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7
  • 쓰기
  • 검색

(스포) [스티브 맥퀸: 더 맨 앤 르망] 후기 - 엔진이란 심장을 가진 남자

박엔스터 박엔스터
3652 8 7

movie_image-910.jpg

 

미국의 전설적인 배우 스티브 맥퀸이 자신의 레이싱에 대한 열망을 모두 바쳐 제작한 1971년작 영화 <르망>의 제작기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입니다.

 

영화 시작부터 들려오는 강렬한 레이싱카의 소음과 함께 이어지는 것이 거칠고 파란만장한 생애를 살았던 사람의 이야기라 그런지 지루할 틈이 없었습니다. 레이싱 장면은 많이 나오지는 않더라도 박진감이 확 느껴졌구요.

 

당대 최고의 감독과 레이서들, 그리고 무엇보다도 직접 프로 레이서로서 활약한 경험이 있는 스티브 맥퀸 본인이 제작자로도 참여하는 등 영화를 만들기에 더할나위 없이 좋은 조건이 갖추어졌지만, 그의 열망과 완벽주의 성향 때문에 스케줄에 차질을 빚어버린데다 맨슨 패밀리 사건(로만 폴란스키의 아내가 살해당한 그 사건 맞습니다. 맥퀸도 이에 휘말릴 뻔 했다고 하고 실제로도 살해 대상 명단에 있었다고 하네요) 때문에 심리적으로 위축당하고, 투자자에 의해 감독이 교체되는 등 난항을 겪다가 끝내 촬영 중 사고로 레이서 한 명이 중상을 입는 사고가 생깁니다.

어찌어찌하여 영화는 만들어졌고 이내 '복합적인' 평가를 받으며 잊혀졌으나, 이 사고를 계기로 그의 무모했던 면모가 다소 부드러워지고 윗선에 피해자에게 합당한 보상을 해달라고 탄원했다는 등의 뒷얘기가 나오고, 영화는 후에 재평가를 받으며 맥퀸과 <르망>에 열광하고 추종하는 현상이 생겼다는 언급이 나옵니다.

 

 

스티브 맥퀸이 등장하는 영화를 거의 보진 못했지만, 이 다큐에서 비쳐지는 그의 당돌함과 자존심, 자신감이 가득한 성격이 여러모로 매력 포인트더군요. 심장이 마구 뛰었습니다.

만약 그가 요즘 시대에 있었다면 <포드 대 페라리>의 주인공 자리는 반드시 그가 앉지 않았을까 하는 등 여러 생각이 다 들었는데, 그럴수록 50세라는 너무 이른 나이에 작고했다는 사실이 안타깝네요..

 

그의 가족과 주변인들도 꽤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는데, 특히 아들인 채드 맥퀸이 레이서의 삶을 살고 있다는게 흥미로웠습니다. 피는 못 속이네요.

 

 

굉장히 흥미진진한 다큐멘터리였습니다.

박엔스터 박엔스터
33 Lv. 177430/190000P

소개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8

  • 스타니~^^v
    스타니~^^v
  • 북회귀선
    북회귀선
  • ActionsMania
    ActionsMania

  • 베르기옹
  • golgo
    golgo
  • 24fps
    24fps
  • 테리어
    테리어
  • Nashira
    Nashira

댓글 7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이거 상영관이 없어서 아쉬운데 보고싶네요. 잘읽었습니다.
댓글
21:34
21.10.28.
profile image 2등

호오... 전 정작 스티브맥퀸 알못이지만,
레이싱영화+유명배우+다큐 조합이라 안그래도 궁금하던 차였는데, 후기 감사합니다. ^^

댓글
21:35
21.10.28.
profile image 3등

이 작품 보기 전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포드 페라리> 봐두면 딱이겠네요.^^

댓글
21:36
21.10.28.
스티브 맥퀸 팬이라서 꼭 챙겨 보려고 합니다
르망도 봤었는데 다큐도 보고싶어지네요 ㅋㅋ
댓글
21:54
21.10.28.
ActionsMania
삭제된 댓글입니다.
22:17
21.10.28.
profile image

스티브 맥퀸 배우님 
폴 뉴먼 배우님과 협업하셨던 작품 <타워링> 보라고 추천 많이 받았는데 아직까지 못봤습니다. 
🙂

댓글
22:22
21.10.2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오늘이 그날이네요 19 Movie취미 7시간 전00:10 4902
HOT 저는 사실 모더레이터입니다. 20 뇽구리 뇽구리 7시간 전00:10 4302
HOT 11월 29일 박스오피스 15 이댕하 이댕하 7시간 전00:00 2405
HOT [호빗] 드워프의 인식을 뒤집은 획기적인 작품! 16 셋져 셋져 7시간 전23:55 1731
HOT '라스트 나잇 인 소호' 행사 참석한 코지마 히데오 5 goforto23 7시간 전23:51 1719
HOT 포스터,굿즈 자랑해주세요! 22 시리얼냠냠 7시간 전23:48 2354
HOT [엔칸토] 제가 느낀 장단점과 6곡의 ost, 더빙에 대한 생각 (강스포) 15 Nashira Nashira 7시간 전23:41 1165
HOT 내일 익무 시사회 걱정됩니다... 7 둘시네아 둘시네아 7시간 전23:37 2873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확실히 느꼈습니다 13 과장 과장 7시간 전23:19 4834
HOT 에즈라 밀러, 일본 배급사에 선물 4 Roopretelcham Roopretelcham 7시간 전23:19 2078
HOT 소니/마블 - 향후 스파이더맨 새 3부작 제작..톰 홀랜드 주연 27 goforto23 8시간 전23:01 4976
HOT 여러분은 올해 마블 영화 중 무슨 영화 아이맥스 포스터가 가장 이쁘다... 20 영주 8시간 전23:00 1998
HOT '라스트 나잇 인 소호' 청불 영화입니다. 13 golgo golgo 8시간 전22:56 4159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IMAX 포스터 63 Roopretelcham Roopretelcham 8시간 전22:39 5798
HOT 도쿄 리벤저스 오리지널 티켓 디자인 해봤어요ㅎㅎ 16 영화같았으면 영화같았으면 8시간 전22:14 1663
HOT (스포있음) 파워 오브 도그 원작과 영화 다른점 비교 15 sherlock 9시간 전22:07 1029
HOT 타짜 CGV 신촌아트레온 1일 유일 회차 매진 ㄷㄷ 14 KYND KYND 9시간 전22:06 2879
HOT 저 롯데시네마 앱 왜이러죠??? ㅋㅋㄱㅋㅋㅋ 40 KYND KYND 9시간 전22:01 3043
HOT 코로나 때문에 등산객 끊긴 히말라야 근황 -넷플릭스- 15 Awesome Awesome 9시간 전21:51 4086
HOT 롯데시네마<팬텀>아트카드 실물(+추가되면 업로드) 11 내꼬답 내꼬답 9시간 전21:38 3195
HOT 개인적인 지브리 작품 BEST3 11 소쿨러버 9시간 전21:31 1782
HOT 정해인 지수 설강화 대본리딩 10 e260 e260 10시간 전20:57 2404
HOT 만화, 애니, 실사 모두 성공한 트리플 크라운 작품들! 28 풍류도인 10시간 전20:38 3395
HOT 드디어 받은 UHD클럽 다크나이트 트릴로지 6 특별한럭비 10시간 전20:37 1354
HOT 백신패스관 예매한것 전부 취소될까요? 13 LANA 10시간 전20:35 4545
HOT 메가박스는 백신패스관도 거리두기로 바뀌나봅니다 11 월하가인 월하가인 10시간 전20:21 3985
HOT CJ가 거의 1조 주고 인수했다는 미국 제작사... 14 스티비원더걸스 10시간 전20:20 5385
7864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23:22 2304
7863
image
특별한럭비 10시간 전20:37 1354
7862
image
NeoSun NeoSun 18시간 전12:15 514
7861
normal
영화좋아하는데귀찮음 영화좋아하는데귀찮음 1일 전10:07 631
7860
image
NeoSun NeoSun 2일 전22:35 517
7859
image
hera7067 hera7067 2일 전20:42 628
7858
image
johjima johjima 2일 전13:38 254
7857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2일 전13:35 534
7856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2:27 364
7855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2:17 317
7854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49 273
7853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47 208
7852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2일 전11:25 355
7851
image
데헤아 데헤아 3일 전21:13 650
7850
normal
물리매체가끝나는... 3일 전12:50 306
7849
image
NeoSun NeoSun 3일 전12:45 518
7848
image
NeoSun NeoSun 3일 전10:57 481
7847
file
NeoSun NeoSun 3일 전10:35 406
7846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10:26 1396
7845
image
hera7067 hera7067 4일 전19:54 425
7844
image
hera7067 hera7067 4일 전19:09 426
7843
image
NeoSun NeoSun 4일 전17:15 831
7842
image
NeoSun NeoSun 4일 전15:36 706
7841
image
NeoSun NeoSun 4일 전15:17 964
7840
image
qga8060 qga8060 4일 전15:02 710
7839
image
기예르모델토로 5일 전03:43 601
7838
image
KYND KYND 5일 전03:15 288
7837
image
KYND KYND 5일 전02:25 308
7836
image
특별한럭비 5일 전20:21 1518
7835
file
bangtong36 bangtong36 5일 전18:20 1167
7834
image
aosima 5일 전17:48 594
7833
normal
물리매체가끝나는... 5일 전15:36 882
7832
image
카스미팬S 6일 전19:50 633
7831
image
MiaDolan MiaDolan 6일 전18:19 647
7830
image
hera7067 hera7067 6일 전18:18 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