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6
  • 쓰기
  • 검색

[신의 손] 염려와 달리 좋았던 작품 (스포)

베란다 베란다
897 8 6

영화를 보고 나와서 바로 끄적여보는 글입니다.

저는 파올로 소렌티노 감독을 <그레이트 뷰티>부터 좋아했기에 <유스>도 재밌게 봤지만 그 이후로 실망감을 많이 느낀 팬이었습니다. 인터뷰도 찾아 볼 정도로 팬이고 그의 화려함 이면 속에 드러나는 서늘함을 좋아합니다.

 

영화는 크게 보자면 중간지점인 부모의 죽음을 기점으로 나뉩니다. (예전 인터뷰때도 가스중독으로 돌아가셨고 그 이루로 내 인생이 바뀌었다는 기사를 봤는데 그대로 인용을 했더군요) 다른 시선에서 보면 가족끼리 수영하는 1부와 친구와 수영하는 2부로 나눠집니다. 

(파올로 소렌티노가 늘 말하는 죽음은 늘 도사리고 있고, 갑작스러운 죽음이 이상하지 않다는 테마는 늘 좋습니다)

 

인트로 장면에서 볼 수 있듯이  불임인 이모에게 잉태할 수 있는 선물을 주는 씬을 미루어보아 성스러운, 그리스도교적인 느낌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이런 잉태(후의 탄생)은 극의 전반적인 주인공의 탄생(성장)과도 결부시킬 수 있습니다.

(첨언하자면 아이를 가졌지만 일주일 후에 유산한것도 죽음이 늘 우리와 곁에 있는게 전혀 이상하지 않다는 의미를 보여준다.)

 

가족끼리 세례라도 하는 듯한 수영장면에서 이모의 나체를 보고 남자로서 눈을 뜨는 새로운 내면적인 탄생을 경험하기도 합니다. 후반부 친구와의 수영에서는 내면적인 것과 동시에 고아라는 변화된 외면적인 상황에 대해서 받아들이고 한마디로 철이 드는 세례장면으로 볼 수 있습니다.

 

이 영화가 종교적으로 생각한 이유는 또한 직접적으로 후반 친구 면회씬에 십자가 상징으로 보여주며 사실상 로마가 종교로부터 영향을 받는 나라이기 때문일 것입니다.

 

마라도나가 나폴리로 이적해서 신의 손(구원)이 되어서 우승을 차지하듯 역설적이게도 부모의 치명적인 죽음이 신의 손(구원)이 되어 그가 원하는 꿈을 찾는 구원의 계기가 됩니다. 

 

[그때그들]보다 좋아서 너무 다행이었습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8

  • 위니
    위니
  • 곰보
    곰보
  • 카르
    카르
  • KiaOra
    KiaOra
  • 셋져
    셋져
  • golgo
    golgo
  • 뽀로뽀로미
    뽀로뽀로미
  • 영원
    영원

댓글 6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저도 그레이트 뷰티 때문에 팬이 되었는데요 지나가기 전에 꼭 봐야겠네요
댓글
23:34
21.12.02.
profile image
베란다 작성자
뽀로뽀로미
팬이시라면 괜찮으실거에요 ㅎㅎ
댓글
23:37
21.12.02.
2등

해외 반응을 보면 전반부는 좋고 후반부는 심드렁했다는 의견이 있던데 저는 반대였어요 갈수록 좋았네요

댓글
베란다글쓴이 추천
23:54
21.12.02.
profile image 3등

제정분리가 되었다고하지만 유럽국가들 대부분이 기독교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죠.(마찬가지로 한국도 유교 문화와 뗄 수 없듯이)

파올로 소렌티노 감독이 어디서 영향을 받았는지 잘 보여주는 영화라 생각합니다.

댓글
베란다글쓴이 추천
01:32
21.12.03.
profile image

소렌티노 감독의 작품을 다수 보신 분인 것 같아 질문 드려봅니다. 그때그들은 소렌티노의 연출작 중 어떤 지점에 속해있는 작품이라고 생각하시는 지 너무 궁금하네요. 의미상으로나마 중요한 작품이었는지 아니면 그냥 의미없는 작품이었는지.

댓글
23:44
21.12.16.
profile image
베란다 작성자
곰보
흠 많이 보기는 했지만 전부 보지는 못했습니다.
사랑의 결과,느린경기(단편),그레이트뷰티,유스,그때그들,신의 손,아버지를 위한 노래 이렇게 단편제외 6편을 보았는데요 사실 일전에 토니 세르빌로와 같이 실화 중심의 일디보라는 영화로 성과를 거둔적이 있습니다. 대외적으로요. 그때그들도 마찬가지로 본인이 자신있어하는 실존인물에 대한 부조리함을 꼬집으면서 블랙코미디로 승화하려는 생각이 강했습니다. 하지만 제 생각에는 그의 최저점이라고 생각이 들정도로 심각했어요. 그의 사악함과 어떤 물질만능주의등을 나열하기에만 급급했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굳이 저에게 여쭤보시면 그의 작품중에서 제일 별로였다고 생각합니다.
전 소렌티노의 아주 큰 장점은 앞서 말했다시피 화려함 이면에 드리우는 서늘함입니다. 즉 가장 아름다운 순간이나 카메라워킹 혹은 아름다운 광경에도 죽음(혹은 부정적기운)은 도사리고 있다는 관점인데 그때그들에는 그게 그다지 돋보이지 않았습니다. 그레이트뷰티에도 보시겠지만 스탕달 신드롬으로 바로 보여주거든요.
그때그들이 제 기준 곤두박질 친 작품이고 이번 작 품에서 반등하길 바랬는데 이정도면 전 반등은 했고 다시 올라가는 계기는 만들 수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댓글
03:15
21.12.1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킹메이커 / 해적: 도깨비 깃발 경품 소진 현황 98 데헤아 데헤아 2일 전00:13 27868
HOT (스포) 킹메이커 익무시사 GV 후기 6 마블빠수니 마블빠수니 3시간 전01:03 436
HOT 킹메이커 앵콜 GV 시사회 다녀 왔습니다. 2 템포 템포 4시간 전00:01 476
HOT 오늘 이분들과 같이 해적을 관람하신 행운의 분 계실까요 ??! 36 밖에비온다 4시간 전00:00 4470
HOT 웰메이드 명품 영화 킹메이커 익무시사 GV 후기 (스포) 3 랑게르한스 랑게르한스 4시간 전23:57 505
HOT [킹메이커]와 같이 보면 좋을 영화들 12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4시간 전23:55 1258
HOT 1월 26일 박스오피스 (해적, 킹메이커 첫 관객수) 25 이댕하 이댕하 4시간 전00:00 3065
HOT [킹메이커] 단 한순간도 눈을 뗄 수없는... (노스포) 12 Nashira Nashira 5시간 전23:47 1225
HOT (노스포)킹메이커 GV 리뷰 8 차라차차 차라차차 5시간 전23:05 498
HOT 귀가중에 쓰는 <킹메이커> GV 간략 후기(약스포) 9 푸르메 5시간 전23:20 528
HOT 레지던트 이블 시리즈 타이틀 마음에 듭니다! 3 R.. R.. 5시간 전23:35 522
HOT 지금우리학교는 오픈기념 <좀비영화 BEST> 21 므찐수 5시간 전23:27 1222
HOT 아무래도 배우 김종수님 팬이 될것 같습니다 14 켄시로 켄시로 5시간 전23:15 2242
HOT (스포) 킹메이커 gv 후기 4 아악아아아 아악아아아 5시간 전23:13 417
HOT [해적:도깨비 깃발] - 용산 4DX 후기.gif (데이터주의/약스포) 22 의견 의견 5시간 전23:12 1950
HOT 220126 킹메이커 gv 사진 33 네티 네티 5시간 전23:09 1260
HOT [킹메이커] GV 시사회 후기(약스포) 2 메로메로 메로메로 5시간 전23:03 369
HOT <킹메이커> 관람평 및 별점 (ft. gv) 2 프로유저 프로유저 5시간 전22:51 1867
HOT 넷플릭스[지금 우리 학교는] 태국 버스 홍보.gif 29 별빛하늘 별빛하늘 6시간 전22:47 2388
HOT 킹메이커 GV 너무 좋았어요ㅠㅠ스포 xx 7 론론듄듄 론론듄듄 6시간 전22:35 975
HOT [킹메이커] GV 노스포 단평 리뷰입니다. + 싸인 포스터 인증! 30 당직사관 당직사관 6시간 전22:43 1315
HOT '킹메이커' 오리지널 티켓 받아왔습니다~ ㅎㅎ 20 오티수집러 6시간 전22:14 2313
HOT 지금 우리 학교는 1~3회 간단후기 (노스포) 24 도리 도리 6시간 전22:07 4007
HOT [약간스포] 넷플릭스 '지금 우리 학교는' 1~3화 초간단 리뷰 11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6시간 전22:05 3420
HOT 드디어 꺼내써보는 작년 부천 개막작 '만년이 지나도...(스포없음) 5 시험끝공부시작 6시간 전22:00 621
HOT 베를린 영화제 경쟁 부문 심사 위원단 발표 5 goforto23 6시간 전21:51 1288
HOT 리처드 기어 볼키스 받은 인도 여배우, 15년만에 외설 혐의 벗어 5 friend93 friend93 6시간 전21:52 1953
21450
image
자구자구 4시간 전00:39 707
21449
normal
피케 피케 4시간 전00:39 664
21448
normal
ipanema ipanema 5시간 전23:24 1502
21447
normal
쌀거미 쌀거미 5시간 전23:13 636
21446
image
별빛하늘 별빛하늘 6시간 전22:47 2388
21445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6시간 전22:31 1208
21444
normal
나를그만잊어줘 6시간 전22:28 1403
21443
image
에펠 에펠 6시간 전22:20 1638
21442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6시간 전22:15 1456
21441
image
도리 도리 6시간 전22:07 4007
21440
image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6시간 전22:05 3420
21439
normal
JayKay 8시간 전20:23 485
21438
image
밍구리 밍구리 9시간 전18:56 640
21437
image
e260 e260 10시간 전18:01 443
21436
image
자구자구 11시간 전17:01 439
21435
image
mcu91 14시간 전14:03 649
21434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16시간 전11:51 3141
21433
image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17시간 전11:45 986
21432
normal
ipanema ipanema 17시간 전11:00 634
21431
normal
에스파 18시간 전10:46 522
21430
image
NeoSun NeoSun 18시간 전10:14 403
21429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19시간 전09:18 586
21428
normal
kwg00900 20시간 전08:09 643
21427
normal
신화창조 1일 전00:03 1609
21426
normal
우콜릿 1일 전23:28 963
21425
normal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1일 전19:49 1107
21424
image
e260 e260 1일 전19:35 694
21423
normal
4K화질 4K화질 1일 전19:22 1595
21422
image
처니리 처니리 1일 전14:15 1787
21421
image
e260 e260 1일 전13:12 2131
21420
image
golgo golgo 1일 전12:27 4257
21419
image
Leedong 1일 전11:31 5378
21418
normal
현짱 현짱 1일 전11:29 527
21417
image
JayKay 1일 전11:23 2475
21416
image
ipanema ipanema 1일 전11:16 2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