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5
  • 쓰기
  • 검색

넷플릭스로 본 [할로윈 킬즈] 후기 - 이제 좀 질린다 (스포)

침대위의마술사 침대위의마술사
370 1 5

halloween-kills-2-e1634394744305.jpg

 

끄적이기 전..

전 할로윈은 78년 오리지널과 18년 리메이크작 이렇게 딱 두 편만 보았으며 시리즈에 딱히 애정이랄 건 없음을 알립니다.

 

78년 오리지널을 그 당시에 본 사람들은 꽤 충격이었을 것 같습니다. 무지막지한 피지컬(이라기보다는 사실상 불사의 몸)에 죄의식 따위는 없이 오로지 살인만을 위해 천천히 음습하는 마이클 마이어스는 꽤나 공포스러웠겠지요.

 

사실 온갖 끔찍하고 징그러운 작품들에 내성이 생긴 지금 의 시야로는 그다지 공포스럽지는 않습니다만,

18년 리메이크작은 꽤 공포스럽게 잘 뽑혔다고 생각합니다.

수위도 지금의 막나가는 영등위 기준으로는 15세도 충분히 받을 수 있을 오리지널과는 달리 꽤나 하드하구요.

 

공중화장실 씬과 마을에서의 연쇄살인 롱테이크는 아직도 기억에 남을 정도로 잘 뽑힌 것 같습니다.

(특히 화장실 씬에서 강냉이 우수수 떨어뜨리는 장면과 마지막의 GOTCHA☆는... 크 bb)

 

하지만 2편인 킬즈는 좀... 별로였습니다.

불쌍한 소방관 아조씨들 전부 죽여버리고 노부부 집에 들어가 죽이는 것까진 좋았는데 (특히 칼 성능 테스트하려고 죽은 할아버지 몸에 식칼을 여러번 꽂는 장면은 뜨악했습니다)..

-> 위 장면 영상 (잔인 주의) https://www.youtube.com/watch?v=0OaMThmaACs&t=44s

 

마을사람들이 단체로 미친놈 죽이자!! 하고 지들끼리 돌아다니는 장면부터 답답해집니다. 특히 밴에서 할머니와 의료인 부부 죽이는 장면은 정말.. 아무리 호러영화라지만 등장인물들이 이렇게 멍청해도 되나? 싶을 정도입니다. 

 

미친놈이 마이클로 오해받아서 마을 사람들이 쫓아오자 병원에서 뛰어내리는 장면은... 군중 심리 뭐 이런 거 보여주고 싶었나 보다.. 싶긴 한데 굳이 넣을 필요가 있었나 싶은 생각이 들었고,

엔딩에서 성난 군중들한테 총 여러 발 맞고 죽게 두들겨 맞고 목덜미에 칼빵까지 당했는데도 죽은 줄 알았지? 하고 일어나서 모두 죽이고 여주까지 끔살하는 장면은.. 음.. 불사의 마이클이고, 단순한 살인마가 아니라 인간을 넘어선 괴물이다.. 뭐 이런 것도 알겠고 이런 영화에서 현실성을 생각한다는 게 바보같은 생각인 것도 당연히 아는데, 이제 쫌 적당히 하지...라는 생각이 드는 건 어쩔 수 없었습니다. 이렇게 가다가는 마지막에 죽이려면 묶어놓고 오체분시라도 해야하는 건가 싶어요. 

 

그리고 이번 편에서 제이미 리 커티스는 놀랍도록 하는 게 전혀 없네요. 그냥 병원 안에서 깔짝깔짝 다니는 게 다니, 저번 편에 비해 편하게 출연료 갓챠하셨구나.. 라는 생각이 들다가도 이거 다음 (마지막) 편에서 구를 때까지 구르려는 준비운동인가 싶은 생각도 듭니다.

 

무튼 저희 집 쪽 극장에서는 안 걸려서 못 봤던 차에

넷플에 올라와 있길래 봤다가 개인적으로 실망만 가득 한 할로윈 킬즈였습니다.

할로윈 엔즈는 이것보다 잘 뽑혔길 바래봅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

  • hera7067
    hera7067

댓글 5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율은사랑
나이 드신 분들은 그렇다 쳐도.. 간호사 코스프레 한 여자분 데저트이글 쏘는 장면은 보고서도 믿기지가 않아서 돌려 봤습니다.
댓글
18:07
22.05.21.
profile image
침대위의마술사
그것이랑 할로윈 2018 이후로 나온 최고의 공포영화죠
댓글
18:09
22.05.2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나눔 게시판 레벨 조정... 250 다크맨 다크맨 19시간 전16:15 10427
HOT '큐어' 구로사와 기요시 감독 인터뷰 49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1시간 전13:59 4273
HOT '범죄도시 2' 익무인 질문에 금천서 형사들이 답변 67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1일 전21:05 6663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IMAX 예매 FAQ) 221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688547
HOT 디폰데, 마녀2 신시아 브랜드 모델 발탁 10 aimyon aimyon 27분 전11:18 716
HOT 톰 행크스 - '포레스트 검프' 초콜렛 상자씬은 내가 빼라고 ... 11 goforto23 39분 전11:06 1376
HOT 영화보는 해군 전역자 특징 10 텐더로인 텐더로인 59분 전10:46 1377
HOT (스포)만달로리안 보기 전과 본 후의 인식 차이 36 영화여우 영화여우 1시간 전10:41 1112
HOT 2022년 상반기 결산 영화 티어표를 만들었습니다. 17 호다루카 호다루카 1시간 전10:41 1015
HOT 톰크루즈가 젊음을 유지하는 남다른 자기관리법 33 Overmind Overmind 1시간 전10:36 2705
HOT '토르: 러브 앤 썬더' 화상 기자간담회 정리 23 golgo golgo 1시간 전10:36 1529
HOT [모비우스] 밈화된거 저만 지금 알았나요? ㅋㅋ 30 paul26 paul26 1시간 전10:34 1602
HOT '헤어질 결심' 관람 포인트 3가지 15 golgo golgo 1시간 전10:22 994
HOT 레이먼드 리 (예일)가 말하는 톰 크루즈와 일한 소감/교훈 1 goforto23 1시간 전10:22 701
HOT 직장인 입장에서 목동 MX 주말 헤어질 결심 싹 빼버리는건 너무 아쉽네... 16 스마트 1시간 전10:18 1041
HOT 구교환, 연상호 감독 또 만난다…차차기작 '더 그레이' 주연 8 Leedong 1시간 전10:17 1195
HOT 입국 아이유 12 NeoSun NeoSun 1시간 전10:09 1531
HOT 어제 탑건: 매버릭 일산 CGV 4DX 관람하였습니다! 3 꼬막돌이 꼬막돌이 1시간 전10:04 605
HOT 할리 베일리가 '인어공주' 실사 첫 푸티지 본 소감 19 goforto23 1시간 전09:56 2091
HOT 신시아 배우 스토리 올라왔네요! 11 청와대국민청원 1시간 전09:55 1053
HOT 1편의 장점은 그대로, 감동은 조금 더 강하게 6 paul26 paul26 2시간 전09:34 1044
HOT 주요 특별관 스크린 쿼터 현황 정리 (~06.30) 14 카사블랑카 카사블랑카 2시간 전09:26 1904
HOT (다수 영화들 스포) 오비완 케노비 종영 기념, 정정훈 촬영감독의 베스... 13 batman2830 batman2830 2시간 전09:23 755
HOT '탑건 : 매버릭'도 개싸라기 흥행이네요. 57 golgo golgo 2시간 전09:18 4906
HOT 6월 28일 화 09시 실시간 예매율 17 잠실 잠실 2시간 전09:04 1580
HOT [마녀2] 비하인드 스틸 11 ipanema ipanema 3시간 전08:27 955
HOT [한산: 용의 출현] 김한민 감독 친필 편지 10 ipanema ipanema 3시간 전07:54 1582
HOT 일본에서 지난 주말 대비 +6.7% 역주행을 한 탑건 매버릭 6 nekotoro nekotoro 3시간 전07:52 1289
HOT [비상선언] 임시완 스틸 24 ipanema ipanema 3시간 전07:47 2213
HOT 개봉 전부터 입소문 탄 대박 영화, 이것이 바로 '청춘'이다! 6 김뀨꺄 김뀨꺄 4시간 전07:41 2080
HOT 브로커, 월요일 일본 박스오피스 2위로 상승! 2 nekotoro nekotoro 4시간 전07:40 683
HOT 마블 계정에 올라온 [토르 러브 앤 썬더] 호주 프리미어 사진 6 kimyoung12 5시간 전05:50 1033
HOT [익무은혜] (노스포) 영화 '헤어질 결심', 이것 또한 사랑이... 1 SinOf 6시간 전04:57 315
HOT 톰 크루즈의 10억 달러 흥행 대박 감사 인사 10 goforto23 7시간 전03:49 2973
HOT 타이카 와이티티 감독의 단편 추천합니다..! 17 병팔이 병팔이 9시간 전02:11 828
HOT 청담 cgv 불 났을 시간에 탑건 4dx 보신 분들 후기 51 Deborra Deborra 9시간 전02:06 4193
HOT 탑건 n차를 거듭하니 행맨에 빠져듭니다 19 키팅 키팅 9시간 전02:02 1064
HOT (약스포) <헤어질 결심> 인증 및 간단평 2 스콜세지 스콜세지 10시간 전01:27 1173
HOT 남돌비에서 탑건 안보신 분이 계시다고요?! 93 깨방정 깨방정 10시간 전00:54 3565
HOT 티켓나눔 먹튀 최종 후기.. 178 auau auau 11시간 전00:38 11183
1210604
image
kimyoung12 1분 전11:44 146
1210603
image
kimyoung12 3분 전11:42 114
1210602
normal
Seokhyun 4분 전11:41 350
1210601
normal
문화예술오타쿠 문화예술오타쿠 5분 전11:40 273
1210600
image
웅냥 웅냥 6분 전11:39 208
1210599
normal
거울속유령 거울속유령 8분 전11:37 550
1210598
normal
LeeDongjun LeeDongjun 8분 전11:37 365
1210597
image
장박 장박 8분 전11:37 342
1210596
normal
Seokhyun 9분 전11:36 104
1210595
normal
은령 은령 10분 전11:35 235
1210594
image
루준 루준 10분 전11:35 294
1210593
normal
피나타라벤더 10분 전11:35 564
1210592
image
누가5야? 누가5야? 10분 전11:35 647
1210591
image
일티 일티 11분 전11:34 321
1210590
normal
플레이원 11분 전11:34 251
1210589
image
참다랑어 참다랑어 12분 전11:33 117
1210588
image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12분 전11:33 467
1210587
image
제주도삼다수 제주도삼다수 15분 전11:30 1320
1210586
image
알레 17분 전11:28 671
1210585
image
kimyoung12 17분 전11:28 184
1210584
normal
피클주 피클주 17분 전11:28 381
1210583
normal
블록커스터 블록커스터 18분 전11:27 404
1210582
normal
달콤멘토 달콤멘토 19분 전11:26 350
1210581
image
NeoSun NeoSun 22분 전11:23 475
1210580
image
ClaireLee ClaireLee 23분 전11:22 1301
1210579
image
paul26 paul26 24분 전11:21 1249
1210578
normal
JonBatiste JonBatiste 25분 전11:20 664
1210577
image
NeoSun NeoSun 25분 전11:20 242
1210576
image
연달 26분 전11:19 608
1210575
image
aimyon aimyon 27분 전11:18 716
1210574
normal
디카페인라떼 28분 전11:17 284
1210573
image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28분 전11:17 410
1210572
normal
좋은바람 좋은바람 29분 전11:16 327
1210571
image
밍구리 밍구리 29분 전11:16 343
1210570
normal
vvaa 30분 전11:15 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