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
  • 쓰기
  • 검색

[미스 리틀 선샤인] 후기, 소설 <호밀밭의 파수꾼>과 비교 (스포 o)

부드러운유성
408 2 1

2006년작 <미스 리틀 선샤인>을 봤습니다.

 

영화를 보는 내내 J. D. 샐린저의 소설 <호밀밭의 파수꾼>을 떠올렸는데, 그 작품에 아주 낙천적인 버전으로 쓴 속편이 있다면 이런 영화가 되겠구나 싶었어요. 

물론 영화가 소설을 직접적인 레퍼런스로 삼았으리라 생각하지는 않지만, 두 작품을 비교해보니 등장하는 모티프, 그리고 이야기의 구조 면에서 연결할 수 있겠다 싶은 지점이 꽤 있었어요.

 

 

1. 정신병원에서 시작하는 이야기

 

<호밀밭의 파수꾼>(이하 <호밀밭>)은 홀든 콜필드가 과거 2-3일 간의 기억을 회상하는 형식으로 되어있습니다. 소설의 마지막에 그가 현재 입원해있는 장소가 밝혀지는데, 다름 아닌 정신병원입니다. 

이러한 소설과 정반대로, 영화는 시작이 정신병원입니다. 프롤로그 격인 후버 가족의 몽타주가 지나가고, 타이틀과 함께 프랭크 긴즈버그(스티브 카렐 분)의 얼굴이 비춰집니다.

C76012BF-CF3A-428E-9E91-8948DC1B8990.jpeg.jpg

사실상의 첫장면인데, 프랭크가 퇴원해서 여동생의 집으로 가게 되면서 영화의 본격적인 이야기가 전개됩니다.

이렇게 소설의 끝(홀든의 입원)과 영화의 시작(프랭크의 퇴원)이 '정신병원'이라는 동일한 장소를 통해 대조적으로 연결된다는 점에서, 영화를 소설의 속편처럼 읽어도 자연스럽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여동생 셰릴 후버(토니 콜렛 분)의 집에 도착한 프랭크는 또 한 명의 콜필드를 만나게 됩니다. 그는 바로ㅡ

 

2. 두 명의 콜필드

 

ㅡ드웨인 후버(폴 다노 분)입니다.

F800DEBD-72DC-4A64-8532-11F47729B142.jpeg.jpg

<호밀밭>을 참고해서 <리틀 미스 선샤인>(이하 <선샤인>)을 독해할 때, 일종의 홀든 콜필드 역할을 하는 인물은 둘입니다.

하나는 프랭크이고, 다른 하나는 드웨인입니다.

둘은 홀든 콜필드라는 하나의 캐릭터를 이야기의 구조와 의미라는 두가지 관점에서 나누어 가집니다. 프랭크가 전자를 갖는다면 드웨인은 후자를 갖습니다.   

그렇게 생각할 때, 영화는 상대적으로 노쇠했고 이제는 병원에서 퇴원한 <콜필드 1호>가, 아직 젊고 아직 입원하지 않은 <콜필드 2호>와 조우하는 이야기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프랭크가 과거의 자신을, 드웨인이 미래의 자신을 마주하는 이야기처럼요.

 

드웨인은 니체의 책을 읽고, 그의 초상화를 방에 걸고, <1984>의 빅브라더 혹은 'Jejus was wrong'이라는 문구가 프린팅된 티셔츠를 입습니다. 그는 자발적으로 묵언수행을 하고, "I hate everyone" 모든 사람을 싫어합니다.

거칠게 분류하자면 '반항적인 청소년'이라는 한가지 인물 유형입니다.

 

<호밀밭>의 홀든 콜필드는 수많은 반항아 캐릭터에 영향을 주었고, 반대로 말하자면 많은 반항아 캐릭터가 홀든의 속성을 지녔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드웨인의 경우에는 콜필드와 유사한 점이 한가지 더 있는데, 바로 여동생과의 관계입니다.

 

3.  피비 콜필드

 

<호밀밭>에서 홀든은 여동생 피비를 각별히 여기고, 세상의 속됨으로부터 보호하고자 합니다.

절벽에서 아이들이 떨어지지 않도록 호밀밭을 지키는 파수꾼처럼요.

 

이 점을 우리는 알고, 영화의 한 장면입니다.

5781CCFF-217F-44F5-B19A-7F7224CA56B6.jpeg.jpg

오르막길을 오르는 드웨인과 여동생 올리브 후버(아비게일 브레스린 분).

올리브가 잘 걷지 못할 때, 드웨인은 동생을 등 뒤에서 부축하고, 또 그녀를 들어올려서 오르막 위로 데려다줍니다.

 

바로 이전 장면에서 드웨인은 꿈이 좌절됐다는 생각에 분노하고 있습니다. 그는 구체적인 근거를 들어 가족들을 패배자라고 비난합니다. 그런데 이때 여동생 올리브에 대해서는 별다른 비난을 하지 않을 뿐더러,  그녀의 격려를 순순히 받아들이는 등 부드러운 태도를 보입니다. 

 

이후 장면에서 드웨인의 대사는 더욱 직접적으로 홀든을 연상시킵니다.

5F09F471-F341-45D1-BE91-7B9E85758E51.jpeg.jpg

 

4. 로드 무비

 

<선샤인>과 <호밀밭>의 이야기 구조는 상당히 흡사합니다.

 

1. 주인공(들)의 여정을 사건의 큰 줄기로 한다.

2. 여정 도중에 벌어지는 사건들이 긴밀한 인과보다는 옴니버스 형식으로 연결되어 있다.

 

즉 두 작품의 장르는 동일하게 monomyth* 에 속합니다. 

 

* 주인공의 여정과 그 속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다루는 장르.

 

5. 각성ㅡ 두 갈래 길

 

그런데 장르는 같다고 해도, 곰곰이 생각해보면 두 작품이 다루는 여정의 내용은 매우 다릅니다.

<호밀밭>은 목적지가 없는 여정입니다.

어떤 면에서 그것은 여정이라기보다 정처없는 방황처럼 보입니다.

반면에 <선샤인>의 여정은 하나의 분명한 목적지를 향해서 나아갑니다.

여러 장애물을 겪으면서도 딴 길로 새거나 중단되는 일 없이 직선적으로 진행됩니다.

 

그리하여 <호밀밭>과 <선샤인>이  도착하는 결론은 그들의 여정이 이루어진 방식만큼이나 다른데, 

 

<호밀밭>의 홀든 콜필드는 자신의 의사와는 무관하게, 언젠가는 그도 어른들의 세계로 편입되리라는 사실을 깨닫고 체계에 순응하기로 하는 반면, <선샤인>의 두 콜필드는

F32C9C6E-F38F-442B-AB1A-087868C540BC.jpeg.jpg라는 정반대의 깨달음을 얻습니다.

부드러운유성
0 Lv. 90/400P

김이수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

  • golgo
    golgo
  • odorukid
    odorukid

댓글 1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와.. 이건 몰랐던 부분인데...
그림 직접 그리신 건가요?
아주 느낌이 좋아요.
댓글
08:40
21.11.26.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에드가 라이트의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관람평 9 goforto23 5시간 전00:08 2335
HOT 스파이더맨 4dx 포스터 영어로 바꿔봤습니다 8 sonso1112 sonso1112 5시간 전00:00 2346
HOT 12월 6일 박스오피스 (듄 150만 돌파) 33 이댕하 이댕하 5시간 전00:00 2347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실시간 예매율 3위 7 과장 과장 5시간 전23:56 3307
HOT [스파이더맨 노웨이홈] 움짤 포스터 만들어 봤습니다! 22 파텍 파텍 5시간 전23:53 1675
HOT 저도 양 한 마리 들여왔습니다 21 songforu songforu 5시간 전23:50 3239
HOT 롯시 스파이더맨 벌써 1위 찍었네요... 3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6시간 전23:20 2262
HOT 영화가 끝나고 박수갈채가 나왔던 영화 두 편 65 인조이 6시간 전22:55 5756
HOT 귀멸의 칼날 유곽편 오프닝 Aimer 残響散歌(잔향산가) Full 4 Supervicon Supervicon 6시간 전22:50 1377
HOT 스파이더맨에 'X나게' 진심인 마블과 소니 18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6시간 전22:39 5244
HOT 4dx 싸게보는 방법이 뭐가 있을까요? 11 니크 6시간 전22:29 2565
HOT 14일 스파이더맨 노웨이홈 용산 시사회 주의사항 45 클라우드 클라우드 7시간 전22:23 5903
HOT 익무님들은 영화 촬영장소or테마파크 가보셨나요? 23 Lastmovie 7시간 전22:21 722
HOT 워싱턴 DC 비평협 결과 - '벨파스트' 작품상, ''듄... 6 goforto23 7시간 전22:19 1429
HOT 듄 굿즈정리4 - 마그넷마그넷마그네엣 46 오늘내일모래 오늘내일모래 7시간 전22:12 2195
HOT 충무로 아이돌 됐다는 구교환 미모 근황 6 kimyoung12 7시간 전22:10 3243
HOT 왓이프 심의통과 9 내꿈은오뎅 7시간 전22:08 2139
HOT 영화 <레지던트 이블> 리부트 국내 개봉은 물 건너간 거겠죠? 11 friend93 friend93 7시간 전22:07 1301
HOT 롯데시네마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현재 예매율 4 팬도리 7시간 전21:37 4725
HOT 메가박스는 노웨이홈 예매 클릭하면 틱틱붐으로 가네요 25 DCTheFlash 7시간 전21:34 3602
HOT 넷플릭스 에밀리 인 파리 시즌2 새로운 스틸 & 비하인드 스틸 공개 ... 4 멋진인생 멋진인생 8시간 전21:15 834
HOT 헐 어느 커플이 극장 바닥에 콜라 내동댕이;; 50 inflames inflames 8시간 전20:54 6445
HOT 익무여러분의 최애 아이맥스 상영관은 어디인가요?? 40 오늘도내일도 8시간 전20:53 2524
HOT 뉴 유니버스2 예고 공개 기념 핫토이 스파이더 그웬 까보기 2 좀비맛참이슬 좀비맛참이슬 8시간 전20:46 1674
HOT 이쯤에서 꼽아보는 3 스파이더맨 중 여러분의 최애는? 43 YNWA YNWA 8시간 전20:44 1733
HOT 현재 CGV 관객수 1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8시간 전20:32 1420
HOT 여러분의 영화관매점 최애음식은 무엇인가요? 47 0415 0415 8시간 전20:28 1777
32495
normal
바너드 6시간 전23:22 1311
32494
normal
거노거노 거노거노 8시간 전21:21 1603
32493
normal
inflames inflames 8시간 전20:54 6445
32492
normal
0415 0415 8시간 전20:28 1777
32491
image
odorukid odorukid 9시간 전20:15 1899
32490
image
ReMemBerMe ReMemBerMe 9시간 전19:30 1924
32489
image
ReMemBerMe ReMemBerMe 10시간 전19:23 3175
32488
normal
마사히로 10시간 전19:20 1144
32487
normal
뮤viewer 뮤viewer 10시간 전18:58 1241
32486
image
월계수 월계수 10시간 전18:42 665
32485
normal
윈터1314 윈터1314 11시간 전18:22 1341
32484
normal
모베쌍 모베쌍 11시간 전17:33 2408
32483
image
Supervicon Supervicon 13시간 전16:27 1364
32482
normal
두부튀김 13시간 전16:27 1101
32481
normal
Meerkat Meerkat 13시간 전15:57 2062
32480
image
이댕하 이댕하 14시간 전15:25 2389
32479
normal
홍상수의난 홍상수의난 14시간 전15:23 3837
32478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4시간 전15:18 2346
32477
normal
팝콘우마이이 14시간 전14:48 380
32476
normal
노리터 노리터 16시간 전12:47 1458
32475
normal
마사히로 17시간 전12:21 1807
32474
normal
FilmWhatElse FilmWhatElse 17시간 전12:07 2473
32473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7시간 전12:00 433
32472
image
반지의제왕 반지의제왕 17시간 전11:46 574
32471
image
선통물천 19시간 전10:15 1853
32470
image
치즈그라탕 치즈그라탕 19시간 전10:15 1100
32469
normal
아이언하이드 아이언하이드 19시간 전10:01 3180
32468
normal
힐링 20시간 전09:02 1255
32467
normal
언더밸류 언더밸류 1일 전22:35 1760
32466
image
호랑이기운이솟아나 1일 전22:14 905
32465
normal
Arthero 1일 전21:39 1143
32464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20:15 1436
32463
normal
테리어 테리어 1일 전19:52 3903
32462
file
WinnieThePooh WinnieThePooh 1일 전19:18 2103
32461
image
마코토팬 1일 전18:00 1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