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9
  • 쓰기
  • 검색

이 감독들이 호러 게임을 실사화하면 어떨까.

곰보 곰보
2875 16 9

* 21세기에 왕성한 활동을 보인 8명의 감독들을 무작위로 골라 개인의 스타일에 걸맞아 보이는 게임들을 찾아 선정했습니다.

* 작성자가 게임 지식에 대해 전반적으로 문외한이라는 점을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알고 있는 선 내에서 감독의 스타일과 잘 어울린다고 판단한 작품들을 선정했습니다. 

 

1. 샘 레이미 - One Night at Flumpty's

 

dfs.jpg

 

MV5BOGM0NzQxNTQtMzgwNS00MzNkLWI0ODctMjk5OWQzNjU4Y2Y4XkEyXkFqcGdeQXVyMTA0MTM5NjI2._V1_FMjpg_UX1000_.jpg

 

닥터 스트레인지 속편이 개봉한 기념으로 1번에 올렸습니다. 샘 레이미는 기본적으로 장르와 스타일을 가리지 않고 다방면적으로 특출난 팔방미인같은 감독이지만 특히 호러에서 빛나는 경향을 보였습니다. 그의 호러작은 '이블 데드' 시리즈, 드래그 미 투 헬, 다크맨(충성)등이 있습니다. 다크맨을 제외한 그의 작품들의 특징을 한글자로 축약하면 '코즈믹 호러'로 표현할 수 있을 겁니다. 코즈믹 호러란 인간이 감히 대적하거나 또 거부할 수 없는 것에 대한 공포 및 우주 전체의 관점에서 인간의 무가치함을 기본 전제로 하는 공포를 뜻하는 용어인데 이블 데드만 하더라도 악마가 등장하고 드래그 미 투 헬은 저주와 악령에 관련된 영화였죠. 절대 벗어날 수 없는 존재와의 사투 혹은 리액션이 곧 주요 내용인 작품들인데 One Night at Flumpty's 또한 3개의 시리즈에 걸쳐 벗어날 수 없는 운명에 맞서 나가는 공포게임입니다. 

 

제목을 보시면 알 수 있다시피 프레디에서의 5일밤의 팬게임 중 하나인데 팬게임들 중 가장 퀄리티가 좋은 편에 속해 원작자인 스콧 코슨의 Fazbear Fanverse 프로젝트에 채택되어 원작 팀의 제작비 지원을 받게 된 작품입니다. 주인공에게 해를 가하려는 크리쳐들로부터 살아남아야 하는 형식의 게임이며 귀여운 생김새를 지닌 생명체들이 주인공에게 해를 가할때 기괴한 형체로 변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입니다. 

 

게임에 대해 더 정확한 정보를 알고 싶으시다면 링크를 클릭하여 영상을 시청하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ZlNk8jzttEE)

 

2. 기예르모 델 토로 - 암네시아,이브

 

37f72dbdd25bc026a8e887995861d74f75ae1cc8e51e099df79ac1399683164dce7e15ec37d8403df59296a560b76f1c954828153d14507bcc1d79030b7.jpg

 

990CD2455B78FA2325.jpg

 

download.jpg

 

기예르모 델 토로의 가장 큰 특징은 동화,판타지,만화를 본인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하여 기괴함과 아름다움의 정서를 동시에 느낄 수 있는 특수한 영화들을 만든다는 점입니다. 암네시아는 기괴한 영상미와 존재들로부터 정해진 목적을 향해 나아가야 하는 게임이지만 비극과 설화적인 스토리라인을 따라가는 재미가 있는 수작이기에 그와 정말 잘 어울리다고 생각했습니다. 특히 이브의 배경은 미술관인데다가 주인공들의 목숨이 장미의 수로 환산된다는 독특한 설정을 지닌 게임이라 기예르모 델 토로와의 상성이 제일 높을 것이라고 예측합니다. 

 

게임에 대해 더 정확한 정보를 알고 싶으시다면 링크를 클릭하여 영상을 시청하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Ei86bHq958s&t=523s), (https://www.youtube.com/watch?v=WtJgl3qOvzk)

 

3. 마이크 플래너건 - sortie en mer

 

2698189f5ef01cdaacdf5ac1bde0ecda5f802a43a68208387d6aa95b3862f5cb41efacbdd0195776a45171a0836228dd3ff277c984c8d87a19597d2ddf3.jpg

 

56d9207a36fde53bfe4e51758951134b.jpg

 

마이크 플래너건의 가장 큰 장점은 호러와 인물의 드라마를 자연스럽게 결합할 줄 아는 감독이기에 일시적인 현상과 단발적인 해프닝만을 가지고도 인물을 넓게 펼쳐낸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때문에 작품들 자체가 마냥 호러라곤 말할 수 없기에 대중성과는 거리가 멀지만 본인만의 스타일이 확고한 감독이라는 점은 변치 않을 겁니다. 대표적으로 힐 하우스의 유령, 제럴드의 게임이 이러한 특징들을 잘 살린 작품들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sortie en mer는 단순히 익사를 1인칭의 시점으로 체험하는 형식의 게임이지만 마이크 플래너건은 생사가 오가는 순간에서 주인공의 머리 속에 지나가는 수많은 주마등 속 순간들을 기가 막히게 포착하여 흥미로운 작품들을 만들어낼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4. 아리 애스터 - butcher valley

 

e07d58c0c28719839c3d2b1153834d4f39b5d436d2feae17c9e8c5ef2610329d45fc674817e999cc044650325650e9f9a08bf66e9e4ed5bb439a67c1637.jpg

 

tt.jpg

 

아리 애스터의 영화들은 항상 가정이 파탄나고 특정 단체로부터 위협을 받는 상황들이 연출 되왔습니다. 유전은 오컬트, 미드소마는 미스터리 공포물이지만 근본적으로 주인공을 위협하는 존재들은 혼령이나 초자연적인 존재들과는 거리가 먼 보편적인 인간상으로 등장해왔다는 점이 인상적이었는데 butcher valley 또한 주인공을 위협하는 존재들이 식인종이라는 설정을 지니고 있기는 해도 초월적인 능력을 지닌 인물들은 아닙니다. 이 작품 자체가 아리 애스터와 어울린다기 보단 아리 애스터식으로 재해석하기 굉장히 편리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선정해봤습니다.

 

아리 애스터의 작품의 또 다른 특징은 심리적으로 압박해오는 방식의 서스펜스를 연출한다는 점과 벗어날 수 없는 운명론과도 같은 처지에 놓인 상황을 표현해낸다는 점도 그의 작품 세계를 대표하는 요소 중 하나인데 butcher valley 또한 식인종 가족이 대놓고 주인공을 공격하는 묘사와 주인공이 그들에게 맞서싸우는 묘사를 그의 방식대로 바꿔도 나름 그와 잘 어울리는 작품이 탄생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게임에 대해 더 정확한 정보를 알고 싶으시다면 링크를 클릭하여 영상을 시청하시는 걸 추천드립니다.(https://www.youtube.com/watch?v=TKPxV-9kqik&t=11s)

 

5. 로버트 에거스 - go home

 

6b60685df1ba4dd5265a3f00f0f132fdeff1a4f664ce807928ab4de955b45d7267d1a305fa0488da85d1d7936408a60d24f6353427e9aa4362c61fa1509.jpg

 

fd426f84bc0226d334218fee4d2f419a8f9eac9d54d830a049374f615e61d072c37e0b99ee78d78591d4059ac3085684a248baf9a2ebcb417afa9fbd375.jpg

 

로버트 에거스는 상징적인 메타포와 은유가 가득한 아트 하우스적인 호러 영화들을 만들어온 작가주의적인 감독이었습니다. 그러면서도 인간의 딜레마를 강렬하게 담아낸다는 공통적인 테마를 지녀왔는데 이 게임은 기괴한 표현 속에 서늘한 슬픔과 극복의 정서를 담고 있는지라 잘 어울리진 않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긴 하지만 본인의 느낌대로 메세지를 우회하여 연출한다면 어떻게 나올지 궁금하긴 합니다.

 

게임에 대해 더 정확한 정보를 알고 싶으시다면 링크를 클릭하여 영상을 시청하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o6dQdqvtCDg)

 

6. 제임스 완 - 프레디에서의 5일밤

 

제임스완_3.jpg

 

download.jpg

 

만약 실사화가 성사된다면 정말 궁금할 조합입니다. 프레디에서의 5일밤 이라는 네임벨류 만으로도 수많은 인터넷 문화를 파생시켰던 시절의 파급력을 생각한다면 영화화가 안되는 게 신기할 정도인데 한정된 장소 내에서 줄 수 있는 임팩트를 살릴 자신이 없었던 것인지 영화화 소식만 들리고 결국 성사가 되지 않았다는 게 아쉬울 정도입니다. 하지만 제임스 완이라면 뭔가 다를까 싶긴 합니다. 어둡고 음습하지만 현실적인 분위기의 세트를 창조하는 능력도 뛰어나고 관객과의 밀당을 잘 하는 감독인지라 점프스케어와 분위기가 압권인 원작을 꽤 흥미롭게 실사화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다만 할 것이라면 2나 3이 좋을 것 같긴 하지만 애초에 구상조차 안해볼 프로젝트겠죠,

 

7. 조던 필 - 반교: 디텐션

 

b26ba10a72a64953a84b70e7f64f3f73f8f4909c1fb7ac86c5a8ce1783ba07388504d310273670b56aacc4bee2d26464350116f627628cb8adac3332831.jpg

 

650bc34b43cda1dade72cf1b0eca9ff3edf728d450f384fd02d0d6eb35b72d69640f865d8a50baff16a902f6cde0d50343bb6ef928126bfe943b7e6b2a2.jpg

 

대만의 근현대사와 주인공들의 심리를 조화시켜 다양한 메타포로 호평을 받은 작품이니만큼 비슷한 방면에서 호평을 받은 조던 필의 영화가 바로 떠올랐습니다. 물론 이미 영화화가 되있지만 조던 필의 감각으로 로컬라이징된 반교는 어떨지 궁금해집니다.

 

 8. 팀 버튼 - The normal thing

 

113169330.1.jpg

 

yu.jpg

 

팀 버튼 감독은 하나의 표현 속에 오만가지 감정을 자연스럽게 삽입할 줄 아는 특출난 재능을 지녔는데 아쉽게도 다크 섀도우 때부터 본인만의 장기를 발휘하지 못하고 있어 안타깝습니다. 특히나 기괴한 대상을 사랑스럽게 연출하는 능력이 그의 연출 스타일 중 가장 대표적인데 전성기 시절로 재기할 수만 있다는 조건 하에 이 게임을 영화로 각색한다면 '프랑켄위니'의 감성이 물씬 풍기지 않을까 싶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게임에 대해 더 정확한 정보를 알고 싶으시다면 링크를 클릭하여 영상을 시청하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11kQh4HzSmU)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6


  • saga
  • 어블
    어블

  • 엄마손
  • SM
    SM
  • 스타니~^^v
    스타니~^^v
  • Skellington
    Skellington
  • batman2830
    batman2830
  • 백색나무
    백색나무

  • miniRUA
  • 조조래빗
    조조래빗

  • 나란46
  • 춍쟈비
    춍쟈비
  • golgo
    golgo
  • 둥둥s2
    둥둥s2
  • 음악28
    음악28

  • 필름매니아

댓글 9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제임스 완 프레디 피자 확 오네요 ㅋㅋㅋㅋㅋ
댓글
06:51
6일 전
profile image 2등
하나같이 보고싶네요! ㅎㅎ 조던 필 감독님의 반교 디텐션 🫢
댓글
08:13
6일 전
profile image 3등
제가 모르는 인디 호러 게임들도 있는데 흥미로워 보이네요.^^
댓글
08:15
6일 전
profile image
와 스크롤 내리면서 계속 감탄했어요 ㅋㅋ 완전찰떡ㅋㅋㅋ
진짜 보고싶네요
댓글
09:07
6일 전
profile image
전 좀 언젠가 저 사람들 중 바이오하자드 7, 빌리지와 파피 플레이타임 실사화하는걸 봤으면 좋겠네요.
댓글
10:16
6일 전
profile image
batman2830
바이오하자드 7, 빌리지 실사화 저 역시 기다리고 있습니다 🙏🏻 과연 에단 캐스팅이 누굴지..!
댓글
11:05
6일 전
profile image
에일리언 아이솔레이션도 영화화 하면 좋겠어요 ㅎㅎ
댓글
13:23
6일 전
profile image
SM
헙 맞습니다 👍🏻 실제 에이리언 배우분들이 더빙한것도 넘 좋았어요 ㅎㅎ
댓글
14:10
6일 전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명예의 전당 게시판 열었습니다 159 다크맨 다크맨 4일 전15:45 12258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IMAX 예매 FAQ) 140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323334
HOT Cgv 용산 경품 현황 7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49분 전14:20 806
HOT [오리 CGV] 5.21(토) 현 상황....처음이에요 18 당직사관 당직사관 44분 전14:25 1546
HOT 혹시 저 이름값 확실히 잘하고 있나요? 22 범죄도시2강력추천 58분 전14:11 1502
HOT 오늘 깨질 또 하나의 의미있는 기록 16 nekotoro nekotoro 58분 전14:11 1605
HOT 매점 줄 ㄷㄷ 13 해천성 해천성 1시간 전14:05 2072
HOT 손석구배우님도 무인으로 만날수있다네요!! 28 내꼬답 내꼬답 1시간 전14:04 2063
HOT 범죄도시2 시사회 겸 첫눈 관람 하고 나왔습니다ㅎㅎ 17 웅냥 웅냥 1시간 전13:46 761
HOT 영화관 성수기 시즌도 아닌 지금 닥스 2, 범죄도시 2가 이정도면.... 49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1시간 전13:38 2373
HOT [HBO] "라스트 오브 어스" 촬영현장 8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13:37 1055
HOT 대구 이월드에 있는 살짝 무서웠던 지니과 늙어보이는 자스민, 알라딘 41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1시간 전13:36 1528
HOT 범죄도시2 200만 관객 돌파 40 WandaVision WandaVision 1시간 전13:13 2682
HOT 라면으로 비교해본 넷플릭스 [러브, 데스 + 로봇] 1,2,3부 요약 10 Skydance Skydance 2시간 전12:59 961
HOT 넷플릭스 [러브, 데스 & 로봇] vs 디즈니+ [스타워즈 비전스] 비교 3 Skydance Skydance 2시간 전12:56 721
HOT 마리옹 꼬띠아르 칸 경쟁작 'Brother and Sister' 로튼지수/... 4 goforto23 2시간 전12:49 929
HOT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상영관 8 HMTFH 2시간 전12:41 966
HOT [닥스2] 저도 3D 렌티 엽서 데려왔어요 ^O^ .mp4 19 JackRose JackRose 2시간 전12:41 1289
HOT 국내 주말 오프닝 관객 순위 14 ex)아트하우스팀장 ex)아트하우스팀장 2시간 전12:40 1256
HOT [러브, 데스, 로봇 시즌 3] 스포일러 간략리뷰 9 당직사관 당직사관 2시간 전12:14 641
HOT 근데 버즈 저만 어색한가요? 43 9hwan 9hwan 2시간 전12:12 3028
HOT [스타워즈] 캐슬린 케네디, "레이가 오비완의 딸이 되는 이론은 거... 9 이나영인자기 3시간 전12:08 776
HOT CGV 용산아이파크몰 경품 현황 [12:02] 10 Vader.Lee 3시간 전12:02 1311
HOT 범죄도시 배급사 abo엔터 인스타에 댓글단 강해상(손석구) JPG 16 달콤멘토 달콤멘토 3시간 전11:58 1955
HOT 블라인드 시사회 예측(설문) 36 Dolbyisthebest2015 Dolbyisthebest2015 3시간 전11:54 1542
HOT 봉준호 감독 신작의 패틴슨 모습 기대됩니다 28 raSpberRy raSpberRy 3시간 전11:23 2377
HOT 깨알 이벤트 오늘 범죄도시2 일일관객수 맞추기 129 Supervicon Supervicon 3시간 전11:20 2432
HOT 어떻게.... 33 쿠엘엘엘 쿠엘엘엘 3시간 전11:17 2687
HOT 조니 뎁 vs 앰버 허드 재판 14 - 영화계에서 허드가 외면당하는 건... 6 golgo golgo 3시간 전11:15 2078
HOT <닥터스트레인지2>새 비하인드 샷.jpg 26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3시간 전11:15 2133
HOT [범죄도시2] CGV의 이번주 명대사 13 호다루카 호다루카 3시간 전11:15 989
HOT cgv 당일관객에 대한 궁금증 7 굿즈좋아함 4시간 전10:54 742
1151295
image
Again 1분 전15:08 65
1151294
normal
유니콘뿔은삼각형 2분 전15:07 68
1151293
image
이나영인자기 2분 전15:07 31
1151292
normal
범죄도시2강력추천 4분 전15:05 68
1151291
image
달콤멘토 달콤멘토 5분 전15:04 76
1151290
image
박노협 박노협 7분 전15:02 188
1151289
image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10분 전14:59 339
1151288
image
달콤멘토 달콤멘토 12분 전14:57 188
1151287
image
박노협 박노협 12분 전14:57 122
1151286
image
프로유저 프로유저 13분 전14:56 426
1151285
image
박노협 박노협 14분 전14:55 117
1151284
normal
CAPAL CAPAL 17분 전14:52 398
1151283
image
박노협 박노협 18분 전14:51 88
1151282
image
영화배추 영화배추 19분 전14:50 611
1151281
image
스테디 스테디 19분 전14:50 69
1151280
image
박노협 박노협 22분 전14:47 275
1151279
normal
유니콘뿔은삼각형 23분 전14:46 208
1151278
image
friend93 friend93 24분 전14:45 701
1151277
normal
용수 25분 전14:44 183
1151276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26분 전14:43 443
1151275
image
박노협 박노협 27분 전14:42 271
1151274
image
박노협 박노협 28분 전14:41 172
1151273
normal
ksfjkl 33분 전14:36 417
1151272
normal
eastwater eastwater 36분 전14:33 429
1151271
normal
버츠비립 버츠비립 40분 전14:29 301
1151270
normal
Mike 40분 전14:29 886
1151269
normal
용수 43분 전14:26 236
1151268
image
당직사관 당직사관 44분 전14:25 1546
1151267
image
sonso1112 sonso1112 45분 전14:24 195
1151266
image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49분 전14:20 806
1151265
image
쭈노 50분 전14:19 737
1151264
image
룩하 룩하 50분 전14:19 541
1151263
image
hera7067 hera7067 50분 전14:19 568
1151262
normal
팬도리 팬도리 52분 전14:17 279
1151261
normal
마스터a 마스터a 55분 전14:14 9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