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6
  • 쓰기
  • 검색

[first love] 가슴에 돌덩이 얹은 듯

RoM RoM
1324 4 6

그간 블랙필즈 작품들 모두 봤는데 이렇게 턱턱 막히며 늘어지는 기분은 처음입니다. 킬러양성 동물살해 사형 인육까지 나왔지만 고작 사랑이야기가 이렇게 힘이 드네요.

보신 분들 반응도 대체로 판단을 유보하거나 불호를 선언하는데 그 어떤 금기보다 사랑이 제일 넘기 힘들다는게 이렇게 증명됩니다. 소재가 소재이니만큼, 아동 인권을 건드리기 때문에 더욱 그렇습니다.

 

 

티저만 봤을 때는 어린 남녀의 너무나 이른 성애적 사랑인 줄 알았는데(점점 성경험 연령이 낮아지고 관련 정보를 접하는 창구도 다양해지는데 통제가 되지 않는 문제가 거론되고 있으니) 대학입학을 앞둔 소아성애 청소년과 2차 성징 시작도 안 한 아이의 첫사랑일줄이야.

초반까지도 혹시 이 보호받지 못 하는 어린 아이가 유일하게 자기와 대화해주고 취향도 닮은 다정한 오빠를 향한 첫 사랑을 시작한게 오해로 번진게 아닐까 하다가 4화를 기점으로 "이 새끼가(주어없음)"를 내뱉게 됩니다.

 

미성년자 대상 성범죄 재판(현재)과 메르세데스와 잭의 첫 만남부터 체포까지의 여러 시점의 과거가 교차되며 진행되는데 분명 소아성애를 소재로 하고 있기 때문에 재판의 배심원단처럼 불쾌함이 먼저 올라옵니다. 이 작감의 의도는 무엇일까 되짚어볼 정도로 잭에게 불리한 증언을 한 앞뒤로 그 증언이 거짓말이라는 내용이 삽입되는 등 잭을 향한 연민을 자극하고 그에게 공감하게 만드려는 시나리오에 생리적 혐오를 터트리는 이도 있을겁니다.

그러나 관객의 입장에서, 그 둘의 첫사랑이 정말 진실돼 보이고 메르세데스를 보호하겠다는 자들의 위선과 기만, 그 알량한 싸구려 정의감을 이미 알고 있기 때문에 양가적인 감정을 느낄 수 밖에 없습니다.

제목에 쓰인 두 단어 first와 love가 반복되는데 모든 처음이 혼란을 만들고, 사랑이 그걸 수습합니다.

 

딸이 왕따인지도 모르는 무관심한 아버지와 잭에게 장학금을 빼앗겨 분노의 대상이었던 잭을 수상하게 여겨왔고 (솔직히 하필 에이스였던 놈이 전학와서 장학금을 갈취하니 약올라서 약점을 캐려한 것도 있는 거 같은데, 그 모습을 보고 소아성애를 의심하는 얘가 더 대단했습니다) 평소에는 동생에게 신체적 정서적 언어 폭력을 행사한 오빠가 말하길

"너의 명예를 위해 널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미래의 피해자들을 위해" 재판에 서 타인이 주입한 "나는 피해자"를 읊은 메르세데스는 재판 이후에 슬퍼할 권리도 없습니다. 그가 잃은 것은 지켜주겠다고 한 사람이 아니라 그를 납치해 강제 추행하고 겁간하려 한 성범죄자니, 기뻐해야합니다.

 

다른 분 후기처럼 영상의 완성도는 제일 좋았습니다. 감각적으로 느껴질만한 색감과 빛을 잘 살렸고 톤도 일정하며 과거와 현재를 왔다갔다하는 컷 전환도 매끄러워 뒤죽박죽이라는 느낌도 없었습니다.

퍼트리샤 무어가 장편 시리즈로 만들면 잘 어울릴 거 같다는 느낌이었다면 퍼스트러브는 그냥 한 편의 영화를 나누어 놓았다는 느낌인데 편집이 적절해 에피소드를 나눈게 리듬이 망가진다는 느낌도 없고 바로 다음편으로 달려가게 만듭니다.

 

 

일단 잭은 수감 중에 치료도 받고(소아성애뿐 아니라 바로 들킬만한 곳에서 자위를 하고 직후 자해를 꼭 해야 하는 등 충동조절도 문제있어 보임) 루크도 감옥 가라.




+
잰스 엔슨린 눈동자 색이 많이 다르지만 킬리언 머피 아역하면 잘 어울릴 거라 생각했는데 다시 보니 다르네요 ㅎ

+

보면서 12살 어린 초등학생과 공개연애를 한 장무이 커플이 떠올랐는데 (이 놈은 성인이 8살을 보고 첫 눈에 반한거라 더 악랄함) 나중에 우리 사랑이 인정 받을 거예요, n주년 여전히 만나요, 곧 결혼해요, 하더니 여자가 성인이 되는 해부터 들리는 게 없어서

과연 10년 지나서 만나도 여전히 사랑일까? 우리도 속은 거 아닐까? 해서 더 껄쩍지근해졌네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4

  • 위니
    위니
  • golgo
    golgo
  • 쥬쥬짱
    쥬쥬짱
  • 당직사관
    당직사관

댓글 6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RoM 작성자
당직사관
제일 무난한 작품일 줄 알았는데 오히려 판타지 요소 없이 현실에 이미 있는 이야기라 후폭풍이 더 세네요.
댓글
01:34
21.12.03.
profile image
RoM
결말를 제외한 후반부가 너무나
힘들었습니다. 진짜 리쥬 중에
"아니, 이자식이"라는 표현에
극공감하고 갑니다
댓글
01:36
21.12.03.
profile image 2등

잭은 수감 중에 치료가 아니라 죽지 않으면 다행일지도요.
변호사도 잘 버티고 조심하라 하잖아요. 감옥에서도 아동 성애자는 거의 비공개적으로 사형수준이더라구요.
아동성애자를 옹호하는 건 아니지만, 그 상황이 과연 그들만의 문제였을까를 생각해보게 하는 지점은 있었습니다.
결국 그런 상황이 생기게 되는 건 제대로 된 어른의 부재와 사회적 시스템에서 소외받은 아이들이 생겨서 생기는 문제가 아닐까 싶어서요.
이 작품 보신 분들 공통적으로 가슴에 담올 꺼 같은 느낌일 듯요.

댓글
01:31
21.12.03.
profile image
RoM 작성자
쥬쥬짱
잭이 만 17세(+1)라서 성인 교도소에 수감되는지를 모르겠어요. 재판장에서 마지막이 충동 조절 장애가 있는 걸로 인정돼 항소 등을 통해 치료수감시설로 갈 수도 있고..
이 작품이 둘의 사랑을 진짜라는 식으로 묘사하고 서로만이 유일한 존재라고 묘사되어(메르세데스에게는 가족보다 더한 의미를 가질 수 밖에 없는) 더 어려운 거 같아요.
메르세데스가 받은 가정폭력은 현실인데, 구명줄인 잭과의 사랑이 범죄가 되어버리니 이 사회시스템에서 먼저 돌봤어야할 부분이 누락되어버리는
댓글
01:39
21.12.03.
profile image 3등
와.. 진짜 문제작이군요.
후기 잘 봤습니다.
댓글
08:18
21.12.03.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프랑스 배우 가스파 울리엘 사망 125 goforto23 9시간 전23:19 13911
HOT 이상일 감독 신작 [유랑의 달] 5월 일본 개봉 확정, 티저 포스터 공개 1 호다루카 호다루카 38분 전08:06 449
HOT <어나더 라운드> 취한 듯 잊고, 취해서 즐기는 것, 이것이 우리네... 1 줄리아러브 줄리아러브 1시간 전07:40 290
HOT (번역 도움) "단지 세상의 끝" 감독에 가스파르 울리엘 추모 글 3 Boba Boba 1시간 전07:32 691
HOT '블랙 팬서 2' 촬영 다시 중단..루피타 뇽등 코로나 확진 2 goforto23 2시간 전06:11 1436
HOT [mickey7] 봉준호감독님과 로버트패틴슨와의 만남 그리고 틸다 스윈튼(f... 5 찰덕 4시간 전04:03 2129
HOT 봉준호 신작에 로버트 패틴슨 합류 28 신의손앞에무앗딥 4시간 전03:54 3665
HOT 아가씨 참으세요 (1981) 정윤희의 쿵후영화(?) 3 BillEvans 5시간 전03:34 549
HOT 레지던트 이블 게임 시리즈 추천과 좋아하는 순위 4 우유과자 우유과자 6시간 전02:43 443
HOT 홍상수 감독 필모 중 최애 3편 (지극히 주관적) 7 병팔이 병팔이 6시간 전02:19 693
HOT '문폴' 새로 공개된 공식 IMAX 포스터 7 빙티 빙티 6시간 전02:09 2531
HOT 스포) 러브레터 3회차 했습니다(장문) 4 블론디 블론디 7시간 전01:11 559
HOT '더 배트맨' 새 공식 포스터 2종 8 goforto23 7시간 전01:01 2085
HOT 반지의 제왕:힘의 반지, 9월 2일 전 세계 동시 방영 확정 5 꽃님이에요 7시간 전00:59 1585
HOT 가스파 울리엘 배우의 사망소식을 듣고 스키사고의 위험성이.. 31 4월새싹 4월새싹 8시간 전00:36 4820
HOT 익스트림무비 로고 시리즈 3 예고 9 TaylorSwift13 TaylorSwift13 8시간 전00:14 2868
HOT 아마존 '반지의 제왕' 시리즈 공식 제목/티저 예고편 20 goforto23 8시간 전00:04 3881
HOT DC [더 배트맨] 국내판 3차 공식 예고편 15 ipanema ipanema 8시간 전00:02 3204
HOT 1월 19일 박스오피스 21 이댕하 이댕하 8시간 전00:00 2798
HOT 최근에 용산 cgv 저만 추운가요ㅠㅠ 46 윈터1314 윈터1314 9시간 전23:39 3646
HOT 개인적인 역대 레지던트 이블 별점... 11 세티 세티 9시간 전23:20 2704
HOT [러브레터]를 위한 서울행과 성지 순례의 추억. 32 유이 유이 9시간 전23:17 1815
HOT 역대 최고 배트맨 배우 북미 설문조사 결과 12 goforto23 9시간 전23:14 2135
HOT 듄 아맥 5차 포스터 예상 30 TaylorSwift13 TaylorSwift13 9시간 전22:52 4263
HOT 다리오 아르젠토 감독 신작 <검은 안경> 베를린 영화제 초청 5 ItalianaMobstar ItalianaMobstar 9시간 전22:49 1030
HOT 오늘의 관크 경험.... 30 영화좋아요 영화좋아요 10시간 전22:38 2878
HOT 해적:도깨비깃발...특히 한효주 팬이라면 청심환 드시고 보세요.[사하라... 20 온새미로 온새미로 10시간 전22:35 3358
1072092
image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12분 전08:32 223
1072091
normal
필름마크 필름마크 14분 전08:30 248
1072090
image
goforto23 23분 전08:21 156
1072089
image
goforto23 32분 전08:12 581
1072088
image
goforto23 36분 전08:08 334
1072087
image
호다루카 호다루카 38분 전08:06 449
1072086
normal
데헤아 데헤아 39분 전08:05 671
1072085
image
아이언하이드 아이언하이드 42분 전08:02 411
1072084
image
줄리아러브 줄리아러브 1시간 전07:40 290
1072083
image
푸른정원 푸른정원 1시간 전07:32 474
1072082
image
Boba Boba 1시간 전07:32 691
1072081
image
e260 e260 1시간 전07:32 220
1072080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7:31 257
1072079
image
e260 e260 1시간 전07:31 143
1072078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7:30 505
1072077
image
샌드맨33 1시간 전07:17 336
1072076
image
kimyoung12 1시간 전06:51 668
1072075
image
지그재구리 지그재구리 1시간 전06:49 611
1072074
image
샌드맨33 1시간 전06:47 163
1072073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6:20 740
1072072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6:18 449
1072071
image
kimyoung12 2시간 전06:16 378
1072070
image
goforto23 2시간 전06:11 1436
1072069
image
goforto23 2시간 전05:59 406
1072068
image
goforto23 3시간 전05:38 452
1072067
image
goforto23 3시간 전05:19 2335
1072066
normal
leviathan 4시간 전04:10 2039
1072065
image
찰덕 4시간 전04:03 2129
1072064
image
신의손앞에무앗딥 4시간 전03:54 3665
1072063
image
BillEvans 5시간 전03:34 549
1072062
normal
뱐 5시간 전03:11 606
1072061
normal
손영월 5시간 전03:00 321
1072060
normal
맨유 6시간 전02:44 1736
1072059
image
우유과자 우유과자 6시간 전02:43 443
1072058
image
병팔이 병팔이 6시간 전02:19 6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