 보편적인 스토리텔링 전개 +
제작배급사가 갈궈도 ㅈ까세요 시전 가능한 배짱 (중요)

이 모든게 갖춰져야 만들어질수 있는 영화가 아바타입니다.

현역 감독중에 스필버그, 피터 잭슨, 리들리 스콧 감독 정도 원로들 빼면 이 모든게 가능한 감독?

단언컨데 없습니다..... 대체 누굴 믿고 맡기겠단거지 이쯤되면 궁금해지네요
댓글
13:17
22.07.05.
profile image
CG의포텐
진짜 적합한 감독에게 넘기겠다기보단 뭔가 제임스카메론이 아바타 속편에 별로 자신이 없고 열의가 떨어진것 같기도 해요
댓글
20:13
22.07.05.
profile image 2등

저도 좀 그런 생각이 듭니다.

다른 재밌는 영화 많이 만들 감독인데 워낙 완벽주의다 보니...

댓글
12:50
22.07.05.
profile image
golgo
다른 재밌는 영화 (만드는데 몇년씩 걸림)

아바타에 뼈를 묻든 다른곳으로 떠나든 팬들은 그저 고통만...
댓글
13:14
22.07.05.
3등
개인적으로 아바타 1 보고 재능이 아까웠네요. 아바타는 굳이 제임스 카메론이 아니라도 만들 수 있는 영화라고 생각해서요.
댓글
12:58
22.07.05.
profile image
알모도바르
예????????? 어째서요??????????
저는 요즘 블록버스터 스케일 모냥새들 보면서 아바타를 만들수 있는건 오직 카메론뿐이라고 확신하고 있는데.......
댓글
13:13
22.07.05.
CG의포텐

개인적으로 전작들은 이야기 + 볼 거리가 모두 훌륭했는데 아바타는 이야기가 아쉽더라고요.

댓글
14:08
22.07.05.
profile image
알모도바르
음.....이야기가 아쉽다는 점에 대해서 좀더 듣고 싶어요 ㅎㅎ.....

기본적으로 플롯은 심플하죠 , 다만 탑건 매버릭이 그랬듯이 플롯의 심플과 텔링의 허접은 다른 영역이라고 생각하고
그리고 의외로 SF 생물 설정에 진심이었던지라 마냥 유치하게 보였던 점들이 결합돼서 다르게 보이더라고요.
(기도 한번 했다고 여신님이 답해주심 =X / 나비족들은 그렇게 믿지만 실상은 행성규모 신경네트워크 전파로 동물들까지 집결 = O (이건 시고니위버 캐릭터가 복선까지 깔아준 거라)

그래서 윗댓에 생물적 지식까지 빠삭해야 될 아이피라고 한거고요.
수백년 역사 SF 덕후들이 세상에 몇인데 아바타 하나갖고 ㅋㅋㅋㅋㅋ 코웃음치실수도 있지만
닐 블롬캠프같이 그나마 좀 SF덕질 한거같은 감독들도 죄다 밑천 드러나는 시국이라 영.....
댓글
14:12
22.07.05.
CG의포텐

제임스 카메론은 일단 비교 대상 자체가 다른 감독이 아니라 본인이라(역사에 길이 남을 차원이 다른 명감독이니깐요) 다른 감독과 비교하는 건 실례라고 생각하고요.

간단히 말해서 아바타가 제 취향도 아니고 재밌지않았어요. '저는' 제임스 카메론에게 바라는 게 더 많았고요. (그래도 2 예고편은 재밌어 보이더라고요.) 사람마다 취향은 다르니깐요.

탑건 역시 호였지만, 촬영과 사운드가 매우 매우 훌륭했지, 이야기와 연출은 옛스러웠다고 생각합니다.

댓글
14:38
22.07.05.
profile image
알모도바르
타감독 비교 얘기는 실력이나 수준 운운이 아니라. 만약 인터뷰대로 다른 이에게 후속작을 넘긴다면 그건 프랜차이즈 폭파선언이나 다름없을거라는 우려의 의미였습니다. 알모님 말씀마따나 비교 대상 자체가 없는데 누굴 줘요 주기는......ㅠ

취향은 어쩔수 없죠, 저는 사실 제임스 카메론 작품중에서 타이타닉이 제일 아래입니다.
"작품이 대단한건 인정하는데, 난 이런 영화보단 아바타같은 SF가 좋아" 느낌이랄지.?
사실 미니어처(치곤 너무 컸지만 그래도 질감에서 드러남) 파괴시키며 찍은 침몰씬도 영 감흥이 없기도 했고요.
알모님이 카메론 감독에게 바라시는게 무엇인지 짧게나마 궁금해지긴 하네요 ㅎㅎ.

저는 탑건 촬영음향이야 말할것도 없고, 그 옛스러운 이야기와 연출이야말로 숨겨진 탑건의 진짜 힘이었다고 생각해요.
요즘 헤롱헤롱한 작가주의 영화들 보면서 "이건 대단한 이야기야" 자기최면 거는 느낌이 있었고 (저자신이),
그 안전빵 추구다 뭐다하는 디즈니 마블조차도 클리셰비틀기와 "시대에 따른다는" 변화구를 어마어마하게 던져대는데
(그러다가 한번 제대로 폭발시킨게 스타워즈고......)
탑건의 이 "옛스러운" 이야기가 사람 눈물 흘리게 만든다는걸 다시 아이맥스관에서 깨달으면서,
제가 영화감독의 꿈을 이루는데 성공한다면 뭘 만들어야 사랑받을수 있을까에 대한 생각을 다시 해본 시간이었어요.

"어차피 여기서 행맨이 구해주겠지 ㅋ" 가 아니라 "행맨 지금 와야지 뭐해!!!!!" 하고 속으로 외치게 만드는 이야기라면
그건 올드한게 아니라 클래식입니다. 변치않는 가치......

뭐 저 혼자만의 감상일수도 있습니다.
댓글
15:00
22.07.05.
CG의포텐

아 제가 전달력이 별로라 그런 것 같은데, 다른 감독과의 비교가 말도 안 되거나 기분 나쁘다는 의미가 아니라 제임스 카메론의 전작들이 너무 훌륭하다보니 단순히 기술적인 측면에서 훌륭한 걸 넘어서 스토리나 재미쪽으로도 기대하는 바가 많았다는 의미였습니다.

제가 느끼기에 전작들은 기술적으로도 뛰어나지만 무엇보다 영화가 재밌거든요. 그래서 아바타처럼 기술적인 혁신이 중요한 프로젝트보다 다른 영화로 보고 싶다는 의미였습니다.

저 원래 아무래도 연세가 있어서 앞으로 얼마나 더 오래 활동하실 지 모르니 여러 영화에 도전해보셨음 좋겠다.. 라고 마무리 하려고 했는데, 지금 구글 검색해보니 아직 67 밖에 안 되셨네요?ㅋㅋㅋ

전 또 스콜세지 옹(79세)이나 리들리 옹 연세(84세)와 비슷한 줄 알았는데..(리들리 옹은 어떻게 84세에 그런 영화들을… 와..) 아직 애기 애기셨네요. 아바타에 엄청 오랜 세월 투자하셨다고 들었는데 그렇다면 전작들은 도대체 몇 살에.. 제임스 카메론 감독님은 이미 젊은 나이에 엄청난 걸 이룩하신 분이군요.🥺 천재네요.

댓글
08:00
22.07.06.
profile image
알모도바르

카메론 감독에게 기대하는 바가 다양하군요!
저는 어렸을적에 카메론 전기만 두권인가 읽었나.....하고 디피 카메론 특집 글도 몇번이고 돌려읽으면서
카메론 감독의 커리어 전체를 요약하는건 "기술 혁신" 이라고 굳게 생각하고 있어서......

진짜 과작이신 그의 적은 커리어 전부 통틀어서 영화 하나에서 하나로 넘어갈때마다 뭔 신기술 혹은 새로운 도전이 한단계 한단계씩 정직하게 올라갑니다 ㅋㅋㅋㅋㅋㅋㅋ
(오히려 스토리텔링의 측면에서는 한 50년전부터 팔리던 시나리오 작법서만 빡시게 판 모범생 느낌 이상이 없음-근데 이게 돌려말하면 기본기의 탄탄함이라 훌륭한건데, 요즘 뭐 놀란이니 빌뇌브니 이런 다양한 감독들 날아다니는 판에서는....)

저는 제임스 카메론이 아바타 5부작까지 달리든, 다른 프로젝트로 옮겨가든.
꼭 3억달러 규모의 신기술 대규모 혁신이 가득한 그런 영화가 나오길 기대하고 있답니다.
제임스 카메론이 다 훌륭하지만 그를 가장 독보적으로 만들어주는건 그쪽이라고 생각해요.

댓글
12:39
22.07.06.
터미네이터2와 타이타닉을 능가하는 작품이 나오기만을 기다립니다!!
댓글
12:58
22.07.05.

그 소식 보고 좀 아쉬웠는데,, 진짜 그렇긴 하네요 🥺

댓글
13:13
22.07.05.
개인적으로 다른 감독한테 넘기는거 별로라고 생각드네요 ㅠ 그냥 자기가 감독 맡고 이름 올렸으면 좋겠습니다.
댓글
18:00
22.07.05.
잭슨매니아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2
22.07.0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트루 로맨스》티셔츠 탐나네요 9 spacekitty spacekitty 30분 전16:29 452
HOT 공조2 인물 관계도 공개 4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43분 전16:16 477
HOT <어웨이크>티켓 프로모션 일정 2 내꼬답 내꼬답 55분 전16:04 694
HOT '풀타임' 독립예술영화 박스오피스, 예매율 모두 1위 3 golgo golgo 58분 전16:01 406
HOT 디즈니+ '쉬헐크' 아트 포스터 3종 3 golgo golgo 1시간 전15:49 706
HOT 아맥 레이스 완주했습니다 14 Spiral 1시간 전15:16 1012
HOT 영화 한산 보고 도장선물 받았습니다. 9 내일슈퍼 1시간 전15:05 1166
HOT 아트나인<사랑할 땐 누구나 최악이 된다>굿즈패키지 안내(18시오픈) 1 내꼬답 내꼬답 2시간 전14:25 756
HOT "헤어질 결심"을 세밀하게 쪼개서 봤습니다~ 8 방랑야인 방랑야인 2시간 전14:22 610
HOT CGV<귀멸의 칼날 아사쿠사편> 필름마크실물 9 내꼬답 내꼬답 2시간 전14:13 1480
HOT 영화 <육사오> 개봉 기념 무대인사 7 YDN YDN 2시간 전14:03 1657
HOT NOPE은 반드시 용아맥으로.... 6 DoNNiE™ DoNNiE™ 2시간 전14:03 1504
HOT 씨네Q <불릿트레인> 스페셜 티켓 증정 이벤트 6 노리터 노리터 3시간 전13:45 1660
HOT cgv <귀멸의 칼날: 아사쿠사 편> 1주차 주말 증정 이벤트 8 노리터 노리터 3시간 전13:41 1497
HOT 메가박스 <어웨이크> 빵원 티켓 플러스 8.22월 16시 3 노리터 노리터 3시간 전13:26 1445
HOT 풀타임 후기(우리가 주인공이라면)약스포 13 북회귀선 북회귀선 3시간 전13:18 638
HOT [폭력교실,Cutting Class(1989)]브래트 피트 젋은 시절 모습 7 행복을위하여 행복을위하여 3시간 전13:01 1216
HOT (수정 및 추가) 8월22일(월) 선착순 쿠폰 16 YDN YDN 4시간 전12:48 4486
HOT '두사부일체'-'써니' 리메이크 된다..드라마로 재... 7 Manu Manu 4시간 전12:29 1916
HOT [변호사 쉬헐크]캡틴 아메리카 레퍼런스가 더 나올 예정 5 행복을위하여 행복을위하여 4시간 전12:20 1531
HOT 넷플릭스 살인자ㅇ난감 제작 확정!! 15 吉軍 吉軍 4시간 전12:07 2703
HOT <놉>N차 유발 제작 비하인드 6 내꼬답 내꼬답 4시간 전12:04 1065
HOT CGV 인천 상황판 [오전 11시 50분] 3 aro aro 4시간 전12:00 987
HOT 8번째 내한 브래드 피트, 빵아저씨도 만족한 이색케잌 행복을위하여 행복을위하여 5시간 전11:59 3526
HOT 스포X) 엔젤하트 시사회 후기 6 DoNNiE™ DoNNiE™ 5시간 전11:46 624
HOT (초강스포) 사진으로 보는 놉 요약 7 클라우드 클라우드 5시간 전11:45 1391
HOT 올해 멜번 영화제에서 본 영화들 #3 2 네버랜드 네버랜드 5시간 전11:42 539
HOT 애런 테일러 존슨·브래드 피트, 반가운 내한 6 행복을위하여 행복을위하여 5시간 전11:22 2774
HOT 넷이 영화관 가면 8만원…“흑자라면서 티켓값 안 내려요?” 7 행복을위하여 행복을위하여 5시간 전11:18 2775
HOT 롯데시네마 영화 <놉> 앵콜 무비 싸다구 8/23(화) 16시부터 6 YDN YDN 5시간 전11:04 1678
HOT 명씨네의 라이브러리는 앞으로도 운영을 안 한다고 하네요. 2 믹재거 6시간 전10:54 2285
HOT 전국 상영관 현황 통계 자료 1 키노맨 키노맨 6시간 전10:47 1467
HOT 사랑할 땐 누구나 최악이 된다 전문가 평점 1 오누렁 6시간 전10:21 2073
HOT 오늘 쿠폰이벤트 7 은비녀 은비녀 6시간 전10:12 4310
HOT 메가박스 <한산:용의 출현> 학생 단체 할인 이벤트 5 노리터 노리터 6시간 전10:04 1736
HOT 불릿트레인 레드카펫 현장인증 이벤트 3 내꼬답 내꼬답 6시간 전10:03 2411
HOT 와호장룡 개봉22주년이네요. 11 david12 david12 7시간 전09:40 1007
HOT "빤스 좀 벗겨봐" [헌트] 명장면, 명대사 응답 유형 9 시작 시작 8시간 전08:58 2850
1172826
image
DAVIDJO 14분 전16:45 186
1172825
image
spacekitty spacekitty 30분 전16:29 452
1172824
normal
도르 32분 전16:27 395
1172823
image
넷플마니아 넷플마니아 43분 전16:16 477
1172822
normal
거미남자집에못가 거미남자집에못가 46분 전16:13 1397
1172821
image
내꼬답 내꼬답 55분 전16:04 694
1172820
normal
Re;n 57분 전16:02 317
1172819
image
golgo golgo 58분 전16:01 406
1172818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5:54 245
1172817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5:51 376
1172816
normal
JK시몬스 1시간 전15:49 605
1172815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5:49 706
1172814
normal
하하동자 1시간 전15:49 841
1172813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5:47 493
1172812
normal
사나운곰 1시간 전15:19 1372
1172811
normal
라플란드 라플란드 1시간 전15:17 681
1172810
image
Spiral 1시간 전15:16 1012
1172809
normal
채밍 채밍 1시간 전15:10 1559
1172808
normal
온니뮤 온니뮤 1시간 전15:10 421
1172807
normal
용재임 1시간 전15:06 760
1172806
image
내일슈퍼 1시간 전15:05 1166
1172805
image
Hu 2시간 전14:43 977
1172804
image
2시간 전14:35 478
1172803
image
내꼬답 내꼬답 2시간 전14:25 756
1172802
normal
방랑야인 방랑야인 2시간 전14:22 610
1172801
image
내꼬답 내꼬답 2시간 전14:13 1480
1172800
normal
율리시즈 2시간 전14:05 2134
1172799
image
YDN YDN 2시간 전14:03 1657
1172798
normal
DoNNiE™ DoNNiE™ 2시간 전14:03 1504
1172797
normal
쀼쀼잉잉 3시간 전13:52 2102
1172796
image
노리터 노리터 3시간 전13:47 578
1172795
image
노리터 노리터 3시간 전13:45 1660
1172794
normal
tk_ys tk_ys 3시간 전13:44 460
1172793
image
노리터 노리터 3시간 전13:41 1497
1172792
normal
다정한이웃 다정한이웃 3시간 전13:34 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