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79
  • 쓰기
  • 검색

마녀2... 박훈정 감독 인터뷰 질문 받습니다

다크맨 다크맨
6967 59 79

담주 수요일..

박훈정 감독 인터뷰입니다

 

마녀2에 대해서 궁금한것들

이건 꼭 알아야겠다! 싶은것들...

 

댓글로 남겨주세요~!!

 

 

다크맨 다크맨
99 Lv. Max Level

외길호러인생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9


  • 노컨트리포올드멘
  • 미스터조성빈
    미스터조성빈
  • 조조티
    조조티
  • 콩깍지
    콩깍지
  • Lily63
    Lily63
  • 끵끵
    끵끵
  • 내꼬답
    내꼬답
  • 왕정문
    왕정문
  • DELIGHT
    DELIGHT
  • 푸르메
    푸르메
  • 참나무방패소린
    참나무방패소린
  • 아차산손두부
    아차산손두부
  • 잠실
    잠실
  • 미쟁
    미쟁
  • minn.__.ju
    minn.__.ju

  • 여우조련사
  • TOPGUN2
    TOPGUN2
  • 영화를좋아하는남자
    영화를좋아하는남자

  • 나는야비버
  • 뀰사탕
    뀰사탕
  • 옥희
    옥희
  • 거미남자집에못가
    거미남자집에못가
  • 마스터D
    마스터D
  • 천우희
    천우희

  • 섭스
  • 나가라쟈
    나가라쟈
  • 영화러버
    영화러버
  • 소보르
    소보르

  • 메니페스토

  • srodulv
  • 내말이
    내말이
  • 테잎쿤
    테잎쿤
  • 다루야
    다루야

  • 마녀3기원

  • aigroeg
  • 나란46
    나란46
  • kt08
    kt08
  • Desitny
    Desitny
  • 모디
    모디
  • 시아신
    시아신
  • 샤베트
    샤베트
  • 윤딩
    윤딩
  • aimyon
    aimyon
  • galaxyshop
    galaxyshop
  • 홀로그램
    홀로그램
  • 신시
    신시

  • 로얄밀크티쉐이크

  • 청와대국민청원

  • 더룽고
  • 현임
    현임
  • 너굴맨
    너굴맨
  • 한량요원시즌2
    한량요원시즌2
  • 하카펠
    하카펠
  • N
    N
  • NA상실의시대
    NA상실의시대
  • 누가5야?
    누가5야?
  • DJStrange
    DJStrange
  • 영화여우
    영화여우

댓글 79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다크맨
네! 그럼 제 질문은
마녀2 촬영하는데 있어서 가장 힘들게 촬영한 씬이 어떤 씬이었는지 궁금합니다!
이걸로 할게요!
댓글
13:49
22.07.02.
2등
마녀 세계관을 프리퀄이나 드라마 등으로 확장할 생각도 있으신가요?
댓글
13:42
22.07.02.
시샘달
해당 내용은 감독님의 권한이 아닌 워너에 있다고 하셨어용
댓글
13:43
22.07.02.
profile image
시샘달
NEW가 3편을 위해 워너와 긴 협상이 진행되어야될꺼라고 하셨어요
댓글
13:46
22.07.02.
profile image 3등

마녀2에서 이 장면만큼은 가장 잘 찍은 것 같다, 하는 부분이 있으신가요?

댓글
13:43
22.07.02.
profile image
마녀2 블루레이 나오나요? 나온다면 마녀2에서 편집된 장면들도 넣어주시면 안 될까요
댓글
13:44
22.07.02.
profile image

감독님 서은수 배우와 저스틴 하비 배우가 영화 내내 티키타카가 하는 모습이 기억에 많이 남습니다 이 장면들의 군대식 말투나 욕이 대본에 있는 그대로 연기한 것인지 아니면 배우 애드리브가 많이 들어간건지 궁금합니다

 

애드리브가 들어갔다면 어떤장면일까요?

대본과 어떻게 달라졌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13:45
22.07.02.
profile image
감독님이 기장 애끼는 캐릭터가 누구인가요?(한명만)
그 이유도 궁금합니다.
댓글
13:46
22.07.02.
profile image

혹시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애니메이션이나, 이전 작에 참고한 작품이 있는지...? 일본 실사영화 액션스러운 연출이 많았어서 궁금하네요! 나루토 혹시 좋아하시는지도...

(기획 단계에서 원래 애니?쪽 각본이었다고 들었으니)

댓글
13:47
22.07.02.
profile image

박훈정 감독님께서 예전 '마녀 1' 에서 김다미 배우님을 캐스팅하시면서 급속도로 인기가 높아졌듯이

이번 '마녀 2' 에서 신시아라는 신인 배우를 캐스팅하심으로
신시아 배우님의 인기는 어김없이 계속 치솟고 있는데, 이를 보시면서 감독님께서 체감하시는 심정이 궁금합니다.
그리고 박훈정 감독님께서는 작품을 내실때마다 신인 배우분들을 매우 잘 캐스팅해오시는데,
감독님의 안목은 매 작품마다 어느 기준을 중점으로 잡고 이렇게 배우분들을 캐스팅해오시는지 너무나도 궁금합니다!

댓글
13:49
22.07.02.

감독님께서 제작비 제약을 안 받고 마녀2의 액션 한 장면을 다시 찍을 수 있다면 어떤 장면을 다시 찍고 싶으신가요?

댓글
13:51
22.07.02.

영화를 보면 일반적은 마녀의 이미지가 아니라 좀더 초능력자에 가까운 캐릭터들인데 왜 영화제목을 마녀로 정하셨는지 궁금하네요

댓글
13:53
22.07.02.
profile image
마녀2는 소녀의 미쟝센이 도드라지는 작품 같습니다.
초반 소녀가 흰 설원, 높은 나무들 사이에 피묻은 옷으로 처연하게 서있는 장면이나
후반부 불꽃놀이 축제가 펼쳐지는 어두운 밤, 숲속에서 홀로 가만히 지켜보는 장면이 그런데요.
이런 고독하지만 아름다운 소녀의 미쟝센씬을 연출할때 영감을 받은 소스나 작품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13:54
22.07.02.
profile image
마녀1편에서도 그렇고 이번 2편에서도 액션에 공을 들이신 것 같던데 어떤 작품에서 영향을 받으신 게 있는지 아니면 감독님이 머릿속에서 미리 다 구상하셨던 장면들인지 궁금합니다. 특히 전광판 위에서 쌍칼잡이 토우와 유니언요원의 격투신이 아주 인상적이었습니다.

그리고 사소한 궁금증인데 여자 토우들은 중국어랑 한국어를 섞어서 사용하던데 남자 토우만 한국어를 쓰지 않더라고요 이 점도 의도하시고 연출을 하신건지도 궁금합니다.
댓글
13:58
22.07.02.
영화의 컨셉이면서 동시에 비판점으로 작용하기도 한 작품속 문어체와 애니메이션스러운 연출에 대해서 질문하고싶습니다
혹시 이러한 연출에 영향받은 작품이 있을까요?
댓글
13:58
22.07.02.
profile image
미드 히어로와 유사한 부분이 많은데, 혹시 거기서 영감을 얻었을까요? 2편을 보면 미지의 연구소 및 연구 목적과 김다미와 신시아의 갈등 및 대결로 3편으로 마무리가 될 것 같지 않는데, 총 몇부작을 염두하시나요? 또한 드라마 시리즈 대신 영화로 만든 이유가 궁금합니다.
댓글
14:03
22.07.02.
profile image

1. 어제 GV에서 빨간약과 초록약은 각각 초인간/미영의 혈청으로 만들어졌다고 말씀해 주셨는데 '오리지널'로 분류되는 자들은 유일한 존재들인가요? 장과 미영만이 오리지널이고 그들의 혈청을 이용해 복제된 자들이 유니언의 형태로 태어난다 보는게 맞는지 궁금합니다

 

2. 오리지널(원류)인 미영+초인간, 그리고 그들의 복제품인 유니언의 정의를 정리해서 다시 설명해 주실수 있을까요? Gv를 통해 단편적으로 듣다보니 서면으로 정리된 인터뷰를 통해 들어보고 싶습니다:) 


3. 현장에서 배우들의 애드리브나 즉흥적인 변화가 많은 편인지, 아니면 되도록이면 최초 구상한 대로 진행하려고 하시는 편인가요? 현장에서 조율을 통해 초안과 변경된 부분이 있다면 그 중 어떤 장면or대사가 가장 기억에 남으시는지


4. 마녀3의 제작여부는 new와 워너간의 ip협의가 더 필요한 부분이라고 하셨는데요. 시나리오는 어느정도 구상된 상태인지 궁금합니다. 완성도로 치면 몇퍼센트 정도?

댓글
14:10
22.07.02.

마녀3에 심리 스릴러 느낌이 추가될 수 있을지 궁금합니다

댓글
14:31
22.07.02.
그리고 액션 찍을때 민간인 엑스트라로 많이 써서 군중들 사이에서 액션 찍을 생각 있으신지 궁금쓰 합니다
댓글
14:36
22.07.02.
profile image

마녀2에서 가장 잘 찍었다고 생각되는 액션신이 어떤 것이 있는지 궁금하네요!

댓글
14:42
22.07.02.
profile image
2편을 다시 편집해서 확장판으로 재개봉 하실 수 있다면 고려해 보실 수 있을까요?
댓글
14:46
22.07.02.

@ 질문 1

마녀2 초반에 엄마의 어릴적 부분에서 아가야~ 하며 누군가의 목소리가 들리는데 이 목소리는 엄마의 엄마인가요? 정체가 궁금합니다

 

@질문 2

약물을 투여하면 초인으로 변한다는데 그럼 마녀1에서 구자윤의 어머니도 약을 맞으셔서 초인이 되셨나요? 2편 용두도 살아있는 상태에서 주사를 맞고 부작용을 보이던데.. 

 

@질문 3

토우들도 귀공자처럼 2세대 복제품 인가요?

 

@질문 4

제주소녀도 소녀자윤엄마에게 복제된 실험체인가요?

댓글
15:02
22.07.02.
profile image
헐리웃의 초인물 영웅물과 본인의 마녀시리즈가 갖는 가장 큰 차이점은 뭐라고 생각하시나요

만약 마블에서 출연제의가 온다면 응하실 생각이 있나요

현재 구상해둔 마녀 시리즈는 실제작여부에 관계없이 3편 이상인가요

정통호러 영화 연출 의사가 있으신가요
댓글
15:10
22.07.02.
여지껏 나왔던 초능력들이 염력과 초인간적인 운동신경, 예측을 뛰어넘는 초지능이 주를 이루고 있는데요.
혹시 그 밖에 이 세계관에서 다루고 싶거나 등장할 가능성이 높은 초능력은 어떤 것이 있을까요?
댓글
15:29
22.07.02.
profile image

실험체였던 엄마의 임신으로 태어난 소녀의 유전자만이 유일하게 성공(?)에 가까운것인데 소녀 아버지의 혈액이 중요한 역할을 하게되는걸까요?? 자윤의 약에 필요한 부분일까요!!?

댓글
16:21
22.07.02.
profile image
제작비 사정상 아쉽게 구현하지 못하거나 규모를 줄인 액션씬들이라든지 기타 다른 장면들이 있는 지 여쭤보고 싶습니다.
댓글
16:25
22.07.02.
profile image
제 생각에 앞으로 화기류나 도검류 계통의 무기들은 의미가 없다고 봐도 될 정도로 주인공들의 힘이 막강한데 앞으로 전개될 넘사벽들의 싸움에 가장 큰 포인트가 될 만한 요소는 어떤 것들이 있을지 궁금합니다!!
댓글
16:30
22.07.02.
profile image
1의 주인공이엇던 자윤이 2로 오면서 밝혀진 이야기들이 제가 느끼기엔 오리지널인 소녀에 비해 많이 좀 약하게 느껴졌는데요. 소녀와 자윤의 성장과 별개로 둘의 힘의 차이는 어느정도인가요? 또 자윤이 복제품이라 하셨는데 그래도 같은 뱃속에서 복제된(? 쌍둥이라 , 다른 복제품과의 힘의 차이도 본래 있는건가요? 아님 백총괄이 자기 생각보다 강했다고 했는데 그저 그냥 다른 복재품이랑 같은 수준이라 여겼다는 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17:32
22.07.02.
profile image
백총괄 뒤에 따라다니는 여자 비서의 전투력이 자윤과 소녀랑 비교했을때 견줄만한 정도인지 어느정도인지 궁금합니다.
댓글
17:38
22.07.02.
profile image

떡밥이 너무 긴 것 같습니다....

도대체 얼마나 긴 씨리즈로 만드시려고.. 

자, 이제 세계관 넘버 1을 보여주시죠. 

댓글
17:54
22.07.02.
profile image
캐스팅하실때 배우의 어떤것을 가장 중점적으로 보시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18:11
22.07.02.
profile image
감독님이 앞으로 다루고 싶은 액션씬은 어떤 씬인지 어떤 능력을 스크린에 보여주고 싶으신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마녀3를 위해 관객들이 이것만은 미리 알고 있으면 좋을 마녀의 배경지식이 있으면 알려주세요!!
댓글
18:29
22.07.02.
profile image
경희와 소녀의 봉고차 내에서의 첫 만남에서 혹시 경희의 안전벨트는 소녀가 채워준걸까요? 얼핏 봤을땐 경희가 안전벨트를 안 하고 있었다가 사고 이후에는 한 것처럼 보여서 질문드립니다!
댓글
18:44
22.07.02.
profile image
혹시 배우분들 양주 마시는거 진짜 위스키인가여...?? 아닐거 같긴 하지만 이상하게 거기 꽂혀서... ㅎ ㅎ 한모금만 마셔도 목이 타들어가던디ㅜㅜ
댓글
19:22
22.07.02.
장이 장발인설정은 감독님의 요구인가요? 배우의 생각인가요?
댓글
20:20
22.07.02.
profile image
마녀3에서 마녀2에서 뿌른 떡밥을 다 거둬둘일쑨 있는건가요?
러닝타임상 편집했는데 마녀2에서 빠진부분에서 가장 아쉬웠던 부분이 있다면 1가지만 알려주세요.그 이유도요.
댓글
20:48
22.07.02.
profile image

1. 조현이랑 톰이 옥상에 도착했을 때
백총괄에게 받은 기계가 소녀를 탐지하지 못했는데
이건 단순 거리의 문제인가요?
아니면 백총괄측이 소녀의 위치를 알아낼 수 있는 수단이 사라졌다는 걸 의미하나요?

 

2. 자윤이 소녀에게 붉은 약을 주입해 소녀를 데려가는데 이 붉은약은 어떤 약인가요? 또 자윤이 소녀를 이런식으로 데려가는 연출을 하신 의도가 무엇인지 궁금합니다.

댓글
21:27
22.07.02.

1. 백총괄 대사에서 앞으로 많은 형제자매들이 생길 거라는 대사가 있는데 소녀를 제외한 자윤은 복제고 다른 형제자매들도(실험체들)복제된아이들인데 왜 자윤만 특별하게 오리지날에 가까우면서 강한지 궁금하고, 자윤과 다른 형제자매들(실험체들)과의 차이가 무엇인지 궁금합니다. 그 이유가 자윤과 다른 복제된 아이들은 유전자 조작이나 인공수정한 방법이 달랐는지..소녀 엄마의 친자식은 자윤과 소녀(쌍둥이) 밖에 없는지 궁금합니다.

3. 장은 어떤 성격을 가진 인물인지 궁금합니다. 예시로 자윤은 감정이 없는 캐릭터로 양부모와 명희가 위험에 빠질줄 알면서도 도박을 걸었는데, 장은 유일하게 조현을 살리고 조현이 자신을 원망하는걸 알면서도 해명하지 않았던 점에서 인물에 성격에 대해 궁금합니다.

4. 장의 능력치가 궁금합니다. 소녀의 엄마와 능력치가 비슷한건지 등등..

 

5. 장은 10년 전까지 유니언 부대의 소령으로 있다가 왜 현재는 초인간주의 그룹에 있는지 궁금합니다.

 

6. 소녀의 엄마는 연구소 안에 갇혀있는데 장은 같은 오리지날인데 왜 그렇지 않은지 궁금합니다

 

7. 자윤과 싸웠던 제주소녀는 소녀 엄마의 딸로 자윤처럼 복제된 아이인지, 능력치는 어느정도인지 궁금합니다.

 

8. 백총괄의 마녀1 대사에서 제주소녀에게 엄마 괜찮아라는 대사가 있는데 정말 딸로 여기는건지, 아니면 통제하기 위해 그러는건지 궁금합니다. 

 

9. 마녀 세계관의 오리지날들(소녀 엄마, 장)은 노화가 진행이 안되나요? 

댓글
21:46
22.07.02.
profile image

1. 마녀2에서 엄마 납치후에 백자매 대사중에 있는 "우린 너희 편이야" 에서 '너희'가
gv에서 말씀하셨던 오리지널, 원류라는 개념의 인간인것 같은데 그런 존재가 엄마나 장 말고도 더 있다면 얼마나 더 있나요?
2. 마녀 세계관의 능력자들은 노화도 보통의 인간과 다른가요? 미모가 다들 출중하시고 하나같이 동안입니다..
3. 조현과 재회후 조현을 보내고 언덕에서 무덤을 바라보는 장의 눈빛이 몹시 인상 깊었는데요 장에 대한 조현의 오해는 풀어질 날이 올까요

 

박훈정 감독님 마녀3편도 가능하면 스핀오프도 하고 싶으신거 다 하시길 바랍니다 기다리고 있을게요!!

댓글
21:48
22.07.02.
박훈정 감독님께 꼭 질문 답 받고싶습니다.

우선영화 잘봤구요.

1. 서은수씨를 캐스팅 할때 처음부터 조현을 생각하고 캐스팅 하신건가요?

2. 서은수씨가 원래 영어를 잘해서 조현역으로 캐스팅 한건지 궁금합니다.

3. 이번 마녀2 에서 가장 최애 캐릭터나 아니면 가장
신경을 많이 쓰신 캐릭터는 어떤 캐릭터인지?

4. 이번 gv에서 장과 조현이 남녀 사이는 아니라고 하셨는데 둘 사이에 어떤 감정이 있는건지 궁금합니다.

5. 장과 조현의 스핀오프를 생각하고 계시나요?
댓글
22:36
22.07.02.
profile image
1.마녀2 부제 The Other One의 의미는 정확하게 무슨 의미를 말하는건지 궁금합니다

2.마녀1 박사옆에있던 수수께끼 소녀가 이번 마녀2에서도 백총괄옆에 나오는데 이 수수께끼의 소녀의 역할이
다음 마녀시리즈에서는 분량이 늘어나면서 좀더 중요한 역할을 할것인지 궁금합니다
댓글
01:30
22.07.03.

만약 마녀3를 위한 제작비 120억~150억이 투자된다면, 액션의 퀄리티를 1,2보다 어느 정도로 더 멋지게 만들 수 있으신가요?

그리고 이 정도 투자금액이면 마녀3 전체 분량의 몇 퍼센트를 액션으로 채울 수 있나요?

댓글
02:28
22.07.03.
신세계 속편 제작 계획은 아직 구체화되지 않았나요? (말씀하셨던 3부작의 진행을 계속 고대하고 있습니다.)
댓글
09:43
22.07.03.
마녀2는 원래 구상하셨던 시나리오가 맞나요? 지나가며 듣기로는 2편이 해외로케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했었는데 원래 시나리오가 폐기된건지 그대로 진행이 되고 있는지도 궁금합니다.
댓글
18:38
22.07.03.
profile image
큰 의미는 없는 것일 수도 있겠지만 궁금해서 질문드립니다.

1. 현철의 '사랑의 이름표'를 계속 쓴 이유
: 1편에서 자윤이 아버지 트럭을 몰고 외상으로 사료를 사올 때
차에서 흘러 나오며 따라 불렀었는데요.
2편 초반 승합차 시퀀스에서도 같은 노래가 흘러 나오거든요.
단순히 1편에 대한 이스터에그인지 아니면 다른 의도가 있는 것인지 궁금합니다.

2. '걸그적거리다'를 쓴 이유
: 보통 걸리적거리지 말라고 하는데 1편에서 미스터 최가 걸그적거리지말라는
표현을 썼던 게 독특했었거든요. 그런데 2편에서 조현이 같은 표현을 썼습니다.
마찬가지로 1편에 대한 이스터에그인지 아니면 조현과 미스터 최사이에
연관성(부녀? 상사와 부하?)이 있는 것인지 궁금합니다.
댓글
18:38
22.07.03.

마녀를 처음 기획할때 구자윤의 능력도 애초에 소녀와 같은 수준으로 구상하셨을지요?

댓글
19:15
22.07.03.
1. 주연배우들의 먹방 장면은 앞으로도 계속 나올까요?

2. 톰의 말처럼 비속어와 욕설이 난무하는 건 일부러 상황의 긴박함과 인물의 내면심리를 관객이 표면적으로 와닿게 느낄 수 있는 장치였던 건가요?

3. 마녀2의 토우4인방이 워낙 임팩트있고 사랑받는 캐릭터들인데 추후에 다시 등장시켜주실 수 있으실까요?
토우 4인방 계속 보고싶네요ㅜㅜ

4. 흥행에 성공하고 배급사 및 제작사와 협의가 된다면 3편에서 끝이 아니라 그 이후로도 속편이 더 제작될 수 있을까요?

5. 공개 가능한 범위에서 떡밥이나 복선 몇가지만 소개해주세요!
(가령 예를 들면 경희와 대길의 추후 행방이라던가..)
댓글
19:22
22.07.03.
profile image
가장 궁금했던건 자윤의 격투 스타일과 소녀의 격투 스타일이 다른데 자윤은 바깥생활에 익숙해서 격투술이 자연스럽고 소녀는 아크에서 나온지 얼마 안되어서 격투술에 능하지 않은 모습을 표현 하신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0:32
22.07.03.
profile image

영화 제목은 <마녀>라고 해놓고 왜 미녀를 출연시킵니꽈? 일종의 허위 광고 아닙니꽈? 납득할 수 있는 답변 바랍니다! 씩씩~

댓글
21:11
22.07.03.
profile image
조너선두번봄
ㅋㅋㅋㅋㅋㅋ 댓글 하나하나 보다가 빵 터졌잖아여
댓글
19:04
22.07.04.
profile image
마녀3에는 구자윤과 소녀의 대결이 주요 맥락인가요? 시나리오는 아직 안쓰셧죠??
댓글
23:20
22.07.03.
profile image
제가 아직 안봐서 영화를 볼 때 어떤 것에 중점을 두고 보면 좋을지 궁금합니다
댓글
05:37
22.07.04.
profile image

마녀2에는 정말 다양한 사람들이 나온 것 같습니다.
- 재미로 사람을 죽이는 토우
- 소녀를 죽이러왔지만 경희남매를 살리려는 조현
- 그럴 물리력이 있음에도 경희를 어쩌지 못하다가 빨간 약을 맞은 후 가차 없이 경희를 죽이는 용두

이렇듯 순수악인 인물 그리고 악과 선을 넘나드는 인물들 사이에서 오롯이 선을 지켜내는 경희가 인상깊었습니다. 이 영화에서 경희라는 캐릭터가 가진 의미에 대해 감독님의 설명이 듣고 싶습니다. 또, 마녀3에서 경희가 나온다면 어떤 모습일지도 궁금합니다.

추가로, 박은빈 배우가 특히 잘 살렸다 하는 한 장면을 꼽아주세요

댓글
11:07
22.07.04.
profile image
[마녀2] 장면 중, 시간과 예산이 지금보다 더 많았다면
조금 더 강조하거나 힘주어 연출하고 싶으셨던 부분이 있으신가요?

(P.S. 이번 편도 매력적이고, 재밌게 즐겼습니다! 3편 기대할게요~)
댓글
14:04
22.07.04.
profile image

마녀1에서는 삶은 계란 먹방, 마녀2에서는 반찬 드링킹, 시식코너 먹방이 인상적이었습니다. 그렇게 먹방 장면을 넣으신 의도가 있으신 건지 궁금합니다. ^^

그리고 3편에서는 둘이 같이 먹방하는 장면이 들어갈 예정인가요?

p.s 감독님 사랑해요♡

댓글
15:10
22.07.04.
profile image
1. 마녀의 세계관은 어떻게 시작되었나 궁금합니다.
2. 등장하는 캐릭터 각각의 이야기만 해도 어마어마할 거 같은데 감독님 이 마녀 시리즈 몇 편까지 생각하고 계신지요? 제작 여건이나 이런 거 상관없이 이야기로만 놓고 봤을 때요.
3. '자윤'에 비해 어쩌면 '소녀'의 능력이 더 뛰어날 수도 있겠다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무래도 이야기가 거듭되다 보면 등장인물의 능력치가 더 올라갈 수 밖에 없는데 이런 부분에 대해 생각해 두신 게 있으신지요? 서로 다른 능력을 갖고 있어 상호보완한다거나 하는 식으로요.
4. '자윤'이 이름을 갖고 있는 것에 반해 '소녀'에게 이름이 없는 것은 계속 시설에만 있었기 때문이지요? 지금까지 그들의 이야기였다면 좀더 인간 세상과 간섭하는 이야기로 발전할 계획이 있으신가요?
댓글
15:27
22.07.04.

마녀들이 대체 몇명이나 나오는 건가요?

 

마녀들이 전부 나오는 어벤져스 나올수 있나요?

댓글
16:22
22.07.04.

1.본사내에 초인간주의와 유니언이 있다고 나오는데 이 둘의 차이는 무엇인가요? 혹시 이 둘 외에 다른 부서도 있나요?


2.처음에 등장하는 농장 속 소녀는 엄마의 과거라고 하셨는데 어째서 '이리와 엄마한테 와' 라는 소리를 들은건가요? 엄마의 엄마가 있는 건지, 훗날 자신의 목소리가 예지몽 처럼 섞여 들린 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1:39
22.07.04.
profile image

이번 영화에 유난히 다양한 위스키가 등장하는데 의도적인 것인지?

그리고 개인적으로 위스키 좋아하신다면 어떤 술이 최애인지? 

댓글
23:11
22.07.04.
profile image
조민수 배우 두 역할을 쌍둥이로 설정한건 초기 시나리오부터 있던건지 아니면 나중에 설정된 것인지 궁금하네요
댓글
00:17
22.07.05.
profile image
혹 이전 GV에서 장면이 더 있었지만 영화가 길어질 거 같아 다 편집하셨다고 하셨는데 혹 나중에 마녀3가 나오기 전 아님 그 후 흥행한다면 순차적으로 감독판으로 재개봉을 내실 의향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14:33
22.07.05.
마녀 1편에 나왔던 고민시 배우가 다시 나올 계획이 있나요?
댓글
15:51
22.07.05.
profile image

꼭 여쭤보고 싶은 마녀 관련 핵심 질문들만 추려서 여쭤봅니다

1. 제작보고회에서 말씀하셨던 부제 : 충돌 버전은 잠시 빠진것이고 나중에 하긴 해야 될 것 같은데...라고
말씀해주셨는데요 추후 제작 여건이 된다면 볼 수 있을지 아니면 세상에 나오지 못한 비운의 속편이 되버린것인지 궁금합니다

2. 구자윤은 갓샌드에 의존하던 골수이식으로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하던 " 힘 " 의 정도의 차이는 1.2편에서같은것으로 묘사되었는데요 백총괄에 의하면 약물에 의존하는 한 구자윤 혼자선 큰 위협이 안된다고
했습니다 골수이식을 받았을 떄 힘이 증폭되는 효과가 따로 있나요?

3. 마녀 설정 오류가 아닌가 싶은 장면입니다 구자윤에겐 연민도 없고 GV에서 감정도 없다고 하셨는데요
1편 후반부 대사를 보면 노부부에게 나 반드시 돌아올게..반드시 돌아와 / 명희에게 손을 흔들며 작별인사를 하는 장면이 있습니다 감독님께서 말씀하시길 구자윤은 집으로 돌아가면 선을 선택한것이다라고 말씀해주셨고 구자윤이 말한 반드시 돌아오겠다는건 선을 선택하겠다는건 일종의 암시와 같은 말로도 보여지는데 이런 장면들이 어떻게 구자윤에게 감정이 없는것이고 이것 또한 학습된 감정에 의한 행동이였는지 궁금합니다

4. 마녀1이 나온 이후 속편까지 4년이 지났는데요 그동안의 바뀐 마녀속 설정들이 있다면 말씀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댓글
18:30
22.07.05.
감독님 작품들(특히, 마녀 1, 신세계, 낙원의 밤)을 보면 유독 비고 모텐슨 주연의 대표 영화들이 많이 떠오르는데, 특정 감독에게서 특별히 모티브를 얻으신 건가요??
댓글
22:42
22.07.0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운영자 다크맨입니다... 217 다크맨 다크맨 5시간 전04:01 19298
HOT '헌트' 이정재 감독, 정우성 배우 GV + 추가 인터뷰 44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12시간 전20:59 4299
HOT <풀타임> 에리크 그라벨 감독 인터뷰 20 songforu songforu 1일 전12:04 3600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 게시판 이용 안내) 358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1.40M
HOT (스포O) <놉> - 감독을 넘어 창조주가 된 조던 필! 6 자니가왔다 자니가왔다 41분 전08:39 184
HOT '헌트' 계단씬, 의상, 세트 등 제작 비하인드 12 golgo golgo 48분 전08:32 745
HOT 탑건 매버릭 재개봉 관람하고 포스터 인증하는 미국 관객들 16 kimyoung12 35분 전08:45 1913
HOT '탑건: 매버릭' 팬데믹 이후 외화 최고 흥행(보도자료) 16 golgo golgo 1시간 전08:18 1526
HOT 일론 머스크가 추천한 명작 애니 8 gonebaby gonebaby 1시간 전07:51 845
HOT [헤어질 결심] 임호신 명함 공유합니다😎 18 모야_moe.Ya 모야_moe.Ya 6시간 전02:53 1443
HOT E.T 아이맥스 재개봉 단평 21 jeongju jeongju 2시간 전07:19 1769
HOT '프레이' 프레데터 배우가 올린 분장실 모습 8 goforto23 2시간 전06:50 809
HOT 극락이 따로 없을것 같은 영화 포맷 18 Skydance Skydance 2시간 전06:34 1241
HOT [녹턴][스포x] 가족.. 그게 뭐라고, 음악... 그게 뭐라고... [시사회후기] 4 조화와균형 조화와균형 1시간 전07:22 259
HOT 미국 헐리우드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홍보행사 사진 5 kimyoung12 3시간 전06:06 1212
HOT 탑건 매버릭 - 12주차에 북미 주말 흥행 2위 복귀 예정 18 goforto23 3시간 전06:00 13364
HOT 영국 왕자와 미 대통령 아들 로맨스 신작 ‘빨강, 파랑~’ 촬영 종료 7 goforto23 3시간 전05:55 826
HOT (약스포) <녹턴> 장애를 가진다는 것, 그리고 그 가족이라는 것, ... 2 푸르메 푸르메 3시간 전05:53 344
HOT AFI (미국 영화 연구소) 명예박사가 된 양자경 모습과 수상소감 3 goforto23 3시간 전05:46 439
HOT 탑건 매버릭 미국 재개봉 스페셜 포스터 실물 사진 25 kimyoung12 3시간 전05:28 13705
HOT [영화인 시리즈] 로저 디킨스 촬영감독 5 SirRogerA.Deakins SirRogerA.Deakins 4시간 전05:09 406
HOT (노스포) [놉] IMAX 시사회 후기 7 inflames inflames 5시간 전04:05 790
HOT 개인적으로 정말 좋아하는 만화원작 영화 11 맷머독 맷머독 6시간 전03:17 2330
HOT 제가 좋아하는 영화음악감독, 클린트 만셀 22 카시모프 카시모프 6시간 전02:35 570
HOT <놉> 익무 단독 아이맥스 시사회 리뷰 (스포X) 4 붑법이 6시간 전02:31 522
HOT 이때까지 모은 싸인들 1탄! (2019년) 5 film__archive__ film__archive__ 7시간 전01:37 392
HOT (짤스포) 헤어질 결심 속 꼭 소장하고 싶은 사진 자료들!!😭 8 모야_moe.Ya 모야_moe.Ya 7시간 전01:35 633
HOT [한밤의 미스터리 키친] 칵테일이 당기는 책, 늦은 인증샷 +_+ 6 쥬쥬짱 쥬쥬짱 8시간 전00:53 802
HOT 영화 놉 보고 난 후 생각 난 개인적인 경험 및 방문 장소 9 카메라맨 8시간 전00:44 890
HOT (약스포) 호러의 탈을 쓴 성장영화 [블랙폰] 익무 시사 간단 후기 (Feat... 9 5月이야기 5月이야기 8시간 전00:38 588
HOT 저스틴허위츠 공연 정말 정말 너무 최고였습니다.. 40 은형 8시간 전00:29 1983
HOT 극장의 가격 인상이 욕먹는 이유. 42 슈하님 슈하님 9시간 전00:03 5612
HOT 8월 13일 용산CGV 헌트 무인 청담부부 사진 올려봅니다! 8 CGV지박령 CGV지박령 9시간 전00:00 1253
HOT 8월 13일 박스오피스 (헌트 100만, 한산 550만) 32 paul26 paul26 9시간 전00:00 4595
HOT 노스포) A24 극강의 포스: '멘' 단평 19 양파썰다실명한 양파썰다실명한 9시간 전23:57 945
HOT [헌트] 이정재, 정우성, 정만식 무대인사 영상, 사진입니다:) 15 SuperShin SuperShin 9시간 전23:54 1317
HOT 여름 영화 빅4 개인적 소감 점수 순위 (스포 나올수 있음,댓글스포주의) 1 허시 허시 9시간 전23:50 900
HOT (ㅅㅍ) 헤친자분들 얼른 와서 이 짤 보세요! 39 해피햅삐루 9시간 전23:49 2671
HOT 오늘 ytn에 올라온 8월 극장가 뉴스.jpg 7 skypco skypco 9시간 전23:44 2487
HOT 개인적으로 원본 포스터보다 좋아하는 포스터 5장 17 AndIAlso영화좋아 AndIAlso영화좋아 9시간 전23:35 2084
1305700
normal
kimyoung12 방금09:20 27
1305699
image
헤일엔드 2분 전09:18 106
1305698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3분 전09:17 61
1305697
image
YDN YDN 6분 전09:14 187
1305696
image
ExpressByunso ExpressByunso 7분 전09:13 113
1305695
image
백마동건 백마동건 10분 전09:10 96
1305694
normal
무비이즈프리 16분 전09:04 188
1305693
normal
홀리저스 홀리저스 18분 전09:02 531
1305692
normal
마스터a 마스터a 21분 전08:59 545
1305691
image
백마동건 백마동건 29분 전08:51 181
1305690
image
줄리아러브 줄리아러브 29분 전08:51 171
1305689
image
golgo golgo 30분 전08:50 454
1305688
image
해가뜬다용가리 해가뜬다용가리 33분 전08:47 100
1305687
normal
아르코 아르코 34분 전08:46 131
1305686
image
kimyoung12 35분 전08:45 1913
1305685
image
현임 현임 40분 전08:40 409
1305684
image
자니가왔다 자니가왔다 41분 전08:39 184
1305683
image
aimyon aimyon 48분 전08:32 1351
1305682
image
golgo golgo 48분 전08:32 745
1305681
normal
ExpressByunso ExpressByunso 54분 전08:26 682
1305680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08:18 1526
1305679
image
밤이보리 밤이보리 1시간 전08:08 532
1305678
normal
홀리저스 홀리저스 1시간 전08:07 156
1305677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8:06 550
1305676
normal
kmovielove kmovielove 1시간 전08:05 239
1305675
image
데헤아 데헤아 1시간 전08:04 513
1305674
image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1시간 전07:51 1830
1305673
image
gonebaby gonebaby 1시간 전07:51 845
1305672
normal
gonebaby gonebaby 1시간 전07:45 202
1305671
image
e260 e260 1시간 전07:37 203
1305670
image
e260 e260 1시간 전07:36 382
1305669
image
봉식 1시간 전07:36 491
1305668
normal
용아맥매니아 용아맥매니아 1시간 전07:30 3321
1305667
normal
우와다다 우와다다 1시간 전07:24 373
1305666
image
조화와균형 조화와균형 1시간 전07:22 2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