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3
  • 쓰기
  • 검색

(약혐) 최근 본 참신한 유튜브 단편

환풍기 환풍기
2983 14 13

[The backrooms]

 

D556CC50-5D56-4361-8DF1-930B47F04BC2.jpeg.jpg

 

(위 사진을 누르시면 작품을 볼수있는 유튜브로 이동됩니다)

 

 

백룸은 알 수 없는 초자연적인 현상으로 인해 무한히 반복되는 공간에 갇힌다는 내용의 흔한 도시괴담이지만, 어둡고 우중충 하며 피칠갑이 되어있는 전형적인 괴담의 공간과 반대로, 베이지색 벽지와 카페트가 깔려있고, 형광등 특유의 작은 소음이 반복되는 현대적인 평범한 공간이라는 것에서 공포심을 유발하는 괴담입니다. 

 

 

 

 

여타 많은 괴담들이 그래왔듯 이 괴담또한 실사화 팬 필름으로 올라왔지만, 파운드 푸티지 형식의 팬 필름이라는 점에서 여타 많은 작품들과는 차별화된 느낌을 줍니다.

 

 

 

 

 

 

-- 아래부터는 작품의 소개가 있으니 혹시나 스포일러 없이 보시고 싶으신 분들은 여기서 멈춰주세요! --

 

 

 

 

 

 

 

 

 

 

 

1996 / 9월 23일

 

 

 

ACD681B0-9C0F-48B2-9EE8-A1FB646A7E7C.jpeg.jpg

 

친구들과 함께 단편영화를 제작하고 있는 주인공은, 감독처럼 보이는 친구와 작은 이야기를 나눈뒤 다시 찍어보자 말하며 뒤로 이동합니다. 

 

 

 

BB686F7E-00BF-407E-91ED-8D9A16075910.jpeg.jpg

 

그 순간 주인공은 어디론가 이동됩니다, 그의 의지와는 전혀 상관없이. 

 

주인공이 눈을 뜬 그곳은, 베이지 색의 벽지와 카펫이 깔려있고 형광등이 있는 공간이였습니다. "누구 있어요?" 를 아무리 외쳐봐도 들리는 소리는 형광등이 내는 작은 소음만이 전부. 이 공간은 유별나게 창문이 없이 같은 생김새의 방들로 쭉 이어져있습니다. 공포심 가득한 상태로 걷던 중 발견한 한 사다리와 작은 구멍. 주인공은 의심 반 기대 반으로 이 사다리를 타고 넘어 구멍을 통과하지만, 이전까지 있던 공간과 별 다를게 없습니다. 달라진건 조금 더 커진 형광등의 소음.

 

 

 

h4dgpz6cnho-788x443.jpg

 

다시 또 정처없이 떠도는 주인공 뒤로, 귀가 찢어질듯한 소리와 함께 생전 처음보는 형태의 괴생명체가 나타납니다. 압도적인 공포감에 휩싸인 주인공은 무작정 도망치고, 겨우 괴물을 따돌린 그가 도착한 곳은 아까와는 전혀 다른 느낌의 공간. 온통 하얀색으로 도배되어 있는 복도를 또 다시 걷습니다. 

 

 

 

5A88B5DE-8E30-47B5-AA01-936FE77D5082.jpeg.jpg

 

그 중간에 있는 창문으로 본 바깥은, 천장까지 모두 막혀 사방이 밀폐되어있는 한 건물이였습니다. 혼란과 압도적인 공포로 휩쌓인 주인공은, 일단 출구를 찾는게 우선이였기에 또 다시 걷습니다. 

 

 

A7533F01-8D7B-4B4D-B1A7-798B2C9CF258.jpeg.jpg

 

복도 끝에서 마주한건 아까 본인이 있던 그 베이지 색의 방이 셀수 없을정도로 많은 한 건물의 외벽. 주인공은 이 시설이 도대체 무엇인지, 왜 본인이 오게된건지, 아까 그 생명체는 무엇인지, 미칠듯한 혼란에 빠집니다.

 

 

8CC470AD-4118-46E4-A8A5-B165CF4C5442.jpeg.jpg

 

그렇게 찾은 출구. 문을 열자 꽤 높아보이는 계단이 보입니다. 아까 본 모든것들은 무엇인지 또 다시 의문을 품으며 계단 끝 문을 열자,

 

 

 

 

 

 

 

457D07D4-1D2D-46B2-8375-14A5A6C2FD1B.jpeg.jpg

 

맨 처음눈을 뜬, 베이지 색의 벽지와 카펫, 그리고 형광등이 내는 소음만 울려퍼지는 그 공간이였습니다. 패닉에 빠진 주인공 뒤로 다시 울려퍼지는 괴생명체의 울음소리에 어딘가로 숨은 주인공은 알수없는 구멍을 찾은 그 순간 괴생명체에게 공격받아 그 구멍으로 빠지게 되고 하늘에서부터 내려와 한 가정집 앞에 카메라가 떨어지는 장면으로 단편은 마무리 됩니다. 

 

 

 

BD0D8EAF-33BB-4344-A84C-DB7F66D442BB.jpeg.jpg

 

본 단편의 가장 큰 특이점은, 베이지 색으로 덮여있는 지루하고 넓은 한 공간속에서 느끼는 공포심과 그 공포심을 끌어올리는 어지러운 카메라 워킹의 파운드 푸티지 장르가 아닐까 싶습니다. 정말 단순하게 느껴지면서도 파운드 푸티지와 흥미로운 도시괴담이 합쳐지니 그 어떤 공포영화보다 압도적인 공포심을 느낄수 있지 않았나 싶어요. 

 

더욱 놀라운 점은 만 16세의 학생이 혼자 CG부터 촬영까지 했다는 점인데, 공포영화는 확실히 저예산일때 더욱 큰 시너지를 발휘하는거같다라는 생각이 듭니다.

 

현재 본 작품의 채널에 백룸 단편의 배경과 관련한 짤막한 영상들이 같은 파운드 푸티지 형식으로 올라오고 있으니, 작품에 관심이 생기신 분들은 그 영상까지 보는것도 좋을거같아요!

환풍기 환풍기
30 Lv. 119101/125000P

영화적 체험, 그 이상의 경험을 위해 특별관을 찾아다니는 환풍기라고 합니다:)

 

https://blog.naver.com/soon061208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Fear is the mind-killer. Fear is the little-death that brings total obliteration. I will face my fear. I will permit it to pass over me and through me. And when it has gone past I will turn the inner eye to see its path. Where the fear has gone there will be nothing. Only I will remain.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4


  • 엄마손
  • MovieFan
    MovieFan

  • 헤어조크
  • 조도루
    조도루
  • 놀스
    놀스
  • 백색나무
    백색나무
  • 희대
    희대

  • pm18
  •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 영화가좋ㄷr...
    영화가좋ㄷr...
  • Landa
    Landa
  • Skydance
    Skydance
  • golgo
    golgo

댓글 13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환풍기 작성자
golgo
대단하다는 말밖에 안나오더라구요...
댓글
19:12
22.01.26.
profile image
환풍기 작성자
Skydance
진짜 놀라움과 충격의 연속이였던 작품이였어요...
댓글
19:12
22.01.26.
profile image 3등
평소에 Liminal Space 같은 공간을 좋아해서 여러 제작자들을 팔로우하고 보는 편인데 이렇게 영화까지 직접 만든걸보니 같은 나이인데도 너무 대단한 것 같아요
댓글
19:38
22.01.26.
profile image
와 저도 이거 알고리즘떠있길래 봤는데...후덜덜 하더라구요 ㅋㅋㅋㅋ
댓글
20:36
22.01.26.
profile image
환풍기 작성자
희대
진짜... 무서워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ㅠㅠㅠㅠ
댓글
20:40
22.01.26.
profile image

저장해뒀다가 봐야겠어요. 좋은 추천 감사합니다 ^^

댓글
21:43
22.01.26.
profile image

16살의 나이에 이런 아이디어를 떠올리고 실행에 옮기다니 정말 대단하네요.

같은 분위기로 만들어진 1~2분 내외의 영상을 보니
모종의 차원 통로 실험 같은 게 행해져서 저 끝없는 복도가 펼쳐진 공간이 나타난 것 같더군요.
 

그러고 보니 결말 부분을 수정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주인공은 끝내 괴물에게 붙잡혔고, 땅으로 떨어진 건 카메라였어요. 

댓글
23:02
22.01.26.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명예의 전당 게시판 열었습니다 160 다크맨 다크맨 6일 전15:45 12862
공지 최신 개봉작 상시 굿즈 현황판(+IMAX 예매 FAQ) 140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22.04.14.21:16 331006
HOT 오랜만에 보니 다시 흥분되는 영화 13 스타베리 스타베리 26분 전18:56 768
HOT 무더운 여름, 우리를 극장으로 부를 기대작 10 43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31분 전18:51 952
HOT 라지 팝콘이라 쓰고 스몰 팝콘이라 읽는다 48 leodip19 leodip19 34분 전18:48 1493
HOT 목사님이 예배가 끝나고 날 부르시더니 하신 말.. 23 Thegreatpowercomesgreatresponsibility Thegreatpowercome... 36분 전18:46 1105
HOT 지브리 테마파크 2022.11.1 개장 15 아르떼하비 아르떼하비 38분 전18:44 786
HOT 오펜파이머 촬영 종료 인증 19 goforto23 43분 전18:39 1459
HOT 흥행 얘기가 나와서 떠오른 다시 봐도 놀라운 국내 흥행 기록 31 취영블 취영블 48분 전18:34 1184
HOT 국내 주요 배급사 라인업 현황 24 ipanema ipanema 1시간 전17:57 1621
HOT 현재 이론상으로 세우고 있는 해외 원정관람 계획 9 Skydance Skydance 1시간 전17:42 822
HOT 미녀배우 고윤정 3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1시간 전17:42 974
HOT 현재 CGV 당일 관객수 19 범죄도시2강력추천 1시간 전17:39 1733
HOT 칸 영화제 ioncinema 5일차 별점 [2] (경쟁 부문) 4 ipanema ipanema 2시간 전17:18 927
HOT 엘리자베스 올슨이 원하는 MCU 러브 라인 캐릭터 41 카르마 카르마 2시간 전17:16 2895
HOT 직접 선정해 본 "한국 드라마" 최고작 Top7 🏅 80 프로유저 프로유저 2시간 전17:14 2998
HOT 8편까지 예정되어 있다는 범죄도시 예상 24 라따뚜이 라따뚜이 2시간 전17:11 2217
HOT 백설공주 지금 판단하기 이른 이유 47 힝구리퐁퐁 힝구리퐁퐁 2시간 전17:07 2890
HOT 명작웹툰소개)내가 실수로 죽인사람이 연쇄살인마였다. 11 zan zan 2시간 전17:07 1485
HOT ‘퓨리오사’ 촬영장 첫 공개 14 goforto23 2시간 전17:01 2374
HOT 백설공주 유출샷, 드레스 디자이너 사실... 25 망고무비 망고무비 2시간 전16:46 3837
HOT 해외여행 가서 영화관 가보신 익무님 계신가요? 45 라일락요정 라일락요정 2시간 전16:39 1364
HOT 악마까지 때려잡을 예정인 마동석…👊 60 밍구리 밍구리 2시간 전16:33 2514
HOT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 개봉 때 입고 갈 옷을 공개합니다 28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3시간 전16:17 2798
HOT 22년전 오늘 칸에서 남우 주연상 받은 양조위 15 kimyoung12 3시간 전15:59 2457
HOT 에스컬레이터 같이 타고 내려간 고등학생무리가 한 말 19 sirscott sirscott 3시간 전15:58 2622
HOT 극장 본사님들 보고계시죠.. 청소시간 10분만 주세요 ㅜ 29 발리 3시간 전15:55 2647
HOT [블라인드 시사회] 다크맨 님의 진짜 정체.. 66 DJStrange DJStrange 3시간 전15:37 2657
HOT 영화관이 다시 부활하는거보니 좋으면서도 부담되네요... 16 방패왕 3시간 전15:36 1814
HOT 범죄도시2 2회차 하고 발견한것 스포 17 태양권 태양권 3시간 전15:35 1405
HOT 상영 중에 사진 찍는 분이 의외로 꽤 있나봐요 24 북모래 북모래 3시간 전15:29 1711
HOT <애프터 양> 후기 - 샘물처럼 고요히 차오르는 맛 & TIP (노... songforu songforu 3시간 전15:29 256
1152095
image
홀로그램 홀로그램 8분 전19:14 310
1152094
image
내꼬답 내꼬답 10분 전19:12 281
1152093
normal
CGV영화인 CGV영화인 15분 전19:07 409
1152092
image
마그누센 마그누센 20분 전19:02 470
1152091
image
wandava wandava 21분 전19:01 417
1152090
normal
이오호라 이오호라 25분 전18:57 663
1152089
image
스타베리 스타베리 26분 전18:56 768
1152088
image
범죄도시2강력추천 26분 전18:56 1015
1152087
image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31분 전18:51 952
1152086
normal
호다루카 호다루카 32분 전18:50 253
1152085
image
leodip19 leodip19 34분 전18:48 1493
1152084
normal
Thegreatpowercomesgreatresponsibility Thegreatpowercome... 36분 전18:46 1105
1152083
normal
이오호라 이오호라 36분 전18:46 186
1152082
image
아르떼하비 아르떼하비 38분 전18:44 786
1152081
image
goforto23 43분 전18:39 1459
1152080
image
궨궨 궨궨 46분 전18:36 698
1152079
normal
시네마파라디소 시네마파라디소 47분 전18:35 154
1152078
image
취영블 취영블 48분 전18:34 1184
1152077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50분 전18:32 136
1152076
image
goforto23 53분 전18:29 583
1152075
image
Leedong 54분 전18:28 831
1152074
normal
데헤아 데헤아 54분 전18:28 527
1152073
normal
로다주러브 로다주러브 59분 전18:23 752
1152072
normal
Thegreatpowercomesgreatresponsibility Thegreatpowercome... 1시간 전18:22 1335
1152071
image
범죄도시2강력추천 1시간 전18:19 617
1152070
normal
나이스가이83 1시간 전18:16 487
1152069
image
범죄도시2강력추천 1시간 전18:08 706
1152068
normal
거울속유령 거울속유령 1시간 전18:01 828
1152067
normal
Thegreatpowercomesgreatresponsibility Thegreatpowercome... 1시간 전17:58 1393
1152066
image
ipanema ipanema 1시간 전17:57 1621
1152065
image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1시간 전17:56 371
1152064
normal
stanly stanly 1시간 전17:49 2924
1152063
normal
비오는날벼락 1시간 전17:47 758
1152062
normal
다이죠부 다이죠부 1시간 전17:46 1586
1152061
normal
나는복수를하지 1시간 전17:45 3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