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
  • 쓰기
  • 검색

블랙필즈 '플레이그라운드' 초간단 리뷰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595 2 2

1203836-0-q80.jpg

 

1. 블랙필즈라는 OTT는 처음 들었다. 숏폼 콘텐츠 위주로 한다니 아이디어가 좋다. 숏폼 콘텐츠야 유튜브가 꽉 잡고 있지만 좋은 오리지널 콘텐츠를 확보한다면 언더독으로써 충분한 경쟁력이 있어보인다. 몇 개의 콘텐츠 예고편이 소개됐다. 장르영화의 파격적인 특징을 살리면서 레트로 감성까지 느껴져 개인적인 취향을 자극했다. 매니아적인 소재와 연출이 돋보였지만, 영화리뷰 유튜버들이 좋아할만한 작품들이다. 소비자들에게 먹힐 가능성이 있다는 소리다. 그리고 블랙필즈가 준비한 숏폼 시리즈물 '플레이그라운드'를 봤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플랫폼의 아이디어를 콘텐츠가 따라가지 못하고 있다. 

 

2. (이제는 한물 간 감독) 뤽 베송의 아이디어에서 시작했다는 10부작 숏폼 드라마 '플레이그라운드'는 킬러 훈련소 '코트야드'에 들어가게 된 10대 소녀 에이미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훈련소 내에서 우등생으로 손꼽히는 에이미는 부모님의 죽음에 대한 비밀을 우연히 알게 되고 '코트야드'의 비밀을 파헤치게 된다. 평범한 듯한 킬러 액션물에 복잡한 인물관계가 개입하면서 이야기가 흥미진진해진다. 이 시리즈의 장점은 딱 여기까지다. 나머지는 모두 엉망진창이다

 

3. 영화를 제작하는데 있어 돈이 없는 일은 흔하다. 특히 숏폼 콘텐츠(단편영화)는 아직까지 돈이 된다는 보장이 없어 투자를 받기도 더 힘들다. 커머셜 무비라도 찍을 게 아니라면 정말 거지꼴로 작품을 만들 수 밖에 없다. '플레이그라운드'에 대해 작품이 가난하다고 비난할 생각은 없다. 나는 '가내수공업 영화'를 좋아한다. 올해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도 '경고'나 '베니 러브 유' 같은 가내수공업 영화들을 아주 만족하면서 봤다. '경고'와 '베니 러브 유'는 자본의 한계를 아이디어로 돌파하고 있다. 기발한 소재를 가지고 기발하게 촬영해서 대자본의 영화가 시도도 못 할(굳이 시도도 안 할) 영역에 이른다. 

 

4. 그러나 '플레이그라운드'는 대자본 영화들에서 봤을 익숙한 클리셰들을 몽땅 선보인다. 당장 '원티드'나 '다이버전트', '테이큰', '해리포터' 등 메이저 장르영화들을 떠올리게 한다. 특히 '여자 킬러'에 대해 페티시가 있는 게 아닌가 의심되는 뤽 베송의 취향이 고스란히 반영된 눈치다. 그나마 익숙한 이야기는 회를 거듭하면서 흥미로워지지만, 성질 급한 사람들이 보는 숏폼 콘텐츠에서 그 '흥미로워지는 지점'까지 참고 갈 사람이 얼마나 될 지 걱정이다. 익숙한 클리셰와 '실습용 연기'는 참고 보기 힘든 수준이다. 그리고 무엇보다 참기 힘든 건 '어설픈 설정'들이다. 

 

5. '플레이그라운드'는 여러가지 거슬리는 설정이 등장한다. 그 중 제일 거슬리는 건 킬러를 양성하는 훈련소의 보안 수준이다. 10대 아이들을 통제하면서 빡빡한 룰이 있는 것처럼 소개하지만 생각보다 아이들은 제멋대로 돌아다니면서 비밀을 파헤친다. '사소한 영화적 허용'이라고 주장할 수 있지만, 이 이야기에서 훈련소의 보안은 이야기가 전개되는데 중요한 요소가 된다. 그런 훈련소의 보안이 우리 동네 주상복합 아파트보다 못하다. 뭔가 대단히 있어보이는 척 하지만 어설픈 보안 때문에 이런 의도는 와장창 깨져버린다. 

 

6. 극 중 훈련소를 운영하는 '아버지'는 훈련생들에게 "두 달 동안 훈련을... (어쩌고 저쩌고)"이라는 대사를 한다. 대충 두 달 훈련을 받더니 얼추 킬러가 된 모양이다. 요즘 군대는 어떤지 모르겠는데 내가 군입대 할 당시 훈련병 기간은 6주였다. 경우에 따라 후반기 교육까지 받으면 두 달은 훌쩍 넘긴다. '실미도'도 훈련 과정은 두 달을 넘겼을 것 같다. '훈련이 빡세다'라는 걸 알려주고 싶었던 모양인데 그 연출 또한 어설프다. 게다가 이 훈련소는 미국 뉴욕 한복판에 있다. 이것 역시 제작비가 부족해서 이렇게 한 모양인데 제대로 할거라면 뉴멕시코 사막이나 미네소타 깊은 숲속 정도로 가야 했다. 한국의 기숙입시학원도 도심에서 벗어난 곳에 있다.

 

7. 결론: '플레이그라운드'는 회당 10분 남짓의 숏폼 드라마다. 이런 분량은 한국의 웹드라마 수준이다. 한국의 웹드라마는 10~20대들이 좋아할 로맨스물이 주를 이루지만 소소하게 기발한 설정들이 포함돼있다. 그들 역시 큰 돈을 가지고 드라마를 만들진 않는다. 대신 아이디어로 차별성을 확보해 시청자들에게 어필한다. '플레이그라운드'의 환경은 한국의 웹드라마와 비슷할거라 예상된다. 그런데 여러모로 한국의 로맨스 웹드라마보다 훨씬 구리다(몇 개 보진 못했지만, 그나마 몇 편 봤던 '에이틴',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과 비교한 결과다). 가난한 제작환경은 아이디어에 대한 고민을 하게 만든다. 블랙필즈라는 플랫폼 역시 적은 투자비용 안에서 아이디어로 탄생한 차별화 된 OTT 플랫폼이라 생각된다. 그런 플랫폼의 아이덴티티를 반영하기에 '플레이그라운드'는 많이 부족해보인다. 이와 유사한 형태의 시리즈물로 넷플릭스의 프랑스 드라마 '카이드'가 있다(10분 남짓의 페이크 다큐 시리즈물). '카이드'도 드럽게 재미없었는데, 이건 더 재미없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

  • ex)아트하우스팀장
    ex)아트하우스팀장
  • 셋져
    셋져

댓글 2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내용이 엉성하죠. 훈련소 보안이 엉성하듯...😅

댓글
10:14
21.10.2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필독] 이제 영화 이야기로 돌아갑시다 95 다크맨 다크맨 21시간 전15:41 12723
공지 강화된 방역 조치, 영화관 이용 및 시사회 안내 99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1일 전12:21 13110
HOT 영진위 주최 SAVE OUR CINEMA 온라인 토크 콘서트 시작 14 golgo golgo 1일 전11:10 2958
HOT <고스트 버스터즈 라이즈> 리뷰 2 입찢어진남자 입찢어진남자 20분 전12:49 139
HOT 작고 낙후된 관에서 보는 것도 좋네요.. 5 트로이카 40분 전12:29 811
HOT 귀칼.. 섞는게 힘들면 박스당 한개씩 주는게.. 17 버츠비립 버츠비립 57분 전12:12 1789
HOT 「 왕복 6시간 걸려서 듄으로 첫 용아맥 입성!! 」 22 TimotheeChalamet TimotheeChalamet 1시간 전12:03 1243
HOT 타짜 재개봉 기념... 11 세티 세티 1시간 전11:53 1327
HOT [노웨이홈] 톰과 젠다야, 촬영 중 키 차이 문제.jpg 8 fynn fynn 1시간 전11:46 2817
HOT 스필버그 - 아직 한번도 안해본 서부극 차기작으로 할수 있다 2 goforto23 1시간 전11:29 737
HOT [스파이더맨 노웨이홈] 어떤 포맷으로 관람하실건가요..🤔 45 밍구리 밍구리 1시간 전11:20 1497
HOT 심심해서 동네 다이소 왔는데 이터널스 천국이군요 17 당직사관 당직사관 1시간 전11:12 1631
HOT [용산cgv] 용산역에서 극장갈 때 엘레베이터 건의사항이 반영됐어요 32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2시간 전10:53 2969
HOT [노웨이홈] 톰의 수트 구조가 걱정되는 젠다야.jpg (스압) 12 fynn fynn 2시간 전10:37 2715
HOT '오겜' 비판 후 '전지현 지리산' 투자한 中 기업…... 11 별빛하늘 별빛하늘 2시간 전10:33 2544
HOT 고스트버스터즈 라이즈 - WHO YA GONNA CALL? 에 대한 2021년의 대답 &#... 6 Josée☘️ Josée☘️ 2시간 전10:20 661
HOT 중국 전쟁 영화 [장진호] 속편 촬영 현장... 9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3시간 전10:05 1600
HOT 한국 등의 드라마 전략을 참고중인 일본 지상파 방송사들? 5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3시간 전09:51 1886
HOT 타짜 포스터 수령했습니다! 14 푸룰리 3시간 전09:16 2148
HOT 오늘은 본의 아니게 마지막 장면만 수백번 본 타짜를 보러 갑니다!(약스... 12 룰루리요 룰루리요 3시간 전09:14 662
HOT 소니, 엑스박스 게임패스에 대항하는 신규 서비스 계획중 3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4시간 전08:55 902
HOT 브래드 핏 주연 F1 레이싱 영화 제작..조셉 코신스키 감독 12 goforto23 4시간 전08:45 1109
HOT IMAX WORLD TRAVEL 1달정도 남기고 설문조사 19 판다소라 판다소라 4시간 전08:32 1923
HOT '노웨이홈'에 토비 맥과이어/앤드류 가필드 출연분량 설문 결과 4 goforto23 5시간 전08:06 2094
HOT [용산cgv] 경품현황 (7시35분)/ 추가글 있어요! 29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5시간 전07:39 2007
HOT 기생충 자화상뱃지 드뎌 내손에 ㅎ 8 sayopening 6시간 전07:02 1614
HOT '스파이더맨 노웨이홈' 북미 오프닝 2억$ 이상 예상 4 goforto23 6시간 전06:56 1133
HOT 손흥민과 톰홀랜드 드디어 만났네요!! 23 가모라 가모라 6시간 전06:16 4670
HOT 고스트버스터즈라이즈 후기입니다 저만 울었나요...?(스포O) 5 영화로운세상 9시간 전03:25 608
20654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12분 전12:57 200
20653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2시간 전10:58 832
20652
normal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3시간 전09:51 1886
20651
image
복싱아 복싱아 13시간 전00:01 1610
20650
image
별빛하늘 별빛하늘 13시간 전23:13 3051
20649
image
온새미로 온새미로 13시간 전23:10 1037
20648
image
과장 과장 15시간 전21:34 616
20647
image
호다루카 호다루카 16시간 전20:40 1247
20646
image
goforto23 18시간 전19:06 1808
20645
image
gonebaby gonebaby 20시간 전16:52 641
20644
image
e260 e260 21시간 전15:58 564
20643
normal
겐테 겐테 1일 전12:43 522
20642
image
golgo golgo 1일 전12:41 1591
20641
image
FilmWhatElse FilmWhatElse 1일 전23:45 461
20640
image
해님달 1일 전18:22 1161
20639
image
익무노예 익무노예 1일 전18:01 785
20638
image
호다루카 호다루카 1일 전15:47 2260
20637
image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2일 전12:04 1124
20636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2일 전11:43 1429
20635
image
우웰벡 2일 전10:16 2457
20634
normal
모킹버드 모킹버드 2일 전23:19 654
20633
image
goforto23 2일 전23:13 807
20632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2일 전22:05 1945
20631
normal
우야네 우야네 2일 전21:56 739
20630
normal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2일 전21:36 1507
20629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2일 전21:09 420
20628
image
e260 e260 2일 전20:27 494
20627
normal
영사남 영사남 2일 전20:03 2714
20626
normal
코가밍밍 2일 전19:49 1426
20625
normal
러브제이 러브제이 2일 전17:53 968
20624
image
쌀거미 쌀거미 2일 전17:17 1541
20623
image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2일 전16:57 897
20622
image
WandaVision WandaVision 2일 전16:52 1203
20621
normal
Emre Emre 2일 전14:12 436
20620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2일 전13:16 736